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아침 차를 몰고 출근을 했습니다. (특별한 일이 없는 한 지하철로 출근합니다.)
아침에 조금 늦잠을 자기도 했고 비가 올 거 같기도 해서 차를 몰고 가기로 했습니다.
제가 좀 길어서^^ 우산을 쓰고 빗속을 걸으면 허벅지 중간이하는 그대로 비에 젖습니다.
비가 세차게 (그것도 사선으로) 퍼부으면 비에게 저를 내맡기는 형국입니다.
심한 경우 바지와 신발과 양말을 물에 담갔다 꺼낸 것과 다르지 않습니다.
비가 좀 오겠다 싶으면 일요일에는 차를 몰고 출근하는 이유입니다.
(평일에는 비를 맞더라도 차 몰고 서울 시내 진입할 생각은 전혀 들지 않습니다.)

차를 몰고 출근했지만 출근하는 중에는 이렇다할 비가 오지 않았습니다. 
주말반 수업을 마치고 차를 탈 무렵 비가 좀 내리기 시작하더니 
집이 반경 10km 범위 내로 들어올 무렵 비가 억수같이 쏟아집니다.
어쩌면 쏟아진다는 말보다 퍼붓는다는 말이 적절할 것 같습니다.
태풍 말로의 전조인지 게릴라성 호우인지, 굵은 빗방울이 쉴새없이 퍼붓습니다.
달리는 차를 때리는 빗소리는 금속성 쇳소리를 냅니다. 따다다닥! 따다다닥!
빗방울 맞은 자리가 패여 자국이 남는 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면. OTL


※ 마침 핸들 고정 구간을 만나 두손으로 운전대를 12시방향에서 잡고 핸드폰을 고정,
    셔터를 좀 눌렀습니다. 그리고 만난 정지신호. 와이퍼를 피해 셔터를 시간차 공격. ^^

 


    태풍 말로 북상 중. 말로? 게릴라성 호우? 내비가 먹통이 될 정도의 폭우.



와이퍼가 빗물을 씻어내자마자 지나간 자리에는 빗물이 흐른다.
윈드 쉴드 와이퍼가 지나간 자리인지 지나갈 자리인지 알 수 없을 만큼.
핸들 고정 구간. 옆에 꺼내둔 핸드폰을 들어 카메라를 작동한다.
핸들 맨 꼭대기에 두손을 얹고 카메라를 고정한다.




이제 내리막. 집에 거의 다 왔다. 여기 지나서 좌회전 한번만 받으면 집.
신호등이 바로 저 앞에 있을텐데 신호등이 아주 흐리게 보인다.
빨강과 파랑이 구분이 안될만큼 전방 시계가 짧다.




고가를 내려오니 신호등이 보인다. 빨간불. 하지만,
바로 저기 11시 방향에 보여야할 아파트단지가 보이지 않는다.
금방 와이퍼가 지나간 자리를 기다렸다는 듯이 강타하는 빗방울들.




11시 방향 아파트 뒤로 우리 아파트 단지가 안(!) 보인다.
좌회전 신호를 기다리는 동안에도 굵은 빗방울은 세차게 차창과 지붕을 때린다.
마치 너희들 차를 다 뚫어버리겠어! 라는 말을 하는 듯이.

어라. (그냥 늘 켜두는) 내비게이션이 먹통이 되었네?
비가 얼마나 오길래, 터널이나 굴속에 들어가야 먹통이 되는 내비가 먹통이 되나.
초보운전이나 초행길인 사람들은 정말 식겁할 상황이다.
 


곤파스가 한반도를 휩쓸고 통과한 자리에 일주일이 채 안 되어 9호 태풍이 온다고 합니다.
어쩌면 이번에도 한반도를 관통하고 지나갈지 모른다는데 피해가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태풍이 오기 전에도 이날 같은 게릴라성 국지성 호우는 빈발할 수도 있으니,
미리미리 대비할 수 있는 한 잘 대비하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아래의 손모양 추천버튼을 쿡! ^^


2010 0906 월 00:50 ... 01:40  비프리박
2010 0906 월 08:30  예약발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0.09.06 09:0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6 10: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말로가 북상중인데 예보에서는 좀 작은 태풍이라고 위로를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런 생각 때문에 크게 한방 먹는다는 사실을 모르는지. -.-;

      자연의 기상변화는 인간들이 지은 죄가 많아서 그렇겠죠.
      어쩌면 준만큼 돌려받는 중?
      화나는 것은, 저지른 자는 특정 세력이지만 받는 자는 우리 모두라는. -.-;

  2. BlogIcon Reignman 2010.09.06 09: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토요일 여행으로 일요일에는 하루종일 잠만 잤습니다.
    꿈에서 엄청난 비를 맞았는데 현실에서도 엄청난 비가 내리고 있었군요. ㄷㄷㄷ;
    그나저나 비프리박님 은근히 자랑질을.... ㅋㅋㅋ
    저는 180에 0.3cm가 모자란 루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6 10: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호 정말 부럽습니다. 잠만 잘 수 있는 하루. ^^

      비가 오는 중에 꿈속에서 비를 맞으셨다면 혹시 인셉션의 여파? ^^

      흐흠. 키로써 루저와 위너를 가르는 세태 속에서
      키 이야기 꺼내기 어렵습니다. 제가 길어서 피해를 볼 때 말고는. ^^
      180에서 0.3 빠지신다면 180이신 겁니다. ^^
      156, 157도 160이라고 반올림하는 여성분들 많은데요. ^^

  3. BlogIcon 예문당 2010.09.06 09: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운전하시면서 사진 찍으신거에요? 햐.. 위험해요. ^^;;;
    조심하시고, 이번 태풍도.. 피해없이 지나가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6 10: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운전하면서 찍었다기 보다는, 운전은 하고 있었고 제 오른손이 사진을 찍었다고 봐야죠.
      손을 운전대 위에 얹고서 그냥 셔터만 누른 정돕니다.
      폰카로 찍어서 화질은 안 좋지만 dslr이 아니어서 초점 걱정할 필요가 없었죠. 그냥 누르면 되는. ^^;

      이번 태풍 미리 호들갑을 좀 떨더라도 피해가 없이 지나갔음 좋겠는데,
      한반도 관통하면 이거 지난번 곤파스때처럼 피해가 있을 수 밖에 없으니.

  4. BlogIcon 별군 2010.09.06 11: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 이번 태풍도 조용히 잘 지나갔으면 좋겠어요;
    추석도 얼마 남지 않았는데;;;
    피해 없는 태풍이였으면 좋겠네요 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6 20: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발 별 피해 없이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근데 한반도를 관통하면 이거 정말. ㅠ.ㅠ
      마음 휑한 추석을 맞을 거 같습니다.

  5. BlogIcon mingsss 2010.09.06 12: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전 지구가 멸망할 줄 알았습니다 OTL

  6. BlogIcon 블로군 2010.09.06 15: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번 태풍은 무사히 지나가야 할텐데 말이에요.....ㅡㅡa

  7. BlogIcon 김루코 2010.09.06 16: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태풍 '말로'는 이동 속도가 느려서 바람피해보다는 호우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고 하더라구요. ㅜㅜ
    수확철인데,, 농민들 마음이 뒤숭숭하시겠어요 ㅜㅜ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18: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동 속도가 느리단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래서 도중에 꺾인 모양입니다. ^^
      우쨌든지 농민들이 좀 넉넉하셔야 할텐데요.

  8. BlogIcon ageratum 2010.09.06 16: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제 2시쯤에 정말 미친듯이 비가 오더라구요..
    1시간 정도 내린 비의 양이 정말 어마어마한..^^: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18: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 그 비슷한 쏟아붓기를 할 때(세시쯤) 출발한 것 같아요.
      근데 그게 집에 가까와지자 새발의 피였단 느낌이 들만큼 쏟아지더군요. -.-;
      대략 4시경이었습니다. -.-;

  9. BlogIcon kay~ 2010.09.06 20:3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스카이라이프도 아닌데 비가 퍼붓는다고 먹통이되다니 ...
    폭우속에서 퇴근하랴 사진찍으랴 고생하셨겠어여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18: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스카이라이프나 내비나 모두 위성과 교신을 해야 하니까 그런가 봅니다.
      폭우속에서 아주 익숙한 코스를 운전하고 있어서 한손으로는 사진을 찍어댈 수 있었습니다.
      눈은 전방을 응시하고 카메라는 걍 적절한 타임에 셔터를 누르기만. ^^

  10. BlogIcon sephia 2010.09.06 21: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날 전 시골에서 올라오는데....

    대박이더군요. 어이쿠. ㄱ-

  11. BlogIcon 무예인 2010.09.06 23:0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 그날 날라다니는 입감판에 맞을뻔한 사람

  12. BlogIcon 어멍 2010.09.07 00: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익후! 우산을 쓰고 빗속을 걸으면 허벅지 중간이하는 흠뻑 젖으신다니....ㅠ.ㅠ
    저같은 경우는 찌찌 이하는 흠뻑 젖습니다.ㅠ.ㅠ(x2)
    동병상련입니다 그려^^

    폰카성능이 생각보다 좋네요. 현장감이 그대로 전해옵니다.
    큰 비에 오고가는 길 조심하시고 여차하면 핫팬츠 입고 다니세요. ㅋㅋ
    저는...제가 알아서 하겠습니다. (상상금지! 염려금지!) ㅡ.ㅡ:;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멋! 어멍님이 저랑 같은 zone의 대기를 호흡하는 분이셨군요.
      아니, 저는 고작 허벅지인데 어멍님은 찌찌라시니 훨씬 위쪽 공기를 마시는 듯 합니다.
      어쩌면 최홍만과 키가 같은 급인? ^^
      어찌 되었든 동병상련은 언제나 감지덕지입니다. ^^

      폰카가 그래도 빛만 많으면 좀 먹어주는 듯 합니다.
      그래서 그나마 잘 나온 것 같구요.
      아무래도 어두우면 폰카는 힘들어합니다. ㅜ.ㅜ

      흠흠. 저는 허벅지이므로 핫팬츠면 되지만
      울 어멍님은 찌찌이므로 어찌해야? 핫.

  13.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10.09.08 00: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제 인천을 갔다 왔는데 거리에 가로수가 뿌리채 뽑혀 있는 모습이
    심심치 않게 보이더군요.
    태풍 말로는 별피해 없이 지나가서 다행입니다.

    하늘이 한번 심술부리면 만물의 영장이라고 오만한 인간들도 별수 없지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19: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직접 보진 못했는데 나무가 뿌리째 뽑혀 있는 걸 보셨군요.
      뉴스를 보니까 꺾이거나 부러진 나무들도 적지 않더라구요.
      얼마나 바람이 불어야 나무가 부러지냔. -.-;

      인간에 대한 보복의 성격이 짙은 거 같긴 한데,
      저지르는 놈 따로, 뒤집어쓰는 건 모두. 그런 거지요. -.-;

  14. BlogIcon 희수 2010.09.08 08:1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런 수채화 같은 사진이 좋아요..^^
    개인적으로 3번째 사진이 맘에 드네요~^^
    대전은 곤파스때도 그랬고 이번 말로 때도 그랬고...참 조용한 도시라는 생각밖에는..;;;
    곤파스가 휩쓸고 지나갔을때 당진 교로리 장모님댁 지붕이 다 날라갔다더군요..^^
    임시거처로 당진시내에 거주하는 처남내로 옮기셨다니 그나마 마음이 덜 아픕니다만..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19: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 역시 3번째 사진이 마음에 듭니다.
      멀리 빗속이 안 보이긴 하지만 그림상으론 좋은. ^^

      희수님네 대전은 잘 지나갔군요.
      제가 사는 도시는 창문 날아간 집, 뭔가 날아와서 차량 덮친 집, ... 각양각색. -.-;

      모쪼록 장모님네 수리 및 복구가 잘 되길 기원합니다.

  15. BlogIcon Slimer 2010.09.15 00: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네비게이션의 GPS 신호가 구름이 가득하면 좀 버벅이긴 합니다.ㅎㅎ
    비가 많이 오면 정차중에 빗물이 앞유리를 가득 덮었을 때 사진을 찍으면 느낌이 예술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15 17: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저는 비가 폭우여서 신호가 교란되었나 했는데
      구름 때문일 수도 있겠네요. 아니면 그 둘 다? ^^

      아. 정차 중에 빗물이 앞유리 코팅을 해주면 멋지지요.
      이날은 그런 상황이 연출되지는 않더란.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