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 달에 영화를 좀 보고 있네요. 한 편도 안 보고 지나가는 달도 많은데 이 달엔 열 두어 편을 본 것 같습니다. 극장에 가서 본 것도 있지만 주로 집에서 IPTV로 봅니다(VOD). 보려고 했는데 못 본 영화들 위주입니다. 본 후의 소감이 기대 이상인 영화도 있고 시간 아깝게 괜히 봤다 싶은 영화도 있습니다. 


영화를 본 후, 책을 읽었을 때와 마찬가지로 리뷰를 작성하고 있습니다. 영화 외적 맥락과 상황이나 제작 뒷이야기 같은 것은 제가 알지 못 하므로(관심도 별로 없으므로), 영화 내적 관점에서 리뷰를 씁니다. 주로 영화의 스토리 구성과 영상, 배우의 연기와 대사에 초점을 맞추어 제 생각과 느낌을 적습니다. 



본 영화에 대해 별 다섯 개 만점의 평점을 주고 있습니다. 영화평에서 잘 이용하는 별점이라 저도 택한 것이고, 영화에 관한 제 리뷰를 요약하기 위한 것이기도 합니다. 리뷰를 다 읽을 시간이 없는 분들을 위한(-.-); 배려이기도 합니다. 별 하나에서 별 다섯까지, 어떤 의미를 담는지 적어보고 싶었습니다.


영화 리뷰에 들어가는 별점에 저는 대략 이런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 꼭 또 보고 싶은 영화
★★★★☆ 한번쯤 더 보고 싶은 영화
★★★☆☆ 그저 "봤다" 싶은 영화
★★☆☆☆ 두번 보고 싶지 않은 영화
★☆☆☆☆ 한번 본 것도 시간 아까운 영화

★★★★★ 영화를 어떻게 이렇게 만들 수 있을까?
★★★★☆ 잘 만들었네
★★★☆☆ 잘 만든 건지, 못 만든 건지.
★★☆☆☆ 영화를 어떻게 이렇게 만들 수 있을까!
★☆☆☆☆ 왜 만든 거니?

★★★★★ 보는 시간과 돈이 아깝지 않을 거야.
★★★★☆ 큰 기대 없이 보면 나쁘지 않아.
★★★☆☆ 괜찮은 영화는 아닌데 별로인 영화도 아닌.
★★☆☆☆ 굳이 볼 필요가 있을까.
★☆☆☆☆ 시간과 돈이 많이 아까울 걸.

★★★★★ 별 다섯 개 그 이상을 주고 싶은데 별이 없네.
★★★★☆ 별 하나 빼는 건 어딘지 모를 아쉬움 때문.
★★★☆☆ 별 셋은 50점 넘겼음에 대한 표현. 반 타작 턱걸이.
★★☆☆☆ 별 하나 짜리라고 하기엔 좀 미안한 느낌.
★☆☆☆☆ 별을 꼭 줘야 하는 거야? 하나도 아까운데.

평소의 핵심 코드는 너댓 개로 정리 되네요. 1) 보고 싶다 2) 잘 만들었다 3) 보는 시간과 돈 4) 별. 각각의 핵심 코드를 기준으로 별 다섯에서 별 하나까지 차이를 적었습니다. 별점에 담긴 제 생각과 느낌입니다. 제 생각과 느낌일 뿐입니다. ^^ 영화 리뷰를 쓸 때 적당히 한 줄을 꺼내어 평가란에 넣게 될 겁니다. 조금 수정하거나 그대로.


이 글을 읽으시는 당신의 영화 별점에 담긴 의미는 어떤 것인가요? 별 다섯에서 별 하나까지 당신의 생각을 알고 싶습니다. ^^
 
 
영화, 리뷰, 영화평, 영화 리뷰, 영화 감상평, 별점, 별 평점, 별점 주기, 한줄 평가, 영화 감상, 영화 관람, 극장, IPTV VOD, 별 하나, 별 둘, 별 셋, 별 넷, 별 다섯, 영화 평점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129 일 10:20 ... 10:50  비프리박
 
영화, 리뷰, 영화평, 영화 리뷰, 영화 감상평, 별점, 별 평점, 별점 주기, 한줄 평가, 영화 감상, 영화 관람, 극장, IPTV VOD, 별 하나, 별 둘, 별 셋, 별 넷, 별 다섯, 영화 평점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