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09년 10월 13일 아니 14일 밤 6시, 인천 문학구장에서 승부가 납니다. (강우로 노게임!)
그 시간에 저는 일을 하고 있겠지만, 마음은 경기장에 가 있을 거 같습니다.
오늘은 특강이라서 6시 반에 수업 들어가면 8시 넘어야 한 타임이 끝나는데. =..=a


SK와 두산은 현재 2승 2패씩을 주고 받은 상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고 하죠. ^^;;;
두산이 2승을 올리고 파죽지세로 승부를 결정짓나 했더니 SK가 반전을 해주는군요.
심리적으로는 살짝 SK가 상승세를 탄 건가, 하는 생각도 하게 됩니다. ^^a
( 두산 응원하시는 분들이 테러 들어오는 거 아닌가? OTL )

현재 두 팀은 서로 원정 경기를 상대팀에게 내 준 상태. 오늘은 두산의 원정경기...! ^^;;;
두산 쪽의 심리적 안정감(?)도 무시 못할 거 같습니다. 먼저 2승을 한 곳이니까요.
심리적으로는 살짝 두산이 상승세를 탈 수도 있겠다, 하는 생각도 없지 않습니다. ^^a
( SK 응원하시는 분들이 테러 들어오는 거 아닌가? OTL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김성근 감독과 김경문 감독, 모두 속이 바싹 바싹 타들어가겠습니다. 선수들도요.
SK에선 이번 플레이오프 4경기에서 7안타 2홈런 5타점을 기록하고 있는 4번타자 박정권과
앞선 3경기에서 무안타를 기록하다가 4차전에서 3안타를 몰아친 정근우에게 큰 기대를...!
그리고 두산에선 1차전 승리의 영웅 투수 금민철과 2차전에서 호투로 활약한 후안 세데뇨에게
큰 기대를 걸 법 합니다. 아니나 다를까, 김경문 감독은 금민철을 선발로 예고했다고 하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적고 보니, 투타의 대결 양상도 있는데요. 오늘밤이면 주사위가 던져지겠지요.
양팀 선수들과 감독, 최선을 다하고 선전해서 좋은 경기 보여주기 바랍니다.
멋진 경기라면, 마음 속에 응원하고 있는 팀이 지더라도 좋은 경기로써 만족할 수 있을 듯.
근데, 어째, 이번 경기가 이후에 이어질 기아와의 경기보다 더 관심이 큰 거죠, 저는? 크흣.


이 경기에 관심이 있는 당신은, 어느 팀에 마음 속 응원을 보내고 계시는지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1013 화 11:55 ... 12:25  비프리박

p.s.

본문의 사진1 출처 → (( 클릭 ))  /  본문의 사진2 출처 → (( 클릭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