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좋아라 하는 팬에게, 아이돌 좋아서 좇아다니는 이에게
너네 부모님 생일은 챙기냐고 묻는 자들이 있다.
어떤 가수나 배우가 좋으면 부모님부터 챙겨야 하는 건가.

이 영화 별로라고 또는 영 아니라고 혹평하는 사람에게
니가 만들면 그 정도로 만들 수 있을 것 같냐고 묻는 자들이 있다.
영화 제작을 해봐야만 영화에 대해 말할 수 있는 것인가.

어떤 가수의 어떤 노래가 감흥을 주지 못한다고 말하는 사람에게
너는 노래를 얼마나 잘 만들고 잘 부르냐고 묻는 자들이 있다.
노래를 잘 해야만 노래에 대해 말할 자격이 있다는 건가.


참 못난 짓들 한다. 걍 닥치고 가만히 있으라는 거다. 참 MB스럽다.
이런 논리대로라면 (진중권 횽아의 표현을 빌려 말하자면)
달걀이 상했다고 말하려면 알을 낳아 봐야 하는 것인가.
밥 맛이 이상하다고 말하려면 밥을 지을 줄 알아야 하는 것인가.

이런 논리는 포털 사이트 뉴스 기사 답글란에 출몰한다. 
SNS 시대에 발 맞춰(?) 트위터로 유명인들에게 개솔 멘션이 쇄도한다.
예컨대, 이효리가 강제종군위안부 할머니들을 보듬은 트윗을 올렸을 때 
이효리가 받았다는 그 ㅆㄹㄱ 멘션도 그런 거다. 딱 뉴스기사 답글스러웠다.

누구나 자기 생각을 말할 권리가 있다! 이걸 모르는 건가. 인정하기 싫은 건가.
그러면서 자신들은 '주옥같은' 헛소리를 잘도 떠든다. 본인들은 떠들 권리가 있고 
자신과  다른 생각을 말할 권리가 타인에게는 없다! 걍 닥치고 있으라! 는 거다.
표현의 자유를 인정하기 싫어하는 귀여운 새우젓 같은 것들!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1225 일 20:10 ... 20:20  거의작성
2011 1228 수 08:15 ... 08:25  비프리박
 
p.s.
본문에 언급한 이효리 트윗에 대한 무개념 멘션은 다음 기사에 전문이 나와 있습니다. (→ 관련기사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해우기 2011.12.28 11: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이들...어쩔수없지요...
    받아들여야하는데...

    문제는 항상 가족가족 말하지만...
    정작 우리 가족이 일순위였나....
    생각해보면 그러지 않은듯한....그런 느낌도...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른들도 좋아하는 가수가 생기고 관심이 더 가고 그러는데
      아이들은 더 할 테지요. 그걸 받아들여야 하는데 '부모 생일' 운운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맞습니다. 그런 사람들이 정작 자기 가족들은 잘 챙길까 의심스럽습니다.
      그저 남의 행동이나 말에 대해 잡는 트집에 불과하다 봅니다.

  2. 2011.12.28 11:3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죠. 이런 것들한테 새우젓을 들먹이다니
      새우랑 새우젓한테 미안한 일이죠.
      어쩌면 새우들이 명예훼손으로 소송을 걸지도 모르겠습니다. ㅋㅎㅎ

      다 알 때에만 뭔가 말할 수 있는 건 아닌데
      자꾸만 뭔가 다 알아야만 말을 할 수 있는 거라고 떠듭니다.
      그저 생트집이라고 밖에 생각되지 않습니다.

      그런 식의 사고라면 과거에 대해서 뭔 말을 할 수 있을까요.
      과거에 대해서 우리가 뭘 알 수 있겠어요. 그저 전해지는 자료와 사료들을 볼 뿐인 걸.
      정작 본인도 아는 거 없는 과거 문제에 대해서 남들더러 닥치라고 잘도 떠듭니다.

      효리에게 태클을 거는 데에 깔려 있는 그 정신나간 인간의 전제는
      일본이 조선 지배한 건 어쩔 수 없는 일이었어, 개네들이 맘대로 한 게 뭐가 잘못이야, 라는 건데요.
      이런 자들을 좀 데려다가 힘센 분들이 때려줬음 합니다.
      힘의 논리를 인정하는 자들이니 이 역시 인정해야 할 일의 하나일텐데
      어떤 반응을 보일지 말입니다.
      왜놈들의 조선지배를 당연시하는 논리죠. 이런 것들이 왜놈이 아니라 한국인이라니. 참. 쩝.

  3. 유리파더 2011.12.28 13:1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사실 어른들 문제라 봐도..
    그런데, 어느 게시판을 보건 간에 양비론으로 초치는 사람들이 꼭 있어서요.
    그리고 생각이 다르면 다르구나 하고 받아들여져야 하는데 설득시켜야 하거나 나와 다르기 때문에 화를 내는 사람들도 부지기수로 보입니다. 저 역시도.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양비론으로 초치고(누구도 싫지만 걔도 싫어라고 하죠.)
      생트집으로 초치고(니가 뭘 알아라고 하죠.)
      말도 안되는 비방을 일삼고(너 빨갱이지 또는 전라도 홍어지? 같은 말들.)
      참 가관도 아니죠. 이건 뭐 대화 자체가 불가능한 사이코패스들이라고 밖에 생각되지 않습니다.

  4. BlogIcon 보기다 2011.12.28 17: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효리 트윗에 달린 멘션은 정말 뇌를 해부해보고 픈...
    대가리에 똥이 들었나 싶기도 하고 말이죠.
    아악!!! 열받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효리의 개념 트윗에 그 ㅆㄹㄱ 멘션 날린 인간은
      1) 한국말 배우는 일본인이다
      2) 가학증에 쩔어있는 변태다
      3) 자기비하가 취미인 찌질이다
      셋 중 하나가 아닐까 합니다. 저는 물론 셋 다일 수도 있다고 봅니다만. 쿨럭.

  5. BlogIcon Laches 2011.12.28 23: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런 싸움은 어딜가나 댓글을 달수 있는 곳이면 꼭 볼수 있더라구요.
    물론 말도 안되는 꼬투리를 잡아서 이해할수 없는 욕을 해대는 사람도 있지만
    같이 맞불놓으면서 너는 그정도는 되느냐라는 사람도 참 이해가 안가긴 마찬가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딱 그거죠. 말도 안 되는 꼬투리.
      이해를 할 수가 없는 사람들입니다.

      노래가 좀 안 좋다는 말에 '넌 얼마나 노래를 잘 하길래'라고 말하는 사람들의
      뇌 속에는 뭐가 들어 있을까요? 혹시 똥덩어리? -.-;

  6. BlogIcon yureka01 2011.12.29 01:0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도지사가 119응급전화로 장난전화질 ㅠㅠ아휴........
    도지사 배탈이라도 나서 119부른건지..
    왜 응급근무중인 직원이름알아서 뭐하려고..
    권위의식..도지사를 몰라 봤다 이건데
    119용전화가 도지사 생색내라고 있는 전화는 아니지요.
    일반전화로 하면 얼마든지 될텐데....아분간을 못하는 오류판단력의 극치 ㅠㅠ
    저런 쎈스로 도지사 업무는 어떻게 보시는지???????????

    도지사 식이나 하는 인간이나 효리에게 저런 무인식의 센스나 같아 보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 자가 119로 전화해서 했던 말을 보면 '내가 누구다'라는 말 밖에 없습니다.
      인정받고 싶어하는 병이 있지 않던가요? 그거에 걸린 걸까요?

      그리고는 누가 시켰는지 그 소방관을 전보조치. 사실상 좌천.
      한다는 말이 '근무교범'을 지키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트집 잡습니다.
      뭔들 털어내면 먼지는 나는 거니까요. 털어대서 먼지를 찾아낸 것이죠.

      트위터에서, 인터넷에서, 신문에서, ...
      폭발적 반응(?)이 일어나니까
      오늘 오후 기사로 원대복귀시켰다고 떴더군요.

      본문에 적은 그 무개념들과 크게 다르지 않아 보입니다.

  7. BlogIcon 라오니스 2011.12.29 09: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효리 저 멘션은 정말 .. 어이가 없어서
    너무 허탈해서 웃음만 나오더군요...
    그러고 보면 세상 편하게 사는 사람들이 많아요..
    자기말만 하는.. 귀는 틀어막고 말이죠...
    올해는 특히나 더 많았던 듯 합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죠? 참 허탈한 멘션이었습니다.
      이것도 자국민인가, 이것도 인간인가, 이것도 뇌가 있나, ... 싶더군요.
      그리고 그 말투 아시죠? 남을 가르치는 듯한 말투.
      인간 덜 된 것들이 꼭 남들 가르치려 듭니다. -.-;
      왜 저어기 위에도 그렇게 모든 걸 가르치려는 자가 있죠.
      안 해 본 게 없고 모르는 게 없고 하지 못하는 게 없는 그 분요.

  8. BlogIcon 칸의공간 2011.12.29 12: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답답합니다만 꼭 이런 사람들 있습니다. 뇌구조 정말 궁금해집니다.

  9. BlogIcon DAOL 2011.12.29 13: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막말, 왤케 개념없이 할까요?
    결국 자신을 향한 비수라는 것을 모르기에 그렇겠죠..
    언젠가는 분명히 부메랑처럼 되돌아 올 것을 ;;

    아^^ 저는 오늘 아침에 눙물을 쉴새없이 흘렸습니당..
    다름아닌 정봉주 면회글을 읽고 말이죠..
    왤케 마음이 아프던지요..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개념 없이 그저 남 트집 잡기가 특기인 인간들이죠.
      아이돌 좋아서 챙기는 애들이 반드시 부모를 먼저 챙겨야 하는 건 아니잖아요.
      영화가 별로라고 말하려면 꼭 영화를 만들어봐야 하는 것도 아니구요.
      이건 뭐 생각이 있는 것인지 없는 것인지. 참. -.-;

      본인들에게 부메랑이 되어 돌아올 비수라는 걸 얘네들은 모르겠지요?

      정봉주 면회글. 눈물까지 흘리게 만든 그 글이 어떤 글일지 궁금해집니다.
      저는 면회 다녀온 사람들이 뜨문뜨문 적어놓은 글만 봐서. 흑.
      마음 아프게 한 그 글을 알려주시오소서.

    • BlogIcon DAOL 2011.12.30 10: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쩌나, 알려 드리고픈데
      아침에 일어나서 실시간 검색어를 클릭해서
      보았어요..(아잉폰으로)
      기자인 듯 한데 정봉주하고 엄청 친한가 보더라구효..
      적어도 하루에 한번이상은 통화하고 일주일에 한두번은 만난다고 했던 것 같아요..
      면회했을 때의 상황을 글로 표현한 것인데
      저는 무척이나 슬펐거든요..

      함 찾아서 링크걸어 드릴려고 했는데
      찾질 못하겠어요..ㅠㅠ
      죄송합니닷..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30 12: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그 기사라면 저 역시 본 거 같습니다. ^^
      전문을 보지는 못했는데 그 기자나 정봉주의 마음이 전해지는 기사였습니다.
      저는 아마 실시간 뉴스로 상위 노출된 기사를 클릭했던 듯.
      우리의 현실을 생각하고 정봉주가 처한 상황을 떠올리니 서글프고 슬펐습니다.

      덧) 그러므로 죄송하지 않으셔도 되는 결론이네욧. 핫.
      제가 다올님을 좀 좋아하나 봅니다. 항상 다올님에게 좋은 결론을! 핫.

  10. 2011.12.29 16:3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12.29 20: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반갑습니다. 첨 뵙습니다, 라고 말하려니 지인의 블로그에서 꽤나 뵈온 닉네임이네요.
      그래도 반갑습니다. 첨 뵙습니다. 꾸벅. :)

      과격한 발언 아니시구요.
      저런 발언으로 트집잡고 태클거는 인간들은 어떻게 좀 하고 싶습니다. 저도요.
      자신들만 말을 할 자유를 누리고 남들더러는 닥치라는 건데
      사실 이거 뒤바뀐 것이지 말입니다. 정작 닥쳐야 할 게 누군데. 그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