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2011 우수블로거 선물이 도착했다. "그래, 이게 낫다!" 했다. 이번이 네번째. 그렇다 보니 비교가 안 될 수 없다. 선물은 주는 사람 마음이니 걍 받아, 라고 말한다면 할 말은 없지만 사람 마음이 어디 그런가. 받는 사람 입장에서도 '마음에 드는 선물이 있고 아닌 선물이 있다'면 말이 될까.

다행히도, 이번에는 명함이 없다. 우수블로그로 지난 3년간 매번 명함을 받았다. 세가지 컨셉의 명함 중에 마음에 드는 건 하나였는데 거기엔 내 실명이 오타가 나 있다. 컨셉과 오타 유무와 무관하게, 티스토리 블로그 명함을 누군가에게 건낸 일이 없다. '명함 말고 다른 걸 주면 좋지'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이런 저런 아쉬움과는 별개로, 기쁜 마음으로 우수블로그 선물을 기다렸다. 가장 기다렸던 건 달력이다. 티스토리 탁상용 캘린더가 내가 보기엔 퀄리티가 꽤나 높다. 마음에 든다. 책상 한 켠에 놓고 쓴다. 1월이 다 지나가는데도 안 도착해서 아쉬웠다. 좀더 일찍 보내주면 좋지. 2월 7일에 택배 수령했다. 앞으로 열 한 달 책상 한쪽을 차지하게 될 터. 달력 사진 공모전에 응모했다가 참가상으로 받은 캘린더가 하나 더 있긴 하다. 그건 옆의 그녀에게 선물했다. 그녀의 책상 한 켠을 차지하고 있다.



 
2011 Tistory Best Blogger. 받을 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부담스런 타이틀이다. 그저 '꾸준함'에 대한 시상일 거라 미루어 짐작한다. 나한테 무슨 '우수'니 '베스트'니, 어울리지 않는다. 사진의 카드는 명함이 아니고 그냥 한 장의 카드다. ^^



 
교통카드 지갑. 현재 나는 대중교통으로 출퇴근한다. 나에게 용도는 맞다. 가지고 다니는 노트북 가방 앞쪽에 교통카드용 포켓이 있어서 거기에 후불교통카드(신용카드)를 넣어서 사용했는데 카드를 이 교통카드 지갑에 넣어서 쓸까. 이 지갑의 퀄리티가 나쁘지 않다. 티스토리 주황색 마크는 닳겠지만.



 

명함지갑+카드지갑. 이렇게 적고 보니 중언부언의 느낌이 있다. 명함도 '카드'의 일종이므로 걍 '카드지갑'이라고만 적어도 될 거 같다. ^^ 명함을 넣는 용도로 쓰라고 만든 지갑 같지만 명함을 쓸 일이 없는 나는 그냥 신용카드를 넣는 데 쓸란다. 가죽이 부드럽다. 그래, 다른 데 비용 쓰느니 이런 카드지갑을 선물하는 게 낫다.



 
2012 calendar. 깔끔한 느낌이다. 검은 색 톤으로 다가왔던 이전 연도의 달력과 달리 흰 색 느낌으로 뽑았다. 검은 색도 괜찮았지만 흰 색도 깔끔하고 산뜻하다. 실린 사진들도 다들 나쁘지 않다. 그 중의 몇몇 사진들은 '나도 찍을 수 있을 거 같은데 왜 못 찍었을까' 자책하게 한다. ^^;



 
벽에 부착하는 연간 달력. 달력 사진 공모전에 응모해서 참가상으로 이미 받은 바 있는 달력이다. 그 달력은 냉장고 오른쪽 문에 붙어 있다. 이 달력은 어디다 붙여 놓으면 좋을까, 고민한다.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209 목 06:45  사진로드
2012 0209 목 07:30 ... 08:00  비프리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2.02.09 09:1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0: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꾸준함을 성실함으로 읽어주시다니 과찬이십니다. ^^
      선택하라면, 저는 '게으른 천재와 부지런한 바보' 중에서 후자를 택할 겁니다.
      제 주제와 천성에 맞는단 생각도 들구요.

      지속적인 블로그 얼마 없지요. 맞습니다.
      거미줄 쳐진 블로그, 수도 없구요. 처음과 달라진 블로그, 역시 많습니다.
      변화가 아니라 변모를 거쳐 변질로 승화시키는 분들, 또한 적지 않구요.
      그런 중에 꾸준한 블로그로 비쳐지기도 쉽지 않습니다.
      ('비쳐지기'라는 말을 쓰는 것은 제가 꾸준한 게 아닌데 꾸준한 걸로 비쳐지고 있기 때문. ^^)

      웹 1.0 시대에 머물기는 싫습니다.
      소통이 없는 분들 블로그에 놀러 가기도 답글 남기기도 싫습니다.
      소통이라는 게 답답글만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제가 그렇게 되고 싶지는 않습니다.

      자본주의적인 돈과 동떨어져 열과 성을 쏟은 적이 있느냐, 지금 그런 게 있느냐.
      이거 좋은 질문이에요. 자신에게 던지고, 가까운 사람들에게 권할 만한 질문입니다.
      그리고 어설피 잠깐 하다 말 거면 시작도 안 하는 게 좋죠.
      그 대상이 사진과 블로그를 넘어 '사람'이 될 수도 있다고 보는 1인입니다.
      사랑할 사람, 아낄 사람, ...도 포함되지요.

      그러고 보니 블로그를 언제까지 하겠다는 생각은 하지 않고 있네요.
      사진을 언제까지만 찍겠다는 생각을 하지 않듯.
      옆에 있는 사람을 언제까지만 사랑하겠다는 생각을 하지 않듯. ^^

      이래저래 코드가 통하는, ㅇㄹㅋ님 같은 분들이 있어 행복합니다.

    • BlogIcon Laches 2012.02.09 11: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비밀댓글이라도 이니셜을 써주시니 누구신지 단박에 알겠네요.
      아는 분들은 다 아시는 비밀글.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1: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하핫. 라키님, 제가 너무 표를 낸 걸까요? 힛.

    • 2012.02.09 11:13 | Address | Modify/Delete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1: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는 사람만 아는, 아는 사람은 다 아는.
      그런 비밀 답글. ^^

      ㅇㄹㅋ님 말씀처럼, 끼리끼리 공유하는 게 비밀이네요.

      답답글을 일부러(?) 답글을 유추할 수 있게 적는 센스. :)

      이래저래 ㅇㄹㅋ님의 답글은 그게 ㅇㄹㅋ님의 답글인지 미루어 짐작하고
      답글의 내용도 답답글로 미루어 짐작하고. ^^
      이럴 때 '나 이뻐?'라고 하는 건데 말입니다. 하하핫.

  2. BlogIcon Laches 2012.02.09 11: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검정이 기본에 테두리를 주황으로 포인트를 주었네요.
    T의 주황색은 색이 얼른 닳아야 왠지 민망함이 덜할듯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1: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티스토리의 기본 컬러 컨셉은 주황인 듯 하죠?
      지갑 두개의 테두리에 주황 포인트는 그야말로 포인트가 되어주고 있는데요.
      요게 아무래도 오래지 않아 닳겠죠?

  3.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2.02.09 12: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냉장고 부착 ㅋㅋㅋㅋ 잘하셧네요 ㅋㅋㅋㅋ
    저희집 냉장고엔 마땅히 붙일 공간이 없어서 책상 한켠에 잠자고 있다는 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2: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일단 어딘가에는 꼭 붙여놓고 싶고,
      이왕이면 눈에 띄는 곳이면 좋겠어서.
      냉장고 오른쪽 문에. 하하핫.
      티몰스님도 잠자고 있는 그 아이를 깨워주세욤.

  4. 2012.02.09 12:1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2: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무용지물이 안 되게 하려고 용도를 찾아내는 면도 있어요. ^^

      덧)
      제가 좀 적은 감이 있죠?
      많이 올라 가도 대충 1.5배 정도가 고작이에요. 떨어지면 0.5 정도가 될 때도 있구요.
      ㄴ님 블로그에서 그래프를 보다가 궁금증이 유발되더라구요.
      아무래도 주제나 컨셉이랑 관계가 있지 않을까 싶네요.
      도움말씀 감사해요. 근데 일단 부럽습니다. 핫.

  5. BlogIcon 어세즈 2012.02.09 13: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wew ... 카드 명함, 이번에 우수 블로거 분들이 단체로 받았나봅니다.. 서핑하는데 다들 명함 자랑이 한참이신 ;ㅅ; 흑흑 부럽기만한 1ㅅ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09 14: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300명이 받았다고 봐야죠.
      명함이 아니고 명함지갑이지요.
      달력 2종과 교통카드지갑도.

      올해 말에 좋은 소식을 접하신다면
      내년 2월에 선물을 받으실 거예요.

  6. kolh 2012.02.09 18:2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 가죽처럼 보이는 저 지갑들..
    무지 있어(응?)보입니다..ㅋ
    티스토리에서 꽤 신경쓴 듯 싶네요..
    저라도, 저런 것들 받으면 상당히 자랑 좀 하고 다니겠는걸요?
    암튼, 다음에 뵙게 되면, 실물로 선 뵈 주십시오..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10 08: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가죽 맞고. 싼 티가 나지 않아서 좋아.
      무슨 명품 찾는 분들이 보면 웃을지도 모르지만.

      이전에 보낸 선물들에 들어간 총비용이 있었을 거고
      그걸 효율적으로 쓰는 게 맞다면 이번은 나름 괜찮은 듯.

      달력은 기다렸던 물건. 핫.

  7. BlogIcon DAOL 2012.02.09 18: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간혹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입장에서 교통카드를 넣어 가지고 다닐 수 있는
    교통카드 지갑이 생겨서 좋은 걸요..ㅎ
    아이에게 양보할까? 해서 맘에 드느냐구 물었더니
    필요치 않다고 하네요..ㅋ
    제가 써야겠어요..ㅎ

    명함지갑은 용도를 달리해서 카드수납용으로 사용할려구요..
    적립식 카드를 몇 장 가지고 있걸랑여..ㅎ

    탁상달력은 정말 유용하게 쓰일 것 같아요..
    저도 책상 한켠에 다소곳이 놓아두고 매일매일 바라보며 스케줄을
    계획하고 정리하며 간단한 메모를 겸하여 사용할 거랍니당..ㅎ

    티스톨로 부터 받은 선물은 비프리박님에게나 저에게나
    동거동락하면서 함께 하겠죠..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10 08: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교통카드를 이용하시기도 하는군요?
      더 자주 교통카드를 쓸 아들래미는 필요 없다고. ㅋㅎ
      아이들에게는 유인이 안 되는 아이템인가 봅니다. ^^;
      다올님이 잘 쓰시면 되겠네요.

      카드지갑도 저랑 같으시네요.
      저 역시 신용카드 몇장과 멤버십카드 몇장을 넣으면 좋을 듯.
      그리 되면 지갑이 홀쭉해지겠지만. 핫.

      탁상용 달력은 많이 기다렸어요. 그간 용도가 컸어요. ^^
      다올님처럼 책상 한켠을 차지하고 스케줄러가 되어주거든요.
      지난 달력의 경우에도 버리지 못하겠어요. 티스토리 달력은. 흐윽.

  8. BlogIcon 36.5°c 몽상가 2012.02.09 19: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번 선물들은 매우 실용적인 것들이라 다들 만족감이 높으신것 같습니다. ^^

  9. BlogIcon 신기한별 2012.02.09 23: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잘 받았어요. ㅋ
    명함이 없어진 건 아쉽지만 그래도 이건 실용적으로 좋네요.

  10. BlogIcon ageratum 2012.02.09 23: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받았는데..
    이미 많은 분들이 리뷰를 써주셔서 저는 올려야 할지 고민입니다..ㅋㅋ
    주말용 포스팅으로 할까봐요..^^:
    암튼.. 처음 선정된 저로서는 이번에 명함이 오길 바랐는데.. 아쉬움이 좀 있습니다.. 흑..ㅜ.ㅜ
    그래도 생각해보면.. 누구에게 줄 일이 없을거 같다보니..
    이게 낫겠다 싶기도 해요..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10 08: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올릴까 말까 고민했던 포스트인데요.
      자축의 의미보다는 용도의 측면에서 접근을 해서 올려 봤어요.
      불로화님도 불로화님의 관점과 생각을 담아 올려보심 좋지 않을까요?
      기대하고 있을게요.

      명함을 기대하셨군요. 저도 처음 받을 때는 내심 기대가 되었더랬어요.
      처음 받은 명함이 그 중 제일 나았어요. 근데 오타가. -.-;
      용도면에서는 명함보다는 카드지갑이 낫지 않나요?

  11. BlogIcon CANTATA 2012.02.10 09: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명함이 아니어서 더 괜찮아하시는군요.^^
    명함이 아니어서 더 안좋아하시는 분들도 계시더군요..ㅎㅎ
    주황색 마크가 닳아없어질때 즈음 2012년 우수블로거로 선정되셔서 또 받으시길^
    축하드립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10 09:1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개인적 쓰임새가 다 다른 거겠지요.
      저는 명함을 쓸 일이 없는 직종인데다
      티스토리 명함을 내밀 일은 더더욱 없다 보니
      차라리 카드지갑으로 쓸 2종 세트가 더 좋으네요.
      축하 감사합니다.

  12. BlogIcon 해우기 2012.02.10 11: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ㅎㅎ 멋지네요...축하드려요.....ㅎㅎ

  13. BlogIcon 패리 2012.02.15 1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랜만에 들어와서 인사드려요
    우수블로거되셨군요 축하드려요
    꾸준히 열심히 하신 보람이 있네요~
    전 이래저래 핑계로 (출산/육아) 한동안 방치를했더니 이상한 스팸글들만 가득;;
    차단삭제하는데두 시간이 걸리더라구요^^
    아무튼 다시한번 축하드려용~~^^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15 17: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오랜만이네요. 그간 출산을 하셨군요. 고생 하셨네요.
      여성분들이 하시는 것처럼 출산/육아 블로그로 방향을 잡아서 restart하시는 것도 좋겠네요.
      꼭 그 방향이어야 하는 건 아니겠지만요. ^^

      저는 그 사이에(?) 배지를 하나 추가했네요.
      축하 감사하구요. 그냥 꾸준히 달렸을 뿐인데. 핫.

      덧) 스팸 삭제하시느라 고생하셨네요.
      스팸들의 공통점이 있지 않던가요? 저한테도 많이 날아오거든요.
      아이피 차단하고 삭제하셨죠? 같은 아이피이면 일괄 삭제되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