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대입수학능력시험이 84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수능 D-84 라는 이야기죠.
2008년 수능 D-84일을 기념하여(?) 작성한 포스트가 있습니다.
마침 제가 운동을 재개한지 딱 84일 되는 날이어서 더욱 의미가 있었죠. ^^
수능은 다시 D-84가 돌아왔지만 운동을 시작한지는 84+364=448일이 되었군요. ^^
2008년에 쓴 글을 가져와 봅니다. (재발행이란 이야기죠. ^^)   [ 2009 0820 목 아침 ]

       ─────────────────────────────

엊그제는 운동을 다시 시작한지 84일째 되는 날이었습니다.
동시에, 가르치는 아이들이 수능을 84일 남겨둔 날이기도 했고요.
84는 7로 나누면 떨어지는 수지요. 12...!
제가 운동을 시작한지 12주이자, 아이들이 수능 앞에 남겨둔 여유가 12주란 이야기지요.

첨에 운동을 시작하던 날이 아마도 수능 168일전이었나 봅니다. 24주 전... ㅋ
그런 생각을 살짝 했더랬습니다. 뭐냐면...
"24주 동안 나는 몸을 만들테니, 너희들은 24주동안 대학을 만들거라." 그런 생각요. ㅋ.F


운동을 시작한 후로, 일요일만 빼고 하루도 빠짐없이 매일 헬스클럽에 나가고 있습니다.
나가서는 1시간~1시간반... 정도를 빼곡히 운동으로 채우려고 노력중입니다.

   아이들도, 매일 열심히 공부하고 있을 거라 믿습니다. (믿고 싶습니다. ^^)
   하루의 빈 곳 틈틈히 공부로 채우려고 노력하고 있을 거라 확신합니다. (확신하고 싶습니다. ㅋ)

운동을 한지 12주 정도 되어가니까... 변화가 생깁니다. 체중의 변화를 제쳐두고라도...
처음에 15분을 하던 걷기+달리기를 이제 35분 동안 하고 있으며,
처음에 8kg으로 하던 이두 arm-curl을 이제 14kg까지 늘렸을 뿐 아니라,
처음에 손끝도 닿지 않던 상체굽히기가 이제 바닥에 주먹이 닿고 있습니다. ( ... 그만 할게요. ^^  ... )
12주 후에는 또 어떤 변화를 맞이하고 있을지, 지금은 알 수 없습니다. (물론, 그 후에도 계속될테지만요.)

   아이들도 12주 동안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분명히 어떤 변화를 만들어 냈을 거라 보고요.
   그간의 노력과 앞으로 쏟을 12주간의 노력으로, 12주 후에는 어떤 결실을 맞이할지 기대가 됩니다.

저... 한편으로 열심히 운동하고, 한편으로 열심히 가르치고 도와주어서...
아이들이 12주 후에 활짝 웃는 결과를 얻는 데 작으나마 도움이 되어야겠지요.
때가 때인지라... 아이들한테 이런 말을 들려주고 있습니다. ^^


He laughs best who laughs last. (마지막에 웃는 자가 진정으로 웃는 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 0823 토 13:35 ... 14:00  비프리박
 
 
p.s.
이 포스트는 2008 0820 목 - 1003 토 ... 기간동안 '퍼올리기'로 갱신의 바람을 좀 쐬었습니다.
다시 원래의 날짜로 되돌립니다. [ 2009 1003 토 05:40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