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 관한 바톤 문답 입니다. 잡학소식님에게서 넘겨받았구요. (해당글 : http://jobhak.net/471)
술을 거의 하지 않는 제가 적는지라 재미도 없고 밋밋한 문답이 될 거 같습니다.



   ▩ 술에 관한 바톤 문답 ▩  

1. 처음 술을 마셔본 게 언제인가요?

- 기억나는 것은 두가지인데 어느 것이 먼저인지 모르겠지만 초등학생때였던 것은 분명. ^^
  할아버지 제사 때 음복이라고 하면서 마시라 해서 마신 것.
  술이 무슨 맛일까 해서 집에서 눈에 띈 '캡틴Q' ^^를 살짝 혀에만 대본 것.

2. 처음 술을 마셨을 때의 감상은?
- 아, 쓰다.

  인내는 쓰고 열매는 달다 했는데... 인내도 아닌 것이 왜 그리 쓴맛만 안겨줬던지. -ㅁ-;

3. 현재 주량은 어느 정도인가요?
- 현재는 거의 술을 마시지 않습니다. '전혀'는 아니고요.

  술 마시는 게 일년에 열번이 채 안 될 거 같은데요.
  마실 때에는 주로 매취순 또는 설중매 2/3병 정도. 이것도 주량 축에 속하나요.
  이에 대해선 어떤 포스트(
http://befreepark.tistory.com/149 )에서 적은 바 있음.

4. 자주 마시는 술의 종류는 무엇인가요?
- 매취순 또는 설중매.

  일년에 몇번이지만, 마시는 술의 종류는... 이미 위에 적었잖아욧!!! 버럭. ^^
  그러고 보니 KGB도 있고, Concord 와인도 있군요. Cass Red도 가끔은... 힛.
  어차피 가끔인 걸로는^^ 깔루아(Kahlua)가 있군요. 깔루아 밀크... 요게 좀 짱이죠. ^^

5. 자기가 생각하는 자기의 술버릇은?
- 없다.

  단지 몸에 술을 마신 기분이 느껴질 뿐 일상생활과 달라지는 것은 없음.
  마시면 당연히 밤에 마시게 되고 일정한 시간이 되면 자니까, 술 먹으면 잔다고 해야 하나.
  술 먹고서 자는 게 아니라, 시간이 돼서 자는 것인뎅. -ㅁ-;

6. 주위 사람들은 당신의 술버릇을 보고 뭐라고 하던가요?
- 술버릇이 없기에 그런 말 듣는 거 없음.
  "술 마시면 자잖아." 라고 할 분이 계실 수 있으나 위에 적은 것처럼 시간이 되어서 자는 것임.
  그것이 주로 집이니까. ^^ 집이 아닌 곳에서 자지는 않습니다, 제가. 버럭!

7. 가장 인상에 남았던 술자리에 대해 말해주세요.
- 대학에서 학과 조교하던 시절, 과 신입생 OT 따라갔던 날.

  마셔도 마셔도 안 취하는 느낌이 강한 인상으로 남아있음. 젊음이 불탈(?) 때라서였을까. >.<
  자정 넘기고 시작된 신입생과 재학생의 술자리에 붙들려 있었는데, 동틀 무렵까지 진행됨.
  밖에 나가서 새벽 찬 바람을 쐬니, 술 마신 게 허무하게... 취기가 싸악 달아났던 기억이...! 크핫.

8. 어떤 때 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나요?
- 여러가지 의미에서 짜증이 밀려올 때.

  생각을 요구하는 고민거리일 수도 있겠고, 스트레스꺼리일 수도 있겠고, 반복적인 일상일 수도 있겠지만
  가끔 그런 것이 짜증으로 밀려올 때. 바로 그때. (요게 일년에 한 대여섯 번 정도? 큿.)

9. 어떤 술자리를 좋아하나요?
- 술이 통제하는 술자리가 아니라 술을 통제하는 술자리.

  달리 말하면, 끝장을 보지 않는 술자리. 적당히 마시고 일어나는 술자리. 술을 즐기는 자리.
  대화가 즐거운 사람과의 술자리.

10. 술을 좋아한다고 생각하세요?
- 아주 가끔이지만, 즐기는 것이니 좋아한다고도 할 수 있겠지만, 좋아하는 축에는 전혀 못 낄 듯.

11. 애주가가 될 의향이 있나요?
- 없음.

  술에 취한 상태, 술을 마신 후 느껴지는 취기가 싫어서(!) 술을 안 마시는 사람이 그럴 의향은 전혀...!

12. 술을 같이 자주 마시는, 또는 마시고 싶은 5명에게 바톤을 돌려주세요.
-   마실 때 함께 마시는 울집 그녀는 '오프라인' 인물이니 안 될 듯 하고... (← 같이 마시는 사람)
  이 글을 보시는, 저를 좀 안다 생각하시는 분은 누구나...! (← 함께 마시고 싶은 사람)

  지인님이신, h, m, j, k, l, n, p, r, s, b, w, o, i, y, c, ... 님 가운데 기분이 내키신다면 누구든...!
  그리고 심심파적 심심풀이 포스트가 싫지 않으신 분이나 필요하신 분... 누구라도!
  바톤을 넘겨받아 주세요. 제발~~~! ^^



적고 보니 질문구성이 대략 3% 정도 부족한 느낌입니다.
흠. 내맘대로 질문을 좀 추가하고 싶으나, 운동을 가야할 시간이군요. 이런,이런...!
바톤 문답, 넘겨받으시는 분은 트랙백 쏘아주실 거죠? ^^ 저도 쏘아드립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 1008 수 07:50 ... 08:30  비프리박



p.s.1
3333번째 답글러 이벤트 결과를 발표 했습니다.
당첨이 되신 분이나 낙첨되신 분이나 모두 감사합니다. ^^

가을이 점점 더 깊어갑니다.
건강에 항상 유의하시고요. 사랑합니다.

                                             [ 2008 1007 화 새벽, 대문 ]

p.s.2
긁어가기가 안 됩니다. 제 블로그가요. 혹시 되시는 분이 계실 수도 있긴 하겠네요. ^^;
바톤 문답을 하실 분은, 첨부파일이 있으니, 다운 받으셔서 작성하심 좀 편할 거예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명이~♬ 2008.10.08 08: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쿵!!!!! 쿵쿵!!!

  2. BlogIcon 명이~♬ 2008.10.08 08: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전, 오늘 저녁에 해보겠습니다.
    술에 관해 해버리면 할말이 무지 많겠는데요??
    그 사이에 다른분이 하시면, 전 눈치보고 뒤이어 할라그래요...가 아니라 오늘은 무지하게 바쁠 예정이라,
    오전시간 잠깐 외에는 포스팅을 할 여유는 없을듯..!!

    몸이 천근만근 아침입니다.
    아 힘들어..ㅠ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8 22: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명이님이라면 할말이 정말 무지 많겠는데요...
      이거, 이거, 명이님 블로그에서 바톤 받으면...
      꽤나 많은 분들이 바톤을 가져갈 듯. 서로서로...!
      명이님아. 트랙백 나한테두 쏘라고 슬쩍 한마디 적어넣어줄 순 없겠삼?
      나도 트랙백 좀 많이 받아보게...
      닉넴 링크도 좀 걸어주고...! 크하핫.

      이미 루시아님이 물꼬를 텄고...
      잡학님은 바톤 넘기신 분이 트랙백을 보내주시고... 이런이런 감사할 데가... 핫.

      기운 내고, 아자아자~! 알죠?

  3. BlogIcon Lucia 2008.10.08 13:3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하하하. 오늘은 늦잠을 잤어요오오오오오오!
    헬로키티는 절 깨우지도 않고 자전거 타러 갔구요오오오오오!
    그래서 간만에 시간이 남았어요오오오오오!

    에...
    그러니까, 결론은 저도 이거 해보고 싶다는...크크큭~
    구래서. 지금 열씨미 작성중 :)

    아~ 뭐 이리 피곤한지, 몸이 찌뿌둥. 마사지가 필요한가 봐요....
    상큼하고 활기찬 하루 보내세용!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8 22: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늦잠을 주무셨군요. 미인은 잠꾸러기 이런 말을 원하시는 겁니깟. 으르렁. ^^
      고 사이 키티는 혼자 바이크 라이딩을. ㅋ
      지금 그래서 혼자라 웹서핑을... 지인 블로그 파도타기를... ㅋ

      이거 바톤 받으셨더군요. 잘 봤습니다.
      청하. 요게 기억에 남습니다. ^^

      오늘은 저도 몸이 많이 피곤한데...
      이거 집에 가면 푹 자야겠습니다. -ㅁ-;

  4. BlogIcon mingsss.net 2008.10.08 15:4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목부터 땡기는 문답이고만요 ㅎㅎㅎㅎ

  5. BlogIcon 雜學小識 2008.10.08 15: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

    바톤 받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게다가, 이리 빨리 글이 올라올 줄은 몰랐답니다.ㅎㅎ

    국딩때 벌써 술의 세계로 입문..이시면 ㄷㄷㄷ;;;

    참, 그정도 주량이면 자랑하셔도 될 듯 한데요?^^
    저처럼, 맥주 반캔이 주량인 주제에도 포스트를 쓴 저같은 아해도 있는 걸요, 뭐..--;;

    글 재미있게 잘 읽었습니다.^^
    특히나, 마지막 12번..
    저도 처음에는 저렇게 하려고 했는데, 그럼, 아무도 안받으실 듯 해서요. -.-
    이웃 소개도 할 겸, 겸사겸사 지목을..ㅎㅎ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p.s>> 트랙백 걸고 갑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8 22: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이리 빨리 글을 올리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좀 편할까 해서, 쓰게 된 면이 있습니다.
      사이버 모욕죄인가 머시긴가에 대해서 쓰는 글이 진도도 잘 안 나갈 것 같고 해서 바로 작성을...! ㅋ

      국딩 아니그등요~~~!
      초딩이그등요~~~! 제가 좀 어리그등요...! 버럭.
      어쨌든 그때의 쓴맛은 아직도 기억이 생생합니다. 하.

      제 주랑이면 잡학님이랑 삐까삐가^^ 한 거 같습니다. 크.

      마지막 12번처럼 밖에 쓸 수가 없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시간이 너무 엄썼다는... ㅠ.ㅠ
      잡학님처럼 겸사겸사 한분씩 불러드리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았으나... ㅠ.ㅠ
      요고 요고~ 불러드리는 건 따로 구상중인 테마가 하나 있어서이기도 하고요. 크흐.

      트랙백 잘 받았고요.
      오고가는 트랙백... 요거, 아주 좋습니다. 하핫.

  6. BlogIcon 명이~♬ 2008.10.09 00: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니, 바톤 받을라고 보니, 비프리박님 어제 결석이넵!!!!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9 00: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젠 좀 바빴다는... ㅠ.ㅠ
      몸도 무겁고 할일도 산더미...
      답답글 정도로 만족하며 지냈더니...
      울 명이님은 본인 블로그에 결석자까지 찾아내시넴.
      흠... 지금도 뭔가 포스트 하나를 적고 있어서,
      마실 못감을 이해해 주시옷. ^^;
      알잖오~~~ 삘이 왔을 때 포스트는 작성해야 한다는 거. ㅋ

  7. BlogIcon HSoo 2008.10.09 07: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늘은 비프박님이 쉬시는 날이군요?.......

    전 술은 되도록이면 집에서...한번 먹으면 실려올정도로 마십니다...
    기억이 없어서 얼마나 마셨는진 모르고요....ㅎ

    마시는 날보다 안마시는 날이 더 많습니다...
    마셔도 요즘은 간단히...

    이전에 풋살구장에서의 축구뒤 뒷풀이때 좀 과하게 마셨드래요..
    그 후유증이 아직도...나이는 못속여요..우헤헤헤헤...나이는 그렇게 많이 먹은것도 아닌대 말이죠...
    나이 예기할떄마다 블로그형님들에게 죄송하다는거 아닙니까....ㅎ

    저기 h나 또는 s는 저를 가르키는 것일테고요...
    전 바톤을 받긴 받는대요..언제 받을지는 아직 미지수라는...
    난중에 술을 잔뜩 마시고 난 다음에 술취한 포스트를 함 작성해 볼까요...?

    한때...제 닉넴이 "술취한희수" 일때도 있었습니다...ㅋ
    몇해전의 네이버닉넴 이었던 기억이...그만큼 30대 때애는 술을 참 진탕 먹었댔는대...
    그놈의 술만 들어가면 정신이 아득해 진뒤로는 자꾸 실수하게 되고 그래서 요즘은 좀 자제를 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9 18: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오늘 못 쉬네요. 슬픕니다. -ㅁ-;

      술을 실려올 정도로 드신다구요. 갖다 버리지는 않는 분들과 술을 드시나 봅니다. 크학학.

      기억이 끊기게 술을 마신 기억이 저는 언제가 마지막이었던지. 크.
      기억하기도 반복하기도 싫습니다. -ㅁ-;
      희수님처럼 간단히... 항상, 간단히 합니다. ^^

      아. 축구 끝나고 뒷풀이. 그거 술이 빠질 수 없겠지요. ^^
      좀 과하셨군요. 실려오신 건 아니시죠?
      나이를 못 속인다... 맞습니다. 나이를 속이려고 하면 몸이 먼저 알더라는... 큭.

      알파벳에 대한 추측은 맞습니다. 앞의 것이 희수님을 염두에 둔 것이었고요.
      물론 h가 들어가는 모든 분들을 생각하긴 했지만요. 크흣.
      술 취한 상태에서의 음주 취중 바톤 ... 한번 기대하겠습니다.

      닉넴이 술취한 희수라... 크학학.
      앞서 적은 나이를 속일 수 없는지라... 자제를 하소서. ^^

  8. BlogIcon 돌이아빠 2008.10.09 11: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흠..술이라..술은 먹질 않아서...별 기억이 없긴 하지만 후훗
    예전에 대학 MT때 한번 먹고 뻗은 이후 내몸은 알콜은 싫어한다라는 결론을 내린후로 거의~99% 먹지 않습니다.

    글 내용에 나오는 이니셜에 저는 없는거죠 ㅋ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9 2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돌이 아빠님도 술을 드시지 않는군요.
      이거 이거, 블로그 지인님들 코드가 대부분 술을 멀리하시는 분들 같습니다. 핫.
      사회적 분위기가 그런 건가. 하하.

      아. 대학 엠티때 안 좋은 추억이 있군요.
      저는 술을 마신 상태가 싫어서 안 먹는 편입니다.
      물론 몸도 술을 잘 받는 편이 아니고요.
      99%까진 아니어도 '거의' 안 먹는 편이라고 할 수 있습지요.

      글 내용에 돌이아빠님이 이니셜이 없으시다고요. 버럭.
      S... 안 보이십니깟.
      Stone is dad. 돌이 아빠. (맞죠? 맞죠? 섭섭합니다. 으르렁!)

      아마, D를 생각하신 거 같은데, 앞으론 돌이아빠님 이니셜을 D로 해드리겠습니다. ^^

      근데, 왜 돌이아빠님은 제 블로그 사이드 바에 링크가 안 걸려있는 건지. -ㅁ-;
      이론...!
      바로 걸겠습니다. 제가 가끔 깜빡깜빡 하나 봅니다. 나이도 어린 것이...! 크.

  9. BlogIcon 베이(BAY) 2008.10.09 13: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재밌는데요 ㅋㅋ 저도 술자리가 많지 않아 쓸거리는 별로 없지만 적어서 트랙백 걸구 갑니당^^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9 20: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트랙백 잘 받았습니다. 오늘 좀 바빠서 이제야 확인을. ㅋ
      바톤 넘길 사람 b 보셨죠? ^^
      작성 감사하고요. 좀 있다 구경가겠습니다.
      아. 근데 술자리가 별로 없으시군요. ^^
      술자리가 없으면 맹근다...! 주당들의 철칙 아닙니까. 맹그시라요. 주당이시라면...! 크학학.

  10. BlogIcon 로ㅁi 2008.10.09 15: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우~ 주량이 대단하신데요~~^^;;
    ㅎㅎ 아래 이니셜중 h는 저인가요? ㅋㅋ
    뭐 저만의 착각이래도 ㅋ 바톤은 꿀떡 넘겨받겠습니다^^
    시간날때.. 문답을 한번 작성해봐야겠습니당~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09 20: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 제 주량이 대단하다시면 히로미님은 한 방울도 입에 대지 않으시는군요...!
      (일부러 반어법은 모른 척...! 큿.)

      맞습니다. 그 이니셜 h에는 히로미님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 (사실입니다!)

      문답 작성 기대하고요. 트랙백 기대하지요. ^^
      저보고 대단한 주량이라고 하신 거 기억하고 있겠습니다. 대조해야지...! 큭.

  11. BlogIcon powder FlasK 2008.10.10 14: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아 저는 며칠동안 술약속이 쭉 잡혀있어
    술병이 났었습니다;;이제야 컴백했네요ㅜ

    아 이 포스팅은 왠지 저도 할 말이 많을 것 같습니다 하하;;

    아참! 비프리박님 고향에 책이 도착했다는군요~
    부모님이 이름이 아니라 파우더라 적혀있어서
    혹시 무슨 백색가루인가? 하면서 이게 뭐냐 택배올게 있냐고 물어보셨습니다 하하;;

    아무튼 다시 감사합니다^ㅅ^
    주말에 인증샷으로 포스팅 할게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비프리박님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10 16: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술병이 났었군요. 왜 뵙기 힘든가 했더랬습니다. 크.
      할말이 많은 포스트이겠는 걸요. 한번 시간 나시면 작성해보시는 것도. 크.
      트랙백 기대하겠습니다. 핫.

      아. 책이 도착했군요. 아마 도착하지 않았을까 궁금했는데, 아무 말씀이 없어서... ㅠ.ㅠ

      파우더...! 그럴 줄 알았습니다.
      미리 이야기 해놓으시는 것이 좋겠다고 말씀 드렸는데, 미리 이야기 안 해놓으셨군요. 버럭...!
      백색가루...! 크학학.

      주말 인증샷도 기대하겠습니다.
      고건 이벤트 결과 포스트로 트랙백 쏘시는 거 아시죠? 하핫.
      저도 트랙백 보내드리겠습니다.
      이리저리 포스트는 엮여야 맛이 난다는. 큿.

      힘찬 하루 보내시고, 편안한 주말 맞으셔요.

    • BlogIcon powder FlasK 2008.10.11 01: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트랙백을 보냈습니다^ㅅ^
      사진이랑 같이 올려려니
      사진많이 찍으시는 블로거님들 여간 부지런해서는
      안되겠구나 싶네요 하하^ㅁ^;;;;;;;;;

      트랙백 쏴주시고 놀러오세요~
      내일은 술 얘기 저도 좀 해봐야겠네요ㅜㅜ
      오늘은 늦어서 이만~
      좋은 꿈꾸세요 비프리박님~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11 08: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트랙백은 그 이벤트 포스트로 보내시공.
      답글은 여기다 주시공. 흐흣.

      트랙백 잘 받았습니다. ^^
      사진과 함께 올리신 후기도 잘 봤습니다.
      사진 올리는 거, 그거 일이죠? 해본 사람은 압니다. 큿.
      사전작업과 작성에 시간이 좀 많이 들어가야죠.

      술 이야기 기대하구요.
      편안한 주말 보내세요. ^^

  12. BlogIcon 조약돌(Joyakdol) 2008.10.10 14: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바톤 문답 잘 보았습니다.

    저도 트랙백 살포시 내려놓고 갈게요.
    또 놀러오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10 16: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첨 뵙습니다. ^^
      답글과 트랙백 잘 받습니다. ^^

      좀 있다 답방 가게습니다.
      내용이 궁금하다는... 크.

      좀 있다 뵙지요.

  13. BlogIcon 백마탄 초인™ 2008.10.12 14: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술, 트랙백, 터뜨렸습니다!

  14. BlogIcon YoshiToshi 2008.10.13 01: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술 문답타고 돌아다니고 있습니다. ^^);; 잡학소식님 댁에서 왔구요~*
    음주전투력이 거의 초사이언3 급으로 쿨하게 강력하신 것으로 보이는...=ㅂ=);;;

    트랙백두 실례하겠습니다~ m(__)m~!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13 04: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요시토시님 반갑습니다.
      우리가 잡학님 블로그에선 친숙한 닉네임들이지요? 핫.
      음주전투력이 초사이언3급인가요? 하핫.
      요시토시님 트랙백 잘 받구요. 저도 바로 쏘고 날아가겠습니다. 구경요. ^^

      한주의 시작이네요. 힘찬 한 주 시작하시기를...!

  15. BlogIcon ggacsital 2008.10.18 05: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트랙백걸고갑니다~~ 늦었죠?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8.10.18 16: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트랙백으로 갚아(?) 드립니다. ㅎㅎ
      늦긴요. ^^

      오잉. 근데 트랙백을 보내긴 보내신 거죠? 어디로 갔지? 크.
      그래도 일단 쏘고 봅니다. 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