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블로그 첫화면 꾸미기 클로즈 베타테스터 모집에 응모해 봅니다.
진작에 모집을 시작했죠. 3월 2일(화)부터였으니까요.
원래는 3월 10일(수)이 응모마감이었는데, 날짜가 연장되었더군요.

응할까, 말까, 고민을 좀 했습니다. 애초 응모마감이었던 날 아침 아직 결론을 못 내렸는데,
다행히도^^ 응모 기간이 연장되었습니다. 조금 더 고민을 해도 되는. ^^ (고민을 즐기는? ^^;)
트랙백 접수 마감시간이 대략 두시간도 채 안 남은 시점에서 결심이 섰네요. 해보자! ^^



    한번 해보고 싶네요. ^^ 티스토리 블로그 첫화면 꾸미기 클로즈 베타테스터 지원 





먼저, 티스토리 블로그 첫화면 꾸미기 클로즈 베타테스터 모집 공지 페이지.
http://notice.tistory.com/1478


< 베타 테스터 응모 자격 >

(1) 티스토리에 가입한지 3개월 이상인 블로그
   → 3월 1일로, 티스토리 가입한지 2년을 넘겼네요.

(2) 본인이 운영하는 블로그에 작성한 글이 50개 이상인 블로그 (펌글 및 링크 모음은 제외)
   → 현재 총 900 포스트를 목전에 두고 있습니다. 3개월간 발행한 글은 대략 100개가 넘을 듯.
       작성한 글은 모두 평균 1시간 이상 쏟아 제가 직접 작성한 글들입니다. (초대장 배포글 제외.)


※ 1~2번을 모두 만족하는 블로그
   → 다행히^^ 1, 2번 항목을 모두 충족하네요.


< 베타 테스터 응모글 주제 >

1. 베타 테스터가 되기 위한 이유 


   티스토리에 둥지를 튼 후,  가장 먼저 목말랐던 것이 첫 화면 꾸미기였을 만큼,
       블로그 첫화면에 신경을 많이 쓰는 편입니다. 테터데스크의 기능을 알고서 행복했죠.
       테터데스크로 제공되는 것을 내가 원하는 스타일로 손 봐서 쓰고 있는 게 벌써 2년입니다.

       이런 경험이 클로즈 베타테스터 활동에 적지 않은 도움을 줄 거 같습니다. 
       첫 화면 꾸미기에 대해 나름의 요구와 컨셉이 있다는 점도 긍정적인 효과를 낼 듯 하고요. 
       개인적으로도 좋은 경험이 되고 제 베타테스팅이 반영되면 보람도 느낄 것 같습니다. 

       아. 그러고 보니, 2008 티스토리 개편 때 베타테스터 170에 오른 기억이 새롭네요. ^^


2. 티스토리를 사용하면서 가장 좋았던 기능 / 가장 불편했던 기능 

   기본적인 거 정도 다루는 정도지만 skin.html과 style.css를 건드릴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매력입니다. 나만의 개성이 묻어나는 블로그를 만들 수 있어서 좋습니다. 
       이제 블로그의 html과 css를 건드릴 수 없는 블로깅은 못할 듯. ^^

   → 불편한 기능은 아무래도 글쓰기 모드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입니다.
       뭔가를 수정한 후에 에디터 화면의 최상단이나 최하단으로 튕기는 문제라든지,
       하이퍼링크에 밑줄을 그을 수 없어서 html 모드에서 <u>를 삽입해주는 문제라든지,
       글꼴 설정 버튼의 디폴트값이 수정 후에도 항상 굴림으로 맞춰지는 거라든지,
       본문의 일부를 수정한 후에 가끔 발생하는 임의의 부분 문자열 글꼴이 커지는 거라든지,
       포스트를 작성할 때 발생하는 소소한 문제들이 항상 번거롭거나 불편한 게 사실입니다.
      

3. 티스토리를 사용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일 

   내가 올린 포스트가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었을 때, 감사하다는 인사를 해올 때
       가장 보람을 느끼고 기억에 남습니다. 제가 그다지 이타적인 인간도 아니건만. ^^
       아래는 그런 케이스의 최근 사례입니다. 이럴 때 기분 째지고 어깨 으쓱입니다. 핫.
      


      또다른 빼놓으면 안 될, 기억에 남는 일은, 2008년과 2009년 우수블로그에 선정된 것.
      
  


      그리고 포스트를 작성하고 답글과 답답글로 생각을 공유하고 서로 소통하는 일,

      그러면서 자동적으로(?) 생활이 꽤나 알차고 부지런해진 것이 있군요. ^^



4. 본인이 사용하는 사용 환경 (OS 및 인터넷 브라우저 버젼)

   대부분 MS IE 8.0 씁니다. 때때로 google Chrome 4.0도 씁니다. 
       OS는 MS window XP professional 서비스팩 3 구동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 0314 일 22:20 ... 23:20  비프리박


p.s.
다른 포스트 올릴 것들이 줄을 서 있지만, 한번 해보고 싶은 베타테스터네요.
아무래도 제가 블로그 첫화면에 관심이 많다 보니 그렇기도 하고,
내가 뭐 하나 덜컥 걸리는 대박 행복한 일이 있겠냐 하는 생각이 들지만
견물생심 물욕(?)이 없다고 하기 어려운 면도 있고. 그러네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2proo 2010.03.14 23: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크흑... 저도 줄을 서 있어서 할 시간이 어떻게 될지 모르겠지만 일단 신청은 했습니다.
    사실 첫화면을 좀 꾸며보고 싶었는데 억지로라도 이렇게 해야 할듯 싶어서요 ㅎㅎㅎ
    비프리박님은 2010년에도 베스트 되시고!! 3관왕 차지하셔야죠~?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5 05: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온오프라인에서 할 일은 줄을 서서, 2렬 종대 대전까지, 장사진을 치고 있는데
      그래도 호기심에, 가능성도 안 보이는 물욕에^^ 신청을 했습니다.
      저 역시 첫 화면에 대한 생각이 큰 편이라는 게 많이 작용했네요.
      3관왕은요. 그러면 기쁘겠지만, 그런 거 안 보고 또 일년 꾸준히 즐겁게 해보는 거죠. ^^
      2프루님을 길동무삼아. ^^

  2. BlogIcon ageratum 2010.03.14 23: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너무 많은 분들이 신청하셔서 될런지는 모르겠지만..
    암튼 꼭 당첨되시길 바라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5 05: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는 지금까지 선정되어도 그후(?)에 뭘 바랄 수 있겠어?
      라는 생각만 했는데 선정 자체가 힘들 수도 있는 것이었네요. ㅜ.ㅜ

  3. BlogIcon 특파원 2010.03.14 23: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MS IE 8.0 이면 컴 사양이 나보다 낫다는...ㅠㅠ
    쩐다 !

    근데 왜 이제껏 관망 하셨을까...그게 젤로 궁금합니다..ㅋㅋ
    것도 작전상?

    암튼지 선정되길 진심으로 바라는 마음입니다.
    그래서 올해도 기억에 남는 티토의 한해가 되길 바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5 05: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ie 8.0이 크게 고사양을 요구하지 않습니다요.
      컴 사양은 아마도 제 노트북이 특파원님 컴한테 많이 뒤처질 겁니다. -.-;

      관망한 건요. 베타테스팅할 시간이 있을까, 라는 생각도 있었지만
      베타테스팅해도 그게 잘 반영이 될까, 라는 회의론도 작용했습니다. (지난 경험상.)
      그리고 엄청 뛰어난(?) 분들은 계실테고 결국 받는 사람이 받아가겠지 하는 생각도. 크흐.

      흠흠. 막판에 트랙백 보내면 좀더 눈에 띄려나 하는 '작전'도 작용하긴 했다고 말해야,
      울 특파원님을 점쟁이로 만들어 드리는. 하핫.

      신청하셨으니, 선정이 되시기 바라고요.
      선정 되시면 멋진 활동 기대할게요.

  4. BlogIcon 무예24기 2010.03.15 09:2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우와 3년동인 이나 블러그를 해오시다니 멋져요

  5. BlogIcon 린이 2010.03.15 10:5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꼭 베타 테스터 당첨되길 바랍니다 ^^

    저는 메인 화면 꾸미기에 큰 관심이 없고 티스토리를 배반(..)했다가 다시 티스토리에 온 거라서 기간이 좀 모자랍니다 에구구궁~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5 21: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꼭 되어야 한다고 해주시니 힘이 절로 솟는. ^^
      요즘 기분으론, 굳이 당첨 안 되어도 될 거 같긴 합니다만. 크으.

      아. 린이님은 잠시 외도(?)를 하셨죠. 티스토리 바깥구경을.

  6. BlogIcon Lucia 2010.03.15 11:0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태국 돌아온지가 언젠데 이제사 인사드립니다.

    태국에 무사히 잘 돌아왔습니다. 요 며칠 전부터 현재까지 방콕은 붉은 셔츠의 시위대들로 인해 긴장상태라고 하는데, 저는 엄청난 짐때문에 방콕행을 포기하고 치앙마이로 바로 왔더랬습니다. 치앙마이에서 이틀 정도 쉬고 메솟으로 내려왔는데요. 오자마자 준비중인 프로젝트의 완성을 앞두고 바빠졌습니다.

    어제부터 시내 호텔에서 머물고 있는데 내일까지 시내에 있다가 숙소로 들어갈 것 같습니다. 숙소내의 인터넷 상황은 여전히 좋지 않아서 저와 룸메의 방에 별도로 인터넷을 달아야겠다고 했더니 제 보스가 6개월 내로 시내에 집 하나 얻어 나와야 하니, 그러지 말라고 해서 또 '네' 했지요. 하핫.

    잘 지내고 계십니까?
    제가 한국을 뜨자마자 또 복잡한 사건들이 다양하게도 터진듯 하더군요. 여튼, 대단한 CEO를 두니 요상한 문제들과도 참 잘 엮이게 되네요.

    또다시 포스트와 전혀 상관없는 댓글입니다. 이해해주시구요. 자주 인사드리겠다는 약속은 못드리지만, 그래도 인터넷 할때마다 찾아오겠다는 약속은 드릴 수 있을 듯. 건강하세요 오빠.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8 00: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잘 돌아갔군요? 귀국 후에 연락도 답글도 없어서 어떻게 지내는지 많이 궁금했는뎀. ^^
      흠. 근데 붉은 셔츠의 시위대들? 혹시 태국의 촛불집회격? 핫.
      방콕을 안 들르고 그래서 치앙마이로 간 거군요.

      매솟에선 또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일상으로 바삐 복귀하고 ...
      한국에서 보낸 시간들이 실감이 잘 나지 않게 될 듯. ㅠ.ㅠ
      흠흠. 인터넷은 여간해서 상황이 좋기 힘들다고 알고 있으니까, 부담 갖지 말고요.

      한국에선 연일 쥐떼의 습격을 받고 있다죠.
      아무리 잘못해도 쥐를 찬양하는 사람들이 있으니 쥐는 행복할 듯.

      루시아님의 안부는, 포스트와 상관 있든 없든, 언제나 환영입니닷.
      모쪼록 잘 지내기 바라고요. 건강하자구요. ^^

  7. BlogIcon 雜學小識 2010.03.15 12: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

    응모 주제, 모두를 다 적으셨네요?
    역시 꼼꼼함이 돋보입니다.ㅎㅎ

    보내주신 100 감사히 잘 받았구요,
    다시 100 얹어 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8 00: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응모 주제 가운데 하나 선택해서 쓰는 건지 몰랐습니다.
      다 써야 하는 거라고 생각했는데요. 이거 저의 착각이었던 거죠? =.=;
      꼼꼼한 건 아니었단 뜻입니당. 핫.

      100은 역시 주고 받는 맛이 참 좋죠.

  8. BlogIcon 돌이아빠 2010.03.15 13: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파이팅! 꼭 선정되시길 바랍니다~

  9. BlogIcon 윤뽀 2010.03.15 15: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주절주절 작성했는데 비프리박님 응모글 보니까 기가 팍 죽습니다 ^^ 꼭 되실꺼에요

  10. BlogIcon Slimer 2010.03.16 14: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프리박님의 응모에 급 위협을 느낍니다.ㅎㅎ
    티스토리에서 저도 비프리박님도 모두 선정해 주는 센스를 발휘해 주셨으면 하는 간절한 바램을 가져보지만 말이죠.ㅎㅎ
    저는 비프리박님께서 만드는 대문을 보면서 좀 고민을 해보고 배워봐야 할듯 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8 00: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거, 이거, 본의 아니게 위협을 드렸군요?
      티스토리에서 슬리머님이랑 우리 아는 분들이 모두 선정해주는 센스를 발휘해주기를 바랬습니다.
      저 역시.

      제 대문이야 늘 밋밋하죠. 뭔가 새로운 게 없을까 늘 고민합니다. -.-;

  11. BlogIcon Kay~ 2010.03.18 10: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정말 정말.. 불편한점이 저와 아주 비슷하군요!
    이미 한참 늦은 댓글이지만.. 분명 베타테스터에 선정이 될줄 알았습니다.
    티스토리 첫 화면 꾸미기 베타테스터에 선정된것을 축하드립니다.
    테스터로서 동행이 있다는 것이 마음을 편하게 하네요!
    동행 맞는것죠? 아주 가까운 동행!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3.18 10: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럼요. 동행 맞지욥. 맘이 든든한 동행이십니다. 그것도 아주 가까운 동행.
      언젠가부터 울 nkay님은 '가깝다'는 말이 어울리는 지인이란 생각을 해요. ^^
      축하 고맙구요. 저 역시 축하 드립니다.

      티스토리에 관한 불편한 점은 아마도 글쓰기에 공을 들이는 분이시니 비슷하실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