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장마철에 자동차 관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
기상청 쪽에서는 장마가 시작된다는 말을 안 쓰기로 했다지만,
장마철이 시작된 것도 같고, 차량 관리법을 궁금해하시는 분이 계시기에...
도움이 되시라고 올리는 정보공유 포스트입니다.
 
다분히 개인차가 작용할 수 있는 문제이긴 하겠습니다만,
그리고 제가 차량 전문가는 아니지만 ^^
꽤나 차를 아끼는(!) 사람으로^^v 도움 말씀을 드릴 수 있을 거 같네요.

제 개인적으로 중요하게 생각하는, 그리고 저도 장마철 들어가기 전에 꼭 하는(!)
장마철 자동차 관리 요령 TOP 5를 적어 봅니다. 그 외의 것은 답글에 적어주실 거죠? ^^



       장마철에 자동차 관리 하는 나만의 요령 TOP 5.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달 반만 있으면 5살이 되는 2004년산 우리집 애마 New EF Sonata 입니다. 아직 광빨이 좀 먹어줍니다. ^^




1. 도장면 - 왁싱, 광택, 코팅으로 물을 튕겨내 볼까? ^^

물을 튕겨내는 발수력을 생각하면서 장마철이 시작되기에 앞서 꼭 하는 작업입니다.
자동차 광택, 주로 저는 직접 왁스를 먹이고 광택을 내고 코팅을 해줍니다. ^^
full version으로 작업하려면 대략 6시간 정도 걸립니다.
시간은 오래 걸리지만 해놓고 나면 반짝거리는 자동차에, 맘까지 뿌듯합니다.
비 올 때, 물이 자동차 위로 또르르~ 굴러다니는 모습을 보면 괜히 짜릿하기도 하구요. ^^
작업할 때 스크래치가 발견되면 녹방지를 위해 핸디 페인트를 칠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2. 와이퍼 블레이드 - 깨끗한 시야 확보를 위한 첫 걸음!

비 올 때 와이퍼가 왔다갔다 해도 빗물이 덜 밀리면 짜증이 납니다. -.-a
장마철, 비 올 때, 운전자에게 깨끗한 시야 확보는 안전과 직결된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장마철 직전 또는 시작 무렵 와이퍼의 빗물제거 능력을 보고 와이퍼 블레이드를 갈아줍니다.
저는 대형마트에 가서 직접 사서 교체합니다. 제품 뒷면에 보면 해당 차량 나와 있습니다.
와이퍼의 길이가 표시되어 있는데요. 보통 긴 것이 운전석, 짧은 것이 조수석입니다.



3. 에어컨 - 앞유리 내측 습기 제거를 생각하는 센스!

장마철 들어가기 전에 자동차 에어컨 점검은 필수라고 할 수 있겠지요.
더위도 더위지만, 비 올 때 앞유리 내측에 발생하는 김서림을 생각하면 그렇습니다.
앞유리 김서림 제거는 앞서 말한 운전자의 시야 확보와 직결되는 면이 있습니다.
앞유리 김서림 제거는 걸레질보다는 에어컨의 송풍 방향을 앞유리로 해서 제거합니다. ^^
에어컨의 능력이 뒷받침이 되어야 하는데요. 능력이 예전같지 않다 싶으면,
카센터나 자동차 정비소에 가서 에어컨 점검을 받으시는 것이 좋겠지요.



4. 타이어 - 마모도와 공기압 체크는 필수!

장마철 자동차 관리법에 타이어를 들먹이는 것은 타이어의 마모도와 공기압이
자동차의 제동거리와 직결되기 때문입니다. 비가 좀(?) 오면 노면에 수막현상이 생기지요.
제동거리가 길어집니다. 브레이크를 밟아도 평소보다 더 멀리 가서 차가 서는 거지요.
여기에, 타이어 마모도가 한계선 가까이 왔다면(맨질맨질 -.-;;;) 사고 위험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일반 전륜구동 승용차의 경우 앞바퀴 타이어라면 더더욱 위험합니다.
얼마 더 타겠다고 버티는 것보다 장마철이라면 주저없이 타이어를 교체해주는 것이 맞습니다.

장마철 타이어 공기압은 평소의 110% 정도로 맞춰주는 것이 타이어 배수력을 향상시킵니다.
수막현상에 덜 미끄러질 수 있다는 것이지요. 제 경우 30psi를 33psi 정도로 늘려줍니다.
물론 카센터나 자동차 정비소에 가야겠지요. 가던 곳을 가면 굳이 비용이 들지는 않을 거구요.



5. 브레이크 - 밀린다면 장마철에는 더 밀린다!

앞서 적은 타이어 이야기와 연결되는 면이 있습니다.
장마철에 비가 온 노면에서는 수막현상 때문에 제동거리가 길어진다고 적었는데요.
장마철이 되면 브레이크 제동능력에 더 신경을 써야 되는 이유가 바로 그겁니다.
브레이크가 평소보다 밀린다는 느낌이 든다면 장마철 들어가기 전에 손을 봐줘야지요.
카센터나 정비소에 가야 하구요. 브레이크 디스크(드럼)을 갈아줘야 할 상황이 아니라면
일반적으로 패드(라이닝)만 갈아주면 됩니다. 브레이크 유압도 체크를 해줄 겁니다. ^^




제가 생각하는 TOP 5를 적은 것이구요.
여기에 빠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면 답글에 적어주심 고맙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0712 일 16:20 ... 17:00  비프리박


p.s.
이 글은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