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서 올린 "▩ 10만km 주행하는 동안 ... (1) ▩"에 이은 후속입니다.



6. 배터리 교체   ▶ 1회 교체
▷ 교체시점 ☞ 45000km (배터리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
※ 신차 출고시에 딸려 나온 배터리라서 용량도 60ah로 작았고 수명도 오래 안 갔습니다.
    45000km에 교체한 것은 델코배터리 80ah 짜리였는데, 10만 넘은 지금도 쌩쌩합니다. ^^
    요즘은 배터리 상태 표시창이 있어서 배터리 나갈까 걱정은 안 합니다. (델코만 그런가? ㅋ)


7. 점화플러그 교체   ▶ 1회
▷ 교체주기 ☞ 72000km (9만km도 가능할 듯 ^^)
※ 출고시에 끼워져 있던 거랑 같은... 백금점화플러그로 갈아주었습니다.
    일반 점화플러그에 비해서 가격은 좀 비싸지만 수명은 2배이상 깁니다. ^^
    제 경우 72000에 갈았지만, 9만km 정도는 너끈히 뛸 거 같았습니다.
    diy할 수 있는 항목이지만, 다른 일로 카센터 들렀다가 함께 갈았다는...! 공임 1만원... ㅋ


8. 타이밍벨트 관련 풀셑 교체   ▶ 1회
▷ 교체주기 ☞ 72000km
※ 제가 타는 차량의 타이밍벨트가 8만은 못 넘기고 끊어진다는 속설이 사실인 것 같아서...
    몇km 더 타고 갈려다가, 타이밍벨트 끊어져서 엔진헤드 날아가면 기백만원 돈이라서...
    눈 딱 감고 72000 정도에 갈았습니다. 정비센터 가면 40만원 넘게 나오는데...
    제가 활동하는 자동차 동호회의 협력업체에서 30만원 정도에 갈았습니다. ^^


9. 전조등 램프 교체   ▶ 1회
▷ 교체시점 ☞ 77000km
※ 어느날 갑자기 조수석 쪽 전조등이 안 들어오더군요. 모비스에서 직접 구입해서 diy 교체!
    전조등 교체시 tip...! 한 쪽이 나가도 양쪽을 함께 갈아준다...는 거지요.
    전조등 밝기가 양쪽 짝짝이로 다니는 것이 좀 그러니까요. ^^
    멀쩡한 녀석은 빼서 잘 보관했다가 나중에 어느 한 쪽이 사망(?)할 때 갈아주면 됩니다.



흠... 이렇게 적고 보니... 참 신경 쓸 일 많군요. 기억에 의존해서 이렇게 차량 관리하긴 힘들기에
저는 차계부를 씁니다. 차량 관리에 많은 도움이 되는 것이 사실입니다.
개인적으로, 자동차는 관리다...! 라는 생각을 하거든요. 성능도 성능이지만, 성능은 곧 연비잖아요. ^^
참고로 저희 차가 수동미션(일명 스틱) 차량이라서... 오토미션인 차량과는 달리...
미션오일이 반영구적이라고 하죠. 갈아줄 필요가 없었다는...!
그래도 개인적으로 나중에 클러치 세트 교체할 때 대략 15만쯤... 한번쯤 갈아줄 생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 0712 토 11:00 ... 12:00 비프리박
2008 0712 토 13:05 ... 13:13 분리게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이은하 2008.07.12 14:3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절대 따라갈 수 없는 diy의 제왕(!)이십니다..
    저는 그냥, 오천 정도에 한 번 정비받는 게 다인데...ㅋ
    이 정도만 해도 제 수준에서는 최선이다~ 싶게 자부하고 있는 편이랍니다..
    아직 5만이 안되고 있지만, 1주일에 대략 500을 달리고 있는 것으로 보아 조금 있으면 저도 5만을 넘어서겠지요..
    그나저나.. 제가 주유하고 있는 곳이 벌써 1900을 넘어섰답니다..
    걱정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12 14: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차계부의 제왕...! diy의 제왕...!
      그런 건가? 하하.

      조금 있으면 5만 넘어간다구...?
      그새 많이 탔넴...?

      내가 주유하는 곳이 이제 2000원을 몇원 안 남겨놓고 있는 거 있지...?
      진짜 좀 있으면 2000원 넘겠어...
      으~ 이거 좀 있으면 얼마까지 갈까. ㅠ.ㅠ

  2. BlogIcon 박코술 2008.07.12 18:5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7만 킬로미터 대에서 교환한 것덜이 몇몇 되누만요.
    꽤나 수명이 길다면 긴데,
    전등 같은 경우는 주행을 많이 하는 시간대에 따라 달라지갔디요.

    저는 예전에 싸돌아다닐 때도 전혀 기런 데 신경을 안 썼는데,
    아마도 이거이 전에 말했듯이 군대 시절에 질려서 기런 듯합네다.
    (1)번 게시물에 단 댓글처럼 저도 꼼꼼히 따지는 걸 됴아해서리 어쩌면 이런 거
    일일이 기록했을 터인데 군대에서 매일 차량 일조점호 등등을 하면서 질린 겁네다.
    강요된 환경에서 하는 일은 전에 좋아하던 것도 거부하는 거이 누구나 당연하갔디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13 15: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7만 킬로대가 일반 2000cc 승용차들에서는 중요한 기점이 되는 것 같습니다.

      이렇게 신경 쓰는 건... 아마 쥬신님의 경험을 뒤집으면...
      저는 뭐, 그리 악감정(!)이 쌓인 부분이 아니라서 가능한 것이라고...! 말할 수 있을 겁니다. ^^
      그게 쥬신님한테는 악감정(!)이 쌓이다 보니...
      꼼꼼한 성격이라면 뱀풀어박에게 둘째가라면 서러울 쥬신님이 싫어하시는 것일 거구요.
      군대에서...! 대한민국의 남자들은 시시콜콜한 악감정을 쌓게 되는 것 같습니다.
      나중에... 쳐다보기도 싫은...! 보기만 해도 고개를 돌릴...! 그런 일들이...
      군대에서 많이 생기는 것은... 극한상황의 경험...! 그런 것과 연관성이 있을 것 같습니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군대에서 어떤 지역에 대한 악감정 생기는 사람도 많던데,
      그런 지역-악감정은 생기지 않은 거겠죠. ^^

  3. BlogIcon HSoo 2008.07.15 14: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우하하하..전 배터리는 수도 없이 갈았습니다....^^
    애들 어렸을때 차에서 놀면서 전조등이랑 히터블로워 등을 온으로 해놔서 한번 갈았죠..
    또 한번은 안개등 온으로 해놔서리 한번 갈았지요..
    또 한번은 밤새도록 미등을 켜놔서 한번 교환했지요...
    또 한번은 실내등을 밤새 켜놔서 한번 교환했지요..일일이 열거할 수도 없이 교환했내요...ㅎㅎ
    제가 건망증이 좀 심한편이긴 한대요 애들이랑 마누라는 잊어버리지 않는걸 보면 참 신기하기도 해요.
    암튼 대단하십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15 18: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배터리값 엄청 들어가셨겠네요. ^^;;;
      그렇게 방전 된 것이면 ... 일명 점프만 해서... 충전을 시켜서 다시 쓰면... 사용이 되지 않나요?
      흠흠... 제가 알고 있기론 그렇다고 들은 것 같은데...
      노후해서 수명이 다한 배터리면 몰라도, 실수로 방전시킨 배터리는 다시 충전이 된다... 뭐 그런 이야기요. ^^
      아닐 수도 있습니다.

      배터리 값으로 집 한채 장만하셨을 수도 있겠네요. ^^
      애들이랑 집에 계신 그녀를 어디 배터리에 비하겠습니까. ^^

    • BlogIcon HSoo 2008.07.16 04: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만의 원칙입니다..방전=교환.....^^;;
      제 이론으로는 밧대리는 방전이 되면 완충이 안되는 걸로 인식을 해서요.
      밧대리의 성능이 연비하고 직결되는 현상이기도 한것 같은대요?아닌가요?.....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16 11: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그게 깔끔은 하지요. 아깝긴 해도요. ^^;;;
      완방되면 완충이 안 되는 건지는 저도 잘 모르겠네효. ^^
      배터리하고 연비하고 일정정도 관계는 있을 거 같습니다만... 역시 정확히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