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광주민중항쟁 30주년이다. 남도가 피빛으로 물든지 벌써 30년이다.
30년이 흘렀건만 불행히도 사죄를 하거나 용서를 구하는 자는 없다.
누군가는 1980년 광주를 이야기하면 아직도 폭도와 빨갱이를 이야기한다.

권력을 쥐고 휘두르는 자들의 정서나 입장 또한 거기서 벗어나지 않는다.
'광주'에 대한 대한민국 '주류집단'의 인식을 드러내주는 사건을 좀 짚어본다.
( 불행히도, 아직 저들이 대한민국의 '주류집단'이다. '지배계층'이고. )



    [5.18 30주년 기념식] 경희대 패륜녀와 다를 바 없는 G들. 추도와 패륜 사이.

이 정부는 5.18 기념식을 엄수할 생각이 있는 걸까. 방아타령은 무엇이고, 축하 화환은 뭔가.
죄 없이 죽은 수많은 영령들에 대한 능멸이자 패륜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




방아타령이 고생이 많다.

5.18 기념식장에서 이멍박 정부는 방아타령을 울려퍼지게 하려 했다.
18일 오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기념식에 참석하지 않은 이명박 대통령 대신 정운찬 총리가 기념사를 대독했다. 당초 정부는 정 총리 입장때 ... 잔치집에나 어울리는 ... 경기민요 ‘방아타령’을 연주하려 했으나, 유족들의 성난 분위기에 눌린듯 막판에 이를 생략했다. ( 기사출처 ) ( 관련기사 ) ( 관련기사 )

방아타령은 어떤 곡인가? 애꿎게 고생하는 방아타령은 이런 가사를 담고 있다. (강조는 필자.)
노자 좋구나 오초동남 너른 물에 오고가는 상고선은 순풍에 돛을 달고 북을 두리둥실 울리면서 어기여차 닻감는 소리원포귀범이 에헤라이 아니란 말인가 에헤에헤~ 에헤야~ 어라 우겨라 방아로구나 반 넘어 늙었으니 다시 젊기는 꽃잎이 앵도라졌다...

이 정부는 과연 제 정신인가. 상가(喪家)에서 흥에 겨워 노래하는 거랑 뭐가 다른가.
몰라서 그랬다는 더러운 변명은 하지 말자. 추하다.
5.18 기념식 따위는 망가뜨려도 된다는 것으로 밖에 안 읽힌다.
1980년 5월 광주에서 죄없이 죽은 수많은 영령들을 우롱하고 능멸하는 처사다.


아무리 세상이 거꾸로 간다지만, 5.18 기념식장에 방아타령은 패륜이다.
상가와도 같은 5.18 기념식장에서 방아타령을 틀고자 하는 패륜. 이게 현 정부의 수준이자 정서다. 제 엄마뻘 되는 아주머니에게 입에 담기 힘든 말을 싸지르는 경희대 패륜녀와 한치 다를 바 없다. ( 관련글 )

그리고, 이멍박 대통령이 온다고 쌍수 들고 환영할 일은 없겠지만,
무슨 바쁜 일이 있다고 대통령은 작년에 이어 5.18 기념식장에 불참하나.
대통령 선거 한다고 표 구걸하러 돌아다닐 때에는 참 안 바쁘더라.
꼭 그런 사람들 있다. 사람 노릇 해야 할 때 갑자기 바쁜 사람들.
바쁜 게 아니라 참석할 의사가 없는 거겠지.


임을 위한 행진곡이 욕본다.

게다가 '임을 위한 행진곡'은 5.18 기념식 식순에서 뺐다. 유가족의 경과보고도 없앴다.
지난 30년 동안 5.18 추모곡으로 불렸던 ‘임을 위한 행진곡’은 지난해에 이어 또 다시 배경음악으로만 사용됐다. 국가보훈처는 이와 관련해 5.18 기념식 공식행사 내용 중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과 5.18 유가족 대표의 ‘5.18 민주화운동 경과보고’ 순서를 올해도 아예 없애버렸다. ( 기사출처 )

이게 누구를 기리는 행사인가. 이 기념식에 누가 누구더러 이건 된다 저건 안 된다 하는가.
민정당-신한국당-한나라당으로 이어진 학살의 후예들이 정부란 이름을 달고서,
5.18 기념식에 와갖고는 감놔라 대추놔라 하는 것도 말이 안된다.
임을 위한 행진곡은 안된다고? 왜? 죽도록 싫어하는 데모 현장에서 부르는 노래라서?


민주주의? 성찰? 누가 누구에게 하는 말?

뭐가 바쁜지, 2년째 기념식에 참석하지 않은 대통령의 기념사란 걸 읽다 실소를 금치 못한다.
무엇보다도 우리는 민주영령들의 피땀으로 성취된 우리의 민주주의 제도가 그 정신과 문화에 있어서도 성숙․발전되고 있는지 거듭 성찰해 보아야 합니다. ( 관련기사 )

속담이 떠오른다. 적반하장이라고. 그런 속담이 있다.
지금 누가 누구에게 무슨 성찰을 이야기하는 건가? 2008년 이후 누군가 권좌에 앉은 후,
사회적-정치적 민주주의를 다쓴 휴지조각처럼 내팽개치지 않았던가. 그 장본인이 누군가.
촛불을 들고 시위하는 군중에게 물대포와 군화발을 선사한 것이 누구였던가.
길거리에서 시위를 없애는 것이 민주주의의 '성숙과 발전'이 아니다.
그건 민주주의의 질식사이거나 압살인 것이지.
정부가 잘 해봐. 먹고 살기 바쁜 시민들이 왜 촛불을 들겠나.


조화와 축하 화환 사이.

사소한 일로 미루어 전체를 짐작한다고, 어느 나라 당인지 밝힐 수 없는 딴나라당의 대표란 분께서는 조화가 아닌 화환을 보내서 광주민중항쟁을 축하해주셨다.
이명박 정부의 ‘5·18 기념일’ 홀대 논란 속에 정몽준 한나라당 대표가 서울광장에서 열린 ‘5·18 민중항쟁 30주년 서울행사 기념식’에 조화가 아닌 축하 화환을 보내는 실수를 해 참석자들의 빈축을 샀다. ... 화환에는 ‘한나라당 대표 최고위원 정몽준’이라고 적힌 분홍색 띠가 붙어 있었고, 형형색색의 꽃들로 장식이 돼 더욱 두드러졌다. ( 관련기사 )

하나를 보면 열을 안다고 했던가.
5.18 기념식장에 방아타령을 틀어대는 정부와 찰떡궁합이다.
부창부수라고 해야할까. 그 나물에 그 밥이라 해야할까.
지적 수준까지 들먹일 것도 없다.
광주민중항쟁을 바라보는 저들의 인식이 고스란히 드러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분노가 치민다면 아래 추천버튼을 그냥 콱!


2010 0518 화 22:40 ... 23:50  비프리박


p.s.
글을 쓰기 시작한 처음에는 경희대 패륜녀와 이멍박 정부의 방아타령을 대비시켜 써볼 작정이었는데, G들이 해놓은 짓이 한두가지가 아니다 보니, 글의 포인트가 처음에 맘 먹은 것과는 달라져 버렸군요. 글의 흐름이 어찌 되었든 5.18 기념식장에 방아타령은 패륜 맞습니다.

본문의 이미지는 미디어다음의 2010년 5월 18일 오후 사회면 헤드라인을 캡쳐한 것.
다음에서는 별도의 페이지를 내어 5.18 30주년을 기념하고 있음.
http://search.daum.net/search?w=tot&rc=EUA&guide=pop&q=5.18+30%EC%A3%BC%EB%85%84&t__nil_searchword=best&nil_id=1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sephia 2010.05.19 00: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답이 없죠. 임을 위한 행진곡은 어디다 팔아먹은 건지..

  2. BlogIcon 유 레 카 2010.05.19 09: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조화대신에 화환은 깨더군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19 09: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린애들이면 몰랐다고나 할 수 있겠죠.
      이건 뭐 다 큰 어른들이 몰랐다고 해도 웃긴 노릇이죠.
      그냥 막장이란 말 밖에 안 떠오릅니다.

  3. BlogIcon 라오니스 2010.05.19 10: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허허... 이거 정말 어이없는 일들이 있었구만요...
    방아타령이라니.. 개념이 없어도.. 이렇게 없다니...
    할 말이 없네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19 10: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처구니가 없을 따름입니다.
      상가집에 와서 곡하지 않고 노래부르고 춤추는 개망나니가 있다고 말만 들었는데,
      이거, 뭐, 막장과 패륜이 따로 없는 것이죠.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5.19 11: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참으로 어이없는 세상입니다...
    국민을 섬기려는 머슴이 아니라..주인을 훈계하려고만 하는 버르장머리 없는 머슴입니다..
    촛불반성하라...민주주의 어쩌구저쩌구...참으로 한탄스럽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19 18: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는 짓마다 어찌 저리 어깃장일까요.
      가문마다 하나쯤 나오기 마련인 개망나니도 아니고 말이죠.
      왜, 누구 초상 때 가면 상가집 뒤집어놓는 개망나니들이 간혹 있잖아요.
      딱 그런. -.-;

      국민을 섬기겠다는 건 표 구걸할 때에만 하는 소리 같습니다. 마음에도 없는.
      지난 주를 뜨겁게 달궜던 가카의 촛불집회 관련 발언은 그야말로 코미디였죠.

  5. BlogIcon 파스세상 2010.05.19 13:3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 기사들을 보고 기가막혀 웃음이 나더군요.

  6. BlogIcon 황팽 2010.05.20 19: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정말 치졸하고 속좁은 정권이 아닐 수 없어요.
    에휴~~~~~~~~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5.24 12:2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5.18 과 촛불집회를 아직도 빨갱이들이 벌인 일이라고 바득바득 우기는 전대갈과 죽이 척척 맞는 이명박은 정말이지 지금 당장이라도 두들겨 패서 서거시켜드리고 싶습니다..라고 말하는 위법이라고 하더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6 04: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 G들은 지금 세월이 조금 좋아져서 그렇지
      속으로는 광주항쟁 그러면 빨갱이 폭도 북한 ... 떠올릴 겁니다.
      뭐, 안 봐도 딱인 것이죠. 하는 짓들 보면. -.-;

  8. 그렇게해서 2010.05.25 10:5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들을 깔아뭉개고 딴나라당 한자리 더 하면. 그렇게 해서 쥐떼들 먹고살기 편하면
    그들은 그게 전부랍니다..
    그게....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6 04: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그렇게 해서 쥐떼들이 우글거리는 세상을 만들고 싶은 모양입니다.
      부자들만 살기 편한 세상, 권력 장악한 것들만 살기 좋은 세상.
      그게 전부겠죠.

  9. 예전엔.. 2010.05.25 11:0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한국인 인척 하던 가수 유모씨..
    한국에서 모든것을 버리고 미국가서 세탁소, 새벽채소시장 운영한다는 사람들..

    예전엔 이해가 안됐지만.
    이제 좀 그들을 이해 할것 같군요..
    지금의 이런 정치 현실, 지역감정이......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6 04: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내 나라, 내 땅, ... 여기에 발붙이고 산다!
      아무리 개ㅈㄹ들을 해도 이곳은 내나라, 내땅이다!
      라는 생각을 하지만,

      저 자들이 하는 짓을 보면 이민 가는 분들 이해가 된다니까요.

      이번엔 이거 뭐 패륜도 이런 패륜이 없죠.

  10. 유리파더 2010.05.26 07:2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건... 우리 사회의 지도층이란 부류들(다 그런 건 아닙니다만) 천박함이 한번에 노출된 해프닝(아님 계획성 있었던 사건)이지 않을까요.

    상식아~ 어디 갔노?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6 21: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는 다분히 의도성이 있었다고 보는 입장입니다.
      의도없이 저런 짓을 했다고 해서 면책이 되는 것도 아니고요.

      맞습니다. 우리 친구 '상식'이는 어디로 간 것일까요.
      쟤네들 패륜아 되게 냅두면서 말이죠.

  11. BlogIcon 어멍 2010.05.26 23: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단순 헤프닝으로만 볼 수 없다는 입장입니다.
    권력에 대한 연이은 자발적 과잉충성이라고 볼 수도 있지만 이런 몰상식한 일이 브레이크가 걸리지 않고 계속 반복되다 보니 저는 정권 핵심부 차원의 의도적인 것이 아닌가. 미필적 방치가 아닌가 의문입니다.
    좀 시끄러워지고 여론이 들썩이면 오해다, 단순착오다, 엄중(!)경고다. 미리 준비해논 이중플레이를 하는 거죠.
    속으론 쾌감을 느낄수도 있다는...모욕을 통한 잃어버린 10년에 대한 복수죠.
    덕분에 열혈핵심 지지자들, 518을 폭도로 보는 진골꼴통들에게 쾌감을 주고 지지한 보람을 주려하는 건 아닌가 하는 혐의가 있습니다. 한낫 정신적 위무에 불과할지라도 일종의 기살리기, 전리품에 대한 논공행상이죠.
    상식에 의해 정상적으로 움직이는 여론을 의식하기보담 아직까진 권력의 힘, 대세에 대한 자신감이 있다는 겁니다.
    우리 사회가 어디까지 이러한 과부하를 견뎌낼지, 대세에 따라 무감각해지고 적응하다가 내부모순에 의해 안으로 균열이 생기고 어느 순간 산산조각나지나 않을지 걱정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6 23: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익후. 이런 과격한 공감을. 하핫. 감사하다고 해야 할 듯. ^^

      아직도 광주항쟁하면 빨갱이 간첩 폭도를 연상하는 자들과 집단에게
      정신적 대리만족을 주는지도 모르죠.
      전에 왜 노무현 대통령 분향소를 때려부순 서 머시기 개새끼들이 그랬던 것처럼요.
      그거 보면서 대리만족 느낀 자들 적지 않았겠죠.
      그런 의미와 맥락의 패륜을 저지르는 것이 아닌가 해요.
      아무리 상식이 없기로, 방아타령과 축하화환이 말이 되냔 말이죠.

      우리 사회가, 결국은, 이따위 헛짓거리 하는 집단을 견뎌내고, 솎아내고, ...
      조금은 바른 쪽으로 갔으면 하는 1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