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스마트폰을 쓰고 있다. SKY에서 나온 초기 모델 im-a690s(미라크폰)다. '그것도 스마트폰이냐?'고 물을 사람이 있을 줄 안다. 나 역시 물음의 의도에 십분 동의한다. 하지만 어쨌든 스마트폰은 스마트폰이다. 3G와 wifi를 이용해서 웹 접속이 가능하고 다른 사용자들이 내려받아 설치하는 어플을 똑같이 내려받아 설치할 수 있다. 물론 어플에 따라서는 심하게 버벅대거나 구동조차 힘든 경우도 있지만 말이다.

현재 표준요금제를 쓰고 있다. SKT 기준 기본요금 11000원에서 시작하는 요금제다. "wifi만 이용하고 3G를 사용하지 않겠다"는 생각을 한 게 대략 2011년 10월이다. 그러니까 대략 9개월째 스마트폰을 3G 데이터를 이용하지 않고 wifi로만 쓰고 있다. 그게 가능한 상황이었다. 불편함이 없었다. 집과 사무실에서 wifi 무선 인터넷 접속이 가능하고 지하철(1호선과 4호선)에서 제약 없는 wifi(SKT) 이용이 가능했다. wifi가 안 되어 3G가 필요한 상황은 길 위에서 도보로 이동 중일 때 뿐이었다. 하지만 그럴 때 인터넷을 접속할 일은 거의 없으니까 무시할 만 했다.

2012년 7월 현재 wifi로만 살려니 많이 불편해졌다. 지하철에서 wifi 접속을 하려니 wifi 접속 상품을 구매하란다. SKT, KT, LGT 모두 똑같다. 3사 모두 대략 1시간에 2천원, 1일에 3천원 정도 하는 wifi 상품을 팔고 있다. 솔직히 이건 터무니 없이 비싼 금액이다. 물론, 통신사에서는 그럴 것이다. "비싸면 안 쓰면 되잖아!"라고 말이다. 그 이면에는 "걍 3G 데이터 요금제에 가입하시지!"라는 메시지가 깔려 있다고 본다. 이 밖에도, 지금 내가 다니고 있는 헬스클럽이나 몇몇 상업적인 이용시설들 중에 wifi가 안 되는 곳이 적지 않다.

(바라던 바는 아니지만) 3G 데이터가 필요해졌다. 3G 데이터 요금제에 가입을 하든 약정 기간 24개월이 지난 회선의 폰을 LTE 폰으로 갈아타든 해야할 것 같다. 돈이 없어서 3G 없이 살기로 했던 것도 아니고 약정 기간이 안 끝나서 쓰던 폰을 계속 쓰려고 했던 것도 아니다. 3G 데이터 없이 wifi만으로도 충분해서 그러려고 했다. 그런데 상황이 기대와 예상과는 반대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고 불편한 상황이 자꾸만 연출되고 있다. 까짓 거, 3G든 LTE든 써주지 뭐! 쌍쌍바! 약정요금제에도 가입해주지 뭐! 제길슨!

수일 내로 나름의 '경제적이고 합리적인 가격-성능비 뛰어난 LTE 폰 구매'와 관련한 글을 하나 써야겠다. 어차피 결정이 내려진 상황이다 보니 한두 주째 클릭질을 하고 있다. 즐겨찾기 해둔 네이버 쪽 스마트폰 공동구매 까페들을 시간 날 때마다 드나들면서. ^^; 대략 답은 나온 상태다. 최적의 조건을 매의 눈으로 기다리고 있을 뿐. 핫.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709 월 22:30 ... 11:10  비프리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kolh 2012.07.10 00:4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시죠??
    헤헤.. 숟가락 얹기..ㅋ
    다 해놓은 데에 숟가락 얹혀 놓았다고 흉보시면 '아니아니~ 아~니 되오~~'
    스스로 잘 못하는 불쌍한 중생 하나 구제하신다고 보시면서
    알려주시길 바랄 뿐입니다...

    곧, 좋은 조건이 나오면, 꼭~입니다..ㅋㅋ
    며칠 전 산책하다 휴대전화를 패대기 치는 바람에
    휴대전화 유리판에 거미줄같은 실금이 점점 영역을 확대하고 있거든요~
    흐흐.. 더 이상 버티지 말라는 하늘의 계시로 알고 좋은 조건으로 같이 구매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ㅎ

  2. 2012.07.10 11:1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2012.07.10 12:4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BlogIcon DAOL 2012.07.10 16: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런이런^^
    지하철에서 와이파이가 안 터지나요..
    35요금제를 한 달 동안 사용할 적에 지하철에서 분명 와이파이가 터졌었답니닷..ㅎ
    어느새 변경되었단 말씀^^

    이런저런 신경쓰고 싶지 않아서 55요금제를 사용한답니다..
    일단 많이 쓰는 사람의 경우에는 억울 할 것도 없으니까욧..ㅋ

  5. BlogIcon Naturis 2012.07.10 19: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3g는 길거리에서 뿐인데 데이터가 너무 남아서 아깝더라구요..

    그렇다고 안쓰자니 아쉽고..

    제 폰도 초기 모델인지라 심심하면 뻣어버리고 좀 무거운 영상은 제대로 돌지도 못하네요 ㅋ

  6. 2012.07.10 19:5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7. BlogIcon ageratum 2012.07.10 23: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공개된 와이파이도 점점 없어지는 거 같고..
    와이브로도 커버리지에 한계가 있다보니 3g가 없으면 안될거 같아요..^^:

  8. sate1224 2012.07.11 08:4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앗, 저도 핸드폰 바꾸려고 계속 알아보고 있어요
    뭔가 정들어서 오래쓰고 싶었는데, 계속 잔고장들이 하나,둘 늘어가니까 어쩔수없이..ㅠㅠ

    삼성에서 나오는 망고폰을 써보고 싶었는데, 10월에나 출시된다고 해서
    아주아주 고민중입니다ㅠㅠ

    좋은 정보 있으면 나눠주세요:)

  9. Lucia 2012.07.17 14:1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래서...
    제가 한국에 갔을 때 정말 불편했었다구요!!!!


    잘 지내죠? 너무 오랜만이라서 인사드리기도 쫌 죄송스럽네.
    전 뭐 평소와 다름없이 바쁘게 그렇지만 꽤 잘지내고 있어요.
    새로운 프로젝트들이 시작되는 단계라서,
    사람들 만나러 다니랴 보고서 쓰랴..
    그렇다보니 맨날 오토바이 이끌고 25km를 달려야하니..
    그것땜에 피곤한거 빼고는 뭐.

    오빠는 어때요?
    언니도 잘 지내죠?
    여튼 우린 전부터 이야기했듯이 가늘고 길게 가고 있는거 같아요.
    그쵸? ^_____________^


    본문 내용의 댓글로 돌아가자면...
    저 한국 갔을 때 제가 태국서 쓰는 아이폰 들고 갔었는데..
    한국의 통신회사에 새로 가입을 해서 3g를 쓰자니 그 비용도 만만치 않을뿐더러..
    더구나 딸랑 2달 반 쓰려고 새로 통신사에 가입하는게 아무래도 낭비인거 같기도 해서..
    그냥 아빠가 예전에 쓰던 폴더폰 (전화와 문자만 되는...^^) 쓰다 왔거든요.

    인천공항의 무료 와이파이의 품질이 너무 좋았던터라..
    아, 인터넷 강국..한국에 왔으니 여튼 품질 좋은 와이파이를 쓸 수 있겠구나..
    했는데...이건 뭐 제가 쓸만한 와이파이도 없을뿐더러...
    올레나 skt 일일권 구매해서 사용해도 생각보다 썩 훌륭한 품질이 아닌탓에..
    쫌 실망을 많이 했더랬지요.

    집에 연세 많으신 엄마/아빠가 인터넷을 쓰지도 않으신탓에...
    2달 반 동안 집에 인터넷을 설치하려고 했으나..
    약정기간이 최하 2년에 약정 안끼고 설치하면 설치비가 후덜덜..
    한달 사용료도 후덜덜..

    그래서 태국보다 인터넷 강국은 대한민국에서..
    인터넷도 제대로 쓰지 못하고 왔따는거 아닙니까. ㅋㅋㅋ


    태국 우리동네는 워낙에 산골짜기라서..
    아직 3g가 안들어왔지만 그보다 품질 약간 떨어지는 통신사 인터넷이 있어서..
    쓰고 싶은 만큼 충전해서 시간당 계산해서 쓰는데...
    그게 훨씬 편한거 같아요. 한국처럼 휘리릭 페이지가 바뀌는 놀라운 속도는
    보여주지 않지만 여튼 '약정' 이런거 없이 내가 원하는 금액 충전해서 쓰는거니..
    맘도 편하고 부담스럽지도 않고.

    여튼...
    한국에서 친구네집 그리고 인천공항 무료 와이파이 빼고는..
    만족스런 질의 인터넷을 써보질 못했네요.

    아참...
    한가지 맘에 들었던건...
    친구들 3g 뺏어쓰기랄까?
    친구들 만나면 친구들 스맛폰 무선테더링해서..
    제가 인터넷 잡아쓰고 그랬거든요. ㅋㅋㅋㅋ

  10. 유리파더 2012.08.25 23:2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근데, 제가 나가본 외국은 모두... 와이파이도 돈 내라고 합니다.
    가끔 재수 좋게 공짜 와이파이와 접속되는 때에는 폭풍 미투질을 하곤 했었습니다. 기억 나시죠? 터키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