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지역의료보험) 보험료 환급받은 사연! ^^


지난달 말이었군요. 드뎌 신고를 했습니다. 그동안 미루기만 했던 신고였습니다.

집사람이 올해 초에 퇴직을 감행했으니, 8개월만의 신고라고 할 수 있군요.
저나 집사람은 자영업자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매년 5월 종합소득 확정신고를 합니다.)
그녀의 퇴직과 함께 가구 종합소득에 큰^^ 변화가 생겼습지요. 그렇게 8개월째입니다.


미루어만 오다 드뎌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신고를 했습니다.
매월 날아오는 국민건강보험 안내문에 보면, 보험료 산정 내역이란 게 있습니다.
저희 집은, 그 산정 내역의 1번 항목 <소득(종합, 농업)>에 변화가 생긴 상태인 거죠.
소득의 변화를 신고하면 월 납입 보험료를 하향 조정 받을 수 있을 거 같았습니다.


전화를 걸었습니다(1577-1000).
의외로 쉽게(? 순순히?) 퇴직증명서를 떼어서 팩스로 넣으라더군요.
솔직히 큰 기대는 없었습니다. 걔네들이 잘하는 레퍼토리를 알고 있거든요.
"그거 조절하면 점수는 내려가지만 보험료 납부 등급이 바뀌지는 않아요. 몇 점 차이로!"
이런 이야기를 제 자신도 몇 차례 경험했었고 주변에서도 그러는 걸 여러 차례 봤거든요.

그런데, 의외로 쉽게(!) 퇴직증명서를 떼어서 보내주기만 하면 된다고 하니, 기쁠 수 밖에요.
바로 그날 집사람은, 다니던 회사에 전화를 해서 퇴직증명서를 보내달라고 했고,
제가 저희 사무실 팩스로 그걸 수령한 후^^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보냈지요.
공단에 팩스 보낼 때, 수령 후 연락바란다는 메모를 함께 적는 센스를 발휘했습니다. ^^


결과는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팩스 넣고 두시간이 채 안 되어 전화가 왔습니다.
1) 보험료는 재산정했고 현재 내는 납부 보험료에서 매달 3만원여를 덜 내게 된다. (캬핫!)
2) 퇴직한 다음달부터 그 달까지 더낸 금액은 전액 환급해준다. (크하하핫.)
3) 올해 5월 신고한 작년 소득이 보험료 산정에 적용되는 10월 이후에 전화를 한번 더 하면,
   재산정 시에도 신고한 대로 적용받게 된다.


환급 방식은 환급액을 다음달 보험료로 충당하는 형태가 된다고 하더군요.
그거야 돈으로 받느냐 보험료를 덜 내느냐의 차이인 거니까 상관 없습니다.
환급 총액을 충당하려면 한달로 부족해서 다음달 보험료는 전혀 내지 않게 되고,
다다음달 보험료의 일부까지 감해지게 된다는군요. 기뻤습니다. ^_______^


매월 납부 보험료는 여전히 큰(!) 금액이긴 하지만,
그 중의 적지 않은 부분을 정당하게(!) 덜 내게 되어 기쁩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더낸 부분은 소급하여 적용하고 환급까지 받으니 더더욱 기쁘다죠.
신고가 뒤늦은 감이 있어서 걱정이었는데, 그래서 정말 다행이었습니다. ^_____^


  >> 포스트의 결론 <<

- 맞벌이에서 홑벌이로 전환된 경우,
  보험료 납부 세대주가 지역의료보험가입자라면,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소득 변화를 신고하자. 납부 보험료를 하향조정 받을 수 있다.
- 보험료가 하향조정된다면, 좀 늦게 신고한 경우라 하더라도, 기납부 분을 환급받는다.
- 필요서류 : 재직기간과 퇴직일자가 명시된 퇴직증명서 1통.
- 문의처 1577-1000 / FAX 번호는 해당지역별로 다름. 저희는 031-828-82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조오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09 0909 수 09:00 ... 09:50  비프리박



p.s.

궁금해 하시는 분이 계실 거 같아 밝히자면, 환급액은 약 21만원입니다. 기쁘긴 한데,
결국 그 동안 안 내도 될 돈(? 내지 말았어야 할 돈!)을 더 내왔다는 생각을 하면
마냥 기뻐하긴 좀 그렇습니다. ^^;;;
그래도 21만원을 생각하면 입꼬리가 올라가는 건 사실입니다. ^___^
좋은 경험, 좋은 정보를 직접 몸소(?) 체험하기도 했구요.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Slimer 2009.09.09 10: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맞벌이를 포기하셔도 될 정도라면... 비프리박님의 소득을 감히 짐작해 봅니다.ㅎㅎ
    그나저나.. 꽁돈같은 수입은 내수경기 활성화에 기여하셔야 한다는 건 숙지하시고 계신거죠?ㅋ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차피 많은 분들이 홑벌이로 살아가시는데요.
      저 그닥 고소득자 아니예요. 오히려 서민 그 자체라고 봐야죠.
      흠흠. 꽁돈 생기면 내수경기 활성화에 기여해야 한다는 건, 명심, 명심, 또 명심하고 있습니당. 큭.

  2. BlogIcon raymundus 2009.09.09 13: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몰라서 못챙길수 있는 부분인데 잘 짚어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3. BlogIcon sephia 2009.09.09 15: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돈 벌고, 저런 상식도 알고.. 좋습니다.

  4. BlogIcon 특파원 2009.09.09 18: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암튼지 꼼꼼하신 거 알아 주셔야 할듯...ㅋ
    요즘 국민건강보험 공단 분들 정말 친절하고 좋아졌어요.
    방문해 보면 권위주의...국민건강 보험공단에서는 찾아 볼수가 없드라구요.

    아무쪼록 잉여기분으로 한턱 쏘시죠...히~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하. 제가 좀 꼼꼼한가요? 그렇다는 생각은 없이 그냥 살아가는 것인데.
      좋게 봐주시니 감사합니다. ^^
      아마도 어떤 압박에 의해서 공단들이 친절하게 일을 하게 된 것 같습니다.
      서비스 받는 사람으로서는 기분 좋지만, 한편으론 찝찝하더군요.
      '그 분'의 공기업 선진화 그런 게 떠올라서요. -.-a

      흠흠. 잉여소득(?)으로 한턱 아니 두턱 쏘고 있잖습니까. 이미. 하핫.

  5. BlogIcon G_Gatsby 2009.09.09 21: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축하합니다.ㅎㅎ

    어젯밤에 보내주신 택배를 잘 받았습니다. 트랙백 날렸습니다.
    좋은책 보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축하까지 받고 이거 어째 분위기가 좀 이상한 쪽으로... 하하.

      택배가 잘 도착했군요. 요즘 당일배송을 하려고 무쟈게 노력하는 것 같습니다. ^^
      좋은 책 읽게 해주시는 분은 개츠비님이신 걸요.
      그냥 제 감사의 마음이라고 받아주심 되지요. ^^

  6. BlogIcon 넷테나 2009.09.10 08: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적지 않은 돈이네요. 저도 오늘 보험공단을 찾아가는데 어찌이리 딱 맞는 글을 적어주셨을까요..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반년 이상 모였더니(?) 액수가 적지 않더라구요.
      넷테나님하고 타이밍이 딱 맞아떨어지는 포스팅이었군요. ^^
      보험 공단에는 어인 일로 가십니까. ^^

  7. BlogIcon ListFive 2009.09.10 12: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꼼꼼한 비프리박님~ 역시 당연히 받아야 할 환급금액이기도 하지만 그래도 여러가지 멀리 내다보시는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꼼꼼히 잘 살펴야 경제적으로 손해 안 보는 시절이 된 것 같습니다. 거기에 발맞출뿐. -.-a
      흐으. 저 그리 멀리 못 내다보고 사는 근시안이랍니다. -.-a

  8. BlogIcon 지구벌레 2009.09.10 21: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좋은 소식이네요..^^..
    요즘 서비스는 참 좋아진거 같더군요.
    사무실 일때문에 자주 상담하는 편인데 참 친절하기도 하고....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11 10: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개인적으로 참 므흣한 소식입니다. ^^
      공기업(?) 서비스는 좋아지고 있습니다. 그분의 공기업 선진화 압박 속에서 말이죠.
      그래서 한편으론 씁쓸했습니다. ^^a
      사무실에서 하시는 일이 갑자기 궁금해집니다. ^^

  9. 박수진 2011.02.23 20:1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의료보험료 때문에 궁금해서 문의 드려요. 저희는 4인 가족인데 현재 남편은 저와 주소가 따로 되어있어요. 지역 가입자로 연봉이 850만원으로 측정이 되어있다는데 남편은 9만원 정도 보험료를 내고 전 10만원 정도 보험료를 내고 있습니다. 전 전업주부고요. 한 6개월 전쯤 친정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땅을 상속받아서 시가 8500만원정도의 토지가 저의 명의로 되어 있어요. 원래 그것만 없으면 저와 제 아이둘의 의료 보험비가 2만원 대라고 하더군요. 근데 이해가 안가요. 남편도 소득이 많치 않은데 9만원 낸다는 것도 저 또한 소득도 없고 집도 없는데 넘 많이 내는거 같네요. 월 소득도 많치 않은데 한달에 20만원 정도 보험료를 낸다는건 정말 부당한거 같아요. 차라리 그걸로 일반 다른 보험을 들고 싶네요. 저희는 한달에 병원 가는 횟수도 정말 적거든요. 아이들도 건강해서 어쩌다 감기로 병원 가는 경우가 있고 거의 없습니다. 저희 가정의 의료 보험비가 넘 많다고 생각해서 이렇게 글을 올리는데 조정이 되는지 정말 여태까기 낸 보험료가 맞게 낸건지 정말 궁금합니다. 주변에 공단 다니는 분이라도 있으면 좋겠는데 그런 인맥도 없고 답답하네요. 전화 상담했더니 똑같은 얘기 뿐이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2.26 22: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 생각으로도 토지 부분이 납입 보험료를 증가시킨 듯 합니다.

      두분이 내는 보험료는 말도 안 되게 많은 거지만
      따로 납부하시는 거랑, 소득-주택-차량-토지 같은 요소가 크게 작용하고 있는 듯 합니다.

      뭔가 보험료 산정에 득이 될만한 감면 요소가 등장하지 않는 한
      아는 분이 보험 공단 쪽에 계셔도 결과는 비슷하리라 봅니다.
      사회 지도층(?)이란 사람들이 부리는 그런 꼼수를 부리지 않는 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