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평사가 가보고 싶었습니다. 그렇게 해서 들렀던 것이 2005년이었군요.
청평사가 다시 가보고 싶어졌습니다. 그렇게 해서 지난 사진첩을 뒤적였습니다. 2009년입니다. ^^
여행을 가지 못할 때에는 사진첩이라도 꺼내 펼쳐야지요. ^^
그렇게 사진들을 뒤적이며 확인하는, 기억 속에 남은 인상적인 컷들과
그렇게 사진들을 들출 때 새로와 보이는 인상적인 장면들을 2회에 나누어 담아봅니다.


청평사는 보통 춘천 청평사라고 불리지요. 정확한 주소는 강원도 춘천시 북산면 청평1리로 나옵니다.
춘천 청평사는 오랫동안 연인들의 데이트 코스^^로 각광을 받았던 곳이라더군요.
소양강에서 배를 타고 들어가야 하는 지리적 특성 때문에 그랬다는데요. (관련글)
제가 듣기로도 그랬던 것 같습니다.
저희도 그렇게 들어가볼까 하다가 청평사 앞까지 난 길을 이용해서 차로 들어갔던 기억이 납니다.

청평사를 들르기 전에는 강원도 화목원이란 식물원에 들렀었고 동해안을 가는 길에 청평사를 들른 것이었습니다.
그러고 보니, 화목원에 관해선 제가 포스트를 올린 기억이 있습니다. ^^ ( 강원도 화목원 기행 후기 보러가기 )
더운 여름이었단 기억도 있고 이제 기말고사라는 바쁜 시즌을 앞두고 떠난 나들이였던 것 같습니다.

그렇게 들렀던 강원도 춘천 청평사. 그 1부입니다. (1/2) ^^


 
       ▩ 강원도 춘천 청평사 (2005. 0605) - [1] ▩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청평사 입구의 이름이 기억나지 않는 바위

분명 이름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기록도 기억도 없군요. -ㅁ-;
뭔가 청평사 입구에서 절을 지키는 수호석 같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방금 확인하니 거북바위(!)라는군요. 사자바위가 아닐까 했는데 말이죠. ^^



 
2  
   

청평사 입구의 폭포(?)

폭포라고 하기엔 좀 작다는 느낌이었지만, 폭포는 폭포입니다. ^^;
보는 것만으로도, 여름의 더위를 시원하게 식혀준단 느낌이었습니다.
겨울엔 어떤 모습일지... 그것이 궁금합니다. 한번 다시 가도 좋으련만. ^^;;;



 
3  
   

폭포 아래 가둔^^ 연못

2번 사진을 찍은 위치에서 조금 오르면서 내려다본 모습입니다.
연못이라고 하기엔 좀 크더군요. 멱을 감고 싶은 충동이 일었더랬습니다. 크흣.



 
4  
   

뭔가 유서 깊은 느낌의 청평사지

청평사지 안내문도 있었습니다. 천년 고찰이란 수식어가 가능한 절인지라...
청평사지는 고려시대의 정원문화를 엿볼 수 있는 기념물이라는군요.


 
5  
   

소원을 간직한 돌탑들

참 많이 잘 쌓여있다는 느낌이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돌탑으로는 규모(?)가 크다는 느낌이었구요.



 
6  
   

한여름의 메뚜기

무한도전 유재석은 아니고요. ^^
메뚜기 한 마리가 지금은 한여름이야라는 말을 해주고 있었습니다.
사진을 여러장 찍는 동안에도 도망가지 않고 잘도 포즈를 잡고 있더군요.



 
7  
   

세월의 무게를 간직한 침엽수

이 나무는 이번에 사진들을 들추어 볼 때,
처음 본다는 느낌의 오래된 나무였습니다.

분명 인상적이어서 찍어두었을텐데, 기억에선 사라졌던 거지요.
다시 들추어 본다는 것은 여러모로 좋은 것 같습니다.

.


 
8  
   

청평사 하면 떠오르는 인상적인 장면의 하나

아마도 절에서 기거하시는 어떤 아주머니가 밭에서 뭔가를 따고 있는 것 같았고
누군가 말을 걸고 있더군요. 아들인지, 손주인지, 알 수 없는 누군가가 말이죠.

나무와 밭과 한여름. 그리고 저물어가는 해.
영화의 한 장면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9  
   

작은 물병 하나 그리고 가방

여행 갈 때면 늘 따라나서는 물병과 가방입니다.
이 포스트를 작성하면서 떠오른 것은 김동률의 출발입니다.

" 작은 물병 하나 먼지낀 카메라 때묻은 지도 가방 안에 넣고서
언덕을 넘어 습기를 헤치고 가벼운 발걸음 닿는대로
끝없이 이어진 길을 천천히 걸어가네. "

.




청평사 절과는 무관한 주변적인(?) 것들만 담아봤습니다.
절과 관련된 것들은 2부에서...! 올려보도록 하지요. ^^  



2009 0204 수 05:50 ... 06:40  비프리박


 
p.s.
글 작성 중에 도움 받은 페이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 http://tour.chuncheon.go.kr/open_content/open_content01.asp?Mcode=101&cont_code=31&pmode=content_view
- http://www.koreasanha.net/san/infor/temple_32.htm
- http://blog.daum.net/bolee591/16091858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베이(BAY) 2009.02.04 07: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하하핫~ 1등 당첨!

    한시간 전쯤에 올리신 글이군요~
    겨울에 보는 여름 풍경이네요. 갑자기 여름이 그리워 집니다. 혼자 갔다오신 여행이셨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4 09: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한 열시간 이상씩 무플로 혼자 달리기도 하는데...
      이렇게 일빠 찍고 기뻐하시니 제가 더 기쁩니다. ^^

      겨울에 보는 여름 풍경도 나름 색다른 맛이 있지 싶어서,
      한번 꺼내 봤어요. 떡 본 김에 제사지낸다고 이렇게 포스트를. 하하하.

      혼자 간 여행은 아니고요. 늘 그렇듯이, 그녀와 함께였지요.
      제가 블로그 포스트에서 아주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곤 인물 사진을 올리지 않는지라. 혼자 갔다 온 것으로 생각하실 수도. ^^
      그리고 맨 마지막의 저 물병이 하나라서. 더더욱. 하하.

      오늘도 힘찬 하루 되시길요.

  2. BlogIcon 찬늘봄 2009.02.04 10: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베풀어님 부지런도 하시네요.. 이른 아침에 올리셨네요.. ㅎ~
    사진을 보니 갑자기 맑은 공기와 시원한 물이 있는 산이 그리워지는데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4 10: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몇가지 할 일이 있어서 신경을 쓰며 잤더니
      넘 일찍 깼어요. 운동 갔다오기 직전에 이 포스트는 올리자...! 이러면서 글 작성했어요. ^^

      맑은 공기, 서늘한 산바람, 시원한 그늘, 차가운 물, ... 그런 것이 있는 여름이 그립네요. ^^

  3. BlogIcon mingsss.net 2009.02.04 17:2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사진 잘봤습니다 ^_^ 제가 좋아하는 산행길의 고즈넉한 풍경
    게다가 그 산에 암좌가 하나 자리잡고 있으면 설레임 두배 ㅋㅋ

    그나저나 김동률노래 참 시적이네요 ㅋㅋ 찾아서 들어봐야겠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5 00: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산속 사찰이 주는 고즈넉한 느낌.
      그리고 사찰 주변이 만들어내는 한적한 풍경.
      오호. 거기에 암자가 하나 있으면 정말 딱이지.
      절 사진은 2/2편을 기대하삼. ^^

      김동률에 저 노래는 거의 1년째 심심하면 듣고 있는 듯. 크.
      정말 가사가 좋아. 리듬도 경쾌하고. ^^

  4. BlogIcon 별바람 2009.02.05 02: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명박 각하께서 경제를 살리시고 수출을 살리시며 취업률을 높이시고 서민을 위한 아름다운 정치와 섬기는 정치를 하고 계신 이 태평성대 시절에..

    감히 비프리박님께서는 이명박 각하와 경제전문가 강만수 선생님을 배출하신 소망교회는 가지 않고 오히려 각하가 싫어하시는 불교에 대한 글을 적으시다니 정말 너무하십니다.

    아무래도 이명박 각하를 향한 충성심이 좀 부족하신것 같습니다. 혹시 우두머리 김대중 슨상님과 비열한 노무현 대통령이 이끄는 거대 좌빨세력과 손을 잡고 그들에게 물들어가시는건 아니시겠지요? 그들은 이명박 각하를 쓰러뜨리려는 아주 고마운 세력이니 그들과 내통하다 잡혀가지 않도록 각별히 조심하셔야 합니다.

    경애하는 지도자 이명박 아키히로 각하 만세! 만세! 만만세!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5 06: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러게요.
      그분들(?)의 소망교회에도 한번 가야지, 싶습니다.
      물론, 그런다고 제가 그분들(?)을 존경씩이나 하게 될 것 같지는 않군요. -.-;;;
      어디 존경할 구석이 있어야... ㅠ.ㅠ

      그렇네요. 걔네들(!)은 김대중 슨상님 하면 이 갈리고
      노무현 하면 치떨릴 지 모르겠습니다.
      근데 어쩌죠. 그들은 대한민국에 고마운 분들이셨으니... 말입니다.
      이거 잡혀갈 발언인감요. ㅎㄷㄷ

      제발이지, 그분들(?)을 위해 찬가를 불러드릴 만큼이라도 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

  5. BlogIcon 컬러링 2009.02.05 02: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올라가는 길이 아주 한산하고 평화로워 보이네요^^:
    좋아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5 06: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청평사 올라가는 길은 개인적으로 참 좋은 느낌이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컬러링님도 그 길이 좋으신 거군요. ^^
      포스트 잘 올렸지, 말입니다. ^^

  6.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09.02.07 00: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청평사지의 아담하면서 고즈넉한 느낌이 맘에 드네요.
    2부 기다려 집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7 06: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도 그 아담함과 고즈넉함 때문에
      다시 가보고 싶어졌고 그래서 사진이라도 다시 들추게 된 것 같습니다.
      2부는 조금 기다리시면 올라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

  7. BlogIcon HSoo 2009.02.08 10: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첫번째 사진에 있는 바위..밀어 떨어뜨리고 싶어요.......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9.02.09 0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러심 어쩌면 다음날 신문에 날지도 모르겠습니다. ^^;
      대전의 ㅂ씨. 유적지를 이유없이(?) 훼손해서 청평사로부터 3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당하다...
      이렇게 말이죠.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