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무려 30분 넘게 잠복했던 보람이 있었습니다.
2010년 1월 22일 새벽 1시경 기어이 월척을 낚았습니다.
1234567...! 123만 4567...! 천만을 넘기 전에는 보기 힘든 숫자의 조합!


아마도 누적방문자 1백만을 돌파하던 그 때, 그러니까 2009년 9월 4일 저녁 무렵
세븐 스트레이트에 대한 소망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 관련글 참조 - http://befreepark.tistory.com/715 )
꽤나 오래 잊고 지냈는데 퍼뜩 생각이 났다죠.
잊고 지났으면 많이 아까왔을 뻔!


 행운의 세븐 스트레이트 1234567, 당신과 함께 행운을! ^^v



세븐 스트레이트만 노리다가 -3, -2, -1은 걍 보냈군요.
아차! 뒤늦게 생각났으나 좀 늦었습니다. -1만 겨우 잡았습니다. ^^
누적방문자수 123만 4566을 잡게 된 사연입니다. ^^;;;



이번에 잡은 123만4567은 거물급 월척이라서 여러 곳에 슈팅 포인트를 잡았습니다.
위의 스크린 샷은 모두 제가 즐겨 사용하는 예전 관리자 페이지에서,
그리고 아래의 스크린 샷은 티스토리 새 관리자 페이지에서
캡쳐한 것이라죠. 21일에서 22일로 바뀐 직후!


여러개의 창을 띄워두고 스크린 샷을 날렸는데,
다른 창으로 옮기는 동안 숫자가 +1이라도 되면 어쩌나 조마조마했다죠.
아직도 F5를 누를 때의 숨막힘이 생생히 기억에 남아있습니다. 놓치면 안 돼!!! ^^


아래도 그렇게 잡은 새 관리자 모드 방문자 통계에서의 스크린 샷입니다.
이 녀석은 예전 방문자 통계에 비해 여엉 정이 안 가는 컨셉입니다.
프레임이 너무 크거나 숫자의 크기가 너무 작거나!
어쨌건 그래도 잡을 건 잡아야죠. ^^



연초에 1월 1일 새해 첫날, 120만명을 돌파했는데요.
비록 클린 히트 스크린 샷은 못 찍었지만 기뻤더랬는데,
같은 달에 세븐 스트레이트를 잡아서 더더욱 기쁩니다. ^___^
일곱자리 수라는 것도 기분 좋고 스트레이트 끝이 7로 끝나서 좋고. ^^


올 한 해, 저에게나 당신에게나 좋은 일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세븐 스트레이트의 행운은 당신과 함께.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 0123 토 21:20 ... 21:50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sephia 2010.01.23 22: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 행운 잘 받겠습니다.(넙죽)

  2. 2010.01.23 23:2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BlogIcon CITY 2010.01.24 08: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대단하십니다. 세븐스트레이트. 언젠가 에잇스트레이트까지 달성하시길..

  4. BlogIcon 린이 2010.01.24 09:3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1234567
    숫자가 예쁘네요~ ^^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1.24 11:0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무려 30분 넘게..컴앞에 앉아계셨단 말이죠?
    새벽 1시면 저는 이미 꿈나라 저~편에서 헤메고 있을때 일껍니다..
    행복한 꿈이면 아마 더 좋았겠지요..^^

    일백이십삼만사천오백육십칠..한글로 써봤습니다.역쉬 대단한 숫자이군요..^^
    이리 행운을 나눠주시니..조만간 보고싶은 사람을 볼수있을꺼 같은 희망을 가져봅니다.
    그 시간에 제가 깨어있지 않은걸 고맙게 생각하시길..
    아마 마구마구 F5연타를 날렸을껏 같다는..크흐~

    행복한 일요일 보내시길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6 16: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물론 다른 일 하면서 앉아 있었습니다.
      아마도 뉴스를 훑거나 어떤 포스트의 초고를 쓰고 있거나. ^^
      그 시간이면 이제 희수님 깰 시간 임박한 때였습죠. ^^

      이런 히트 캡쳐를 하는 저는 아직 어린 건가. (위안은 아니고 자책을. ^^)
      그래도 재미를 찾아가며 블로깅 하자는 생각에 챙길 건 챙기게 되는군요.
      챙길 수만 있다면. ^^
      다음번 유의미한 숫자는 희수님의 F5 연타술로 잡히면 좋겠습니다. 핫.

  6. 유리파더 2010.01.25 00:3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건 뭐...기적입니다.
    그 기적은 99%노력과 1%의 행운에 의한 결과이겠구요. ^^;

    앞으로도 이런 훈훈한 글과 의미를 자주 봤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6 16: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런 거죠. 이건 뭐 기적인 것이죠.
      아마도 좀 더 늦게 나타났으면 저는 눈꺼풀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꿈나라행을 했을 겁니다. 크핫.
      포스트에서 훈훈함과 의미를 찾아주시니 제가 복에 겹습니다. ^^

  7. BlogIcon G_Gatsby 2010.01.25 07: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로또 보다 어렵다는 숫자군요.ㅎㅎ
    이번주에는 꼭 로또를 사셔야 할듯.^^
    축하드립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6 16: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이번 주는 로또를 사야할 것 같습니다.
      그간 로또를 너무 등한시하고 지낸 듯. 로또에 대한 예의가 아닌데. 핫.

  8. 2010.01.25 08:3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6 16: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좋은 말씀 감사하고요.
      흠흠. 그 손가락 버튼을 그렇게 가져오는 것이었군요. 늘 신기했다는. ^^
      근데, 며칠 전에 마침 다음뷰 측에서 뭔가 공지를 띄웠더라구요. 우연의 일치? ^^

  9. BlogIcon Slimer 2010.01.25 14: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원투쓰리포파이브씩쓰쎄분~!!! 랄라라랄라라 랄라라랄라라... 카라의 미스터와 함께 엉덩이 춤이 절로 머리에서 떠오르는군요.ㅎㅎ
    축하드립니다. 아직 만단위에 머무르는 저에게 12345 히트는 이미 지났고.. 지금 유력한건 67890 히트겠네요.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6 16: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세븐 스트레이트에서 카라를 연상하시니 저까지 흥이 나는데요.
      마침 요즘 제 핸드폰에서 제 감성을 즐겁게 해주는 친구들이 카라를 비롯한 소위 '여자 아이돌'들입니다. 큭.
      축하 감사하고요. 재미꺼리 찾아가면서 하는 블로깅이어야 오래 갈 수 있지 않나 합니다. ^^

  10. 브로콜리 2010.01.25 22:0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접니다. 박은영. ㅋ 저 요즘은 브로콜리란 이름을 쓰고 있어요.
    와.. 정말 실장님 다운 글이로군요.
    30분동안 지키고 서 계신 모습이 눈에 선해서 한참 웃었어요. ㅋ
    나이 한살한살 먹을수록,
    이전에는 못 보았던 사람들의 특이한 개성이 보여 즐거운데요.
    실장님도 그런 분들중의 하나. ㅋ

    어쩜!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7 00: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핫. 브로콜리. 느낌이 신선하고 상큼한 닉네임인 걸? ^^

      30분동안 저 화면만 보고 있던 건 아니고
      다른 일 하면서 처음에는 좀 뜨문뜨문 나중에는 조금 자주 살피게 된 것이지.

      특이한 개성으로 비쳤다니 다행이라 해야할까?
      블로그 하면서 이런저런 숫자를 잡는 것은 나한테는 또다른 블로깅의 재미인데. ^^

      앞으로 가끔 놀러오는 거지?
      그리고 예전 직함이나 실명은 과감히 버리곳! ^^

  11. BlogIcon 지구벌레 2010.01.26 13: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멋지네요. ^^.
    일단 축하드리구요. 역시 숫자에 강하시단 말씀입니다. ㅎㅎ.
    저는 숫자 조합을 보니 포카게임이 생각나는데요.
    이 조합을 이길려면..음...포카드가 나와야 하는 건가요..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1.27 00: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핫. 숫자에 강하긴요.
      은행 잔고 숫자 같은 것이 강해야 진짜 숫자에 강한 것이겠죠?
      흠. 이 조합을 이길 숫자가 나오면 저는 바로 다이! ^^
      심정적으로 저는 백만단위의 숫자에서 이 이상의 숫자는 없지 않을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