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천과 삼천. 경기도 '이천'과 경상남도 '삼천'포(1995년 '사천'이 되었죠) 이야기가 아닙니다. 오랜만에 해보는 블로그 히트 캡쳐(방문자수)입니다. 깔끔한 이천과 삼천이 눈에 들어와서 반가운 마음으로 잡아보았습니다. ^^

  
움직이는 이천 잡기

9월 21일 17:35에 잡은 2,000입니다. ^^
매초까지는 아니지만 계속 움직이는 숫자이다 보니
깔끔한 2000을 접했을 때 조금 긴장되더군요. ^^ 스샷. 찰칵!


 
 
 
고정된 삼천 봉인

9월 15일을 딱 3000으로 마감했습니다.
9월 16일이 되고 나서 보니까 깔끔한 3000인 거 있죠.
000으로 끝나는 게 1/1000 확률, 그런 놈을 만나다니 기분 좋았!
 

 

누적 방문자수 100만을 넘기고서 "다음 클린 히트는 언제가 될 지 감도 안 잡히는 500백만 쯤 되는 건가?" 했는데, 중간에 이렇게 의외의 깜짝 클린 히트 선물(?)을 받게 되니 기쁘군요. 히트 캡쳐하려고 기다리거나 한 것이 아니라 우연히 딱 보게 된 클린 히트여서 뭔가 더 럭키한 느낌이 드는. 핫. ^^
 
 
 



글의 내용이 재미있으셨다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921 수 17:35 ... 17:40  시작이반
2011 0923 금 09:00 ... 09:10  비프리박
2011 0923 금 15:30  예약발행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윈컴이 2011.09.23 15: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777도 ㅋㅋ;;
    저는 여기의 약 1/10이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4 00: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777도 깔끔한 숫자죠.
      저는 언젠가 333을 노렸던 기억이. ^^
      지금은 잘 하면 3333도 걸릴 법한데 그게 잘. ^^;

  2. BlogIcon 노이베이 2011.09.23 15: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럴땐 묘한 쾌감이 들죠 !! ㅎㅎ
    좋은 포스팅하시구 멋지고 유익한 블로거가 되시어
    다음엔 2만 찍고 3만찍으시길바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죠. 묘한 쾌감. 맞습니다.
      흠흠. 하루에 2만 3만 찍으면 이거 상상만으로도 행복한 걸요?
      물론 하루 2천 3천 찍는 지금도 행복하긴 합니다만. ^^
      2만 3만 매일 찍는다면 어쩌면 전업 블로거로 전향할 생각을 하게 될지도요. ^^;

  3. 2011.09.23 16:5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축하 고맙습니다. (축하 받으려고 올린 건 아니지만. 핫.)

      시간이 흐를수록, 블로깅한 시간이 길어질수록
      블로깅이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포커스를 어디에 두어야 할지 늘 고민이 되구요.
      (그냥 그날의 느낌이 저는 포커스입니다만. ^^;)
      ㅇㄹㅋ님은 사진이면 사진, 시사면 시사, 이렇게 분리해놓으신 상태라 고민이 더 되실 듯.

      김훈의 말이 맞습니다. 공감하구요.
      단어 하나, 조사 하나, ... 가지고도 고민이 되는 거죠.
      김훈이 언젠가 썼던 '하지만'이라는 접속사에 관한 고민도 동의할 만했습니다.

      덧) 어디 다녀오신 주말이셨나요?
      부인과 운동장 돌으셨단 이야기는 들었는데. ^^

  4. BlogIcon 보기다 2011.09.23 17: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호~ 클린히트 숫자도 좋네요.
    저도 윈컴이님처럼 777 한번 찍어보고 싶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러고 보니 매일 777은 한번씩 찍고 있었는데 전혀 보질 못했네요.
      우리 한번 같이 찍어봐요? (막 이러구. ^^;)

      마음 같아서는 하루에 한번씩 7777도 지나다녔음 좋겠습니다. ^^

  5. BlogIcon 안달레 2011.09.24 07: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ㅎㅎㅎㅎ 이런 즐거움도 있는거군요. ㅎㅎㅎ 저도 한번 히트수 봐야겠어요 ㅎㅎ

  6. BlogIcon 럭키도스 2011.09.24 07: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3000... ㅋ 좋은 기록이군요.~^^
    주말에 근무하시나요? 저는 오늘 근무하고 내일 쉽니다.~그래도 하루라도 쉬어서 다행이에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일단 뭐든 재미가 있어야 오래 가는 법이니
      제 재미를 제가 찾는 격이라고나 할까요? 히트 캡쳐요. ^^

      주말에 근무했습니다. 일요일에는 오전 출근 했구요.
      럭키도스님은 일요일에 쉬셨군요? 푹 쉬셨나요?

  7.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1.09.25 12: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우연히 탁 보게되면 클린히트 해봐야겟어요 ㅋㅋㅋ
    심심한 일상에 재미있는 일이 될거 같아요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게 기다릴 정도가 되려면 이제 숫자가 꽤나 커야 재미가 있고
      그냥 딱 걸리는 걸로는 천 단위 정도도 쏠쏠한 재미가 있습니다.
      1년에 한번 정도 일일 방문자를 000으로 마감해도 운이 좋은 셈이죠. (1/1000 확률이니. 훗.)