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도마를 쓰자

편백나무 통원목 도마입니다. 지난 봄부터 편백나무도마를 쓰고 있습니다. 고심 끝에 전라남도 담양 생산 편백나무 통원목 도마를 선택했습니다. 저희집 부엌에서 나무도마를 쓰기로 정하고 클릭질을 하여 알아보니 편백나무도마가 답이었습니다. 과감히, 강화플라스틱도마에서 편백나무도마로 바꿨습니다. 아주 만족합니다.  

작년 가을에 요리 실습을 처음 시작할 때, 가지고 다니기 편하다는 이유로 강화플라스틱도마를 이용했습니다. 집 부엌에서 나무도마를 사용하기도 했지만 주로 플라스틱도마를 썼습니다. 나무도마가 군데군데 검은색으로 바뀌어 가는(곰팡이?) 불편함 때문에 그녀의 선택으로 플라스택도마를 주로 사용한 것이었습니다. 대형마트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칼질에도 버티는(?) 강화플라스틱도마입니다.

그런데, 도마를 쓰다 보면 도마에 칼자국도 나고 패이기도 합니다. 나무도마를 쓰나 플라스틱도마를 쓰나 마찬가지입니다. 제가 요리학원을 다닌 후로 요리 실습을 하거나 음식을 만들거나 하는 일이 많아질수록 플라스틱도마에 대한 의심이 커졌습니다. 도마에 칼자국도 나고 패이기도 하는 걸 보면서 "이 플라스틱 칼밥(?)을 결국 우리가 다 먹는 거잖아?"하는 생각을 떨치기 어려웠습니다.

어느날, 실험을 해보았습니다. 칼로 마늘이나 파를 다지는 작업을, 마늘과 파 없이, 플라스틱도마에서 해보았습니다. 칼질을 끝낸 후, 다진 마늘과 파를 칼로 걷어낼 때처럼 칼을 뉘어 도마면을 따라 긁어 담기를 해보았습니다. 플라스틱도마 칼밥(!)이 칼날에 모아지네요. "이걸 먹었단 이야기잖아!" "그동안 먹은 플라스틱 칼밥이 얼마나 될까?" 전율했습니다. 플라스틱도마를 나무도마로 바꾸게 된 결정적 계기입니다. 나무도마에 대해서 알아본 제 나름의 결론은 편백나무도마였습니다.


편백나무도마의 옹이?
편백나무도마는 옹이가 있고 없고에 따라 가격이 차이가 좀 큽니다. 저희는 옹이가 있는 제품을 한번
써보자 해서 텍했던 것인데 옹이가 있는 제품도 써보니까 불편한 거 모르겠습니다.

편백나무도마의 가격?
편백나무도마 가격은 두께와 가로 세로 넓이에 따라 달라지는데요. 일반 가정에서 쓰는 용도로는 대략 2만원에서 3만원 정도면 구입할 수 있습니다. 42*23*2 cm (중)사이즈 편백나무도마를 21000원 정도에 구매했습니다(2015년 2월말 기준)
.



나무도마 곰팡이 안 나게 관리하는 방법
(곰팡이 난 도마 관리법이 아닙니다.)

니무도마를 사용 후에 깨끗이 씻습니다. 그냥 물로만 씻어도 되면 그렇게 하고 필요하다면 주방세제를 이용해서 세척하고 헹궈줍니다.

그리고 나무도마를 마른 헹주나 수건으로 닦아 물기를 제거합니다. 번거로울 수 있습니다. 손쉬운 곳에 수건을 걸어, 아무 때나 맘대로 쓸 수 있게 해두면 편합니다. 

 

 

물기를 제거한 나무도마를 자연건조되도록 둡니다. 저는 주방 뒤쪽 베란다로 들어오는 바람이 통하는 곳에 도마를 둡니다. 도마를 넘어지지 않게 세워둘 수 있는 받침대를 사용하면 편리합니다. 다이소 같은 곳에서 잘 보면 그런 받침대가 있습니다. 일이천원 밖에 안 합니다.

아래 사진은 봄에 구입해서 반년 넘게 쓴 울집 편백나무도마입니다. 잘 관리하면 새 거 같습니다. ^^ 마른 후에 냄새 맡아보면 아직 편백나무 냄새 납니다. :)

 

* 블로그의 나무도마 관련글 

befreepark.tistory.com/4100

tag - 도마, 부엌, 주방용품, 나무도마, 리뷰, 편백나무도마, 편백나무도마 추천, 편백나무도마 사용 추천, 나무도마 추천, 나무도마 사용 추천, 플라스틱 도마, 플래스틱 도마, 칼밥, 도마밥, 나무도마 관리방법, 편백나무도마 관리방법, 나무도마 곰팡이 안 생기게 하는 방법, 편백나무도마 곰팡이 안 생기게 하는 방법, 나무도마 좋은 것, 편백나무도마 세척 방법, 나무도마 세척 방법, 편백나무도마 가격, 편백나무도마 옹이, 나무도마 가격, 나무도마 옹이, 나무도마 건조, 편백나무도마 건조, 요리, 조리도구

☞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


2015 0924 목 21:30 ... 21:45  시작이반
2015 0925 금 00:10 ... 00:50  비프리박

 

tag - 도마, 부엌, 주방용품, 나무도마, 리뷰, 편백나무도마, 편백나무도마 추천, 편백나무도마 사용 추천, 나무도마 추천, 나무도마 사용 추천, 플라스틱 도마, 플래스틱 도마, 칼밥, 도마밥, 나무도마 관리방법, 편백나무도마 관리방법, 나무도마 곰팡이 안 생기게 하는 방법, 편백나무도마 곰팡이 안 생기게 하는 방법, 나무도마 좋은 것, 편백나무도마 세척 방법, 나무도마 세척 방법, 편백나무도마 가격, 편백나무도마 옹이, 나무도마 가격, 나무도마 옹이, 나무도마 건조, 편백나무도마 건조, 요리, 조리도구

'공유6:요리(학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 요리를 시작한지 1년. 뒤를 돌아보고 앞을 내다보다. / 한식 조리기능사 자격증 취득, 일식 조리기능사 자격증 도전중, 중식 조리기능사 실기과정 & 양식 조리기능사 실기과정 이수 계획 ▩  (6) 2015.10.16
▩ 고시히카리, 권하고 싶은 맛의 쌀! 아키바레에서 고시히카리로 / 경기미 고시히카리 쌀 추천, 고시히카리 20kg 10kg 가격. 고시히까리쌀, 고시히카리쌀밥. 홈플러스 고시히카리쌀. 김포금쌀. ▩  (8) 2015.10.02
▩ 명절 전에 관한 생각. 전 대신 튀김은 안 될까? 전을 사오면? / 명절 전 종류. 명절 전 만드는 방법. 추석 전 만들기, 설날 전 만들기, 제사 전 부치기, 제사 전 종류. ▩  (6) 2015.10.01
▩ 도마를 나무도마로 바꾸다. 편백나무도마 사용 추천합니다 / 나무도마 추천. 편백나무도마 관리방법. 나무도마 곰팡이 안 생기게 하는 방법. 나무도마 좋은 것. 편백나무도마 세척 방법 ▩  (10) 2015.09.25
▩ 일식 조리기능사 시험을 봅니다. 일식요리사 자격증을 따려구요. 나름의 합격전략. 시험일정. 일식조리기능사 실기시험 과제. 동대문 휘경동 조리상설시험장. 한국기술자격검정원. ▩  (10) 2015.08.09
▩ 나는 대한민국의 한식요리사다ㅋ 한식조리기능사 실기시험 합격. 이제 요리 경력의 시작. / 국가기술자격증, 한식조리기능사 자격증, 동양요리학원. ▩  (12) 2015.04.02
▩ 지짐누름적과 도라지생채. 한식요리학원 16일차 음식(두바퀴째). 한식조리사자격증을 따보려구요. 의정부 동양요리학원. 요리학원, 조리학원. ▩  (5) 2014.12.10
▩ 국수장국과 풋고추전. 한식요리학원 수업 한바퀴+11일차 요리. 한식조리사 자격증에 도전 중. 의정부 동양요리학원. 요리학원, 조리학원. ▩  (4) 2014.12.04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5.09.25 08:5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25 10: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요리하고 음식 만들면서 '절반'이라는 말을 자주 하는데요.
      요리의 절반은 '장보기'다,
      요리의 절반은 '재료손질'이다,
      요리의 절반은 '도마'다, ... 이런 식이죠.
      과장된 표현이지만 나름의 진실이 들어 있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진지 버전으로 들어가면 요리가 절반(1/2)을 몇 번 더한 셈이니
      1을 넘네요 ㅎㅎㅎ

  2. BlogIcon 해우기 2015.09.25 10: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요즘은 오히려 나무도마를 보기가 힘이 든것 같아요...
    갈수록 다른 재질..가벼운 재질의 합성제품이 많은것 같은데...
    나무도마에서 나는 그리운 향이...문득 생각납니다...ㅎㅎ

    추석명절...언제나 행복하고 풍성.....하게 보내세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25 10: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런저런 편리함 때문에
      플라스틱, 실리콘 도마를 찾는 게 현실이 되어 있는데요.
      칼질 하다 보면 도마 파이고 도마 파이면 그런 생각 들죠.
      "이걸 우리 식구가 다 먹는 거네?" 하는 생각요.
      나무도마로 바꾸는 게 답이란 생각을 해요.
      플라스틱이나 실리콘 칼밥보다는 나무 칼밥 먹을려구요.

      게다가 나무도마는 잘 씻어서 말리면
      나무 특유의 향이 나요. 반년 지난 편백나무도마에서 편백 향이 나요. ㅎㅎ

      추석 즐겁게 잘 보내세요.

  3. kolh 2015.09.25 14:3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소나무 도마를 늘 써왔던 지라..
    소나무 도마와 편백나무 도마의 차이가 갑자기 궁금해지는 내용입니다..
    한 번 검색질을 해 봐야겠어요..ㅋㅋ
    참고로, 도마 세척하실 때 '소금'을 추천합니다. 요새 말이 신안 천일염에 대한 뒷말이 많아 좀 놀라긴 했지만,
    세제보다는 소금이 아직 괜찮다고 생각하고 있어서요..ㅋ
    근거없는 천일염이 찜찜하시다면, 구운소금도 괜찮겠다는 생각입니다..
    늘 도마소독은 소금으로 해왔고, 그 효능을 늘 신뢰하는지라..

    밥숟가락 기준으로 소금을 고무장갑 낀 손바닥에 올려놓으시고 살짝 적신 도마 위에 박박 문지른 뒤
    햇빛이 있는 쪽이나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서 하루 정도 말렸다가 씻은 뒤 쓰시면 기름기 및 기타 찜찜한 잡내가 싹 가신답니다.. 그렇게 한 뒤에 말렸다가 쓰는 것도 한 방법이겠습니다..

    저는 성질이 급해서 저녁 때 이렇게 한 뒤 그 다음 아침에 쏵 씻어 그냥 씁니다..
    그렇게 해도 좋더라구요.. 제 주관적 느낌이지만 깨끗해졌다 느낍니다..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25 18: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내가 알아볼 때는 편백나무가 소위 진리였어.
      소나무 보다는 고무나무인가가 보였던 것 같기도 하구.
      쨌든 편백나무도마 쓰면서 든 느낌은 주변에 소개하고 싶은 도마랄까.

      소금을 이용한 세척, 한번 해볼게.

      나는 그저 도마를 그때그때 씻어두고 말리는 편이라
      소금을 이용한 세척까지 필요는 없을 거 같지만 한번 해볼게. ㅎㅎ

      지금까지, 도마에 기름기 안 묻은 경우에는 그냥 물로만 씻고
      기름기가 묻은 경우에는 주방세제 조금 묻혀서 기름기만 씻어내는 정도?
      그렇게 했더니, 그래서인지, 도마가 여전히 깔끔해~ ㅎㅎ
      계속 이렇게 관리할려구. 잠시 방심하고 방치하면 곰팡이 올라오잖아. 경계하구 있어. ㅋㅋ

      도마를 씻으면 뒷베란다 바람 통하는 곳에 두고 건조시키는 방법을 하고 있어.

  4. BlogIcon Naturis 2015.09.27 18: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희 집에도 편백나무인지는 모르겠으나 나무도마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벌써 6년 넘게 사용하고 있는 듯합니다. 가격이 많이 올랐더라구요 ㅎ

    요즘은 너무 쉽게 플라스틱 조리기구, 도마에서부터 접시, 코팅된 프라이팬, 뒤집개 등 안쓰이는데가 없던데 환경호르몬은 신경을 안쓰나 싶은 생각이 들긴 하더군요.. 유명 셰프로 나온 사람들도 그러는거보면 아무리 요리 잘해도 먹거리의 기본인 건강을 도외시하는데 무슨 셰프를 한다는 건가 싶더군요.. 제가 오버일수도 있으나 오버는 아니라고 장담합니다.. 요즘 준비중인 포스팅도 그런거라 ㅎㅎ

    추석은 잘 보내시죠? ^^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30 02: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집에서 나무도마 쓰시는군요.
      가격은 집성목이냐 통원목이냐에 따라 차이가 많이 나고요.
      통원목의 경우에도 옹이가 있냐 없냐에 따라 가격 차이가 크죠.

      조리도구가 플라스틱인 것도 거슬리죠.
      티비에서 그런 모습이 나올 때 쟤네들은/스탭들은 생각이 있는 건가 하는 생각 들구요.

      요즘에는 실리콘 재질의 조리도구도 많이 쓰는데요.
      제 생각은 플라스틱을 보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열을 견디는 조리도구로 실리콘 재질의 것들은 쓰지 않고 있어요.

      플라스틱, 스티로폼에 대해서 환경호르몬 이야기하잖아요.
      좀 있으면 실리콘에 대해서도 그런 이야기 나올 거라 생각돼요.

      걍 나무로 된 조리도구가 답인 거 같아서
      나무 조리도구로 바꿔가고 있어요.
      무슨 코팅되고 그러면 싫구요. 그냥 나무 깎은 형태면 좋아합니다.

      포스트 기대해 봅니다.

  5. BlogIcon 솜다리™ 2015.09.30 13: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나무도마를 사용해야 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