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출퇴근을 포기한지 2년째입니다. 2009년 1월부터 차를 놓고 다녔으니 꼭 2년이 되었습니다. 승용차 출퇴근을 포기한 것은 개인적으로 승용차 출퇴근이 최소한 시간 절약마저도 가져다 주지 못한다는 사실 때문이었습니다. 비용이 더 든다면 시간이라도 절약해 주는 게 맞죠. 그리고 이런저런 상황을 감안할 때 대중교통 출퇴근이 맘만 먹으면 가능하다는 점도 크게 작용했습니다. 그전까지는 대중교통 끊긴 후에 퇴근하는 일도 잦았더랬습니다. 

승용차 출퇴근을 접은 후 생활상의 많은 변화가 생겼습니다. 더 걷게 되었고 더 읽게 되었으니까요. 걷기. 지하철역까지 버스가 다니지만 걸어서 15분 거리 밖에 안 되므로 걷습니다. 퇴근할 때도 지하철역에서 집까지 웬만하면 걷습니다. 읽기. 지하철에서는 아주 졸린 날을 제외하곤 항상 책을 읽습니다. 편도 대략 40분입니다. 작년엔 91권, 올해는 103권의 책을 읽었습니다.


승용차 출퇴근을 안 하니까 돈도 덜 씁니다. 버스나 지하철을 이용하는 교통비를 지출하게 되었지만 매달 주유하는 기름값이 왕창 줄었습니다. 제가 MS 엑셀 프로그램을 이용해서 가계부와 차계부를 쓰고 있지 말입니다. 가계부를 바탕으로 올해 한해 동안의 주유비와 교통비를 결산해 보고 싶어졌습니다. 연말이기도 하고, 이런 걸 해야 또 내년에 뽐뿌를 받습니다. ^^

이 글은, 승용차 출퇴근을 해야 하는 분, 그게 더 이득인 분, 그게 더 좋은 분들까지 대중교통 출퇴근하란 뜻의 글이 아닙니다. 승용차 출퇴근과 대중교통 출퇴근 사이의 중간지대에 계신 분, 대중교통으로 건너가야 하나 고민 때리시는 분, 승용차 출퇴근이 좀 아닌 것 같다고 의심을 품으신 분들께 힌트 혹은 자극이 되었으면 좋겠다는 소망을 담은 글일 뿐입니다.



    승용차 출퇴근 포기, 대중교통 이용 2년차 므흣한 주유비-교통비 결산! 

    

대중교통 이용으로 교통비는 83만원이 발생했고 주유비는 264만원 줄었다.
상황 변동이 없는 한 대중교통을 이용해야 할 이유가 또하나 는 셈이다.


  1.  승용차 출퇴근 마지막 해, 2008년 주유비+교통비 = 397만 9300원

연간 400만원에 조금 못 미치는 금액을 주유비로 썼습니다. 397만 9300원 모두 주유비입니다. 교통비는, 대중교통을 이용한 적이 없으므로, 0원입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한 날이 하루이틀 정도는 있었을지 모르겠습니다. 기억과 기록에 없으므로 제외했습니다. 흠흠. 그러고 보니 월 평균 33만원 조금 넘게 주유소에 갖다준 셈이군요.


  2.  대중교통 출퇴근 2년차, 2010년 주유비+교통비 = 216만 9084원

216만 9084원 중에서 주유비는 133만 6384원입니다. 승용차만 이용하던 2008년에 비해 주유비가 1/3 수준이 되었고 264만원이 줄었습니다. 교통비는 2010년 연간 83만 2700원을 지출했습니다. 두 사람이 쓴 교통비 지출은 월 평균 7만원 정도지만 (곱하기 12를 하니) 생각보다 많군요. 2010년 12월 중순까지 그녀가 안식년을 가졌죠. 7만원 가운데 6만원 정도는 제가 쓴 셈이고 그녀가 쓴 것은 평균 1만원이 채 안 됩니다.


  3.  2010년 절감액 = 181만 216원

연간 200만원 조금 못 되는 돈을 절감한 셈입니다. 그저 승용차 출퇴근에서 대중교통으로 건너온 대가 치고는 상상 이상입니다. 181만원이라. 흐으. 기분 정말 므흣합니다. 줄인다고 작정하고 달려든 것도 아니고 대중교통 이용의 부수효과일 뿐인데 이 정도라니! ^^;

작년에는 대략 206만원을 절약했는데 올해는 181만원을 절감했습니다. 상대적으로 절약액이 적습니다. 2010년에 교통비를 8만원 정도 더 썼고 주유비를 17만원 정도 더 지출했는데요. 이건 생활의 편차로 해석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매년 똑같이 생활한다면 로보트겠죠. ^^;


별다른 변동이 없는 한 2011년에도 대중 교통 출퇴근은 이어질 것이고
또 대략 한해 동안 180~200만원 정도의 절약을 할 수 있지 싶습니다.
물론 이 외에도 걷기와 읽기라는 강력한 유인동기가 있습니다.
아. 근데 매년 이렇게 절약을 해도(=돈을 벌어도) 왜 부자가 안 되는 걸까요? ㅜ.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아래의 손모양 추천버튼을 쿡! ^^


2010 1227 월 18:30 ... 19:20  거의작성
2010 1228 화 00:30 ... 01:10  비프리박


p.s.
작년에 같은 주제로 했던 결산 포스트입니다. → http://befreepark.tistory.com/839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0.12.28 09:5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0: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탄소배출량까지 생각하시고, 멋지십니다.
      그저 걷기, 읽기, 절약만 보는 저는 아직 탄소에까지는 생각이 못 미쳐요. ㅠ.ㅠ
      엄청 탄소 배출하는 자식들이 있으므로 그들을 먼저 족쳐야! (한다는 생각을 하는지도. 큭큭.)

      걷고, 읽고, 절약하고. 이것만으로도, 상황이 허락하는 한 대중교통은 쭈욱 이용해얍죠. ^^
      그러고 보니 셋 중 어느 하나 빼놓기 싫은 제 삶의 일부가 되어버렸군요.

  2. BlogIcon sephia 2010.12.28 10: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다른 것이 올라서 그래요. ㄱ-

  3. BlogIcon Naturis 2010.12.28 1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지방이라면 몰라도 서울에 사시면 대중교통이용하는게 훨씬 편하죠..
    휴일에 놀러가실때 이외에는 자동차의 필요성을 못느낄 것 같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0: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용할 수만 있다면 그리고 그게 시간적으로 큰 손실이 아니라면
      대중교통이 좀 불편하더라도 그걸 안 이용할 이유가 없는 것 같습니다.
      걷고 읽고 절약하고. 삼박자가 갖춰진 녀석이니까요. ^^

      맞아요. 놀러갈 때 제외하고는 자동차의 필요성을 느끼기가 어려운 생활이 되었네요.
      최근엔 처가에 갈 때도 버스로 갔는데요. 장인 장모께서 무슨 일 있냐고 놀라시더군요. ^^;

  4.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0.12.28 10: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절감되는 효과가 기대이상이로군요.ㅎㅎ
    무엇보다도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책도 읽을수 있으니, 그 점이 더 좋은것 같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1: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작년에 처음 결산할 때 결산 후에 깜짝 놀랐습니다.
      흐으. 정말 기대 이상의 흐뭇한 결과였습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할 이유가 하나 더 늘었죠. ^^

  5. BlogIcon Genesispark 2010.12.28 11: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환승제도가 있어서 코스가 좋으면 한번 승차비용으로 왕복이 가능하기도 하더라고요 ^^;

    지인의 말을 이용하자면..
    "교통비를 절약하면서 운동도 하게 되었지만 담배를 피는 횟수는 늘었어 썩을!"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1:2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환승이란 게 참 좋지 말입니다. 서민들 주머니 덜 털리니까요.
      버스와 지하철이 준공영이라고, 서민들 절약하는 만큼 세금 들어간다고,
      목에 핏대 세우는 사람들 있지만, 세금이란 게 원래 그런 거 아니겠습니까.
      부자 감세가 아니라 부자 증세를 해서 혜택을 좀더 키웠음 좋겠습니다.

      흠흠. 그 지인분이 담배를 피는 횟수가 는 것은 무엇 때문일까요.
      저는 담배를 피우지 않아서 잘 모르겠단. =.-a

  6. BlogIcon 신기한별 2010.12.28 12: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회사가 지방이라면 몰라도 수도권이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게 편하죠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일석삼조라는 말이 딱 맞는 것 같습니다.
      대중교통을 안 이용할 이유가 없는. ^^
      (사실 초큼 불편하다 싶을 때가 있긴 합니다만. 쿨럭.)

  7. BlogIcon 사월의책 2010.12.28 13:2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요즘은 기름값도 리터당 2,000원을 웃돈다는데
    생활비아끼고, 책도 읽고, 환경도 보호하고...일거삼득이네요.

    아.. 그런데 마지막 멘트에 가슴이..
    마..마음의 부자로 어떻게 안될까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희 동네도 기름값이 1800원 이쪽저쪽을 오락가락합니다.
      불과 얼마전까지 1650원 정도였는데 말이죠. ㅜ.ㅜ

      그래저래, 책도 일고, 걷고, 생활비도 절감하는 일피삼타의 효과가. 큭큭.

      마지막 멘트에 대해서 '마음의 부자'로 타협 들어오나요.
      타협 들어올 땐 못 이기는 척 응해야 한단 생활의 지혜를 발휘 해 봅니다. 콜. ^^

  8. BlogIcon 마음노트 2010.12.28 14: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호!
    그 절약된 돈으로 뭐하나 장만하셔야 하는거 아닌가요?
    ㅋㅋ 제가 괞히 지름신을 부르는듯한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분명히 큰 거 두장이 절약된 것임은 분명한데
      왜 표시가 안 나는지 말입니다. 쿨럭. 어딘가 공돈이 생겼어야 맞는 건데. 흐으.
      (지름신 압박은 기쁘게 받아들일 수 잇습니다. 핫.)

  9. 2010.12.28 14: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 연초에 큰 일이 있으셨군요.
      차만 문제가 있었지, 사람은 모두 무사한 거죠? (그럼요!)
      그래도 큰 욕 보셨네요. 식겁하셨을 듯.

      대중교통을 이용한 여행은 저 역시 살포시 뽐뿌를 받고 있는데요.
      올해는 그닥 여행을 많이 다니지 못했군요. 예전에 비해서 말이죠.
      말씀처럼 몇백 킬로미터를 쏘던(응?) 일이 올해는 거의 없었네요. ㅠ.ㅠ

      말씀처럼, 차를 안 타니 이래저래 지출은 계속 줄어만 갑니다.
      제발 그만큼 부자가 좀 되라고! (하는 소망이 마음 속에서 꿈틀댑니다. ^^)

  10. BlogIcon 미스터산 2010.12.28 16:5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두 요즘엔 주로 지하철을 이용하는데요. 처음엔 좀 불편했지만 좋은점이 훨씬 많더이다.우선은 이동시간을 허투루 보내지 않아 좋구요.전 주로 책을 봅니다. 저 같이 덩치가 있는 사람은 운동두 되고 여러가지 좋은점이 많아요. 강추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비슷하시네요. 좋은 점이 훨씬 많으신. ^^
      대중교통 이용에 제일 첫번째 장애물은 심리적 장벽 같습니다.
      아니면 대안으로 여기지 않는 심리? ^^;

      그쵸? 이용하시니까 할만 하죠? 그리고 좋은 점이 많은. ^^

  11. BlogIcon 보기다 2010.12.28 17: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플러스 알파로 환경까지 보호하셨어요~
    내년에는 저와 함께 자출족의 세계로~^^;
    한해 절감한 비용으로 노트북 구입하셔도 되겠는걸요?
    즐거운 오후시간 보내세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8 18: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죠. 미처 거기까지 생각하고 움직인 건 아니지만
      환경까지 보호했네요. 화석연료를 덜 쓰고 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

      자출족은 뭘까요? (곰곰. 긁적.)

      흠흠. 세이브된 돈이 있으니 노트북은 걍 질러도 되는 걸까요?
      뽐뿌 감사합니다. ^^

    • BlogIcon 보기다 2010.12.29 09: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자출족=자전거로 출퇴근하는 사람들 입니다~^^
      괜한 뽐뿌 집어넣은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30 10: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자전거 출퇴근. 자출이었군요.
      카 오디오에서 무출 자출 하던 기억이 나서리. 큭큭.

  12. 2010.12.28 18:2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9 06: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malcolm x's life is so impressive and instructive.
      his religion, muslem was introduced to me by him. :)

      let me hear your prophet. :)

      usually i have dinner at home and sometimes go to restaurant.

      you study botany? major in botany?

      i'm interested in flowers and plants which i encounter at mountains and fields.

      see ya.

  13. BlogIcon 잡학왕 2010.12.28 20: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만원버스만 아니라면 대중교통 너무 좋습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9 06: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만원버스 그리고 술냄새 나는 아저씨들, 큰소리로 통화하는 분들.
      이런 분들만 아니면 대중교통이 참 좋지요. 이분들을 어떻게 좀.

  14. BlogIcon 라오니스 2010.12.28 21: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대중교통을 이용하니.. 월급 한 번 더 받게 되는군요.. ㅎㅎ
    그래도.. 전 차가 있으면 좋겠어요.. 출퇴근 너무 추워요..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9 07: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짚어볼수록 큰 절약 효과 같습니다.
      저는 6월말에 환급을 받지만 이렇게 연말에 또 환급 받는 기분을 느끼는. ^^

      맞습니다. 겨울엔 대중교통 출퇴근이 힘듭니다. 찬 바람이 살을 파고들 때는 특히.

  15. 2010.12.29 07:1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29 07: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차를 공짜로 받을 기회가 있었군요. 대략 대단.
      경품 같은 거였다면 받으시고 중고로 파시지. ^^

      맞습니다. 차는 아무래도 돈 잡아 먹는 하마입니다.
      필요해서 타는 때가 있지만 사실 필요악에 가깝죠.
      기름값도 기름값이지만 이런저런 유지비 계산하면
      1년에 300은 쉽게 넘어가죠. 거기다 보험료와 세금까지 넣게 되면. ㅎㄷㄷ

  16. BlogIcon Slimer 2010.12.29 10: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내년에는 이와 관련된 계획을 하나 준비중입니다.
    비프리박님의 글에서 아이디어를 얻기도 했구요...
    저 또한 대중교통의 이점을 알기 때문에 말이죠...

    조만간 휴가 후 결과 글에 적을 계획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30 1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슬리머님의 계획이 기대가 됩니다.
      제가 무슨 힌트라도 드렸다면 영광입지요.

      대중교통은 이용가능하기만 하다면 이용하는 게 정답. 그런 거죠.
      심리적 장벽만 잘 제거한다면. ^^

  17. BlogIcon CITY 2010.12.31 08: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역시 운전은 안하는게 제일입니다. ㅎㅎ

  18. BlogIcon 황팽 2011.01.04 17: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최고!!
    저는 지금 출퇴근이 대중교통으로도 너무 편해서 차량으로 할 생각은 안 하고 있지만,
    확실히 운전으로 출퇴근은 땡기지 않아요.
    말씀하신대로 돈도 많이 들고
    시간 활용도 못 하고 말이죠.
    그래서 저는 일단 벌이가 괜찮으면
    택시 출퇴근이 1차적인 꿈이에요.ㅋ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6: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황팽님이라면 대중교통 이용시는 게 백번 나은 곳에 사무실이 있으시잖아요.
      잘 하고 계신 겁니다. 저 역시 운전은 안 땡기는 곳으로 출퇴근을. -.-a

      맞습니다. 시간과 돈을 감안한다면 답은 대중교통인 것이죠.

      으흠. 수입이 늘어난다면 택시로 출퇴근을?
      멋진 꿈인데요? 로망이라할만한. ^^ (근데 도로가 막히지 않아야 할텐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