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main 컴터와 2nd 컴터...로 쓰고 있습니다. 집에서요.
둘다 CRT 모니터가 딸려 있었습니다. 그 중 하나가 운명하셨습니다. 아니, 시름시름 앓고 있었죠.
교체를 결정했습니다. 그게 아마도 2007년 10월 중순 쯤 됩니다.


아래의 모니터가, 말씀드린 그... CRT모니터입니다.
CRT 모니터? 뭐의 약자지? (사회적 약자, 그런 거 말고요. ^^)
Cathode Ray Tube = 음극 + (광)선 + 관 ...입니다.
브라운관이라고 하는 이유는 독일의 Braun 이란 사람이 만들었기 때문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사람이 결혼하기 몇년전, 거금 70만원이 넘는 돈을 들여 구입했다는, 17인치 제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덩치가 육중하죠? LCD 모니터보다는 색 구현이 낫다는 생각으로... 끝까지 애용했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조일이 1997년 4월로 찍혀 있군요. 출생(?)후 꼭 10년 6개월을 산 거네요. ^^



아래가 새로 구입한 LCD 모니터입니다.
정확한 구입일은 2007년 10월 20일이었군요. ^^
LCD 모니터... 뭐의 약자지? Liquid Crystal Display = 액 + (수)정 + 표시장치...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넓직하지요. 20인치입니다. 2007년 10월 기준, 21인치로 할까 하다가, 가격대비 최적 20인치로~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레임이 유광이 있고 무광이 있더군요. 싼티날까? 걱정하면서 유광으로 했습니다.
다행이 럭셔리해 보입니다. ^^ 혹시 고민하시는 분이 계시다면 유광으로 구입하시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렵하지요. CRT 모니터와 비교해서 최대 장점이 아닐까 합니다.
책상 위에 얹어 놓으면 눈과의 거리가 멀어져서 좋습니다.
아... 그리고 배경으로 보이는 것이, 거실의 서재로^^ 만든 모습의 일부입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7년 9월 제조라고 찍혀있네요. 디카가 광량이 줄어들면, 찍는 사람을 수전증 환자로 만드는지라...
좀 흔들렸죠? 소형(?) LCD는 LG...라는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대형(?) LCD도 LG일지, 삼성일지는...
아직 고민을 안 해봐서 모르겠습니다. ^^;;; 어쨌거나, 소형 LCD는 LG 플래트론입니다.
참고로 저~ LG 직원이라든지, LG와 생사고락을 같이하는 관계... 아닙니당. ^^;;;

제품 구입시에, 장고(長考)하는 쪽인지라 좀 오래 고민후에 찾아낸 모델이었습니다. L206WTP-PF...
2008년 3월 현재... 22인치~ 또는 그 이상으로 사이즈만 늘려서 동종 제품을 사면
LCD 모니터로는 최적이 아닐까 합니다. 아마 L226WTP-PF ... 이런 식의 제품명을 갖겠죠.



아래는 제가 주로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 해당 샵에 올렸던 이용후기의 일부입니다.
혹~ 도움 되실 분이 계실까 하여 올려봅니다.

1. 배송 (중략)

2. 20.1인치
가로 1600 이 최적이군요. 인터넷 익스플로러 2개 띄워봤더니 딱 들어가네요.
문서편집시에도 괜찮고, 인터넷 할 때에도 창 여러개 띄울 땐 캡입니다.

3. 품질
명암비 5000:1 , 밝기 300cd , 반응속도 2ms ... 더이상 고민할 필요가 없다는~! ㅋ
20.1 인치 짜리 제품에서는 아마 최고가 아닐까 합니다.
아~ tn 패널, tn 패널 자꾸 이야기하시는데... tn 패널도 장점이 있고...
ips 패널과 va 패널 쪽도 나름의 한계가 있다는 거, 아시는지?
그리고 ips나 va 패널 채용시 가격은? 글고, 선택가능한 제품은 있는지...?
전, tn 패널만의 장점이랄 수 있는 밝기와 명암비를 보고 이 제품 택했습니다.
심각한 그래픽 작업 할 것도 아니고요~! ㅎㅎ

4. 가격
이 제품의 가격 자체는 동일조건에서 경쟁력이 있는 거 같습니다.
20.1 인치 엘지제품들 중에서... 그리고 경쟁사 S전자 제품과 비교해서도...
이 제품을 선택하게 되었으니까요. (중략)
포인트로 돌려주는 것 따지고 깜짝할인 쿠폰 까지 감안하면...
실제 구매비용은 27만원대 초반 ... (중략)
참고로, 2007년 10월 말 현재, 다나와 최저가가 28만 5천원 선입니당. -.-;;;

5. 외관
단색으로 검정. 게다가 유광...
설치하고 보니 굉장히 럭셔리해보이는군요.
1,2만원 싼 제품 중에서, 색상 컨셉이 회색, 흰색, ... 섞인 제품은 일부러
제외시켰는데,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6. 사은품 (중략)



나중에 구입하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면서... 제가 구매후기(? 이용후기?)를 좀 상세히 쓰는 편입니다. 그럴 필요를 느낄 때에는요. (^^) LCD 모니터 구입 시에도 그래서 좀 상세히 적었더랬죠. 그랬더니, 5000원 상당의 포인트로 보답을 받게 되었던 기억이 나네요. ^^

아... 저희 집 모니터 가운데 나머지 하나^^는 아직~ 당연히(!) CRT 모니터입니다. 음극선관~! ㅋㅎ 아직 성능 멀쩡하구요. CRT모니터의 장점이랄 수 있는 색상구현~도 좋습니다. 그래서, 안 버리고 계속 쓰고 있죠. 평균수명 10년으로 본다면, 앞으로 한~ 몇년은 더 쓸 수 있겠네요. ^^

그리고... 생명이 다한 위 사진의 CRT는, LCD와 바톤터치를 한 지, 대략 3개월 후... 2008년 1월의 어느날 밤, 아파트 쓰레기 분리 수거하는 날... 폐기물 딱지 안 붙이고 몰래 내다 놨죠. 어떤 분이 이미 구형 컴터를 그렇게 내다놓은 걸 보고 저도 용기를 냈던 거지만... 씁쓸했습니다. 10년 전 첨단 전자제품이 10년 후에는 분리 수거 쓰레기가 되어가는 모습 앞에서요. -.-;;; 주기가 고작 10년이냐~! (버러럭!)

2008 0309 일 06:24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