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여행은 걷는 것이고 동시에 보는 것이겠죠. 걷는 것은 곧 이동이고, 여행은 그래서 이동하며 보는 것일테죠. 이번 제주도 여행에서 이동은, 늘 그렇듯, 승용차와 도보였습니다. 먼 거리의 경우 자형(누이의 남편)이 빌려준 자형의 승용차로 했고, 그 외에는 대부분 걸었습니다.

여행은 곧 보는 것. 여행지에서 보는 것이라면 이동하면서 보는 풍경과 사람들 그리고 목적지에 도착해서 보는 풍경, 유적, 동식물, ...이 될텐데요. 보아야 보이는 것이겠지만, 꼭 의도한 것만 보는 것은 아닌 것 같습니다. 보고자 했던 것 외에 눈에 보이는 것들 또한 적지 않으니까요.

이번 여행에서 돌아와 문득 든 의문은 "제주도에서 많이 본 것이 과연 전통적인 제주도의 삼다(三多)인 돌, 바람, 여자였을까?" 하는 것이었습니다. 이번 제주도 여행에서 접한 제주도의 삼다로 다른 것을 꼽을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그만큼 눈에 많이 띄었던 것들이 있습니다.
 


    제주도에 많은 것은 과연 돌, 바람, 여자? 제주 여행에서 만난 제주도의 삼다!



多 一. '허' 번호판을 단 렌트카 차량들과 스쿠터들.

꼬박 3일 동안 차로 제주도 일주를 한 셈이어서 도로 위에서 많은 것을 봤는데요. 길에 운행 중인 차량의 절반은 '허' 번호판이 아닐까 싶은 정도였습니다. 알아본 바로는^^ 제주도 등록 차량 대수가 24만대이고 등록된 렌트카 차량 대수가 1만대에 못 미치는 것 같은데, 그럼에도 '허' 번호판을 단 렌트카가 눈에 많이 띈 것은 그들과 저희의 동선이 많이 겹쳐서일테죠? ^^

그중에 특히 기억에 남는 것은 렌트카들 가운데 오픈카를 비롯한 온갖 외제차들도 적지 않다는 거, 그리고 현대차 '쏘나타'가 많긴 많다는 거, 그 와중에 기아차 '쏘울'도 심심찮게 눈에 많이 띄었다는 거 정도네요. 저라면 차량을 렌트한다고 할 때 여행지의 이동수단으로 더 비싼 돈을 지불해 가면서 외제차를 빌릴 것 같지 않은데요. 생각은 다들 다른 것이겠죠. ^^;

( 저희가 승용차로 이동하는 중에 스쿠터로 이동하는 분들을 꽤 자주 만났습니다. )

이동수단 이야기가 나와서 말이지만, 모터사이클 혹은 스쿠터로 이동하는 분들이 정말 많더군요. 아마도 제주도가 관광지임을 반영하는 것이겠죠. 개인적인 체감으로는, 모터사이클보다 작은 스쿠터로 이동하는 사람들이 더 많았습니다.



多 二. 아마도 올레길을 걷는 듯한 길가의 도보족들.

여행의 상당부분은 걷는 것이라고 봅니다만, 제주도에서는 특히 걷는 사람들이 눈에 많이 띄었습니다. 저희야 걷는 것이 이동을 위한 방편이지만 제주에는 걷기 그 자체에 몰입하는 분들이 많은 듯 합니다. 아마도 '올레길' 구간을 걷는 분들 같았는데요. 그 중에 눈에 띄는 케이스로 3종 세트 구성이 가능할 것 같군요. 1) 온 가족이 걷는 경우. 2) 힘차게 팔을 앞뒤로 흔들며 걷는 챙모자와 흰장갑의 아주머니들. 3) 왠지 여행의 고독을 즐기는 듯한 혼자 걷는 젊은 처자들.



多 三. 가로수처럼 심어져있는 야자수들, 열대나무들.

( 한림공원에서 많이 본 카나리엔시스. 이런 열대나무들이 가로수로 심어져 있습니다. )

방문객에게 제주도가 남쪽은 남쪽이라는 생각을 하게 만드는 것으로 야자수 같은 열대나무를 꼽을 수 있습니다. 제주시나 서귀포시 시내로 들어서면 도로 중앙 분리 화단과 도로 양옆 화단에서 쉽게 볼 수 있는데요. 카나리엔시스(?)라는 학명을 달고 있던 나무들입니다. 한림공원이나 여미지 식물원에서 툭하면 보게 되는(^^) 야자수들이 제주도에는 가로수마냥 길가에도 심어져 있는 것이죠. 온실이 아니라 이렇게 밖에 심어진 것은 제주의 기후를 반영하는 것일테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아래의 손모양 추천버튼을 쿡! ^^


2010 0820 금 10:20 ... 11:10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모태솔로몬 2010.08.20 11: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요즘 제주도에서 싼값에 스쿠터대여 해준다고 하던데.. 나중에 가면 이용해 볼라구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1: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주도에서는 스쿠터도 렌트카도 요금이 타지에 비해 저렴하다고 들었습니다.
      내부적으로는 출혈경쟁을 하고 있는 거라던데, 우리 소비자는 그런 거에 별로 관심이. 큭. ^^;

  2. 2010.08.20 11:5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스쿠터보다 저전거가 좋고
      자전거보다 걷기가 좋습니다.
      다만, 문제는 늘 여행할 때의 시간부족이라는 것이겠지요.
      그래서 걷기보다 자전거를, 자전거보다 스쿠터를, 스쿠터보다 자동차를
      택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

  3. BlogIcon 스머프s 2010.08.20 12: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스쿠터가 바다랑 참 잘어울리네요 ㅋㅋ
    산뜻한 느낌~

  4. BlogIcon 라오니스 2010.08.20 13: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올레길 걸을 때 보면.. 특히 여성분들이 많음에 놀라곤 합니다... ㅎㅎ
    다른 것은 다 해봤는데.. 스쿠터를 아직 못타봤어요.. 늦기전에 꼭 해보고 싶습니다.. ^6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처자분들이 많이 걸으시는 거 같은 느낌을 저 혼자만 받은 것은 아니군요. ^^
      저 역시 스쿠터를 못 타봤네요. 자전거도.
      이번에 우도에 들어갔으면 자전거나 스쿠터를 탔을텐데. ^^

  5. BlogIcon Slimer 2010.08.20 13: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마도 평소에 타보지 못할 외제차 거기서라도 한 번 타보자 하는 생각도 없지 않아 있지 않을까요?
    저도 한 번 가본다면 타보고 싶었던 차로 렌트할 것 같습니다.ㅎㅎㅎ
    어쩌다 한 번 이니까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첫줄에 적으신 바로 그런 심리가 작용해서 외제차를 렌트하는 것이겠죠.
      그럼에도 저희는 지출을 줄이고자 할 것 같습니다. ^^;
      슬리머님 여행지에서 렌트는 멋진 외제차로. ^^

  6. BlogIcon 원영.. 2010.08.20 14: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 같이 도시 전체가 관광지에 가까운 동네가 아니면,
    언제 저렇게 스쿠터로 경치를 감상하며 돌아다닐 수 있을까 싶네요.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도 전체가 관광지이다 보니 스쿠터에 렌트카에 도보족에 ...
      천지더라구요. 경치 감상으로는 스쿠터나 자전거가 좋을 듯 합니다. ^^
      시간이 많다면 걷는 것도 좋구요.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20 15:1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푸른스쿠터... 대박이네용... 푸른스쿠터를 타고 푸른하늘, 푸른해변도로를 달리며 여행하면 정말...!! GOOD!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무래도 평소에 타는 게 아니다 보니 스쿠터에 더 끌리는 듯 합니다. 게다가 여행지이다 보니.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20 16:2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 스쿠터 여행 ~!!! 파란색 스쿠터랑 파란바다 하늘이 너무 잘 어울리네요~!

  9. BlogIcon 드래곤포토 2010.08.20 17: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시대가 달라졌으니 3다도 이젠 바뀐거죠 ?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8.20 21:3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10년 전에 제주도 갔을 때는 렌트카 타고 가족과 함께 제주도를 왼쪽으로 반 바퀴 돌면서 해안 일주를 했죠. 지금은 스쿠터 몰고 해안도로를 시원하게 달리고 싶네요 :) 1박 2일 텔레비전에도 나왔던 아담한 올레길도 걷고 싶고요.

    저는 제주도 하면 야자수와 에메랄드 해안이 많이 생각나더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1 10: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희랑 같은 코스셨네요. 저희 역시 왼쪽으로(시계반대방향으로) 일주를 했어요.
      아마도 다들 이렇게 방향을 잡지 않나 싶은데요.
      인간에게 친숙한 게 그 방향인지는 잘 모르겠네요.

      긴 거리라면 승용차로 이동하는 것이 맞겠지만,
      짧은 거리라면 스쿠터 혹은 자전거 강추. 그쵸?
      우도에는 둘다 빌릴 수 있는 곳이 있다던데, 우도 들어가면 꼭 그렇게 해봐야지. 핫.

      에머랄드 해안은 가본 듯, 안 가본 듯. ^^

  11. BlogIcon Reignman 2010.08.20 21: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ㅎㅎ 다른 시선에서 바라본 삼다도로군요.
    렌트 차량과 오토바이 정말 많죠.
    제주도에 있는 차량에 상당한 비중을 차지할 듯 싶어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1 10:5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맞아요. 다른 시선에서 생각해본 삼다입니다. ^^
      렌트카랑 오토바이랑 걷는 사람은 정말 자주 보게 되더란.
      아마도 저희의 동선이랑 겹쳐서 그런 것이겠죠? ^^;

      통계치를 뽑아 보니까 제주도에 등록된 차량과 렌트카의 비율이 20:1이 넘건만
      왜 그렇게 '허' 번호판은 많이 보이는지. ^^

  12. BlogIcon 검은괭이2 2010.08.21 02: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 다시 가보고 싶어요 ㅎㅎ
    이번에는 친구들이랑 갔음 좋겠다는 생각이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1 10: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녀온지 20일이 채 안 되는 저희 역시
      제주도 다시 가보고 싶어요.
      이번에는 4등분해서 쪼개갖고 3박4일에 한조각씩 달려들리라.
      그러면서요.

  13. BlogIcon G_Gatsby 2010.08.22 14: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는 언제나 이국적이더군요. 섬이라서 그런지 기후가 달라서 그런지..그래서인지 웬지 낯설다는 느낌을 자주 받습니다. 오토바이를 타고 제주투어를 한다....정말 좋군요. 스쿠터라 폼이 안나긴 하지만 어떻습니까. 세상은 폼으로 사는게 아니니까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3 19: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국적인 느낌 맞습니다. 가로수를 보면 특히 더 그렇더란. ^^
      오토바이나 스쿠터 타고 제주도를 도는 분들이 꽤 계시더군요.
      맞습니다. 세상은 폼으로 사는 게 아니죠.
      저희야 형님의 차를 이용할 수 있어서 좋았지만. 핫.

  14. BlogIcon sephia 2010.08.23 10: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으허허허.....

    삼다가 다른 뜻이 되어가는 제주군요. ㅠ.,ㅠ

  15. BlogIcon ageratum 2010.08.23 13: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제주도에서 렌트카를 더 많이 본거 같은데 말이죠..ㅋㅋ
    1만대밖에 안된다니 정말 의외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3 19: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렌트카 대수와 등록 자동차 대수 차이가 얼마 안 날 지 알았는데
      막상 조사해 보니 엄청난 격차가 도사리고 있더군요.
      근데 왜 길에는 거의 반반 수준인지.

  16. BlogIcon 지구벌레 2010.08.25 14: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스쿠터가 편하긴 하겠지만 느긋하게 하는 자전거 여행이 더 땡기네요.
    오르막이라도 만나면 이런 생각도 달라지려나요..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7 14: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무래도 여행은 느려야 맛이죠.
      그런 의미에서 자동차보다는 스쿠터가
      스쿠터보다는 자전거가
      자전거보다는 걷기가 더 땡깁니다.

      지구벌레님과 역시 코드가 통합니다.

  17. BlogIcon 달여리 2011.01.30 01:2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재미있게 "삼다"를 보셨군요!! 초대권때문에 들렸다 여행글들이 재미있어서 주욱 한참을 둘러보았네요. 그러고 보니 2010년 여름 제주도에 같은 시기에 있었더라구요.^^ 저는 김영갑갤러리의 곳간 쉼이란 공간에서 사진전을 하게되어서 한달간 머물렀었거든요! 어쩌다 마주쳤을수도, 허허. 여름동안 제주도에 머물면서 저도 "허"자에 혀를 내둘렀어요. 게다가 막무가내의 운전들까지! 휴양지였음에더 불구하고 잘찾아보면 조용하고 멋진 곳들도 많아 또 매력이 있어요! 언제 기회가 되면 저도 알려드리고 싶어요, 자주자주 놀러와 글들 보고 가겠습니다! 번창하세요오

    • 2011.01.30 01:28 | Address | Modify/Delete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30 01: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호. 같은 여름에 제주도에 계셨군요? 이런 우연이. ^^

      김영갑 갤러리에서 사진전을 하신?
      내공이 장난 아니실 듯. 멋집니다.

      허, 라는 글자는 왜 그리 많던지. 허. ^^

      덧) 초대장 보내드렸어요. 답글 + 답답글. 잘 아시네요. ^^
      네이버 쪽에서 이미 오래 블로그 하셨으니 잘 하실 거에요.
      또 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