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간혹 우리말 속담이나 영어 속담을 보면서 어딘가 2% 부족함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좀 다듬고 싶은 욕망이 마음속에서 꿈틀거립니다. 그 욕망에 충실하게 좀 다듬기도 합니다.
기회와 여건이 허락하는 한, 그 속담, 격언, 경구, ... 좋은 말들을 조금 다듬어서 올려보려구요.

그러고 보니, 티스토리에 둥지를 틀고서 맘만 먹고 실행은 하지 못했던 작업이기도 하네요.
이 포스트가 그 첫번째 시도가 되는군요. 예전에 작성한 글이 있어 첨삭, 가감하여 올려봅니다.


         [속담, 격언, 명언, 경구 다듬기] "잠을 자는 사람은 꿈을 꾸지만, ..."





이런 격언(?)이 있지요. 가르치는 학생들의 책 속지에서 가끔 보는 격언입니다.

   (( 원본형 ))
잠을 자는 사람은 꿈을 꾸지만
잠을 자지 않는 사람은 꿈을 이룬다.

항상 가벼워만 보이는^^ 녀석들에게서 진지함을 읽을 때 뿌듯함이 밀물처럼 밀려옵니다.
이 경구의 아류작들도 많습니다. 댓구라든지 반복의 미가 많이 떨어지는 것들이지요.
하지만 격언 축에 속해서인지 과장이 보입니다. 심정은 이해합니다만, 잠을 자지 않다니오! -.-;


현실성있게, 위의 격언을 한번 다듬어 보고 싶은 마음이 동했습니다.

   (( 수정버전 ))
잠을 자는 사람은 꿈을 꾸지만
잠을 깨는 사람은 꿈을 이룬다.

어떤가요. 훨씬 깔끔하고 반복과 댓구의 리듬도 있고 게다가 현실적이지 않나요? ^^
잠을 자기는 해야 하는 것이고 적당히 잔 후 깨는 것이 맞는 것이겠죠.


물론, 이렇게(↓↓↓) 쓸 수도 있을 겁니다.

   (( 수정버전 탈락작 ))
잠을 자는 사람은 꿈을 꾸지만
잠을 참는 사람은 꿈을 이룬다.

그런데 잠 참기가 굉장히 힘든 일인지라~ (저는 그렇습니다. -.-;)
잠을 깨는 것에 비해서, 팍 와닿는 정도가 떨어지는 게 사실입니다.
참다가 안 되면 자자는 뜻도 들어있습니다. ^^


와중에~! 다른 버전도 괜찮은 것이 하나 떠올랐습니다.

   (( 다른 버전 ))
잠을 많이 자는 사람은 인생을 망치고
잠을 아니 자는 사람은 건강을 망친다.

언어유희술(말장난?)이 비프리박답다는 생각이 드신다구요? ^^
예술이라는 느낌까지는 아니어도, 장난 아니라는 인상만이라도 드렸으면 좋겠습니다. ^^


개인적으로 잠은 자야 한다는 생각을 합니다. 적당히 말이죠.
몸이 잠을 요구할 때는 그 요구를 들어줘야 하는 것이죠. 무한정 들어줄 수는 없겠지만요.
가끔은 잠 못 자는 상황의 연속으로 수면부채를 지는 때도 있겠지만, 평소 적당히 자야죠.
잠 잘 자는 것도 복 중의 하나인데, 그런 복을 물리치는 것도 복을 까부는 것일테구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아래의 손모양 추천버튼을 쿡! ^^


2009 1115 일 13:40 ... 14:10  비프리박
2007 0114 일 23:17  원글게시


p.s.
본문 이미지 출처는 구글 이미지 검색 - 키워드는 girl sleeping on a book.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지구벌레 2009.11.15 17: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재밌게 잘 봤습니다.
    왠지 잠이 오는 군요...ㅡㅡ;...많이 잤는데..쩝.

    • BlogIcon 비프리박 2009.11.15 23: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 역시 휴일에 잠을 자면, 잘수록 잠이 더 오더라구요.
      흠흠. 포스트가 재미있으셨다니 다행이라는. ^^

  2. BlogIcon CITY 2009.11.15 22: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ㅋㅋ 건강을 망친다.. 재밌는 대구인걸요~

  3. BlogIcon 특파원 2009.11.16 06: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유명한 어느샘의 강의 내용중 이런말을 하시더군요.
    "수업중에 자는 사람은 깨우지 않는다,그는 지금 꿈꾸는 중이기 때문이다"

    저는 이렇게 생각합니다.
    자는 사람은 꿈을 꾸지만
    자지 않는 사람은 꿈도 못꾼다.
    꿈꾸게 하기 위해서는 재워야 합니다.^^*

    제 집부근 학원앞에는 이러한 문구가 적혀 있습니다.
    배우는 고통은 잠시지만 못배우는 고통은 평생이다...라는~

    암튼 좋은 명언 하나쯤은 가슴에 담고 살아야 힘이 솟습니다.
    월요일 새벽입니다.
    함차게 출발하입시더~

    • BlogIcon 비프리박 2009.11.16 06: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루를 일찍 시작하시는군요. (보통 지금 시각에 시작을 하시는 건가요? ^^)

      배우는 고통은 잠시지만 못 배우면 고통이 평생이지요.
      그래서 열심히 배우려고 하는건지도.
      다만 요즘은 배운다는 것에 엄청난 돈이 요구되는지라. -.-a

      수업중에 자는 사람은 깨우지 않습니다. 저도요.
      그는 지금 자야하기 때문에 자는 걸테니까요. ^^
      흠흠. 꿈꾸는 사람을 깨우지 않는다는 것도 어째 말이 좀 됩니다만. ^^

      힘찬 한주 시작하자구요. ^^
      저는 이제 운동을 다녀와야할 듯.

  4. BlogIcon G_Gatsby 2009.11.16 21: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바쁘게 움직일때는 하루에 두어시간 자고도 쌩쌩하게 살았었죠.
    불과 1년전까지만 해도, 그게 생활의 리듬이었는데요.
    요즘은 좀 많이 자고 있지만, 역시 수면의 질이 가장 중요하더군요.
    그래서 좀 포근하고 편안하게 자려고 무진장 애를 씁니다.
    라텍스 제품도 쓰고, 산림욕기도 쓰고, 홀몬제도 먹어보고,..
    결론은, 잠을 잘 자는것도 참된 복중의 하나라는걸 느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11.17 18: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무리 바빠도 하루 두어시간이라면 개츠비님은 철인? ^^
      제 경우 이래저래 잠을 못 자는 경우가 있긴 한데 두어시간은 정말 ㅎㄷㄷ합니다. ^^

      그래도 요즘은 좀 주무신다니 다행이네요. 잠을 잘 자야 행복이^^ 찾아옵니다. 그쵸? 하핫.
      저 역시 요즘 잠을 잘 자려고 여러모로 신경을 쓰고 있습니다.
      잠을 잘 자는 것은 참된 복 가운데 하나, 맞습니다. 암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