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에 가면 제주도에서만 보고 접할 수 있는 것을 경험해야죠. 수많은 해변들, 수많은 박물관들, 수많은 식물원들, ... 하나하나 꼽다 보면 제주도에서만 보고 접할 곳이 참 많습니다. 하지만 그 중에 성산일출봉은 반드시 끼워넣어야 할 필수 코스입니다.

뜨거운 8월 초 무더위 속에 성산일출봉을 올랐습니다. 땀은 비 오듯 쏟아집니다만 정상에서 맞이할 장관에 발걸음은 가볍습니다. 중간에 두어번 쉬어 정상에 올랐습니다. 봉우리는 높지 않습니다. 다만 가파를 뿐입니다. OTL

눈과 마음에 담을 풍경, 사진으로 담겠다고 굳이 DSLR 카메라 Canon 50D를 메고 올랐습니다. 산에 오를 때 카메라는 애물단지가 됩니다. 렌즈까지 합쳐 고작 1kg 정도의 무게가 점점 무거워지는 것도 그렇고, 팔로 손으로 손가락으로 타고 흐르는 땀이 카메라에 안 닿게 해야 합니다.

성산일출봉은 주소가 있는 봉입니다.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리 114라고 확인되고요. 성산일출봉의 위치는 다음과 같습니다. 이미지 캡쳐 출처는 Daum 지도입니다. 성산일출봉 내력에 관해서는 ☞여기☜를 참고하시면 좋을 듯. 
 

= 성산일출봉 위치 - 성산일출봉은 제주도의 동쪽 끝에 위치합니다. =


       제주도 가볼만한 곳, 한여름에 기어이 오른 성산일출봉! (2010 0804)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세계자연유산 성산일출봉 



올라보면 알겠지만 세계자연유산에 등록될만한 분화구입니다.
2000년 7월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곳이기도 하고요.
그래서(?) 입장료가 있습니다. 어른 2000원.
다행히 주차료는 없었습니다. ^^

 


 
2  
 
성산일출봉 표지석과 성산일출봉
 
표지석 앞에서 사람이 나오게 찍은 인증샷은 패스합니다. ^^
뒤로 보이는 저 곳을 오를 겁니다. 저 가파른 곳을! ^^;



위 아래 사진에 사람들 보이시죠?
한여름임에도 많은 사람들이 오르고 있습니다,
경사가 가파른데요. 가파른 경사는 등산로를 절묘하게 꺾죠.
성산일출봉까지 (거의 전부) 계단으로 길을 내놨습니다.
 


 
3  

성산일출봉 기슭을 장식하는 기암괴석 1
   


등경돌 혹은 징경돌로 불리는 돌입니다.
참 모양새가 독특하게 생겼습니다. 돌을 감싼 이끼(?)도 예사롭지 않게 보입니다.
"이 바위 앞을 지나는 주민들은 네번씩 절을 하는 풍습이 있었다"는군요.

 


 
4  

성산일출봉 기슭을 장식하는 기암괴석 2
   


녹색이 정말 선명하죠. 뒤로 배경이 된 바다와 대비되어 더 그런 듯.
 


 
5  
 
정상에 올라 내려다보는 성산일출봉 1
 


정상에 올라서서 왼쪽을 보았을 때.
 


 
6  
 
정상에 올라 내려다보는 성산일출봉 2
 


정상에 올라서서 오른쪽을 보았을 때.
 


 
7  
 
정상에 올라 내려다보는 성산일출봉 3
 


정상에 올라서서 한가운데를 보았을 때.
저기 내려가면 사람이 걸을 수 있는 땅이겠지? 라는 생각이. ^^

 


 
8  
 
산에는 꽃이 피네, 분화구에도 꽃은 피네.
 


멀리 봉우리만 봤지, 발 아래, 계단 옆을 보니,
꽃이 피어있더군요. 렌즈 줌을 최대한 당겨봤습니다.
그렇죠. 산에는 꽃이 핍니다. 분화구에도 꽃은 핍니다.

 


 
9  
 
내려오는 길에 접한, 식물의 강한 생명력
 


가파른 경사면에서 기암괴석을 의지하여
해풍을 맞으며 푸른 식물들이 자라고 있습니다.
식물의 생명력은 정말 강하다!는 걸 다시 한번 실감합니다.

올라갈 땐 안 보인 게, 내려올 땐 보이는 것은 아무래도
마음이 좀 편안해지고 느긋해져서겠죠? ^^
 


 
10  
 
내려오는 길에 만난 기암괴석. 강아지? ^^
 


올라갈 때 분명 보았던 바위인데
내려갈 때 보니 또 다른 모습으로 보입니다.
제가 강아지 같다고 하자 그녀가 흔쾌히 수긍합니다.
 



성산일출봉 포스트는 이번으로 끝나지 않습니다. 올랐던 때를 추억하며 다른 포커스의 사진들로 구성하여 (꽤나 시간이 흐른 뒤가 되겠지만 또) 포스팅을 하고픈 욕심이 드는 성산일출봉이라서 그렇습니다. 다행히 많은(?) 사진을 찍어두었습니다. 핫.

뒤이어 (큰 시차를 두지 않고) 올리게 될 성산일출봉 후속 포스트는, 일출봉에 올라가며 내려다보거나 정상에서 내려다본 풍경을 담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힘겹게 메고 오르내린 50D 녀석으로 담은 풍경이 너무 인상적이라서 말이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조오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10 0817 화 00:20 ... 01:20  비프리박
2010 0817 화 08:30  예약발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Reignman 2010.08.17 09: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가 성산일출봉을 가봤는지 잘 기억이 안납니다.
    두 번째 갔을 때는 분명히 안갔는데 수학여행으로 갔을 때는 워낙 예전 일이기도 하고,
    여기저기 바쁘게 다녔기 때문에 한라산 말고는 어딜 갔는지 기억도 안나네요. ㅎㅎ
    암튼 성산일출봉에서 내려다보는 시원한 절경에 가슴이 탁 트이네요. ^^
    기분 좋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가 경주 수학여행 갔던 것과 비슷한 곳이 레인맨님에게는 제주도셨군요?
      어린 시절 경주에 갔을 때 어딜 갔던 것인지 전혀 기억에 없다죠.
      경주에 관한 기억은 커서(어른이 되어) 맘 먹고 일부러 찾은 때부터 시작되네요. 크흐.

      일출봉의 전망은 정말 절경이라는 느낌입니다.
      여름에 오르기 더워서 그렇지, 그닥 높은 곳도 아니고,
      제주에 가면 일출봉은 오를만한 가치가 있단 생각입니다.

  2. BlogIcon G-Kyu 2010.08.17 09: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성산일출봉을 찍은 사진은 많이 봤는데, 이렇게 정상에서 찍은 사진은 처음 봅니다!!
    우왕~! 부럽습니닷! 잘 찍으셨구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카메라를 메고 올라가길 잘 했다죠.
      올라가는 길에 땀 때문에 카메라 상할까봐 정말 조심했지만 말이죠. ^^;
      카메라도 카메라지만 일출봉에서 눈과 마음이 호사를 했지 말입니다.

  3. BlogIcon 윤뽀 2010.08.17 10: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올레길 1코스를 걸었을 때 성산일출봉을 '가까이서' 봤죠 ㅋㅋ
    그 근처에 방을 잡아서 뒷꽁무니로 살짝 들어갔다 와보기도 했지만 더 올라가보진 못했네요
    올레길 정복하고 이곳도 한번 가보고 싶어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1코스라면 성산일출봉과 가까왔겠네요.
      해안에서는 멀리서도 일출봉이 보이죠. 섭지코지에서도 근처 해변공원에서도
      성산일출봉이 (날씨만 좋으면) 잘 보이고 말이죠.
      올레길 정복 후엔 윤뽀님은 일출봉 정상으로 고고~ 하시는? ^^

  4. 2010.08.17 14:5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BlogIcon DanielKang 2010.08.17 15: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아~~ 예전에 제주도 여행갔을 때 기억이 나네요
    정말 힘들게 올라갔던 기억이... ^^;;;;;;

  6. BlogIcon mingsss 2010.08.17 15: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성산일출봉 갈 때마다 날이 흐려서 저런 쨍한 장면은 한번도 못봤어요
    온통 안개가 끼고 한치 앞이 안보이는 길을 우비를 입고 올라갔었죠 ㅎㅎ
    그 광경도 나름 멋있었어요. 맑은날엔 저렇게 보이는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런 쨍한 장면을 덜컥 접한 우리는 정말 운이 좋았던? ^^
      날씨가 워낙 뜨겁고 더워서 고생은 좀(?) 했지만
      풍경과 전망이 보람을 느끼게 했단. ^^
      흐흠. 한치 앞이 안 보이는 길에 우비까지 입고 오른 밍스는 장말 대단.
      (이 답글의 특징은 '던/단'으로 끝나는 것인? 라임을 맞춘? ^^)

  7. BlogIcon BubbleDay 2010.08.17 16: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는 멋진곳이 많네요..^^

  8. BlogIcon ageratum 2010.08.17 17: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성산일출봉은 꼭 가봐야 하는곳 같아요..^^
    정말 멋있는 곳..^^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제주도에 가면, 산 오르기를 싫어하지 않는다면,
      꼭 가봐야 할 곳이죠. 걷기 좋아하시는 분에게는 아주 행복한.

  9. BlogIcon 어멍 2010.08.17 17: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정도 경사는 제겐 에베레스습니다.
    점점 곤조가 없어지는지 가파른 곳만 보면 제겐 입산금지팻말처럼 보여지면서 온갖 핑계를 찾게 되더군요.
    산행이란 굳이 정상을 정복하지 않아도 의미있는 것이다.......
    이것은 더 이상 접근하지 말라는 신의 섭리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경사는 가파르지만 계단을 정말 잘 뽑아놔서 에베레스트까지는 아닐 걸요? ^^
      저 역시 가파른 산행, 특히 거친 길이 있는 산행은 입산금지 표지가 반갑습니다. ^^;
      성산일출봉은 덥긴 했지만 어려운 코스는 아니어서 괜찮았고
      풍경과 전망이 좋아서 잘 올랐단 생각을 했지만,
      저 또한 산행은 굳이 정상에 올라야 하는 것은 아니란 입장을 견지한다죠. ^^

  10. BlogIcon 무예인 2010.08.17 22:4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전 통영 다녀왔는데 대박이요

  11. BlogIcon G_Gatsby 2010.08.18 01:2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좋은 기억 만드셨네요. 푸른색이 참 곱네요.^^
    행복하시죠?^^
    기억을 만드는 일이 항상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19 05: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좋은 추억 만들었습니다.
      촘촘한 계획을 짜지 않아서 더욱 좋았던 것 같습니다.
      계획은 필요하지만 모든 걸 계획하면 여행의 재미가 없죠.
      이번엔 그게 잘 맞아떨어진 것 같습니다. ^^
      즐거운 여행, 뜻깊은 여행은 언제나 저를, 저희를 행복하게 만듭니다.

  12. BlogIcon 린이♡ 2010.08.20 21: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성산일출봉은 저도 가봤지만 저 강아지 바위가 있었는지 기억이 안 나네요.. 저는 울타리 배경삼아서 아버지가 찍어주던 폴라로이드 사진이 있습니다. 집 거실에 성산일출봉 배경삼아 찍은 가족 사진을 보니 제주도 가고 싶어요~

    나중에 제 돈으로 부모님 모시고 새로운 가족사진을 만들 수 있도록 열심히 살렵니다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1 10: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강아지(?) 바위는 강아지가 연상된다는 의미로 제가 불러본 것이고욤.
      실제 이름은 강아지가 아닐 거예요. (그랬던 듯.)

      흠흠. 저 울타리 배경 삼아서 찍은 폴라로이드 사진이 있군요?
      아마도 그게 대부분 생각하게 되는 성산일출봉 인증샷 정도 되는 듯 합니다.

      나중에 꼭 부모님 모시고 제주 여행 가시고 가족 사진 맹그시고 ...
      그러시길 바래요. 충분히 그러실 거예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