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올리고 보니 글 하나의 길이가 너무 길어진 감이 있군요, 가독성이 낮아질 거 같아...
포스팅 후에 셋으로 나누어 올립니다. 올렸던 그대로 넘버링 했던 부분들 별로 나누었습니다. ^^
▩ 황정민 (2):사과...? 마녀사냥? -.-;;; ▩  & ▩ 황정민 (3):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 산다는 것 ▩ 
                                                                                                        2008. 0629 일 18:50 분리게시



   - I -

아나운서 황정민이 촛불집회에 진정으로 "걱정"과 "안타까움"이 있었다면, 이렇게 말했어야 한다고 봅니다.

“국민들이 안심할 때까지 (장관)고시를 연기하겠다더니
생각했던 것보다 빨리 일이 진행돼 시위대가 흥분했다.”
"시위대의 흥분이야 그럴 수 있다고 해도,
경찰의 물대포 발사 모습은 많이 실망스러웠다.
소통을 내세우는 이명박 정부다 뭐다 보도했던 외신들이
이제 다시 '그럼 그렇지' 하지 않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배우 황정민 말고, 아나운서 황정민 이야기입니다.

이 분... 황정민 아나운서란 분의... 6월 26일 KBS 2FM ‘황정민의 FM대행진’이란 프로에서 오프닝멘트...
시위대와 경찰의 충돌에 대해 "국민들이 안심할 때까지 고시를 연기하겠다더니 생각했던 것보다 빨리 일이 진행돼 시위대가 흥분했다" .....
"경찰의 물대포야 기대한 게 없어서 그런지 몰라도 시위대의 과격해진 모습은 많이 실망스러웠다. 새로운 시위문화다 뭐다 보도했던 외신들이 이제 다시 ‘그럼 그렇지’ 하지 않을까."       ( 이상의 인용 출처 )


이 말은 방송의 아나운서가 할 말이 아니라 경찰청 대변인이 할 할 말이죠.
발언의 여파가 걷잡을 수 없게 되자 이후에 황정민이 밝힌 "염려" "안타까움" "걱정"이 모두 진심이었다면,
제가 처음에 적은 것처럼 말하는 것이 맞다 봅니다. 아나운서면... 말로 먹고 삽니다.
자신의 말이 무슨 의미인지 모르지는 않을리라 봅니다. 대한민국 아나운서 수준, 그렇게 낮지도 않구요.
그래서 저는... 황정민의 발언에서 편파성을 읽게 됩니다. 묘하게 추켜세우는 듯 하면서 깎아내리는...!
흠... 아나운서라면 공정해야죠. 편들기로 맘 먹었다면 99% 국민의 편을 드는 것이 맞고요.
경찰과 정부편을 들려면 경찰이나 정부의 대변인이 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2008 0629 일 14:50 ... 15:30  비프리박
2008 0629 일 06:30 ... 07:30  초고작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kazenohana 2008.06.29 16: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맨 아래의 일화는 .. 방송가에서 있을 수 있는 에피소드로 웃고 넘어갈 수 있는 일이지만.
    위의 두 사건은 좀 문제가 있어보이네요. 음 .. ;;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9 19: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공감 감사합니다.
      촛불집회 관련 발언과 여중생 미군장갑차 사망사건 대학생 시위 관련 발언은 문제가 있지요.
      모유수유 단점 관련 발언은 백보양보하여 그렇다 쳐도 말입니다. 0.0;;;

      글을 쪼개는 바람에...
      언급하신 부분은 part (3)에 실려 있습니다. ^^

  2. 의견~ 2008.06.29 19:3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광우병에 반대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그렇지 않은 사람들도
    있는건데..

    자신들이 주장하는것은 정당하고 그렇지 않은 사람은 말도 못하게 하는게..
    정말 민주주의에서 일어 나고 있는게 가슴아플뿐...

    제발 조용해진 나라를 보고싶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9 20: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책임을 묻는 것이 말을 못하게 하는 것은 아니죠.
      공정성과 편파성... 그런 말은 모르시나 봐요...?

      갑자기 광우병 이야긴 왜 하시는지...?
      광우병에 찬성하는 사람이라면, 광우병 걸린 쇠고기를 많이 먹으면 될 일이지요.
      광우병 반대하는 사람은 30개월령 이상 미국산 쇠고기 완전개방에 대해서 계속 반대할 수 있어야 하구요.

      누구 때문에 나라가 시끄러워졌는지는 생각해 보지 않으시나요?

  3. BlogIcon 박코술 2008.06.29 20:2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황정민은 예전에 발언 잘못해서 꽤 애를 먹었는데,
    그런 쓴맛을 본 사람이 또 말실수를 하디는 않갔디요.
    (물론 저건 막말이나 말실수가 아니디만서리.)
    아마도 눈치를 보느라, 위에서 시키는 대로 조심스레 한 거이 아닌디 몰갔습네다.
    저럴 땐 정말 죽을 맛일 겁네다.
    가장 무서운 건 대중인데, 기리타고 당장 눈앞에 있는 윗사람 뜻을 거스를 순 없고...
    요즘 방송국덜에 대한 쥐새끼 패거리의 압박이 꽤 심한 듯한데,
    이럴 때 방송인덜이 가장 애를 먹갔디요.

    기런 의미에서 방송국을 지켜 주려는 국민덜의 모습은 대단합네다.
    과거 30년에 걸쳐 경험한 언론탄압을 다시는 되풀이하지 않으려는 거갔디요.

    • BlogIcon kazenohana 2008.06.30 07: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기러티요. 기러티요. 공감합네다.
      저도 말투를 쫌 따라해 봤습네다. 재밌습네다. ^^;;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30 15: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쥬신님// 제 심증은 황정민 본심의 뽀록이라는 쪽입니다.
      물론, 99% 준대로 읽는 거겠지만 말입니다. ^^
      준대로 읽을 때 죽을 맛일 거 같긴 합니다...
      근데 1% 애드립 부분에서 자신의 본심을 뽀록낸 것 같구요. ^^

      요즘 방송국에 대한 쥐새끼들의 압박이 꽤 심합니다.
      kbs는 정연주 사장으로 초점을 맞춘 것 같고,
      mbc는 피디수첩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 같습니다.
      ytn은 사장임명 쪽으로 굳힌 것 같지요...?
      이거, 김대중-노무현때도 맘대로 했던 것 아니냐...
      우리가 맘대로 하면 그건 나쁜 짓이냐...?
      라고 되묻는 물음 앞에서 아연실색... 그 자체입니다.
      아득해지는 기분... 이랄까... -.-;

      말씀처럼 언론자유를 지켜내자는 국민이 있어 그나마 든든합니다. ^^v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30 17:4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바람꽃님// 그 말투요... 그게, 중독성이 좀 심합니다.
      저도... 한 몇달 따라가게 되더군요.
      맘먹고, 중독을 끊고...! 벗어난지 좀 됩니다.
      그러고도 상당 기간 금단증세를 느꼈죠. ㅋㅎ
      간혹 답답글 쓰다 보면... 쥬신님 말투로 따라 쓰고 있었다는...! ㅋㅎ

      바람꽃 님도 블로그에서 북한말 한번 구사하시라요.
      그게 힘드시면 제 블로그에 와서 답답글 다실 때만이라도... ㅎㅎ

  4. 메아리 2008.06.29 23: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경찰 대변인도 아니고 국민편도 아닌 양다리걸치고자 애를 쓰는거 같아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30 16: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경찰 대변인의 심성(?)을 가지고... 본의를 말하고서...
      거기에 질타를 날리니까... 이거, 사과라고는 하지만... 속으론, 열 많이 받겠죠.
      어금니 꽉 물고 "미안해, 잘못했다"고 할 때의 그 심정이겠죠. -..-;

  5. BlogIcon 별바람 2008.06.30 02: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째 쥐박이를 편드는듯한 발언을 하는걸 봐서는 딴나라당 국회의원이 되고 싶으신가보군요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30 16: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렇게 사느니 앗싸리 딴나라당 들어가서 국개의원이라도 하면 되지 않을까요. 그리고 대변인 자리도 꿰어차고 말이죠. 맘 편하게 살 수 있을텐데... 사과 같은 것 하지 않아도 되고 말입니다. ^^

  6. BlogIcon please 2008.08.21 17:0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 다음 블로그에 엮인글로 되어 있어서 놀러왔습니다. 티스토리에선 로그인 없이 글쓰기가 안되던데, 여긴 되나 보네요? 가입하기도 귀찮게 해놓아서 전 로그인 불가능합니다. ㅋㅋ
    황정민씨에 대해서 세 번에 걸쳐서 철저하게 파헤쳐 놓으셨군요. 전 요즘 게을러서 글을 거의 올리지 못하고 있는데, 정말 열정적이십니다.
    요즘 드는 제 생각은 저런 생각없는 아나운서나 연예인들도 문제지만, 프로그램 전체를 이끌어 나가는 일선 pd들이 개념이 없는 게 더 큰 문제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정선희씨 같은 경우도 그 프로그램 pd가 문제가 있는 것 같더군요.
    나라가 어찌 될지 걱정인데, 비프리박님과 같은 분들의 좋은글들에 작은 희망을 느껴봅니다. 기대할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8.08.21 17: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http://blog.daum.net/hayreddin/5283825
      이 글이군요. ^^
      어제 관련글을 검색해보다가 please님의 글이 보여서...
      죽 읽던 중... 트랙백 보내자는 생각을 했습니다. ^^

      일선 pd들이 개념이 없는 측면이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정선희가 속속 프로에 복귀하는 모습을 봐도 그렇고요.
      생각없는 아나운서와 연예인도 문제는 문제지요.
      이건 중립성은 고사하고 편파성만 먹고 사는지... -.-;

      로그인-답글 관련 설정은 티스토리 블로거들이 설정하는 부분인데요.
      저는 일단 비로그인 사용자도 답글을 달 수 있게 해놓은 거라서 그렇구요.
      그랬더니 어디서 가끔 '똥파리'들이 꼬이더군요. 아시죠? 미쳐 날뛰는 '똥파리'들요. -ㅁ-;
      그래도 일단은 열어놨습니다. ^^

      가끔 놀러가겠습니다.
      저의 글에서 작으나마 열정과 희망을 느끼셨다니 행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