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주제 알기. 안분지족(安分之足)으로 가는 가장 확실한 길이지요. 좀더 높은 곳을 향하여 노력하는 것은 얼마든지 칭찬하고 권해야 할 일이지만, 자신의 분수를 모르고 '날뛸' 때 불행이 시작됩니다. 어쩌면 '주제 파악'은 행복의 첫 걸음인지도 모릅니다.

주제 파악. 언어 영역, 외국어 영역에서 점수를 올릴 수 있는, 첫번째로 통과해야할 관문입니다. 외국어영역과 관련해서 말하자면, 글의 '주제 파악'만 잘 해도 반타작을 할 수 있습니다. 뒤집어 말하자면, '주제 파악'을 못할 때 점수는 나오지 않고, 점수가 절반 아래를 맴돌고 있을 때 그것은 '주제 파악'을 못해서일 가능성이 큽니다. 빈칸 문제도 주제 파악이 되면 채우기가 쉬워지고, 무관한 문장 찾기도 주제 파악이 되면 맥락에서 벗어난 문장이 잘 보이고, 요약문 빈칸 넣기도 주제 파악이 되면 쉽게 풀립니다. 

주제 찾기. 공부하는 방법을 몰라서 늘 저득점(-.-);;; 하는 학생에게 '주제 찾기'를 권합니다. 기출 문제 또는 문제집에 나온 지문을 읽고, 그 문제가 무엇을 묻는 문제든, 일단 주제를 찾아보라고 조언합니다. 영어 지문이 읽히지 않는 아이들에게는 해설지의 우리말을 읽고서라도 그 글에서 말하고자 하는 바를 찾아보라고 합니다. 그리고 그에 해당하는 문장을 찾아서 밑줄을 긋거나 형광펜을 칠해 보라고 시킵니다. 고등학교 올라와서 한번도 50점을 넘어본 적이 없다고 하는 '슬픈 학생'들의 경우, 때로는 점수가 두 배로 뛰는 기쁨을 맛봅니다. 물론, 그렇게 해도 점수가 60점이 안 되고 70점이 안 되는 경우도 있지만요. ^^;;;

주제 추론. 상대방이 하고자 하는 말이 무엇인지를 파악할 때 대화가 물 흐르듯 잘 흘러 갑니다. 상대방이 하고자 하는 말이 무엇인지 알지 못할 때 대화는 제자리를 맴돕니다. 지나친 넘겨짚기는 금물이지만, 상대가 지금 무슨 말을 하고 있는지 딱딱 알아먹을 때 사회생활도 편해지고 인간관계도 매끄러워집니다. 꼭 겉으로 드러내어 말하지 않더라도, 행간을 읽어내고 추론하는 능력이 필요한 것이죠.


결국, 자신의 주제를 아는 것이나 학교 공부에서 글의 주제를 찾는 것이나 일상에서 상대가 말하고자 하는 바(주제)를 추론 하는 것이나, 모두 '주제 파악'이란 말로 요약되는군요. 일상에서나, 학교에서나, 사회에서나, '주제 파악'만큼 중요한 게 없겠죠. 그 와중에 자문하게 되는군요. '나는 얼마나 잘 주제를 파악하고 있는 거냐'고 말이죠.
고득점, 대화, 말하고자 하는 바, 무관한 문장 찾기, 반타작, 빈칸 추론, 사회생활, 삶, 수능 고득점, 언어영역, 외국어영역, 요약문 빈칸 넣기, 인간관계, 일상, 저득점, 주제, 주제 찾기, 주제 추론, 주제 파악, 필요조건, 핵심, 행복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515 화 19:50 ... 20:20  비프리박
 
고득점, 대화, 말하고자 하는 바, 무관한 문장 찾기, 반타작, 빈칸 추론, 사회생활, 삶, 수능 고득점, 언어영역, 외국어영역, 요약문 빈칸 넣기, 인간관계, 일상, 저득점, 주제, 주제 찾기, 주제 추론, 주제 파악, 필요조건, 핵심, 행복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