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늘 하는 생각 그대로, '앞으로 갈 길에 대한 답은 지나온 길 속에 있다'고 믿습니다. 월 초가 되면 지난달 결산을 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11월 블로그 결산 글을 작성하기 전 제 느낌을 적자면, "좀 한산한 11월"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일단 포스팅을 맘껏 못했으니까요. 11월은 입시학원가에서는 '격동의 11월'이라할 시즌이라 개인적으로 제가 바빴던 것이 가장 큰 원인이지요.
 
외로운(?) 블로그 결산의 길, 함께 하는 동지(응?)들이 있어 그닥 외롭지 않은데요. 현재 제 블로그 지인들 가운데 매월 블로그 결산을 하는 걸로 파악된 분들은 Kay~ 님, ageratum 님, Genesispark 님, G_Kyu 님, 곰탱이 루인 님, 잡학소식 , 스머프s 님 해서, 일곱 분입니다. 지난달에는 다섯분 밖에 결산 포스트를 발행하지 못한 걸로 아는데 이달은 어찌 되려남.
 
 
 
    공유와 소통의 산들바람, 지난달 블로그 결산, 삶이 우선했던 2010년 11월

11월의 검색유입. 네이버 검색 > 다음 검색 > 네이버 까페블로그 검색 순.
지인들의 즐겨찾기를 포함한 direct access가 2200여건. 

 
  
  1.  포스트 수 → 25 posts (누적 1156 포스트)

한달에 25개의 글을 올렸군요. 삶이 바쁘긴 바빴나 봅니다. 글 갯수가 날짜수에도 못 미치는 걸 보면요. 중순 접어들면서 예비고3, 예비고2 시험대비가 시작되어 포스팅을 하루 쉬는 날이 좀 되죠. 그후에 1일 2포스팅하는 날도 없지 않았는데 날짜수를 따라가기는 버거웠던 한달입니다.

지난달에 기록할 만한 검색 유입을 불러온 포스트입니다. 다음 웹인사이드 참조.

  § 2067 페이지뷰 → ▩ 노턴 고스트 사용법 & Norton Ghost 12 부팅 시디 만들기 ▩
  § 2000 페이지뷰 → ─ 대화는 공감이다! 대화계의 훈남,훈녀 vs. 대화계의 쓰나미 ─

두번째 글은 다음 메인에 잠시 노출되어 2000 페이지뷰를 기록했습니다. 다시 한번 실감하는 다음 메인의 힘입니다. 물론 이젠 저와는 멀어진 다음 메인입니다만. (잘 안 걸려서 말이죠.)


 
  2.  답글 수 → 745 replies (누적 29944 리플)

지난달에 올린 포스트 가운데 최다 답글 포스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12월 10일 현재.

§ 50 답글
▩ 인터넷 서점, 적립금은 돈이 아닌가? 적립금 사용시 마일리지(적립금)를 ... ▩
§ 50 답글
▩ 그녀가 처음 블로그 열던 날. 그녀의 티스토리 블로그, 부디 롱런하길. _()_ ▩
§ 40 답글▩ 이승환의 천일동안? 티스토리 블로그 1000일째 되는 날의 어떤 돌아보기. ▩

지난달에 올린 포스트 가운데 최소 답글 포스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12월 10일 현재.

§ 7 답글▩ 하우스 푸어, 비싼 집에 사는 가난한 사람들에 대한 김재영PD의 실증적 추적 ▩
§ 4 답글▩ 봄은 역시 벚꽃과 신록과 목련의 계절. ^^ 티스토리 2011 탁상 달력 응모 ... ▩

답글이 적게 달리면 블로거는 아픕니다. (누가 답글 좀 안 달아주나? ^^;) 포스트는 모두 내 자식같은 녀석들인데 관심을 못 받고 뒤로 밀린단 생각이. ^^; 아마 이건 저만 그런 건 아니겠죠?



 
  3.  최다 답글 상위 랭커 (두자리 수 답글)

답글로 찾아주시는 모든 분들이 반갑고 고맙지만, 포스팅한 글의 수보다 많은 답글을 선사해주신 두 분은 특히 고맙습니다. 그리고 슬리머님이 정상 복귀^^하셨습니다. 
  
§ 34 답글 → yureka01 
§ 33 답글 → Slimer
§ 17 답글 → Kay~
§ 13 답글 →
원영. 
§ 13 답글 → 지구벌레 님
§ 11 답글 → G-Kyu
§ 10 답글 →
라오니스
§ 10 답글 →
mingsss
§ 10 답글 → Reignman
 
 
지난달에 1답글(비밀답글 제외)로 제 블로그를 풍성하게 해준 분들은 29명이었습니다.

 
  4.  받은 트랙백 수 → 20 trackbacks (누적 1073 트랙백)

폭풍 트랙백은 없는 한달이었습니다. 최근에 쭉 그랬던 것 같습니다. 트랙백을 통한 소통 꺼리 기획을 좀 해볼까 싶습니다. ^^

지난달 최다 트랙백 포스트는 다음과 같이 확인됩니다. 12월 10일 현재.
  5.  월 방문자 수 → 53355 visitors (누적 214만 580 명)

8월에서 9월로 넘어올 때 반토막이 되었던 방문자수의 추이는 대략 5만 선 아래로는 떨어지지 않으면서 박스권(응?)을 형성하고 있는 듯 합니다. 방문자수의 늘고 줄어듦은 블로그 주인장이 어떻게 할 수 있는 몫이 아니라죠. 그저 관람을 한다는 그런 정도? (-.-)a

다음은 지난달에 최다/최소 방문자를 맞은 상위 3일과 그 기록입니다. 티스토리 집계.

  § 2010-11-13(수) 3,726                        § 2010-11-14(일) 1,497
  § 2010-11-05(금) 2,153                        § 2010-11-21(일) 1,444
  § 2010-11-12(금) 2,138                        § 2010-11-28(일) 1,343

역시 '일요일의 저주'는 블로그에서 여전히 반복되고 있습니다. 급기야, 하순으로 오면서 일요일엔 1000명 선 아래로 떨어지는 게 아닌가 하는 불안감(응?)마저 감돌았습니다.


 
  6.  지난달의 기록할 만한 일

블로깅은 저에게 등산 같은, 여행 같은,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취미생활의 하나일 뿐 아니라 이제는 제 하루 일상의 일부를 차지하고 있는 어엿한 생활의 일부입니다. 아시는 분은 아실테지만 별 일 없으면 하루에 글 하나는 올리고 있는 정도? ^^ ( http://befreepark.tistory.com/1197 에서.)

그런 의미의 블로깅이 티스토리에서 지난 11월 25일(목)에 1000일을 맞이했습니다. 연인 간에 큰 의미를 부여하며 100일을 기념하는 세상에서 1000일이라니 좀 장구한 세월 같다는 느낌입니다. 큭큭. 블로그, 혼자 하는 거 아니지요. 지인들 없이 지금까지 못 왔을테죠. 항상 고맙게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그래서 앞으로도 잘 부탁드린단 말씀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 1210 금 08:20 ... 09:30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Kay~ 2010.12.10 10: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 제가 댓글순위 3위에 랭크된것은 비프리박님 블로그가 처음인듯 합니다.
    늘 댓글에 인색(방문에 인색?)한 저인데.. 제 스스로 놀랐습니다. ㅎㅎ
    25포스트 부럽습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1: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랜만에 랭크되신 것이지요. ^^
      제 기억으로 두어번은 랭크되셨던 거 같습니다.
      맞습니다, 방문에, 답글에, 인색한 nkay님이신데^^
      이리 답글 상위 랭크 리스트에 짜잔하고 등장하시니 이거 굉장히 기쁜 걸요.
      맘 같아선 35 포스팅 정도 늘 했음 좋겠는데 그게 쉽지가 않네요.

  3. BlogIcon 코리안블로거 2010.12.10 10: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1000일 축하드립니다.^^
    벌써 한해가 저물어가네요. 마무리 잘 하시구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1: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러네요. 벌써 12월. 올해도 다 갔어요.
      코리안 블로거님도 마무리 잘 하시고 멋진 2011년 맞으세요.

  4. BlogIcon 원영. 2010.12.10 14: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 다행히도 이번에도 비프리박님의 댓글 이웃 목록에 이름을 올릴 수 있었군요.
    더 분발하고 싶지만, 11월부터는 저도 엄청 바쁘고 정신이 없어서.. 한달에 글 열개도 못쓰는 것 같네요.

    여담으로, 저 노턴 고스트 링크는.. 저도 네이버에서 검색해서 들어와봤다는..ㅎㅎ
    고스트로 백업하다가 문득 헷갈리는 게 있어서 검색했는데, 그때 본게 저 링크였네요. ^^

    덧) 제 블로그 링크가 이전 블로그 주소로 되어있네요! 이제 주소 정착했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5: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이런저런 일이 없으면야 더 자주 뵙겠지만 우리 사는 게 그리 되나요.
      다 이해 하구요. 저 역시 11월엔 다른 분들 블로그에 놀러를 많이 못갔는 걸요. (이해를. ^^)

      그래도 원영님 포스팅 매일 올라오길 기원하고요.

      흐흠. 링크가 예전 것이 뜨는 걸 확인해주셨네요.
      미처 생각도 못했어요. 바뀐 주소가 너무 익숙해서요.
      방금 수정했어요. 지적 감사해요. (이럴 때는 지적질이라고 해야? 큭큭.)

      덧) 오호. 고스트 포스트가 네이버에서 검색유입이 일어나서
      매달 상위권을 차지하는 거였군요. 이런 게 좀 많아야. 크핫.

  5. 2010.12.10 18:2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8: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11월은 정말 후다닥 지나간 거 같아요.
      많이 순위에 들어주시면 행복하지요. 하핫.

      ㄹㅋㄷㅅ님도 겨울에 감기 조심하시길.

  6. 2010.12.10 18:2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9: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you watch korean tv series.
      is it possible without any iranian(persian) subtitle?
      perhaps you learn korean language, don't you?

      i seldom watch korean tv series.
      if i watch one, it's so a rare case.
      probably one in a year on average.

  7. BlogIcon sephia 2010.12.10 19: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번에 컷 당한 이유가 조금 복잡합니다.

    논문 수업 문제도 있었고 동생 수능도 있었고... 뭐 여러가지가 섞이다보니... orz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0 19: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구체적인 내용이야 알지 못해도,
      오프라인에서 많이 바쁘시구나, 그럽니다.
      마음 쓰지 마셔요. 물론 자주 뵈오면 저야 반갑고 기쁘지만요.
      사람이 원하는 거 다 얻고 살기 힘들다는 거, 잘 알아요. ^^

  8. BlogIcon 소노라 2010.12.10 20: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잘 보았습니다. 그나저나 12월 결산과 연말 결산은 따로 올리시나요 아니면 같이 올리시나요?
    궁금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4: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철수의 몫과 철수 아빠의 몫이 다른 법이니^^
      12월 결산과 연간 결산은 따로 올릴 생각입니다.
      작년에도 그랬었구요. 1월 1일 전후해서 연간 결산을,
      조금 간격을 떼어서 1월 15일 전후에 12월 결산을 하게 될 거 같습니다.
      다른 변수 없으면요. (기대해주신단 말씀이죠? 별 기대할 내용은 아닙니다만. ^^)

  9. 2010.12.10 20:4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4: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i know who han hye jin is.
      but i don't know her.
      you wanna interview her?
      i'm sorry there is no way for me to help with it.

      maybe someone will get some information
      about muslem rituals on your homepage.

      i'll feel free to just looking around.

  10. BlogIcon 보기다 2010.12.10 22: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순위권에 없는걸보니 너무 늦게 비프리박님을 알게 됐나봅니다^^;
    (사실 11월달은 저에게 정신없이 바쁜 달이기도 해서 이웃님들뿐만 아니라 제 블로그도 제대로 못 챙겼다죠.)
    이렇게 한달 결산하신 글을 보니 여러모로 눈에 많이 들어오는군요.(저도 조만간 불끈!!)
    비프리박님 글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게 됩니다.

    삼만댓글과 블로그 천일(곧 삼년 되시겠네요~)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o^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4: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알고 지내게 된 게 얼마 되지 않은 것도 있겠고
      지난달에 많이 바쁘신 것도 있겠고 ...
      그리고 뭐 순위가 중요한가요? ^^
      순위에 부담 같은 거 느끼지 마삼.
      (그래도 순위에 들만큼 자주 뵈오면 좋습니다만. ^^)

      삼만 댓글이 천일 무렵에 와서 겹치기 출연이 된 거 같습니다.
      제가 오프라인 삶에서도 이런 거 저런 거 기념하며 지내기 좋아하다 보니
      온라인에서도 이런 저런 소소한 것들 기념하고 기록하며 지내는 듯 합니다.

      보기다님도 행복한 주말 보내삼. happy weekend! :)

  11. 2010.12.11 02:1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4: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you don't have to do something for me.
      it makes me feel burdened. i don't want it.
      i'd like to feel free to do something.

      it will be better that you post the way you have posted so far.
      please don't take me into account when posting.

  12. BlogIcon 잡학왕 2010.12.11 03: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직 저는 결산 이랄것을 할 수 없어서요. ㅠㅠ 결산하시는 분들을 보면 부럽습니다. 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4: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겸손의 말씀으로 접수하겠습니다. ^^
      꼭 결산을 해야 하는 것도 아니고
      이렇다 할 것 없이 결산을 하기도 하는 것이니까요. ^^

  13. 2010.12.11 04:5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1 05: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project between you and me?
      i don't think it's possible. sorry.
      you'll have to find some way on your own, i think.

      my age?
      in korea, it's not polite to ask about someone's age.
      i have not said about it so far, especially online.

  14. 2010.12.11 04:5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5. 2010.12.11 05:1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6. 2010.12.11 05:2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7. BlogIcon 문을열어 2010.12.12 02: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캬아....월방문자수가 5만이 넘어가시네요 ㅎㄷㄷㄷ
    몇달이면 제 전체 방문자를 훌쩍~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3 20: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나 다른 많은 블로거들의 월방문자수가 지난 여름 반토막이 되었지요.
      그땐 그래도 월 11만 정도는 평균으로 나와줬는데. ㅜ.ㅜ
      월 방문자수라는 것이 내 노력으로 어떻게 되는 건 아닌 것 같습니다.
      다음 메인 같은 데에 걸리지 않는 한. (사실 이것도 맘대로 되는 게 아니죠.) ^^

  18. BlogIcon ageratum 2010.12.12 22: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앗.. 이번에는 제가 답글 순위에 못들었네요..
    최근에 예전만큼 블로그에 신경을 못쓰고 있다보니..ㅜ.ㅜ
    이제는 다시 열심히 해야겠습니다..^^
    그리고 제 결산도 남기고 가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3 20: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번달에는 순위에 못 드셨군요.
      저 역시 불로화님 블로그에서 많이 뒤로 밀렸지요.
      이러다 우리 멀어지는? 큭큭. 그런 건 아니겠죠? 핫.

      어떻게 좀 오프라인의 삶이 좀 여유를 찾아가나요?
      저는 이제 이번주부터는 한숨 돌리네요. 휴우.

  19. BlogIcon Slimer 2010.12.14 12: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가 다시 댓글 상위권에 랭크 되었군요..ㅎㅎㅎ 기쁘기 그지 없습니다.

    그나저나.. 이번달은 휴가기간이라... 다시 뚝 떨어지겠는데요.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4 19: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시 복귀해서 많이 기뻤습니다. 앞으로도 기쁨을 좀. 굽신굽신. ^^

      근데 엊그제 올리신 블로그 휴식 모드 공지글!
      잘 봤습니다. 쉴 때는 쉬어야죠. 블로그든 일이든. ^^

  20. BlogIcon 참좋다 2010.12.17 18:0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가끔 눈팅만하고 사라지는데도 참 화려한 블로그 입니다. 수많은 댓글과 저 수많은 인증들.. 부럽습니다. 근데 한달에 25개면 많은거 아닌가요? 이 처자는 한달에 4~5개만 올리는 날도 많습니다 ㅎㅂ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8 09: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눈팅만 하셨단 이야기는 가끔 오셨단 이야기? 우웃.
      들르셨을 때 답글이라도 남겨주셨으면 저는 더욱 기뻤을텐데. ^^

      답글요. 월 결산을 하니까 많아 보이지, 어떤 블로거들에게는 열흘꺼리(?)지요. ^^;
      그저 지인들과의 소통이 남긴 흔적인 듯 하여 거기에 의미를 부여합니다.

      한달에 35개 정도를 늘 꿈꾸는지라 25 포스팅이면 부족한 느낌입니다.
      많아서 좋은 것도 아니고 적어야 하는 것도 아니고
      그저 자신의 심리적 기준치가 잣대가 되는 거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참좋다님의 글을 조금 더 자주 만났으면 하는 바람이. ^^

  21. BlogIcon 유리애비 2010.12.19 21:5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랜만에? 순위에 들지 못했네요. ^^; 회사일도 회사일이지만 여러모로 심신이 지친데다...
    스마트폰이 아닌 폰으로 티스토리 접속하고 답글 올리는데 많이 불편해서 그랬나 봅니다.
    이 폰을 얼렁 반품?해야 할텐데 AS센터에선 자꾸 이리저리 반품을 미루는군요.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1 01: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많이 바쁘시겠거니, 합니다. 구체적으로야 모르지만 짐작은 하거든요.

      우우. 거기다 스마트폰으로 블로깅을 하긴 더욱 어렵죠.
      유리아빠님의 핸드폰이 준스마트폰이라서 더더욱 힘들 거구만요.
      이 역시 이해합니다.

      근데 왜 핸드폰은 반품을 미룬답니까. 버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