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세월 김치 냉장고 없이 살아왔습니다. 김치를 넣어두기 위해 따로 냉장고가 필요하냔 생각도 있었지만 김치를 짜달시리(그다지 많이) 먹는 편도 아니어서 김치냉장고 없이 지내는 것에 불편함을 못 느겼습니다. 이래저래 필요성을 못 느낀 것이죠.

그러다 언젠가부터 옆의 그녀가 김치냉장고에 삘이 꽂혔습니다. 종합소득세 환급 받으면~ 구글 애드센스 수익 몇달치 모아~ ... 그런 조건을 달며 (저 역시) 김치냉장고에 마음 속의 점을 찍습니다. 와중에, 장기보관할수록, 우리집 김치의 상태가, 처가댁의 김치냉장고에서 꺼낸 김치와 너무 달라 보입니다. 그녀가 원할 때 지르자! 라는 기특한 생각을 했습니다.

김치냉장고는 삼성 아닌 딤채로 결정하는 데 두 사람 이견이 없었고, 어떤 모델을 택할 것인가에 관해 꽤나 고민을 함께 한 후, 딤채 220리터 짜리 DEP-220DHS 모델로 결정했습니다. 지난 6월말에 주문하고 7월초에 배달되었습니다. 주문후 배달전 할인조건이 달라진 것을 알게 되어 구매취소 후 재구매하는 방식까지 동원하며 나름 절약에 절약을 했습니다. 뿌듯. ^^


★ 드래그하고 계시는군요. 퍼가시는 걸 막을 수는 없으나 ★원문재게시는 불허★합니다. 

       ▩ 개봉기, 발효과학 위니아만도 딤채 DEP-220DHS. 삼성 김치냉장고 안샀다!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개봉, 딤채 DEP-220DHS! 개봉은 역시 뜯는 맛입니다.
   


저는 가능하면 이런 새 제품 삘 나는 비닐을 최대한 늦게 뜯는 편인데
그녀는 비닐을 뜯으며 새 제품의 느낌을 만끽하는 쪽입니다.

이 글을 읽으시는 당신은 어느쪽이신지요? ^^

 


  
2  

뜯는 맛은 온전히 그녀 몫입니다.
   


새 제품 비닐 뜯는 맛은 온전히 그녀의 몫입니다.
저는 그 맛을 잘 모르는 쪽이죠. 오히려 뜯어냄을 안타까와하는. ^^
안타까와 하는 사람보다는 즐거워 하는 사람이 뜯는 게 맞습니다.

위 사진의 비닐은 안 뜯을 수 없는 비닐이군요.
딤채에서 자랑하는 강력 탈취 필터를 싸고 있는 비닐이라서 말이죠.
저희가 한달 넘게 사용한 느낌은, 강력 탈취 필터의 성능이 좀 좋다! 입니다.
김치를 비롯해서 온갖 과일과 채소를 넣었는데 냄새가 전혀 없습니다.
참고로 제 코는 상당히 예민합니다. 하품하는 친구의 점심식사 메뉴를 알아맞힐 정도? 크핫! ^^
 


  
3  

8개의 딤채 생생용기!
   


김치냉장고 딤채에는 여러 종류의 용기가 있다고 알고 있습니다.
DEP-220DHS에는 그림에서 보는 것과 같은 딤채 생생용기라는 것이 들어있습니다.
좀더 최신 용기가 있음을 모르지 않는데 선택의 영역이 아니더군요.
열고 닫는 방식의 차이가 있는 걸로 아는데요. 생생용기에 만족합니다. 

딤채 생생용기는 좌우 칸별로 각각 4개씩 8개 들어있습니다.
 

  
4  

두 냉장 칸은 왼쪽이 더 깊습니다. (사진은 왼쪽칸)
   


설명으로는 오른쪽에 냉각장치가 내장되어
오른쪽 냉장 칸의 깊이가 조금 얕습니다.
그래서 용기의 구성은 이렇게 됩니다
왼쪽 {18.4리터 x 4} & 오른쪽 {18.4리터 x 2} + {14.4리터 x 2}.


궁금해서 (구입 결정 전에) 계산해봤는데요. 총 139.2리터 나옵니다.
그런데, 김치냉장고의 표시 용량은 220리터입니다.
김치냉장고의 실제 용량과 표시 용량 차이는
제조회사에 관계없이 다 똑같습니다.
 


  
5  

진작에 확인한 에너지소비효율등급 1등급!
   


월간소비전력량 15.0kw 라고 찍혀 있습니다.
이런 거 확인 안 할 수 없죠. 확실히 전기를 덜먹는 녀석입니다.
집에서 쓰는 (나이를 조금 먹은) 냉장고를 살펴봤습니다.
양문형 냉장고인데 42kw 라고 찍혀 있더군요.

시간이 흐를수록 전기는 덜 먹고 효율은 좋아지니
가전기기는 바꾸어주는 것이 맞지만
집에서 쓰는 냉장고는 너무나 멀쩡해서 바꾸기도 그렇고. ^^

 


  
6  

삼성이 아닙니다!
   


「삼성을 생각한다」가 아니어도 삼성 제품은 더 이상 사지 않으려고 했습니다.
물론, 「삼성을 생각한다」가 중대한 계기가 되었습니다. 
더 이상 삼성 제품은 사지 않을 겁니다.
 

삼성 하우젠이나 지펠 쓰시는 분들이 계실텐데요.
삼성 제품의 품질에 관한 이야기는 아니구요.
삼성에 대한 정치적(?) 이야기입니다.
관련 포스트(↓)를 작성했더랬지요.
▩ 삼성 없이 살기, 삼성에서 벗어나기. 생활속 삼성 끊기를 계획한다. ▩
 

 
 

7  

최대한 뒤로 물러나 잡아본 딤채 DEP-220DHS 전면샷!
   


제 등 뒤론 냉장고가 버티고 있어서 더이상 뒤로 갈 수도 없고!
카메라(50D) 프레임에 겨우 넣었습니다. 렌즈는 canon 17-85mm is usm.
이런 거 때문에 1:1 풀 프레임 바디를 사기도 그렇고
그렇다고 초광각 렌즈를 사기도 그렇고. ^^

아. 덩치가 큰 것은 220리터 용량 제품이어서 그런 면도 있습니다.
더 적은 용량의 제품도 많이 나와 있지만,
구입한 후 나중에 용량이 적어서 안습 상황 벌어질까봐,
그리고 그녀의 선호에 힘입어, 220리터 제품을 구입했죠.

 

 
  
8  

아차차! 함께 구입한 딤채야채용기 WD002104도 있군요.
   


200/221(2룸)리터용입니다. 220리터 김치냉장고에 딱 맞습니다.
야채와 과일을 조금은 장기 보관할 수 있습니다. 그것도 많이. ^^

참외와 수박과 토마토 등으로 실험 아닌 실험을 했는데요.
일반 냉장고에서 장기보관시 보게 되는 과일껍질이 쭈글거리는 현상이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과일은 바로바로 먹어야 하지만,
싸게 대량구입해서 두고두고 먹을 수 밖에 없다면
야채용기가 답일 거 같습니다.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조오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10 0815 일 00:20 ... 00:40 사진&제목
2010 0815 일 11:50 ... 12:15   비프리박

 
p.s.
위니아만도 딤채 홈페이지(http://www.dimchae.com/)에서 가져온 DEP-220DHS 상세 정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내영아 2010.08.15 15:4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 딤체~ 장만하셨나봐요 ^^
    사진만 봐도 뭔가 두근두근한 기분이 느껴져요 ㅋ

  2. BlogIcon ageratum 2010.08.15 15: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확실히 김치는 김치냉장고에 보관하는게 좋은거 같아요..ㅋㅋ
    김장김치를 먹고 난 빈공간은 다르게 활용할 수도 있구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6 05: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차이가 확실히 난다는 걸 인정하기 싫었지만 -.-;;;
      먹어보면 냉장고에서 나온 김치와 김치냉장고에서 나온 김치가 다른 게
      현실이니까요. 바로 먹어치운다면 몰라도 장기적으로 가면 차이가 확실한. -.-;
      그리고 어차피 김치냉장고의 한 칸은 야채나 채소칸으로 활용할 수도 있고요.

  3. BlogIcon G_Gatsby 2010.08.15 20: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집안의 물건이 하나씩 쌓일때마다 가족간의 애정이 더 깊어지는것이죠.
    비닐을 그녀에게 맞긴 것은 칭찬받아 마땅합니다.^^
    앞으로 맛난 김치 많이 드시길 바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6 05: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집안의 물건을 하나하나 늘려갈 때마다
      가족 간의 애정은 깊어가고 카드 결제 금액은 커가고. ^^
      물건 고르느라 머리에 쥐나고, 비싸게 주지 않고 사려고 고민하고, ...
      그래도 가족 간의 애정은 깊어갑니다. ^^

      요 며칠 뵙기 힘들다 싶었는데, 멀리 다녀오셨삼?

  4. BlogIcon mingsss 2010.08.15 22: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깔끔하고 예쁘네요 ^,^
    투박한 삼성디자인과는 다르군요 키키
    저도 비닐 뜯는걸 너무너무 좋아합니다!
    특히 새 책이요!
    남이 산 새 책이라도 저에게 뜯는걸 양보해주면 무지 행복합니다. ㅎㅎ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6 05: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깔끔하지? 일부러 디자인을 자주색으로 고르지 않았어. 뻘건 게 별로.

      새제품 비닐 뜯어내기, 뾱뾱이 터뜨리기, ...
      이런 건 내 경우 차마 하지 못하는 일이지만^^
      이 게 바로 새제품 받아보는 느낌이란 거, 공감함.
      하아~ 새 책 받아서 열어보는 그 느낌. ^^

  5. BlogIcon BubbleDay 2010.08.16 11: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희 집도 아직 김치냉장고가 없어요.. 내년에 이사하면 하나 장만 할라고 하는데 주위에서 젤로 큰용량을 구매하고 하더라구요.. 집이 좁아서 사지도 못하고 ㅜ.ㅜ 빨랑 이사를 해야지..^^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6 12: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사야 한다면 큰 걸 사는 게 맞다고 봐요.
      장모님이나 집사람이나 그렇게 이야기해서 220짜리로 샀는데 잘 산 거 같습니다.
      흠흠. 이사 후엔 바로 김치냉장고를 들이시는 거군요.

  6. 2010.08.16 18:4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6 21: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지요. 그것들은 남이 개발해 놓은 걸
      자금력과 기술력 동원해서 같은 제품을 만들죠.
      뭐, 선구적으로 자기들 영역이 있을 순 있겠습니다만,
      그렇게 자꾸 베껴갖고는 시장점유율을 높입니다.
      회사 이미지와 브랜드를 이용해서 말이죠.
      전문적인 냄새는 나지 않는, 문어발 기업이 아닐까 해요.
      그러면서 사람들한테는 말도 안 되게 신뢰도를 심어줘서
      구매하게 만들면 그저 만사 오케이인. -.-;;;

      적으신 내용에 100% 공감합니다.

  7. BlogIcon Reignman 2010.08.17 08: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삼성 제품이 아니란 것에 빵빵~~ ㅋㅋ
    저는 휴대폰이나 새제품에 붙어 있는 비닐을 바로바로 떼어버리는 편입니다. ^^
    왜냐하면 요즘은 액정보호필름이나 케이스 같은 것이 워낙 잘 나오니까요.
    암튼 김치 냉장고도 구입하셨으니 맛있는 김치 많이 드시고 건강하세요.
    김치냉장고로 시작해서 건강으로 끝나네요. ㅎ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8 16: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바로바로 떼시는 쪽이시군요. 저는 그게 넘 느리다는. ^^
      핸드폰 같은 경우 저 역시 액정보호필름 덕분에
      빨리빨리 떼긴 합니다만 그 외에는. ^^;
      김치냉장고 들여온 후론 장기 보관 후에도
      맛이 살아있어 좋습니다. 이런 세상을 진작에 맞이했어야. ^^

      흐흠. 삼성이 아니란 게 빵빵 터지게 했남요? 그렇담 앞으로도 이건 자주 밝혀야. ^^

  8. BlogIcon Slimer 2010.08.20 13: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래도 역시 김치는 손맛이겠지요?ㅎㅎ 딤채는 '그녀'의 보조 일 뿐입니다.ㅎㅎ 그랟도 보조가 좋으면 주방장이 훨씬 솜씨내기 편하겠지요.ㅎㅎ

    삼성을 비켜가셨군요.. 애국하셨습니다. 며칠 전 어린 후배와 술 한잔을 나누는데, 삼성을 보호하느라 어찌나 개거품(게거품이 아니라 정말 개가 흘리는 것 같은....)을 물며 '삼성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를 외치던지요...
    아직도 저런 골빈 사람들도.. 뿐만 아니라 골빈 젊은이들도 많구나 아쉬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7: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김치는 손맛 맞습니다. 비닐 장갑 끼고 담는 김치는 어째 맛도 없을 듯한. ^^

      김치 냉장고는 그 손맛을 잘 보관하고 오래 보관할 수 있는 장치라는 생각을 해요.

      삼성에 대해서 아직 미몽에서 깨어나지 못하는 분들이 주변에 많죠.
      '역시 삼성!'이라던가 뭐라던가. OTL

  9. BlogIcon 예문당 2010.08.26 14: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김치냉장고 구입하셨군요. 김치냉장고로 검색해서 들어왔어요. 제가 요즘 그거로 좀 민감해있었거든요.
    저도 새로 장만했는데, 저는 디오스 스탠드형으로요. 역시.. 과일은 김치냉장고에 넣어놔야 오래갑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7 14: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 경우, 검색해서 아는 분 글을 만나면 반가운데
      예문당님도 제 글을 보시고 그런 기분이셨죠? 찌릿. ^^

      아. 김치 냉장고 장만하셨군요.
      저희는 장모님과 그녀의 중지가 뚜껑형에 모아져서 스탠드형은 패스했습니다.
      예문당님도 구입 후기 올리시남요? ^^

    • BlogIcon 예문당 2010.08.28 23: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구입후기는 별로 안올려봤는데요(책 말고는 그닥 구입하는게 없어서요. ㅎㅎㅎ)
      너무 화가나서 삼성 김치냉장고 A/S 후기를 올렸었지요.
      http://yemundang.tistory.com/279
      결국.. 환불받고 LG꺼로 다시 산거구요.
      새로산 김치냉장고 리뷰를 한번 올려볼까 생각중입니다.
      용량하고 실용량이 다른게 넘 심한거 같아서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9 08: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트랙백 걸어주신 후기 쭈욱 읽어내려갔어요.
      정말 눈물 없이는 읽기 힘든 과정이더군요.
      그래도, 그나마 탈삼성 하셔서 다행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딤채가 어땠을까, 아쉬움이 있지만. ^^
      (저, 딤채 관계자 아니예욤. 아시죠? 핫.)

      표기용량과 실제용량은 정말 ㅎㄷㄷ스럽게 차이납니다.

    • BlogIcon 예문당 2010.08.29 22: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딤채를 먼저 알아봤는데요,
      딤채 스탠드형은 홈바가 없고 LG에서 리니어 컴프레셔 10년 보장해준다기에 그냥 LG로 선택했어요.
      제가 리니어 컴프레셔 문제로 냉장고 새로 산거여서요. ^^;;;
      아마 뚜껑식을 다시 샀다면 딤채를 샀을 것 같아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30 21: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제품의 스펙에 관한 조건이 있으셨군요.
      저희는 용량과 뚜껑형 그리고 색상 정도만 정하고 샀다죠.
      김치냉장고가 다 김치냉장고지, 그러면서 말이죠. 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