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운동을 다시 시작했다. 1년 3개월만이다. 작년 4월 초, 다니던 헬스클럽에 재등록하지 못 했다. 3월말까지 다닌 후, 한 며칠 아니면 길어야 한두 주일 지나 재등록할 줄 알았다. 그런데 그만, 어느새 1년 2개월이 지나 버렸다. 운동이란 게 마음 먹고 시작하긴 어려워도, 하던 운동 안 하게 되는 건 참 쉽다.

헬스클럽에 나가고 있다. 집에서 헬스클럽까지, 내 걸음으로 이백 걸음이다. 종합운동장 트랙을 걸을 때 100m는 내 (달리는 걸음이 아닌) 걷는 걸음으로 백삼십 걸음 이쪽저쪽이었다. 헬스클럽까지 거리는 그러니까 150m 남짓이다. 굳이 그렇게 거리를 미터로 바꾸지 않더라도, 이백 걸음이라는 표현만으로도 충분히 가깝다. 그 거리를 넘어 헬스클럽에 가닿는 데에 1년 2개월이 걸렸다. 참 짧은 거리를 가는 데 참 오래도 걸렸다.


6월 7일(목)에 아파트단지 내 헬스클럽에 등록했다. 그저 내 느낌으로 그날은 헬스클럽에 다시 나가기에 좋은 날이었다. 뜬금없이, 신던 운동화 중에 적당하다 싶은 걸 골라 바닥을 깨끗이 씻고 닦아 슈즈백에 넣어 엘리베이터를 탔다. 초여름의 나무는 점점 더 짙푸른 색으로 바뀌어 간다. "헬스클럽을 다시 나가기엔 딱 좋은 날이야." 전에 쓰던 회원카드를 헬스클럽 멤버십카드 리더기에 읽혀 보니, 여전히 사용가능하다. 신상에 관해 새로 적지 않아도 되어서 좋았다. 등록을 하고 운동을 시작했다. 운동 첫날.

적어도 작심삼일은 아니다. 소설가 무라카미 하루키는 마라톤 풀코스를 달리고 트라이애슬론 레이스를 완주하면서 "적어도 끝까지 걷지는 않았다"라고 말한다. 그리고 그렇게 말하고 싶어 한다. 하루키를 빌어, "적어도 끝까지 작심삼일은 아니다"라는 말을 이번에 새로 시작한 운동에 붙여 주고 싶다. 작심삼일이 안 되게 노력하고 싶다. 지난 주 목요일에 시작한 운동, 목금토 삼일 나갔고 일요일은 헬스클럽 휴관일이고 오늘 월요일 빠지지 않고 또 나갔다. 그리고 내일도 모레도 운동하러 갈 것이다. 적어도 작심삼일은 되고 싶지 않으니까. 작심삼일이 되면 자괴감이 클 거 같으니까!
* 위에 언급한 하루키의 말은, 내가 좋아하는 글들로 가득한 「달리기를 말할 때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에 나온다. 그 말은 책의 마지막 장인 9장의 제목이기도 하다.
   
 

  

글쓴이를 격려하시려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611 월 20:30 ... 21:20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2.06.11 23:1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8: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다가 그만두기는 쉽고 다시 시작하기는 어렵고.
      운동을 비롯해서 건강하고 바람직한 일들은 다 여기에 속하는 듯 합니다. ㅠ.ㅠ
      그래도, 마음이 뭔가를 강하게 원할 때가 있는 법인지,
      일년 넘게 쉬던 걸 다시 시작했네요. 다행히.

      아무래도 어디가 불편하면 운동을 하기 어렵지욤.
      일정 정도 회복한 후에 운동도 정상모드로 들어가는 것이 맞구욤.

      뭔가를 다시 시작하는 거, 계기나 기폭제 같은 게 필요하지욤.
      운동만 그런 게 아니라 많은 일들이 그렇겠지요.
      그러고 보니 블로깅도 거기에 속하는. 쿨럭.

      같이 격려하고 밀어주고 당겨주고 하면서 가는 거.
      우리가 서로에게 바라는 바이자 해주고 싶은 게 아닐까 싶습니다. 흙흙.

  2. BlogIcon Hansik's Drink 2012.06.12 09: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홧팅입니다~ ㅎㅎ 저도 얼마전부터 운동을 시작했답니다~ ㅎㅎ

  3. 2012.06.12 10:2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운동을 그래도 열심히 하고 있는 편인 것 같던데
      천변도 걷고 말이야. 헬스클럽은 내부수리중이라구? ㅠ.ㅠ

      주변에서 살을 빼라거나 하는 조언을 강력하게 해주는 분이 계시다면 행복한 거지.
      딸처럼 아껴주시는 그 분, 잘 모셔. ^^

      전에 건강하고 슬림했던 자신의 모습을 기억하면
      현재의 모습에 이게 아닌데 싶어지지. 자괴감도 들공.
      그래도 그게 현재의 모습을 벗어나고자 하는 동력이 되기도 하고
      뭔가 운동 같은 걸 시작하게 하는 추진력이 되기도 하니까. 그쪽으로. ^^

      응원 고맙고. 힘을 더욱 내야겠는 걸.
      며칠 전에 글 썼지만 7주가 넘도록 하루도 빠지지 않았단. ㅋㅋ

      덧) 너희 동네 뉴타운 지정 관련해서는 듣는 나로서도 기운 빠진다. -.-;
      따로 조언을 했지만 앞으로도 상황과 추이의 변동을 봐가면서 조언을 하도록 할게.

      덧)

  4. BlogIcon 스머프s 2012.06.12 12: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작심삼십년 하세요~ ^^

  5. BlogIcon DAOL 2012.06.12 15: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한번 운동을 시작하면 계속적으로 해야 한다죠..
    하다가 안 하면 근육량이 줄어들면서 탄력성도 없어져요..

    저도 두세달 게으름 피웠더니 참으로 정직한 몸은 금새 변화를 보이더란;;ㅋ
    그래서 제가 깨달은 바가 있는데요..
    이젠 절대로 운동을 놓아서는 안 된다죠..ㅎ

    한번 망가지면 다시금 제자리를 찾기 까지 시간이 배로 든다윤;;
    저도 지금 무진장 후회하며 다시는 아침운동을 거르지 않으리라 다짐하고 있답니다..ㅋ

    열씨미 운동하세욧..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한번 시작하면 밀고 나가야지윤.
      시작한 게 아까와서 그렇고
      그간 별러온 마음이 아까와서 그렇고 ... 그쵸?

      몸은 운동을 안 하기 시작해도 바로 변화를 보이지만
      운동을 하기 시작해도 바로 변화를 보이죠. ^^
      체중의 변화 같은 거 말구요. ㅎㅎ

      맞아요. 다시는 절대 운동을 놓아서는 안 되윤.

      다올님도 화이팅! 저도 화이팅! :)

  6. 2012.06.12 18: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라오니스 2012.06.12 22: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다시 운동을 시작하셨다니... 반가운 소식이네요... ㅎㅎ
    너무 무리하지는 마시고요.. 즐거운 마음으로 신나게
    운동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넴. 거의 1년 2개월만에 다시 시작했어요.
      다시 시작해야지 하는 마음은 하루도 빠지지 않고 마음 속에 있었는데
      정작 실제로 시작하기는 참으로 힘들었네요.
      어렵사리 다시 시작한 만큼 계속 이어가야죠.
      격려 감사합니다.

      덧) 라오니스님, 그간 잘 지내셨죠?
      답글이 많이 늦었는데요. 제가 그간 블로깅이 좀 뜸해서. ㅠ.ㅠ
      찾아뵙지도 못했네요. 더운 날들 속에 건강 잘 챙기삼!

  8. BlogIcon Laches 2012.06.13 01: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한 2년쯤전에 부모님 가게일 도와드리면서 위층에 있는 헬스장에서 운동좀 했었는데
    다른일 하면서부터 운동을 그만 접어버렸네요.
    나름 조금씩 붙어가던 체력과 근력은 다시 도로 아마타불이 되다못해 끝이 없는 마이너스의 길로...
    꼭 꾸준히 하게 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안 하게 되기 쉬운 일. 하다가 중단하기 쉬운 일.
      반대로 시작하기 어려운 일. 재개하기 힘든 일.
      운동이 여기에서 빠질 순 없을 것 같아요.
      왜 좋은 일들은 다 여기에 속하는지 말입니다.
      라키님도 다시 운동을 시작하시길 멀리서 기원! :)
      이미 시작하셨는지도 모르겠습니다만.

  9. BlogIcon 책쟁이 2012.06.13 10: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하핫.. 화이팅입니다. ^^

  10. BlogIcon Naturis 2012.06.13 14: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헬스 다시 시작하셨군요..

    저는 반년전 시작했던 헬스를 이사온 후에는 완전 중단상태..

    동네에 헬스장이 없더라구요..
    조금이라도 멀리있으면 잘 안가게되는게 습성이라... 어떻게든 운동을 해야하는데 걱정이네요..

    비프리박님도 작심삼일 하지 마시고 꼭 성공하시길... ^^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사온 동네에 헬스클럽이 없으면 흐으 눈물나지요.

      그래도 네이쳐리스님은 다른 방식으로 운동을 계속하고 계시지 않나요?
      헬스클럽이 편하긴 하지만 헬스클럽이 동네에 없다면 다른 방법도 있으니까요.

      작심삼일하지 않으려고 노력하다 보니 어느새 작심7주를 넘기고 작심8주가 다 되어가네요. ^^

  11. BlogIcon 해우기 2012.06.14 12: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항상 많이 걷고 그러는 편인지라....
    주변에서 헬스하자고 하는 사람은 많은데...쉽게 안가게 되더라고요
    기구보다는...그냥.....

    산책이...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2.07.25 09: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꾸준히 하기만 한다면 헬스클럽이나 기구운동보다
      자연과 함께 하면서 걷는 게 더 좋지욤.
      해우기님, 꾸준히 산책하고 계시겠죠?

  12. BlogIcon Slimer 2012.06.14 15: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응원의 댓글을 달려고 했는데, 하루키의 말이 너무 멋있어서 다 잊었습니다.
    저도 종종 응용을 해야겠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