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전 꽃 사진 접사로 포스트를 올렸던 포천 광릉 국립수목원은, 서울 근교에서 가볼만한 곳으로 추천하고 싶은 곳이기도 합니다. 당일치기가 충분히 가능하고요. 문제는 일요일과 월요일은 이용이 불가하다는 점이지만, 그것만 잘 피한다면 괜찮은 하루 나들이 코스입니다.

삼림욕을 할 수도 있고, 충분히 걸을 수도 있고, 무엇보다 탁 트인 대자연(?)을 만날 수도 있습니다. 하루 5천명까지 입장을 제한하므로 예약을 해야할 수도 있습니다. 당일까지 5천명이 차지 않으면 그날 바로 입장이 가능하지만, 아무래도 미리 사전 예약을 하는 것이 안전하겠죠.

꽃 사진 찍기를 좋아하신다면 카메라의 위력(?)을 발휘할 만한 피사체가 넘쳐나는 곳입니다. 숲과 나무와 꽃을 눈에도 담고 마음에도 담고 카메라에도 담는 것만큼 황홀한 경험이 있을까요. 그런 의미에서 저희에게는 2009년 구입한 캐논 50D가 참 착한 녀석입니다.

사진은 {body - canon eos 50d}와 {lens - canon 17-85mm is usm}의 결과물입니다.
후보정은 하지 않았고 모두 resize만 했으며 필요에 따라 crop을 한 것도 있긴 합니다.
꽃은 보고 느끼는 것만으로 충분하므로, 손이 근질거리지만 코멘트는 생략합니다.


★ 드래그하고 계시는군요. 퍼가시는 걸 막을 수는 없으나 ★원문재게시는 불허★합니다. 

       ▩ 서울 근교 가볼만한 곳, 포천 국립 광릉수목원. 만개한 꽃. (2009 0308)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빨강도 아닌 것이 강렬할 수 있다는.
 


  
2  
   

봄하면 빼놓을 수 없는 색 가운데 하나인.
 


  
3  
   

언제 봐도 눈을 시리게 하는 듯한 노랑의.
 


  
4  
   

흡사 달걀 프라이를 연상시키는.
 


  
5  
   

다투어 핀다고 할 때 바로 이런 모습을 두고 이야기하는?
 


  
6  
   

꽃도 아닌 것이 끝이 또르르 말린.
 


  
7  
   


눈을 연상시키는, 팝콘을 연상시키는.
 


  
8  
   

역시 봄하면 빼놓을 수 없는 색깔 중의 하나인.
 


  
9  
   

아마도 장미와 사촌이었던 걸로 기억하는.
 


  

포천 국립수목원은 흔히 광릉수목원이라 불리고 있고요.
홈페이지가 있으므로 방문 전에 사전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 http://www.kna.go.kr
일기예보 보고 며칠 전에 예약하시면 좋은 나들이가 될 듯 합니다.
저희는 다음주 화요일에 가려고 또 작정을 하는데요.
모쪼록 아무 일이 없길. 부디 날씨가 좀 맑길. _()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조오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10 0525 화 01:50 ... 02:20  사진선별
2010 0527 목 18:20 ... 18:40  비프리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해랑 2010.05.27 19:5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광릉수목원을 참 좋아해 광릉수목원에서 일하기도 했습니다. ^^ 모처럼 수목원 사진 잘 보고 갑니다.

  2. BlogIcon G_Gatsby 2010.05.27 21: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꾳은 언제봐도 알흠답군요.
    3번 사진 뒤에 보이는 담배 꽁초는 제가 버린게 절대 아닙니다.^^
    6번 꽃이 제일 마음에 드네요.
    꽃도 아닌것이 도르르 말린...
    흉악한 쥐떼들을 잠시 연상했습니다..
    서민도 아닌것이 서민을 위하는 척하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8 21: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꽃은 지는 모습도 감성을 자극하지만 피는 모습, 핀 모습이 정말 알흠답지요.
      담배꽁초가 어디에 있나 유심히 찾게 하셨어요. 핫.

      또르르 말려 대가리를 쳐들고 있는 쥐새끼들을 연상하신 거군요?
      그런 것들은 한방에 어디다 쓸어 담아갖고! 그냥 콱! ^^;

      서민이 아닌 게 자꾸 서민이라 카면 자신이 서민이 되는 줄 착각하는 거죠.
      재산이 몇백억대면서 말이죠. 그것도 신고한 것만.

  3. BlogIcon 유 레 카 2010.05.28 09: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휴일날에 좀 맑았으면 하는 바램이.......비온다는예보가 빚나가길 ㄷㄷㄷㄷ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8 21: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행히 현재 다음 화요일엔 구름 정도만 보이고 있습니다. 주간 일기예보에요.
      유레카님은 무슨 요일에 쉬시는지요. 아마도 일요일이겠죠?

  4. BlogIcon G-Kyu 2010.05.28 13: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홋~ 광릉수목원이군요~
    서울 근교이니 접근성도 괜찮구~
    아침고요 수목원만 있는 줄 알았는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8 21: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서울 근교라 접근성도 나름 괜찮은 편이고요.
      교통편으로는 아침고요수목원에 비할 바가 아니죠. 짱. ^^
      아침고요 수목원은 가끔 몰린 차들이 주차장을 방불케 하는.
      규모도 아침고요수목원보다 몇십배는 될 걸요?
      이렇게 적으니 아침고요수목원에 안 좋은 기억이 있는 듯. (빙고! ^^)

  5. 유리파더 2010.05.29 00:0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무슨 말씀이 이렇답니까?

    달걀튀김(프라이 ㅋㅋ), 또르르 말린? 다투어 핀다....이런 표현은 40대 중반답잖은 표현입니다.

    달리 생각하면 참 젊게 사신다는 걸 느낄 수 있었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29 17: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는 그 표현을 적으면서 이거 내 심리적 나이보다 많게 보이는 거 아닌가, 염려가 되었는데
      도리어 그게 역으로 젊게 사는 걸로 느껴지신다니,
      다행입니다. 핫.
      어익후. 그리고 제가 40대 중반이었나욤? ㅎㄷㄷ

  6. BlogIcon Slimer 2010.05.30 09: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제 경기도 근처는 갈 일이 없어져서 베푸러박님의 추천지를 가 볼 기회가 없을 듯 합니다. 좀 아쉽기도 하고..
    혹시 포천 사는 처자와 인연이 된다면 가보게 될 지 모르겠습니다.ㅎ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5.30 13: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젠 내려가 계셔서 경기도 쪽은 별 일 없으면 올라오기 힘들겠군요.
      정말 서울이나 경기도 처자와 인연이 된다면 몰라도. 후웃.

  7. 모문사 2010.06.05 23:2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안녕하세요 모문사(모든 문화 사랑)라고 합니다. 서울살고 나이는 올해로 29살이 되었습니다^^ 어설프게 네이버, 다음, 싸이 같은 곳에 글을 쓰다가 제대로된 블로그를 갖추고 많은 문화에 대한 컨텐츠를 사람들과 나눠보고자 티스토리에 블로그를 개설해보려 합니다. 정말 정말 일주일에 한번씩 초대장 신청하는데 블로그 개설하기 너무 힘드네요 ㅠㅠ 광릉 수목원 저도 자주 가는 곳인데 예쁜 사진들 잘보고 갑니다~

    • 2010.06.05 23:27 | Address | Modify/Delete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06 05: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여행 자주 다니시겠네요.
      오. 광릉수목원은 자주 가는 곳이라면 서울-경기권에 사시나 봅니다?

      초대장 보내드렸어요. 즐거운 블로깅 하시기 바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