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국가가 나한테 해준 게 뭐가 있냐!"   "국회가 나한테 해준 게 뭐가 있냐!"
"일등만 기억하는 더러운 세상!"

시청자에게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했던, 우리의 현실을 콕 찝어 표현한 대사로 인기를 한몸에 받은 <나를 술푸게 하는 세상>(나술세)이 KBS 개그콘서트에서 하차한단다. ( 관련기사 )

프로그램을 연출하고 있는 김석현 PD는 (2010년 5월) 28일 ... "'나를 술푸게 하는 세상'이 다음 주 방송으로 끝을 내게 됐다"며 "그동안 나술세에서 뽑아 쓸 수 있는 개그 코드는 다 썼기 때문에 코너를 접게 됐다"고 밝혔다. ( 관련기사 )

씁쓸함을 넘어 분노가 인다. 누군가 우리한테 해준 것도 없으면서 정말 우리를 술푸게 한다.


 
    나를 술푸게 하는 세상, 코너 폐지? 우리를 술 푸게 하는 더러운 세상! 

개그콘서트 <나를 술푸게 하는 세상>의 한 장면. (박성광, 이광섭, 허안나)
 
 
 .
[ #1 ]  정면돌파?

취객으로 분장한 박성광 씨는 (2010년 5월) 9일 오후 방송에서 가수 비를 패러디해 배를 드러내고 춤을 췄고 이에 경찰관(이광섭 씨)이 "왜 경찰서에서 난동을 부리냐. 공무집행 방해죄로 법적으로 걸린다"고 지적하자 박성광은 "그런 법이 어딨냐. 그런 법을 누가 만드느냐"고 따졌다.

이에 경찰관이 "국회에서 그분들이 다 그런 법을 만드는 것 아니냐"고 대답하자 박성광은 "국회? 국회가 나한테 해준 게 뭐가 있냐"고 고함을 쳤다. 이어 그는 "그 사람들도 난동 부리고 다 하지 않느냐"고 덧붙였다.

경찰관은 "그 사람들 하고 차이가 있지 않느냐"고 답답해 했고 박성광은 "아, 그 사람들 1등이다? 1등만 대우 받는 더러운 세상"이라고 외쳤다. ( 관련기사 )

살짝 귀가 의심되었지만, 짜릿했다. 정면돌파라고 생각했다. 개그맨에게 요구되는 것은 소위 똘끼도 똘끼지만 개김성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그 개김성에서 풍자와 해학이 나온다고 보기 때문이다. 코미디와 개그의 최고 단계는 풍자와 해학이라고 믿는다.



[ #2 ]  40일 전의 '찝찝함'?

이날 방송된 '국회가 나한테 해준 게 뭐가 있냐' 대사를 '정면돌파'라고 생각한 것은 대략 한달 전 딴나라당 어떤 구캐의원님(님?)께서 했던 말 때문이다.

한선교 한나라당 의원은 (2010년 4월) 19일 오전 KBS 결산 승인을 위한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에 첫 출석한 김인규 KBS 사장을 상대로 '요즘 KBS의 어느 오락 프로그램을 가장 좋아하느냐'고 물은 뒤

"나는 개그콘서트를 좋아한다"며 "그런데 개콘을 보면서 가장 찝찝한 부분이 '일등만 알아주는 더러운 세상'이라는 대사내용"이라고 문제삼았다. (
관련기사 )

이 구캐의원은 일등만 알아주는 더러운 세상이 찝찝한 게 아니라, 그 말이 찝찝하다고 한다. 참 재미있는 발상이다. 왜 그게 찝찝할까. 그 더러운 세상에서 주워먹을 게 많아서? 세상이 더러워야 주워먹을 게 많으니까?


더 가관인 발언은 바로 다음과 같은 발언이었다. 이 사람은 도대체 몇년도를 살고 있는 건가.

한선교 의원은 "어떻게 김 사장이 취임했는데도 계속 이 프로그램에서 그런 대사가 나오는 것인지 도저히 이해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 관련기사 )

방송사 사장이 프로그램의 방향을 결정하나? 지금이 별 단 장군들이 통치하는 시절인가?
결국 '잃어버린 10년'이란 것도 '장군들의 통치 시절'을 그리워하는 것에 불과하다.




[ #3 ]  코너 폐지?

프로그램이 하차하는 데 채 40일이 안 걸렸다.
내부적으로는 더 일찍 정해졌을 수도 있으니 40일도 길다.
코너 폐지와 관련하여 '오해'(?)를 의식하여 개콘 김석현 PD는 다음과 같이 덧붙인다.

김 PD는 ... "개그콘서트 안에서 코너가 막을 내리는 것은 일상적인 일이기에 별다른 의미를 부여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 관련기사 )

그래, 그렇게 믿고 싶다. 어떤 구캐의원의 압력도 없었을 거고, 사장의 지시도 없었을 거고. 그래 그랬을 거다. 그렇게 믿고 싶다. 젝일.


개그 프로그램, 개그 대사 하나 못 받아들이는 'G들'(그들)이라는 생각에
씁쓸함을 넘어 분노가 치민다. 정작 '우리를 술 푸게 하는 세상'은 누가 만들고 있는 건가.
정녕 KBS는 '김비서'의 이니셜이 되어가는 것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분노하시면 아래의 추천버튼을 콱 그냥! ^^


2010 0528 금 16:30 ... 16:40 & 17:40 ... 18:20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익명 2010.05.28 23:4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5: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불운이 우리 삶 사이를 비집고 들어오는 것처럼
      반민주도 아차 하는 사이 우리 삶을 파고드는 것 같습니다.

      티비 프로그램 하나 용인하지 못하는 권력.
      티비 프로그램 하나라도 가만히 못 두는 권력.

      극적 표출일 뿐, 사회 각 부문을 과거로 돌리네요.
      시대의 역주행이란 말이 따로 없습니다.

      이번 선거에 기대를 좀 걸긴 합니다만,
      그리고 투표를 모두 좀 해줬으면 합니다만,
      뚜껑을 열어봐야 할 것 같습니다.

  2. BlogIcon G-Kyu 2010.05.28 23:4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재미있게 봤었는데...왜 폐지가 되었나 아쉽네요...

  3. 유리파더 2010.05.29 00:0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가 회사서 윗분들에게 직언을 많이 해봐서 압니다.

    그 들의 머리통은 복잡해서 조금만 그 들이 생각하는 범위밖의 이야기가 들어오면
    고약한 두통거리가 된다는 걸요.

    듣고 싶어하는 것만 말해주고, 알고 싶어하는 것만 찔러주는...딸랑이 부대...만쉐이~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5: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유리아빠님이 내놓은 건 직언이지만
      저 한 머시깽이가 내놓은 건 똥떵어리입니다.
      아. 개콘 술푸게 하는 세상에서 내놓은 게 직언이란. ^^
      그런 직언을 못 견디는 조직이라면 썩어문드러진 조직이 아닐까요.
      물론, 그게 다 조직이란 이름으로 굴러가고 있긴 합니다만.
      유리아빠님은, 그래도 두통 거리 정도로 자리매김하는 회사에 다니시니 괜찮은 겁니다.
      썩어문드러진 회사라면 유리아빠를 내쳤을테지욥.

  4. BlogIcon 라오니스 2010.05.29 00: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 코너 폐지된 다는 기사보고서... 잠시 멍 했드랬죠...
    힘있는 사람 맘대로 되는 더러운 세상...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5:2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바로 어제 기사 올라온 거 보고, 저 역시, 뭥미! 그랬습니다.
      성격 더럽고 무식한 자가 권력을 가지면 절딴이 난다는.

  5. BlogIcon mingsss 2010.05.29 12: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니들 맘대로 다해라 -_-;;;
    -
    어제 남자친구가 부재자투표를 하러 동사무소에 갔더니
    부재자투표하러 온 대학생들이 많아서 기다려서 투표하고 왔다고 하더군요.
    그 말 들으니 좀 뿌듯해지던데 ㅎㅎ (내가 왜?)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5: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미 맘대로 하고 있는 듯.
      판을 잘 짜서 (딴나라당) 영구집권 구도를 만들고 싶은 듯.

      오홋. 부재자 투표소에 대학생들로 좀 북적대면
      지난번 대선과 총선 결과와는 사뭇 다른 결과가 나올런가.
      내심 기대하는 바가 큼. ^^

  6. BlogIcon G_Gatsby 2010.05.29 13: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해학 넘치는 글들을 이제는 찾기 어려워 지네요.
    권위가 지배하는 세상에서는, 웃자고 떠드는일에도 칼을 들고 설치니 말이죠.
    무언가 감시받고 있다는 느낌.
    자신의 생각조차 떠들지 못하는 세상.
    B급 호러영화가 판치는 세상이죠.
    에잇..쥐아들 같은 넘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5: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해학과 풍자가 사라지면 뭐가 남을까요.
      보고 나면 멍한 의미없는 코너들만 남는? -.-;

      권위주의 독재 시절을 연상케하는 꼬락서니가
      생각없는 자에게 칼 맡긴 거 같다는 생각을 하게 합니다.

      흠흠. B급 호러영화는 영화관을 나오면 현실로 돌아오지만
      지금의 이 악몽은 앞으로도 2년 8개월 27일을 더 꾸어야 하는 게, 바로 악몽입니다. ㅜ.ㅜ

  7. BlogIcon Slimer 2010.05.30 09: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새로운 코너를 하나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G들만 기억하는 더러운세상"
    "G들이 나한테 해준게 뭐가 있냐"

    그 狗개의원이 뭔데 내 볼거리를 빼앗아 가는 지 모르겠습니다. 물론 또 아니라고 하겠죠. 오해시라고...
    뭔 정권이 사사건건 오해를 만드는지 모르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30 13: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굳이 새로운 코너랄 게 없는 구린 코너겠네요. 핫.

      G들만 기억하는, G들이 활개치는, G들이 세상.
      G들이 해준 것도 없으면서 왤케 이래라 저래라 하는지.

      그 狗캐의원은 사장이 방송의 대사까지 통제해야 한다고 보나 봅니다.
      방송국에서 밥 먹던 인간이 그런 생각을 하고 있으니 참 알쪼죠.
      그리고 그런 것들이 득시글거리는 정당이라니.

  8. BlogIcon sephia 2010.05.31 20: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고로 6월 2일날 이 정권을 심판해줘야 하는 겁니다!!! 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