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쓰는 컴퓨터의 소음이 격해(-.-);;;졌음을 느꼈습니다. 그녀가 쓰는 저희집 메인 컴이 아주 시끄러워져서 귀 가까이에서 앵앵거리는 모기 소리 또는 멀리서 우는 매미 소리 정도가 되었습니다. 제가 쓰는 저희집 세컨더리 컴퓨터도 많이 시끄러워져서 중저음으로 우우우우웅~ 하는 소리를 냅니다. '좀 조용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솔솔 생겨났습니다. 물론 그녀의 불편함도 견디기 힘들었습니다.

컴퓨터 본체 뚜껑을 열고 쿨러를 하나하나 검토하여 소음의 원인을 추적했습니. 소음의 주범은 예상대로(!) 그래픽카드에 달린 쿨러 팬이었습니다. 이제는 컴퓨터를 까지 않고도 소음의 성격으로 소음의 원천을 짐작할 정도는 되는군요. ^^; 그리고 늘 유지-보수 및 관리를 하고 있어서 시끄러워질 다른 이유가 없기도 했습니다.
( 관련글 ▩ 컴퓨터 소음 잡기 위해 점검해야 할 7가지! 시끄러운 컴퓨터여, 안녕! ▩ )


그래픽카드 쿨러를 새로 구입해서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vga 쿨러를 구입하기 위해 챙겨야 할 사항은 쿨러 고정 홀더의 홈 간격입니다. 쿨러를 고정시키는 홈은 보통 두 개가 있고 이 두 홈 사이의 거리를 mm로 나타내어 그래픽카드 쿨러의 크기를 표시합니다. 예컨대, 이번에 제가 구입한 그래픽카드 쿨러는 55mm 짜리입니다.

새 쿨러를 구입하기 전에 본체에서 그래픽카드를 꺼내어 홈 사이의 거리를 측정해야 합니다. 가급적 같은 형태의 쿨러를 구입하면 편하지만 꼭 그래야 하는 건 아닙니다. 누울 자리 보고 발 뻗는다고, 쿨러 장착할 자리에 칩이나 콘덴서가 없는지 확인하고 장착해도 문제가 없겠다 싶으면 쿨러의 형태가 달라도 무방합니다.

그래픽카드(vga) 쿨러를 구입하려면 엥간한 쇼핑몰에서 검색창에 'vga 쿨러' 또는 '그래픽카드 쿨러'라고 치면 제품이 좌르륵 나오니까 적당한 제품과 판매자를 골라 구입하면 됩니다. 활성화되어 있는 샵을 고르는 게 좋겠죠. 저는 현재 애용 중인 11번가(^^)의 어떤 샵에서 구입했습니다. 주소지가 부산으로 나왔는데 배송은 하루만에 되었습니다.

하드웨어 교체, 그래픽카드, 그래픽카드 쿨러 교체, 쿨러 교체, vga 카드, vga 카드 쿨러, vga 쿨러, vga 쿨러 교체, 쿨러 방열판, graphic card, vga card, vga cooler, 써멀 그리스, 히트 싱크, thermal grease, heat sink
▩ 컴퓨터 소음? 그래픽카드 쿨러도 의심의 대상! vga 쿨러 교체 방법.
★ 드래그하고 계시는군요. 퍼가시는 걸 막을 수는 없으나 ★원문재게시는 불허★합니다.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그래픽카드에 달아줄 뽀샤시한 새 쿨러!
 


안습인 것이, 어쩐 일로 팬 고정 나사 4개가 안 온 거 있죠.
판매자에게 따질 수도 있지만 기존 쿨러에서 떼어 재활용하기로 했습니다.
또 시일이 걸리는 것보다 얼른 소음을 죽이고 싶은 마음이 컸다죠.

 


  
2  
  
본체에서 그래픽카드를 분리
 


본체 뒷면에서 그래픽카드에 꽂혀 있는 모니터 케이블을 제거하고
위 그림에서처럼 그래픽카드 고정 나사를 풀어줍니다.
고정 브라켓이 이렇게 외부돌출형인 경우
브라켓 커버를 먼저 탈거해야겠지요.

 


  
3  
  
그래픽카드 고정 홀더를 풀자
 


그래픽카드는 한쪽에서 브라켓을 이용하여 나사로 고정하고
다른 한쪽에서는 그림처럼 고정 홀더를 이용하여 고정합니다.
( 구형 모델은 고정 홀더가 없을 수도 있습니다. )

고정 홀더의 카드 고정 방식은 다양합니다.
위 그림에서는 가운데 보이는 흰색 레버를 좌우로 밀게 되어 있습니다.

 


  
4  
  
떼어낼 vga 쿨러, 소음의 주범.
 


떼어낼 녀석은 원형이고 새로 구입한 녀석은 사각형입니다.
그래픽카드 쿨러가 원형이냐 사각형이냐는 중요치 않습니다.
쿨러가 놓일 자리에 걸치적거릴만한 것(칩이나 콘덴서)이 있지 않다면 
쿨러 형태가 원형이든 사각형이든 관계없습니다.

그림의 쿨러는 미리 검토하고 결정한 사각형입니다. ^^
 

  
5  
  
그래픽카드 뒷면에서 쿨러 고정 홀더(?)를 탈거
 


흰 스티커와 두 개의 칩 사이로 보이는 톡 튀어나온 것이 쿨러 홀더입니다.
그래픽카드는 보통 두개의 홀더로 쿨러를 카드에 고정합니다
홀더는 홈을 통과하여 벌어지는 구조로 되어 있으므로
꺼낼 때는 벌어진 걸 눌러주면서 밀면 빠집니다.

두 개 모두 그렇게 해서 쿨러를 탈거합니다
 


  
6  
  
쿨러 탈거한 후의 그래픽카드 그리고 GPU
 


그래픽카드에는 컴퓨터의 CPU에 해당하는GPU가 있죠.
이 GPU가 뜨거워지기 때문에 쿨러를 다는 것이고
쿨러가 불량이거나 노후하면 이번처럼 소음을 냅니다. -.-;;;
GPU의 ATI란 글자는 이 그래픽카드가 Radeon 계열임을 말해줍니다.

 


  
7  
  
새 쿨러 장착 전에 써멀 그리스를
 


써멀 그리스(thermal grease)는 히트 싱크(heat sink)라고도 불리는
열전도체입니다. 자체가 냉각효과를 내는 건 아니고
열을 잘 전도시켜 빨리 냉각되는 걸 도와줍니다.
쿨러 방열판과 GPU(또는 CPU)를 밀착시켜주는 역할도 합니다.


쿨러 청소나 교체 작업을 할 때 써멀 그리스는
권장 사항이라기 보다는 필수 사항이라고 보는 게 맞습니다.
새 쿨러 구입할 때 추가상품으로 구입하면 좋습니다.
 


  
8  
  
새 쿨러 장착 완료
 


전체적으로 뽀샤시한 느낌입니다.
나사만 기존 쿨러에서 재활용해서 좀 우중충.

새 쿨러 장착은 쿨러 홀더 홈 두 곳에 쿨러 홀더를 잘 맞춰서
꼭 눌러주면 됩니다. 딸깍하고 들어가서 벌어지는 거죠.
위 그림에서 쿨러 좌측 위와 우측 아래로 보이는
흰색 버튼처럼 생긴 게 쿨러 홀더입니다. 

 


  
9  
  
새 쿨러 장착한 후에 간격 확인
 


쿨러의 수평 확인. 간격 확인.
쿨러 방열판에 닿는 칩은 없는지 확인.

 


  
10  
  
쿨러 전원 커넥터 연결
 


커넥터 생김새대로 꽂아주면 됩니다.
극성이 있어서 반대로 꽂으면 쿨러가 돌지 않습니다.
카드를 컴퓨터에 장착한 후 쿨러 작동을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쿨러가 돌지 않는다면 파워를 끄고 다시 탈거하여 반대로 꽂아주면 되겠죠.
간혹 저가형 모델은 커넥터 극성이 반대로 연결되어 출시되는 경우도 있다네요.
걍 반대로 꽂아서 들어가면 그렇게 꽂으면 되고, 그게 여의치 않으면 
커넥터의 두 선을 중간에서 잘라 반대로 연결하면 되겠죠. 
 

  
 
 
이렇게 해서 제가 쓰는 데스크탑 컴퓨터의 그래픽카드를 교체했습니다. 컴퓨터가 아주 조용합니다. 우우우우웅~ 하던 소음은 없어지고 컴퓨터를 켰는지조차 알기 어렵습니다. 그녀가 쓰는 컴퓨터에도 같은 작업을 해주었는데요. 그녀의 반응이 '아주 만족'이라서 햄볶아요. ^^ 그녀의 컴에서 나던 매미 우는 소리가 없어지고 이제 그녀는 쾌적한 환경에서 컴퓨터를 하고 있습니다.

이상은 제 컴에서 그래픽카드 쿨러를 교체한 후기이고요. 나중에 기회가 되면 (혹은 기회를 맹글어서) 그녀의 컴 그래픽카드 쿨러를 교체하는 방법을 포스팅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방법이 다르거나 하지는 않습니다. 전체적으로 같은 교체 과정이라고 볼 수 있죠. 그럼에도 굳이 포스팅하는 의미는, 대략 복습 효과 정도? ^^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828 일 00:05 ... 00:10  사진로드
2011 0829 월 17:00 ... 18:00  비프리박

 
하드웨어 교체, 그래픽카드, 그래픽카드 쿨러 교체, 쿨러 교체, vga 카드, vga 카드 쿨러, vga 쿨러, vga 쿨러 교체, 쿨러 방열판, graphic card, vga card, vga cooler, 써멀 그리스, 히트 싱크, thermal grease, heat sink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Naturis 2011.08.29 18: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가격이 좀 나가는 사제 쿨러 하나 사는것도 괜찮죠..
    그러나 뭘 사든 말씀하신대로 홈 간격이 안 맞으면 꽝이고요.. 전원 핀도 맞아야되고 쿨러가 슬롯에 걸릴수도 있고 은근히 신경이 쓰이는게 쿨러 교체더라구요..
    최상의 방법은 vga카드를 직접 매장에가져가는 것..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가격 좀 나가는 (잘만 같은) 쿨러가 유혹을 하지 않은 건 아닌데,
      가격이 걔네들은 보통 2만원 바라본다죠.
      그래서 2천원 정도 하는 녀석들을 구입했습니다.
      10번 갈아도 되는 비용이다 그러면서 말이죠. ^^

      그래픽카드 쿨러는 맞는 거 찾기 어려울 거 같아서
      예전에는 쿨러 교체를 꿈도 못 꿨는데
      다행히 vga 쿨러만 따로 파는 업체들이 있어
      엄두를 내게 되었습니다.

  2. 2011.08.29 18:5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런 거 하는 거 보면 '이과'적 마인드인데
      글쓰기 책읽기 좋아하는 거 보면 '문과'적 마인드라죠.
      문과 이과 나누는 게 참 허무한 짓거리란 생각을 해요.

      이번 작업 같은 경우에도 인건비가 비싸서
      부품값보다 몇 배 비싼 공임이 청구될 작업이었죠.
      물론 제 인건비도 만만찮습니다만. 쿨럭쿨럭. ^^

      이래저래 돈 아끼고 컴퓨터에 대한 애착 더 생기고.
      여러모로 좋습니다. ^^

  3. BlogIcon 해우기 2011.08.29 20: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작년에 바꾼 현재 이 컴퓨터가 요즘 좀....

    먼지도 넘쳐서 밖으로 나오고요...

    ㅋㅋ 갑자기 일주일이상 제가 연락이 없으면...

    아마 얘가 병원갔을것 같아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직접 하기 그러시다면
      주변에 선배나 후배에게 부탁을 좀 하시는 게 좋지 않을까요.
      일단 청소만 좀 해도 수명 연장은 확실하고
      소음이 심한 경우엔 대개 쿨러만 교체해도 효과가 크니까요.

      제발 컴이 병원 가는 일은 없어얍죠. ^^

  4. BlogIcon 신기한별 2011.08.29 21: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 컴퓨터도 분명 먼지가 좀 쌓였을 듯...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먼지 끼면 효율 떨어지고 소음 생기고. 일타이피지요.
      직접 혹은 지인의 손을 빌어 청소를 한번 하심도. ^^

  5. BlogIcon 럭키도스 2011.08.30 00: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클러가 소음의 원인이었군요. 저는 그래픽 내장을 사용해서 해당사항 없네요.
    게임 안하면 그래픽카드는 필요없는거 같아요. 가끔 동영상 인코딩하긴 하지만..그래픽카드 단다고 빨라질거 같지도 않고..저는 당분간은 그래픽카드는 사용할 일이 없을거 같습니다. 비프리박님은 게임 좀 하시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보드를 선택하고 나면 저는 늘 내장 vga가 없는 모델이라죠. ^^
      일부러 내장 vga 메인보드를 피하는 건가. -.-a
      이번 같은 소음 생각하면 내장 vga가 참 좋습니다.

      저는 게임을 거의 하지 않습니다. 동기부여가 잘 안 된다는.

  6. BlogIcon 안달레 2011.08.30 07: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모델이 어케 되시나요? 얼핏봐서는 좀 되어 보이는데. ㅎㅎㅎ
    알려주세요 궁금해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4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 그래픽 카드는 radeon 9550 (256mb) 모델입니다.
      제조사는 아마도 렉스텍이었던 것 같구요.
      좀 된 모델 맞습니다. ^^

  7. BlogIcon DAOL 2011.08.30 15: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 소음의 원인이 쿨러에 있었군욤..ㅎ

    저는 그래픽카드를 구입해야 하는데 말이죠..
    사진 로딩하는 시간이 길어져 인내심을 발휘해야 하거든요..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래픽카드 쿨러가 문제였습니다.
      쿨러만 교체할 수 있어서 다행이고요.
      예전에는 쿨러만 갈기 힘든 그래픽카드였다죠. -.-;

      흠흠. 사진 로딩에 시간이 길어진다면
      먼저 메인 메모리를 늘리는 방법
      그다음으로 그래픽카드 성능을 높이는 방법
      순서로 고민하심이 어떨까 싶습니다.
      구형 그래픽카드만 아니라면 첫번째 방법 강추. ^^

  8. BlogIcon 보기다 2011.08.30 16: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흑...일요일에 집에 들어갔더니 데탑이 사망신고를 하셨더군요.
    결국 오늘 부품 몇가지와 파워를 주문했습니다.
    당분간 블로그는 회사에서 해야된다는...(집 노트북은 넘 느려서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아. 어쩐대요?
      그래서, 부품 교체 후 수명 연장을 시켜주셨는지요?
      어디가 문제였던 건가요? (이런 건 항상 궁금. ^^)

    • BlogIcon 보기다 2011.09.02 17: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거금 50만원 투자했다가 파워 교체후 살아나길래 45만원 환불했습니다.^^
      메인보드가 맛가지 않은게 천만다행이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23: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50만원이면 컴퓨터 한대값이군요.
      일단 후보 항목을 다 구입하신 모양입니다.
      파워 교체로써 생명이 연장이 되었다면 다행입니다.
      저라면 파워부터 차례차례 하나하나 시일이 걸리더라도 하나씩 주문을 했을 거 같습니다.
      흠흠. 근데 45만원 환불도 가능하다면 이야기가 좀 달라지지 말입니다. ^^

      일단 정말 다행입니다. 천만다행. ^^

  9. BlogIcon 머니모아 2011.08.30 18: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이런걸 직접 하세요?
    전 기계 만지는 것은 완존 쟁뱅이라..
    존경 스럽네요..ㅎㅎ
    한번해 보면 어렵지 않겠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02 10: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첨은 늘 어렵지요. 엄두도 안 나고요.
      근데 요즘은 저처럼 포스팅 해놓은 글들이 많으니까
      뭘 좀 해보고 싶을 때 참고하고 또 참고하고
      이것저것 따지면서 한번 시도해 보시면
      뚝딱 잘 해내실 겁니다. 그리고 나선 그다음부턴 엄두가 쉽게 나는. ^^

  10. BlogIcon 무예인 2011.09.01 13: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씨피유에서 소리가 ㅋㅋㅋ

  11. BlogIcon 장잉정신 2012.06.02 17:0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야 감사합니다

  12. 은화 2013.10.05 19:1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래픽카드 쿨러를 새로 사서 달았는데 쿨러가 안도는 이유를 전혀 못찾다가 글쓴님의 커넥터 힌트에 무지를 깨우쳤습니다 ㅠ 여자라 잘못 건들면 어쩌지 무서웠던것도 있지만.. 님의 덕에 눈을 떠서 커넥터를 잘라 반대로 연결했더니 돌아가더군요!!!! 정말 감격에 겨워 댓글을 남깁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3.10.06 01: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호~ 딱 제가 우려했던 케이스였군요?
      도움이 되셨다니 기쁘구요.
      무엇보다, 그렇게 해보면서 컴퓨터에 하드웨어적으로 익숙해진다는 사실!
      요게 중요합니당. 앞으로도 용기와 엄두를 내시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