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나는 그 여자분이 왜 그 자리에 올라갔을까 궁금했다. (사진 속의 이 처자분 말고요. 본인을 절대군주로 생각하는 '그 여자분'요. 아래 본문으로 충분히 짐작하리라 믿습니다.)

보통, 사람들은 ○○가 되면 ~~하겠다 라든가 ○○가 생기면 ~~하겠다는 생각을 한다. 지금 갖고 있지 못한 무언가가 있다. 그게 되거나 생겼을 때 어떤 일을 하겠다는 바람을 갖는다. 현재의 상태에 뭔가 결여된 요소가 있고 그걸 해결하기 위해서는 무언가가 되거나 생겨야 하는 거다. 


그 여자분이 그 자리에 올라간 것에 대해서 내가 의아해 했던 것은 바로 이 부분이다.

그 여자분은 현실에 뭔가 결여된 요소가 없다. 평생을 그렇게 살아왔다. 자본주의 사회에서 필수적인 돈을 예로 들면 아비가 죽기 전에 왕국을 건설할 정도의 재산을 남겨 놓았을 걸로 추정된다. 정치적 권력? 권력이란 것도 그 여자분의 수준에서 못할 게 없는 정도는 된다. 어떤 지역과 어떤 세대에서 왕처럼 떠받들어지고 있는 분이니까. 그 여자는 그러니까 딱히 뭔가 결여된 게 없는 삶을 영위해 왔다. 일반인들처럼 현재의 삶에서 개선해야할 게 없는 그런 삶을 살아왔다(고 나는 생각했었다).

그래서 , 나는 
그 여자분이 왜 굳이 그 자리에 올라갔을까 궁금했다. 어차피 부족한 게 없는데 말이다. 


그러다 최근에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방침 발표을 필두로 돌아가는 꼬락서니를 상황을 보면서 문득 어떤 생각이 들었다.

"그 여자분이 생각하기에 아비는 누명을 쓰고 있는 거고 그 누명을 벗기기 위해서?" 그래서 그 자리에 올라간 건 아닐까. 내가 좋아하는 어떤 작가의 표현을 빌자면 "아비의 제사를 지내기 위해서?" 그러기 위해서 그 여자분은 그 자리에 올라간 게 아닐까. 생각하고 보니 말이 되는 것 같다.

그 여자분이 생각하기에 아비의 누명은 중첩적으로 존재하는데 하나는 소위 '친일파'고 또다른 하나는 이른바 '독재자'다. 일제 강점기에 제발로 걸어서 일본군에 입대하고 일본 제국주의의 장교가 되었다. 그후 해방된 나라에서 탱크를 동원하여 쿠데타를 일으켰고 산업화(근대화)라는 미명 하에 종신집권한 독재자였다. 아비가 쓰고 있는 이 중첩적 '누명'을 '전사회적으로' 그리고 '전사회 구성원을 대상으로 '한방에 벗기기 위해서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방침을 택한 걸로 나는 추정한다. 이걸 위해서 그 여자분은 그 자리에 올라간 것으로 나는 생각한다. 


솔직히 크게 보면 다 엇비슷한, 별로 다양한 시각을 담고 있다고 볼 수도 없는, 지극히 온건한 검인정 중고교 국사 교과서를, 그것도 자신들이 검인정을 통과시킨 교과서를 종북이네, 좌편향이네 하는 말로 몰고, 단일 국정교과서를 만들어 '친일 미화, 독재 찬양'으로 방향을 틀고 싶어 한다(고 나는 확신한다). 그래서 국정화라는 무리수를 던진 건데 이건 자충수가 될 가능성이 크다. 이미 카드를 꺼내 던진 바, 내후년으로 다가온 아비의 100번째 생일의 해에 맞춰 아비의 '친일, 독재'라는 억울한(?) 누명 혹은 오명을 벗겨 주려고 2017년 새학기 중고교 단일 국정 국사교과서 발행을 강하게 밀어부칠 걸로 나는 예상한다.

권력은 영원하지 않다. 본인에게 주어진 정치권력은 어차피 시한부다. 본인이 5년 짜리 계약직이라는 걸 본인만 모른다.
tag - 시사, 이슈, 중고교 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중고교 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역사교과서 국정화, 나는 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한다,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드라이브, 국정화 방침, 시대착오적 발상, 청와대는 너희집이 아니고 역사도 너희집 가정사가 아니다, 대통령이 된 이유, 국사 교과서 국정화, 아버지 제사, 아버지의 누명?, 아버지의 오명?, 친일 미화, 독재 찬양, 대통령이 왜 된 걸까? 왜 대통령이 된 걸까?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5 1015 목 03:15 ... 04:00  본문작성
1024 토 02:00 ... 02:40 비프리박



p.s. 1

처음에 이 글을 작성했을 때 나는 '그 여자'라고 썼다. 포스트 발행을 위해 글을 다시 읽고 다듬을 때 나는 '그 여자분'으로 수정했다. 빌어먹을 것들이 일개 블로거에게 내적 자기검열을 강요하고 있다. 

p.s. 2
본문의 이미지, "
청와대는 너희집이 아니고 역사도 너희집 가정사가 아니다"라는 피켓을 든 처자 사진은 이미 인터넷 상에 퍼나르기로 널리 퍼진 상태이고 제가 원출처를 알 수 없어서 따로 출처를 적지 않습니다. 

tag - 시사, 이슈, 중고교 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중고교 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역사교과서 국정화, 나는 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한다,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드라이브, 국정화 방침, 시대착오적 발상, 청와대는 너희집이 아니고 역사도 너희집 가정사가 아니다, 대통령이 된 이유, 국사 교과서 국정화, 아버지 제사, 아버지의 누명?, 아버지의 오명?, 친일 미화, 독재 찬양, 대통령이 왜 된 걸까? 왜 대통령이 된 걸까?


반응형

'소통2:이슈'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민중총궐기, 11.14 광화문 민중총궐기에 부쳐. / 노동법 개악 저지, 교과서 국정화 반대! 집회의 자유, 시위의 자유, 위헌적 경찰버스 차벽, 물대포 직사, Pray for Korea. Spray for Korea. ▩  (6) 2015.11.16
▩ 유시민이 출연하는 JTBC 밤샘토론 프로그램은 본방사수! 유시민 이신철 vs. 조전혁 권희영 / 종편 jtbc 밤샘토론 방송시간, 밤샘토론 다시보기, jtbc 밤샘토론 36회 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 ▩  (4) 2015.11.13
▩ 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쓰레기같은 '올바른 역사교과서'의 내용은 어차피 친일미화 독재찬양! /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정 국사교과서 내용. ▩  (2) 2015.10.31
▩ 블랙프라이데이 세일? 그런다고 내수 경기가 살아날까? / 코리아 블랙프라이데이 세일 기간? 산업통상자원부의 내수 활성화 플랜? 비정규직, 법정 최저임금 수준, 실질 임금의 문제는? ▩  (2) 2015.09.30
▩ 국내산 돼지고기 가격? 냉장육 부위별 돈육 가격? 냉장 돼지고기 가격? 소매가. 국내산 삼겹살 목삽겹 등심 전지 후지 앞다리살 뒷다리살 돼지고기 가격. 정육점 소매가격. ▩  (4) 2015.09.08
▩ 주유할인카드 추천. 주유할인 많이 되는 카드 신한카드 GS칼텍스 dream100 카드. 포인트 적립 누적? 30만원 전월 사용실적에 리터당 100원 할인 청구(청구 할인) GS Caltex 제휴카드 ▩  (4) 2015.08.28
▩ 고속도로 교통상황을 봅니다. 여름 휴가를 생각하면서 ㅋ 여행지가 미정인 상태라 실시간 전국 고속도로 교통상황을 보면서 여행지 선정을... -.-;;; ▩  (2) 2015.07.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