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역사교과서'? 웃기고 있다. 원래 올바른 것은 '올바른'이라는 수식어가 필요없다. 원래 올바른 것은 그런 수식을 하지 않는다. 그래도 대중들은 그것이 올바르다는 것을 안다. 올바르지 않을 때, 올바르지 않은 것들은 '올바른'이라는 말로 치장한다.  


아마도 저 자들은 그간 하고 싶었던 이야기 국사교과서에 싣고 싶어 안달이 난 것 같다. '저 자들'이라고 표현한 데에는 당연히 우두머와 떨거지가 포함된다. 우두머리는 '그 여자분'이다. 저 자들은 지금의 정치 지형에서 반드시 자신들의 '올바른 역사교과서'(라고 쓰고 썩어빠진 역사교과서라고 읽는 그 종이쓰레기)를 늦어도 2017년까지는 만들려고 하고 있다. 


그 여자분이 일전에 국회에 나타나서 "아직 나오지도 않은 교과서"를 두고 왈가왈부하지 말라는 이야기를 했다는데, 저 자들은 이미 친일미화 독재찬양의 '교학사' 국사교과서를 신주단지처럼 주워 섬긴 바 있다. '아직 나오지도 않은 교과서'가 아니다. 저 자들이 원하는 국사교과서는 이미 세상에 나와 있다. 그 여자분의 혈육이 이사로 있는 어떤 고등학교 단 1개교를 제외하고는 단 한 학교도 교학사 국사교과서(라고 쓰고 썩어빠진 역사교과서라고 읽는 그 종이쓰레기)를 교과서로 채택하지 않자, 국사교과서를 1종 국정 교과서로 만들어 모든 학교에 강제로 선택하게 만들겠다는 거다!


저 자들이 그들의 '올바른 역사교과서'에 싣고 싶어하는 내용은 안 봐도 비디오다. 적다가 토할지도 모르지만 일단 그 내용을 적어본다.


<'올바른' 역사교과서의 핵심 내용>으로 추정되는 바.

 
1. 일제 강점기 때가 좋았다. 그때 조선은 일제 덕분에 경제발전을 할 수 있었다. 일제가 아니었으면 조선은 경제발전을 하지 못했을 거다.

2. 일본에서 건너온 총독과 대신들 그리고 앞잡이들을 암살하거나 암살 시도한 안중근이나 윤봉길 같은 자들은 살인범이자 테러리스트다.

3. 한반도에서 일본으로 쌀을 비롯하여 물자들을 가져간 것은 수탈이 아니라 수출이었다.

4. 강제 징용일꾼과 강제 종군성노예는 그들이 자원한 것이었지, 강제성이 없었다.

(헛소리들 하고 있다! 너네 일본 사람이니? 국사 공부를 일본 극우파가 낸 교과서로 했니?)

5. 해방 후 대한민국은 정부 수립한 게 아니고 국가를 세우는 건국을 했다. 그 이전의 임시정부와 독립운동 단체들은 아무 의미가 없는 것들이다. 

6. 일제 때 앞잡이를 했던 자들을 공무원으로 임용한 것은 국가 정상화에 필요한 일이었다.

7. 대중들의 4.19, 5.18 같은 저항운동은 사회 불순분자들과 남파 간첩들에 의한 체제 전복 기도였다.

8. 군사쿠데타는 도탄에 빠진 나라를 구하기 위한 일념에서 나온 애국적 결단이었으며 그걸 주도한 군인은 구국의 현신이었다. 반인반신.

9. 민주적 다양성은 남북 대치 상황에 맞지 않다. 국론 분열 세력은 북한에서 보낸 간첩이거나 종북 친북 좌파 빨갱이들이다.

(개소리를 하고 있다! 너네들은 어느 시대를 살고 있니? 머리 속에 든 건 삶은 우동사리니?)
 

쓰레기도 이런 쓰레기가 없다! 이런 쓰레기 같은 내용을 국정 국사 교과서에 싣고 싶어하는 거다. 이런 자들이 국가권력을 장악하고 있다. 이런 나라에 살고 있다는 게 정말이지 화가 난다.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들을 종북이네 뭐네 떠들지 말고 그냥 본인들이 일본으로 가면 되지 않을까. 거기서는 왕노릇 못하니까 싫은가?
tag - 시사, 이슈, 중고교 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중고교 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역사교과서 국정화, 나는 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한다,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드라이브, 국정화 방침, 시대착오적 발상, 국사 교과서 국정화, 아버지 제사, 친일 미화, 독재 찬양, 건물 전체를 보면 친일 기운이 온다, 교학사 교과서, 교학사 국사 교과서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아래 버튼을 쿡! ^^



2015 1015 목 03:15 ... 04:00  거의작성
2015 1031 토 23:00 ... 23:30  비프리박


p.s.

사실, 그 여자분의 자리에서라면 그리고 그 여자분의 캐릭터라면, 마음 먹으면 무엇이든 할 수 있다. 스스로 현실에서 입증하고 있는 바다. 그런 의지와 능력을 좋은 데 쓰면 역사에 좋은 쪽으로 이름도 남기고 좋을 텐데 전혀 그럴 생각이 없다. 비정규직을 철폐한다든가, 법정 최저 시급을 15000원 정도로 현실화한다든가, 폐지 줍는 할머니의 손자와 이건희의 손자가 살아가면서 겪을 삶의 질의 차이를 줄인다든가, ... 하는, 후대에 길이길이 남을 일이 얼마나 많은가. 이 모든 것에는 의지와 능력을 발휘할 생각이 없고 고작 '아비의 제사'만 생각하고 있다.

tag - 시사, 이슈, 중고교 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중고교 역사 국정교과서, 중고교 역사교과서 국정화, 나는 국사 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한다,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사 교과서, 중고교 국사 교과서, 국정화 드라이브, 국정화 방침, 시대착오적 발상, 국사 교과서 국정화, 아버지 제사, 친일 미화, 독재 찬양, 건물 전체를 보면 친일 기운이 온다, 교학사 교과서, 교학사 국사 교과서


'소통2:이슈'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박원순 아들 박주신 병역 의혹은 허위사실 공표, 유죄 판결! 당연한 판결! / 박원순 서울시장 아들, 서울시장 박원순 아들, 병역 비리 의혹 제기 안 지겹냐? 못 믿는 게 아니라 안 믿는 거! ▩  (4) 2016.02.17
▩ 민중총궐기, 11.14 광화문 민중총궐기에 부쳐. / 노동법 개악 저지, 교과서 국정화 반대! 집회의 자유, 시위의 자유, 위헌적 경찰버스 차벽, 물대포 직사, Pray for Korea. Spray for Korea. ▩  (6) 2015.11.16
▩ 유시민이 출연하는 JTBC 밤샘토론 프로그램은 본방사수! 유시민 이신철 vs. 조전혁 권희영 / 종편 jtbc 밤샘토론 방송시간, 밤샘토론 다시보기, jtbc 밤샘토론 36회 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 ▩  (4) 2015.11.13
▩ 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쓰레기같은 '올바른 역사교과서'의 내용은 어차피 친일미화 독재찬양! /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반대! 국정 국사교과서 내용. ▩  (2) 2015.10.31
▩ 나는 국사교과서 국정화에 반대한다! "청와대는 너희집이 아니고 역사도 너희집 가정사가 아니다" 왜 대통령이 되었을까? / 중고교 국사교과서 국정화 방침. 친일 미화 독재 찬양. ▩  (6) 2015.10.24
▩ 블랙프라이데이 세일? 그런다고 내수 경기가 살아날까? / 코리아 블랙프라이데이 세일 기간? 산업통상자원부의 내수 활성화 플랜? 비정규직, 법정 최저임금 수준, 실질 임금의 문제는? ▩  (2) 2015.09.30
▩ 국내산 돼지고기 가격? 냉장육 부위별 돈육 가격? 냉장 돼지고기 가격? 소매가. 국내산 삼겹살 목삽겹 등심 전지 후지 앞다리살 뒷다리살 돼지고기 가격. 정육점 소매가격. ▩  (4) 2015.09.08
▩ 주유할인카드 추천. 주유할인 많이 되는 카드 신한카드 GS칼텍스 dream100 카드. 포인트 적립 누적? 30만원 전월 사용실적에 리터당 100원 할인 청구(청구 할인) GS Caltex 제휴카드 ▩  (4) 2015.08.28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5.11.01 07:4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5.11.02 20: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국민의 이야기를 듣지 않죠.
      대통령이라는 자리가 국민의 이야기를 듣고 그걸 실현하는 자리인데
      국민의 이야기가 어떠하든 본인 생각대로만 하려고 하죠.
      맞습니다. 절벽정부. 우이독경 정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