반응형

Lucia님이시라고... ^^ 태국에 지인이 있습니다.
이제 해가 바뀌어... 알고 지낸지가 어언 2년(!)이 되는 지인입니다.

이미 ▩ 태국 치앙마이, 라오스 루앙프라방, 메콩강 그리고 엽서 ▩라는 글과
▩ 펜으로 쓴 크리스마스 카드를 받아들고... ▩라는 포스트를 올리게 만든 전력(?)이 있는...
참 마음 따뜻한(!)... 이제는 여동생 같은(!) 느낌을 주는 그런 지인이지요. ^^

전혀 예상도 못했는데, 또, 엽서를 보내왔어요. 이런 기쁠 데가...! ^_____^
게다가 도착을 딱 제 생일날 맞춰서 했다는...! ㅎㄷㄷ (맞추려고 해도 맞추기 힘들건만...! ^^)
Lucia님...! 저에게 생일선물로 보내신 거죠오오오...? (그쵸? 그쵸? 그렇다고 해주삼. 하핫.)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왕창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블로그 상에서 운좋게 실시간 리플놀이를 했던 것이 참 그리운데,
최근 블로깅을 등한시(?)할만큼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는
Lucia님...
중국 여행도 그 일정 가운데 하나셨던 것 같은데 중국의 여러 곳을 방문하다가
덜컥...! 예고도 없이 엽서를 보내왔군요. 기쁨이 써프라이즈~!로 들이닥쳤습니다. ^^

Lucia님. 맨날 뭐하나 보낸다 하면서 보내지도 못하는데,
이렇게 또 한자한자 눌러쓴 엽서를 보내오시니 마음의 짐만 커집니다.

몇달간의 여행과 방황(뭐라구?)을 끝내시고 태국 매솟에 정착하게 되면 주소를 알려주세요.
Lucia님의 정착을 제가 감지하면 다시 묻겠지만,
정말이지, 이젠(!) 작은 거라도 뭘 좀 보내드려야 맘이 편해질 거 같아요.



엽서의 앞면은 중국 운남성 원양(위엔양)의 명물 계단식 논을 고스란히 담고 있습니다.
위엔양(Yuanyang)에서 보낸, 위엔양의 계단식 논을 담은 엽서라서 더 뜻 깊습니다.
이렇게 포스트를 올리는 주목적 부수적 목적으로...
이 기회에 위엔양의 계단식 논을 함께 구경하자는 것도 빼놓을 수 없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왕창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중국 위엔양의 이 계단식 논은, 중국에선 티티엔이라고 불리는 모양입니다.
영어로는 rice-terrace라고 표현하는 것 같구요.
Lucia님이 적어주셔서 알게 된 내용이구요.

계단식 논은 국내에서 다랭이논이라고 불리고 있지요.
계단식 논으로 유명한 남해 가천의 다랭이마을도 있구요.
관광명소가 된 마을인데요. 명성만 접했을 뿐, 저희는 아직 못 가봤습니다.

참고로 국내에서 다랭이논이라고 불릴 때, 다랭이는 두렁의 방언이라고 합니다.
논다랭이는 논두렁이 되는 것이고요. 제가 아는 게 참 많다고 느껴지시나요? 하핫.
다랭이 마을만 알고 있었는데,
Lucia님과 Lucia님의 엽서 덕분에 공부를 완성(큿^^)했습니다.



아아.
Lucia님이 적은대로 언니야와(옆의 그녀와^^) 한번 가보고 싶은 곳이군요.
먼저 남해의 가천 다랭이 마을부터 좀 가보고 나서요.

Lucia님한테는 너무나도 일상적인(?) 해외여행이...
저희에게는 너무나도 큰 일상의 무게 때문에(!) 점점 남의 일이 되어가는 거 같습니다.


일상의 기쁨을 써프라이즈~! 선사해준 Lucia
님...!
중국 운남성의 위엔양도 알게 해주고, '다랭이논'의 비밀도 파헤치게 해주고...
여러모로... 고맙다는 말, 다시 한번 전하고 싶네요. 고마워요. 카핫.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0404 토 06:10 ... 07:00  비프리박


p.s.
국내의 남해 가천 다랭이논에 관한 여행 포스트는 많지, 말입니다.
눈으로 확인을 한다고 검색을 했더니 줄줄이 올라온 포스트들도 많더군요. ^^
그 중의 둘 입니다. (
다랭이논 구경가기 1 ) 그리고 ( 다랭이논 구경가기 2 ). ^^
사진을 퍼오고 싶었으나 이렇게 페이지 링크만 걸었습니다.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찬늘봄 2009.04.04 08: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침 6시부터 포스팅.. 비푸리박님 부지런하기도 하시네요 ~

    생일선물이 맞네요..
    거의 2년여동안 왕래를 하셨으니 '뛰리리~~~' 텔레파시가 통한듯~~ ㅎ~

    루샤님과 비푸리박님덕에 라이스테라스랑, 다랭이논 구경을 잘했습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4 09: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부지런은요. ^^
      가끔 일찍 깰 때가 있습니다.
      어제 늦게 잤는데... 이러면 오늘 또 힘든데... 말입니다.

      생일 선물 맞죠? ^^
      생일날 딱 맞춰 도착하면 무조건 생일선물입니다. 하하핫.
      텔레파시가 통했을까요? 흐흣.

      라이스 테라스, 다랭이논.
      저는 왜인지 다랭이논에 더 정감이 갑니다.
      라이스 테라스는 좀 있어보이긴 하는 표현입니다만. ^^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04 14:2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엽서 받는 거 참 좋아하는데.
    외국 나가는 친구, 지인들 있으면 가서 엽서 꼭 보내라고 신신당부를 한답니다. ㅎㅎ
    저도 언제 한 번 외국에서 받았던 엽서 포스팅 한 번 해야겠네요. 재밌을 것 같아요.
    엽서를 받은 비프리 박님은 참 행복한 사람!!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엽서 받는 거 참 좋죠?
      저는 저~ 루시아님 덕분에 그 맛을 알게 되었어요.
      외국에서, 엽서를, 그것도 그 지역의 풍광을 담은 엽서를, 꼭꼭 눌러 적어서,
      보내온다면, 받는 사람은 언제나 기쁨이고 감동일 듯 합니다.
      루나님도 받으신 엽서 한번 포스트로 올리시지요? ^^
      기대할게요.

      아아. 제가 이래저래 참 행복한 사람이지 말입니다. ^^

  3. 박코술 2009.04.04 17:1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기건 기리타 치고, 와 클러스터맵 안 다는 겁네까?
    기거이 달면 세계 곳곳에서 들어온 네티즌덜의 위치를 알 수 있는데.
    티스토리는 포털에 딸린 게 아닌 독립 블로그이니 모두 고스란히 지도에 그려지갔디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하하. 그 클러스터 맵을 한번 마음 먹고 달긴 해야 할 것 같은데
      시간은 자꾸 흘러가는군요.
      별 일도 아니건만 크흐흣.
      말씀처럼 독립 블로그이니 세계 도처에서(정말?) 들어오는 분들이 빨간 점들로 표시될텐데 말입니다. 핫.

      압박 잘 접수하갔습네다.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04 17:4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루시아님이 좋은 생일 선물을 하셨군요...^^
    루시아님 블로그에 잠깐 갔는대 저에게도 보냈다고 되어있는대 전 아직 못받았습니다....^^
    그러게요...루시아님에게 보답을 드려야 하는대..주소부정확....거주지 불명확.....이런것들이 좀 걱정됩니다..^^
    안개가 그득한날..가천 다랭이마을을 한번 가야 할텐대요....^^
    마음은 부지런히 움직이는대 몸이 안움직여 집니다...^^
    중국까지 촬영을 가신분이 여기 사진을 담아올런지 모르겠어요..좀 있음 돌아올텐대...^^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주로 대전쪽이 수도권보다 먼저 받으셨는데
      이번에는 반대로 되었군요. ^^
      희수님이 먼저 받으시고 먼저 포스팅할까봐
      제가 포스팅을 서둘렀다면 믿으시겠습니까. 하핫.

      루시아님에게 뭔가를 보내드려야 마음이 편할 거 같지 뭡니까.
      맨날 받기만 하고 말입니다.
      아아. 희수님은 그 '물질적인' 선물까지 있으셨으니
      더욱 마음의 짐이 무거우시겠습니다. ^^;

      다행히 주소와 거주지 불일정? 불명확? 그런 걸로 당분간은 이 마음의 빚을 덜 수가 있군요. 하하.

      저도 가천 다랭이마을을 한번 가고 싶어졌습니다
      이번에 뽐뿌질이 확실히 되었네요. 근데 넘흐 멀다... ㅜ.ㅜ

      오오. 중국에 누가 가셨군요. 운남성 위엔양을 들르셨던 모양입니다...?
      누굴까...? -.-a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4.04 22:0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며칠전에 중국에 가 있는 지인에게 편지를 받았는데 그렇게 기분좋을 수가 없더라구요!
    가끔 전화를 하긴 하지만 편지만큼 감동이 있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ㅎㅎ
    중국쪽에도 계단식 논이 있군요! 중국은 땅이 크니까 계단식으로 안 할 줄 알았어요 .. ;

    빨리 답장을 보내서 새로운 편지 받아야겠어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맞아요. 전화도 좋지만 편지나 엽서도 나름의 맛과 멋이 있는 것 같습니다.
      중국에 지인이 나가 계시군요?
      흠흠. 그 즐거움을 자주 선사해주시면 좋을텐데 말입니다. 하하.

      계단식 논, 제전, 티티엔, 다랭이논, ... 나라는 달라도 선조들의 지혜는 같은 것 같습니다.

  6. BlogIcon 아디오스(adios) 2009.04.04 23: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캬.. 외국에 지인이 있으면 무척 즐거울거 같습니다...

    흐~ 저의 태국 현지인 친구들은.. 인터넷이 활발하기 전에 연락이 끊겨서.. 인연이 끊어져 아쉬운데요 TT

    외국에 있는 분들이 친하면 무척 좋을거 같은데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외국에 지인이 있거나, 외국에 지인이 나가거나, 외국에 계신 분이 지인이 되거나, ...!
      참 좋은 거 같습니다. 이렇게 교류를 한다면 말입니다.

      아디오스님도 태국에 친구들이 잇으시군요. ^^
      으으. 근데 연락이 끊어져서 어쩐대요...?
      혹여 그쪽에서 연락을 취해올 수 있다면 좋으련만. ^^

      이렇게 외국에 있는 지인에게서 친필 엽서를 받는 기분은 받을 때마다 큰 기쁨이군요. ^^

  7. BlogIcon Lucia 2009.04.05 01:1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솔직히 말하자면, 생일주간이라고 하셔서... '엽서가 생일날 도착할 수 있다면, 참 좋은 선물이 될 수도 있을텐데..' 생각했었답니다. 그런데 정말 놀랍게도, 제 바램대로 나름 멋진 생일선물이 되어주었군요, 제 엽서가. ^^
    저도 기쁩니다. 그리고 이참에 다시금 인사를 드려야할듯. '생일 축하했답니다' 라구. 크크.

    그런데요. 마음의 짐이 커진다고 말씀하시면...
    제가 엽서 보내드리는거 자체가 미안해지잖아욧! ㅋㅋㅋ
    사실 받는 분들에게도 즐거움을 선사할 목적도 있지만, 제 즐거움도 된답니다.
    그러니, 마음의 짐이니 뭐니..그런 소리 하지 마소서! 다시금 하시면, 버럭! 화낼껍니다. 크큭.

    이제 치앙마이를 떠날 날이 얼마 남지 않은탓에..
    그동안 만나지 못했던 친구들 만나랴, 지인들 만나랴... 좀 바쁘네요.
    더구나, 라오스에 심어놓은 동생녀석이 졸업논문 작업 때문에 랩탑이 필요한데..
    아무래도 라오스보다 태국에서 랩탑을 사는게 그나마 싸다는 라오스 동생녀석의 부탁때문에..
    그녀석에게 전해줄 랩탑 알아보러 다니느라 또 바쁩니다.ㅠㅠ

    5월 초에 매솟에 가서 정착하면, 일착으로 주소는 알려드릴테지만..
    그렇다고 무언가 보내시려는 시도는 하지 마삼. ^^
    여튼, 엽서. 즐겁게 받아주셔서 매번 감사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스캔해놓은 위엔양의 풍경을 보니..
    하루빨리 다시금 중국 여행 떠나고 싶네요. 크큭.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5 06: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간절히 바라면 이뤄지는 거겠죠. 루시아님의 바람이 현실로...! ^^
      딱 생일날 도착했어요.
      이어서 올린 다른 포스트에서도 적었지만 희수님의 선물도 생일날...! ^^
      이래저래 참 기쁜 생일이었습니다. ^^
      멋진 선물이었고요. 루시아님, 고마워요. 그리고 복수할 수 있게 해주셔야 해요. ^^

      마음의 짐이라고 적었지만, 기쁨 그 자체예요. 알죠?
      마음의 짐이라고 적은 것은, 그런 거 잖아요. 받으면서 뭔가를 주고 싶은 마음이 생기는 것. ^^
      그런 거예요. 자꾸 받기만 하니, 자꾸 뭔가를 보내고 싶은 마음이 커져요.
      버럭! 화내시면 안 되는 거 알죠?
      써프라이즈~!로 기쁨이 들이닥쳤다니까요. ^^

      이제 정든 치앙마이를 떠날 날이 가까워오는군요.
      거기 있는 친구들과 이런 저런 자리 많이 가지시길요.
      또 거리가 멀어지면 보기가 힘들어지니까요.
      그리고 연락망은 잘 챙기시고요. 그리고 적은 것 잃어버리진 마시고요. ^^;

      동생 랩탑은 태국이 싸니까 꼬옥 태국에서 사시길요.
      근데 동생은 라오스, 누나는 태국, ...!
      너무 국제적인 가족 아닙니까.
      흠흠. 루시아님 뒤를 좀 캐야 할 듯...! 크하하.

      매솟 가면 정착한 곳 주소 알려주세요.
      아마 희수님도 벼르고 있을텐데... 하하.
      큰 거는 못 보내드려도, 마음을 담아서(!)^^ 작은 거 하나라도 뭔가를 보낼까 해요.
      시도를 하지 말래도, 시도는 당연히 하지 않을까 해요. ^^
      정히 안 원하신다면... 흠흠... 어쩐다...? 크흣.

      아아. 위엔양 풍경은 다시 뽐뿌질이 되남요?
      흠흠. 루시아님은 뽐뿌질 제대로 받으면 또 떠날 건데... 크흣.

      앞으로 당분간 또 자주 뵙긴 어려운 거죠?
      매솟 정착하기 까지는 말이죠. -.-a

  8. BlogIcon mingsss.net 2009.04.06 09:5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우왓_ 저건 구름?!
    엄청 환상적이네요-
    산위에 저런 계단식 논이 있는건가 ;ㅂ;

    • BlogIcon 비프리박 2009.04.07 00: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맞아. 구름이야.
      구름위에 저 논에서 작물이 자라는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저 높이에 라이스 테라스가 있다는 것은 가히 놀라운 수준...! 'ㅂ'

  9. BlogIcon 백마탄 초인™ 2009.05.03 23:2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제서야 엽서를 받아서 랙박스 놓고 갑니다.

    베리 흐뭇한 심야 보내시길,,,!! ^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5.03 23: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다른 답글 보고서 블로그 놀러갔다가
      트랙bag을 살포시 놓고 왔더니,
      이리 답글과 랙백이를 놓고 가셨네요. ^^

  10. 2009.05.04 11:4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