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개인적인 생각인데, 카메라와 렌즈의 물리적-기계적 성질에 대해 가장 잘 대답해 줄 사람으로 서비스센터 수리기사를 빼놓을 수 없을 거 같습니다. 이게, 비단 카메라와 렌즈의 경우에 국한되는 이야기는 아니겠지요. 뭐든 수리 받으러 서비스센터 갈 일이 있을 때, 그래서 저는, 적극적으로(!) 기사분들에게 궁금했던 것을 질문으로 쏟아내는 편입니다. 간혹 깜빡하고 돌아온 경우에는 전화를 걸어서 물어 볼 때도 있습니다. '빨대'라는 단어가 생각나신다구요? 어차피 세상의 모든 학습은 빨대입니다. ^^

앞서 올린 포스트 ▩ 전핀? 후핀? 핀 테스트? ... 서드파티 렌즈, 시그마렌즈의 예. ▩ 의 후속이자 보완으로 올리는 글입니다. 그 글의 말미에서 적었던 '핀 조정 중에 알게 된 몇 가지 정보 공유' 약속을 실천해 봅니다. 알게 된 내용을 대략 세 가지 항목으로 적어 봅니다. 이 글을 읽기 전에 앞서 올린 포스트를 먼저 보시는 게 이해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 1편 보러 가기 - http://befreepark.tistory.com/1535 )
50d, 5D, F4.0, F5.6, Sigma 28-70mm F2.8-4 DG, 대한카메라, 렌즈, 리뷰, 바디와 함께 렌즈 핀 조정, 사진, 삼각대, 서비스센터, 셀프 핀 테스트, 시그마 28-70mm F2.8-4 DG, 시그마렌즈 서비스지정점, 시그마서비스지정점, 자동 초점, 전핀, 종로3가 대한카메라, 초점, 카메라, 칼핀, 캐논 50d, 캐논 5d, 핀, 핀 조정, 핀 조정 보증기간, 핀 조정 비용, 핀 조정 주기?, 핀 테스트, 핀 테스트 용지, 후핀
 혼자 알고(?) 있기 아까운 정보. 핀 조정 받는 중에 알게 된 몇 가지. 

정확히 핀이 맞으면(초점 맞은 부분이 선명하게 나오면), 사진 찍는 사람은 기분이 좋죠.
핀 교정 없이 잘 쓰고 있는 착한 렌즈 캐논 17-85mm의 한 결과물, 「공산당 선언」.



 
{ #1 }  서드파티 렌즈의 경우 핀 조정은 필수일지도.

카메라 제조사가 아닌 회사에서 나오는 소위 서드파티 렌즈는 보통 핀 조정을 해야 한다고 기사분에게 들었습니다. 운 좋은 경우를 제외하고는, 서드파티 렌즈의 경우 핀 조정이 필요하다고 보면 된다는군요. 그래서 보증기간 동안 핀 조정이 무료입니다. 제 경우는(시그마렌즈), 렌즈 보증 기간이 지나서 25000원을 내고 핀 조정을 받았습니다. 렌즈에 따라 핀 조정 비용이 다릅니다. 한번 핀 조정을 받은 후 재차 핀 조정을 의뢰하는 일이 발생할 수 있는데요. 일정 기간 동안은 보증의 차원에서 추가 비용이 발생하지 않습니다. 핀 조정 후 한달이라고 했는지, 석달이라고 했는지는 정확히 기억이 잘 나지 않지만, 그 기간 동안은 무상 보증 기간 후여도 비용 없이 재조정이 가능합니다.




{ #2 }  렌즈의 핀 조정을 받으려면 바디도 함께.

렌즈의 핀 조정은 하나의 바디를 대상으로 이뤄집니다(라고 들었습니다). 그래서 렌즈 핀 조정을 받으러 갈 때는 바디도 함께 가져가야 합니다. 그리고, 당연히(?), 이 바디에서 핀이 잘 맞는 렌즈를 저 바디에 마운트했을 때 전핀이 나거나 후핀이 날 수 있다고 합니다. 제 경우로 말하자면, 50D에 핀을 맞춘 시그마 28-70mm 렌즈가 600D 바디에 마운트 되었을 때는 핀이 안 맞을 수 있다는 것이죠. 물론, 운이 좋으면 다른 바디에서도 렌즈의 핀이 잘 맞는 경우도 있긴 하겠습니다만. 쿨럭. 제 28-70mm 시그마렌즈는 지인에게서 선물로 받은 것입니다. 그 분이 캐논 5D에 마운트 하여 쓸 때는 후핀이 났다고 했던 렌즈인데, 제 50D 바디에 마운트하여 쓸 때는 전핀이 나더군요. 바디와 렌즈의 결합에 따라 핀이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이죠.



{ #3 }  핀 조정 후 재조정까지 걸리는 주기같은 게 있을까?

이번에 핀 조정이라는 걸 받으면서 가장 궁금했던 사항입니다. 제 렌즈의 핀 조정을 해준 기사분의 말에 따르면, 한 바디에 장착하여 쓰는 렌즈가 핀이 틀어지는 것은(그래서 핀 조정을 받아야 하는 것은), 주기가 따로 정해져 있는 게 아니라는군요. 한번 핀 조정 받고 핀 틀어짐 없이 몇 년씩 계속 잘 쓰는 분이 있는가 하면, 핀 조정 후 몇 달 안에 핀이 틀어져서 또 조정 받으러 오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바디나 렌즈에 외부적 물리적 충격이 가해지면 당연히 핀이 틀어질 수 있지만 꼭 그것만 변수라고 할 수는 없다는군요. 그럼, 뭐가 변수야? 라는 말이 나올 법 합니다. (-.-);;; 아마도 세상에는 별처럼 많은 사용자가 존재하고 그만큼 많은 사용환경과 사용습관이 있을 테니 한마디로 잘라 말하기가 어렵긴 하겠습니다. 흐으. 저는 이게, 앞서 올린 포스트에서 적은 조리개의 수명에 미치는 변수라는 것과 비슷하단 느낌을 받았습니다. (→ ▩ 캐논 17-85mm 렌즈 err 01 통신불량 에러 재현! 조리개 어셈블리 교체.  )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1221 수 13:40 ... 14:20  거의작성
2011 1222 목 08:10 ... 09:10  비프리박
2011 1222 목 09:25 포스트 1에서 분리
2011 1223 금 16:20 ... 16:50  비프리박
 
50d, 5D, F4.0, F5.6, Sigma 28-70mm F2.8-4 DG, 대한카메라, 렌즈, 리뷰, 바디와 함께 렌즈 핀 조정, 사진, 삼각대, 서비스센터, 셀프 핀 테스트, 시그마 28-70mm F2.8-4 DG, 시그마렌즈 서비스지정점, 시그마서비스지정점, 자동 초점, 전핀, 종로3가 대한카메라, 초점, 카메라, 칼핀, 캐논 50d, 캐논 5d, 핀, 핀 조정, 핀 조정 보증기간, 핀 조정 비용, 핀 조정 주기?, 핀 테스트, 핀 테스트 용지, 후핀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