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09년 오픈한 후 그녀가 노래를 부르던(?) 창포원. 도봉산역 바로 옆에 있는 야외 식물원이지요. 가까운 곳에 있음에도 못 가다가, 어느 여유로운 일요일에 드디어 마음을 먹었습니다. ^^ 웹 검색을 하니 입장료도 없고, 출입이 자유로운 공원 개념의 식물원입니다(월요일은 휴관).

집에서 가까운 곳에 있어 산책 삼아, 왕복 시간까지 넣어 서너시간 정도 계산하고 나섰습니다. 예상이 잘 들어맞았습니다. 1시 조금 못 되어 들어가서 2시반 쯤 나온 것으로, 사진 정보에서 확인되네요. ^^ 걷고 지하철 탄 시간까지 넣으면 총 3시간 쯤?

창포원은 2009년 오픈했다고 나오네요. 저희 기억으로도 대략 그쯤 되는 것 같습니다. 전체 면적은 5만2천 제곱미터라고 합니다. 서울의 북쪽 끝에 위치합니다. 전철 1호선과 7호선 도봉산역 바로 코앞에 있습니다. 검색을 하시면 서울시 웹사이트의 하부 사이트에서 간략히 소개하고 있는 걸 볼 수 있을 겁니다.
서울 가볼만한 곳, 서울 나들이 장소 추천, 서울 여행지 추천, 창포원, 도봉산 창포원, 무료 식물원, 식물원, 도봉산역, 서울시 공원, 공원, 서울 가볼만한 곳, 서울 나들이 장소 추천, 서울 여행지 추천, 창포원, 도봉산 창포원, 무료 식물원, 식물원, 도봉산역, 서울시 공원, 공원
▩ 드뎌(?) 도봉산 창포원. 공원 개념의 무료 식물원. (2011 0605)
★ 드래그하고 계시는군요. 퍼가시는 걸 막을 수는 없으나 ★원문재게시는 불허★합니다.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창포원 입구, '붓꽃의 노래'
  

 

 
 


  
2  
  
진한 보랏빛의 붓꽃, 아이리스(iris)
 




짙어오는 여름 날씨만큼 짙은 보랏빛입니다.


붓꽃은 아이리스,
이병헌과 김태희의 '아이리스'가 떠오르시나요?
 


  
3  
  
연보라의 붓꽃
 


 


  
4  
  
꽃밭에 별이? ^^
 


접사로 찍은 게 있는데 그건 다음 편에 올리지요.
꽃 이름도 그때 여쭙고요.  
 


  
5  
  
바람에 흔들리는 녹색
 


 


  
6  
  
아마도 가자니아?
 

 

이 꽃 이름이 뭐였더라, 했는데 '가자니아' 같아서
검색을 돌리니 가자니아가 맞을 듯. ^^


가자니아는 저에게 거제도의 섬 외도가 떠오르고
제주도의 허브동산이 자동연상됩니다.
 


  
7  
  
그림 그리는 분들, 장난 치는 아이들
 


문화센터 그림 교실 혹은 그림 동호회 분들이 나오신 것인지
저희가 갔을 때 군데군데 그림 그리는 분들이 보이더군요.
그리고 도시에 사는 아이들에게는 마냥 신기한 물 속의 생명체들.
아이들은 그걸 조금이라도 더 가까이에서 보겠다고...

 


  
8  
  
물가의 수련
 


화사한 연꽃은 화사한 반면
꽃 없는 수련은 차분합니다.

 


  
9  
  
고개를 들면 익숙한 도봉산이!
 


도봉산 하면 떠오르는 모습입니다.
평지에 사는 우리에게 도봉산은 360가지의 모습을 보여줄테지만
도봉산 하면 일단 이 각도의 자태로 떠오릅니다.
청포원에선 이 모습으로 도봉산을 봅니다.

 


  
10  
  
갇혀도 푸른 녹색
 


 

  
 
 
한 두편 정도 더 방문후기가 올라올 겁니다. 요즘은 어딜 다녀와도 후기를 한 편에 모두 담기가 어렵군요. 물론 도봉산 창포원이 넓어서 그런 면도 있습니다. 다음 편에는 꽃을 그 다음 편에는 분수를 담아볼 작정입니다. ^^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704 월 06:40 ... 07:40  비프리박
 
서울 가볼만한 곳, 서울 나들이 장소 추천, 서울 여행지 추천, 창포원, 도봉산 창포원, 무료 식물원, 식물원, 도봉산역, 서울시 공원, 공원, 서울 가볼만한 곳, 서울 나들이 장소 추천, 서울 여행지 추천, 창포원, 도봉산 창포원, 무료 식물원, 식물원, 도봉산역, 서울시 공원, 공원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