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멀쩡하게 잘 조립한 컴퓨터, 온갖 전선과 케이블들을 정리할 때 기분은 짜릿한데요.
간혹, 조립 후에 컴퓨터가 부팅이 안 되는 경우가 있죠. 부팅 중 다운이 되기도 하고요. ^^a
정말 난감한 경우인데요. 컴퓨터 조립을 여러차례 하다 보면 적지 않게 경험하는 일이죠.

취미(?)로 그리고 이런저런 이유로 컴퓨터 조립을 좀 하다보니 저도 본의 아니게 조금은(?) 겪는 일입니다. 처음엔 많이 놀랐었죠. 등에 좌악 식은 땀이 날려고 하는 정도였으니까요. 하지만 최근으로 오면서 조금은 무뎌지는 상황이 된 것 같습니다. "또냐?"라는 생각을 한다죠. ^^

혹시, 컴퓨터 조립 후에, 조립을 잘 했건만(!) 부팅이 안 되거나 부팅 중 다운이 되는 분들을 위해 올려보는 정보 공유 포스트입니다. 어쩌면 지극히 개인적인 경험일 수 있습니다. 만능해결의 정답은 아니니까, 참고만 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참고라도. ^^ 



    컴퓨터 조립 후 부팅이 안되거나 부팅 중 다운이 된다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봄, 집의 메인컴퓨터 케이스 갈이를 하느라 컴을 재조립했었죠. 파워를 물리고 있는 중. ^^ 2009 0521 목.



고장난 컴퓨터의 경우를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잘 조립한, 잘 돌아가야만 하는, ... 컴퓨터가, 조립 후에 안 돌아갈 때를 말하는 겁니다.
오해나 착각 없으시길. ^^


  케이블이 잘 꽂혔나 확인한다.

전원케이블과 데이터케이블을 말하는 것이구요. 혹시 빠진 게 없나 살피는 것이죠.
간혹 메인보드에 꽂는 4핀짜리 전원케이블이 빠진 걸 확인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a
다 잘 꽂혔다고 확인이 된다면, 저는 성격상(?) 온갖 케이블들을 다시 한번 뺐다가 꽂습니다.
단순히 뺐다 꽂는 것으로 보일 수도 있겠지만 하나하나 재확인을 하는 의미도 있으니까요.


  램(RAM, 메인 메모리)을 뺐다가 다시 꽂아본다.

램을 꽂는 데에 큰 스킬은 필요없지만, 주의를 좀 기울여야 할 필요는 있습니다.
길쭉한 슬롯에 램을 양쪽에서 대략 동시에 딸깍 소리가 나게 꽂아야 하니까요.
잘 꽂는다고 꽂았는데 간혹 한쪽이 살짝 들려서 덜 꽂힌 걸 발견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램이 잘못 꽂혔을 때에는 메인보드(의 설정상태)에 따라 삐익~ 소리가 나기도 합니다.


  씨피유(CPU, 중앙처리장치)와 쿨러가 잘 물렸는지 확인한다.

요즘(?) 컴퓨터는 시피유가 일정한 온도 이상으로 올라가면 동작을 중단하고 전원을 off 하죠.
시피유와 시피유 쿨러가 잘못 물려진 경우에는 부팅 후 1분 내외로 컴퓨터가 다운되더군요.
쿨러가 CPU 사이가 조금이라도 떠 있어서 CPU를 제대로 식혀주지 못하는 것이죠.
가장 최근에 집에서 쓰는 메인컴퓨터 케이스 갈이를 할 때 그랬습니다. 바보같이!!! ^^

어쨌든(!) CPU 쿨러를 먼저 탈거한 후, CPU가 메인보드에 제대로 물렸는지 확인합니다.
그리고 다시 CPU 쿨러를 CPU에 밀착하여 장착합니다. 어느 한쪽이라도 뜨지 않게 잘! ^^
(보통 CPU와 CPU 쿨러에는 써멀 그리스가 묻어 있죠. 열전달을 도와주는 thermal grease. ^^)


  그래픽카드를 비롯해서 카드류가 잘 장착되었는지 점검한다.

그래픽카드가 잘못 꽂혔다면(그리고 내장형 그래픽 카드가 없다면) 모니터를 볼 수 없겠죠.
저는 그런 경험을 한 적이 없지만 충분히 벌어질 수 있고 상상할 수 있는 경우지요.
마더보드에 따라 부팅 자체가 안 되는 경우도 있는지는 확실히 모르겠구요. ^^a

마더보드에 꽂는 걸로는 그래픽카드 외에도 사운드카드, 랜카드, ... 등등의 카드가 있겠지요.
사용하고 있는 카드들이 있다면 모두 다시 하나하나 뺐다가 꽂는다고 손해볼 일은 없습니다.
슬롯에 카드가 양쪽이 똑같이 들어가도록 잘 꽂아줍니다. 오래 된(?) 카드의 경우, 마더보드에 꽂히는 접속 부분의 금박(?)을 고무지우개로 한번 깨끗이 닦는 것도 좋다고 합니다. ^^


적고 보니, 제가 경험하는 빈도순이군요.
어떤 케이블을 안 꽂거나 잘못 꽂거나 해서 부팅이 제대로 안 된 경우가 가장 많고
카드를 잘못 장착해서 부팅이 안 된 경우는 경험을 하지 못했다는 이야기지요.

아. 그리고 제 경우, 위에 적은 방법으로 해결이 다 되었습니다.
여기에 적은 방법으로도 해결이 안 된다면 글쎄요~ 고민이 크시겠는데요. -.-a


혹시라도 제가 적은 것 외에 어떤 팁을 경험하신 것이 있다면 답글 주시길. ^^
검토 후 본문에 추가해 드리겠습니다. ^^a

그리고 무엇보다, 이런 점검이나 검토나 확인을 하는 일이 없는 것이 가장 좋습니닷...!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요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09 0830 일 16:40 ... 17:35  비프리박


p.s.
이제 누적 방문자수가 99만을 돌파했습니다. (어제였군요.)
100만 누적방문자 돌파 기념 이벤트가 임박했다는 이야깁니다. ^^
기대하시라...! (너무 큰 기대는 하지 마시구요.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sephia 2009.08.30 20: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런 것은 알아둬야죠.

  2. BlogIcon 씨디맨 2009.08.30 22: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100만이라 미리 축하드려요 ㅎ 제경우에도 정말 귀신들린 컴처럼 이부품 저부품 다 바꿔보아도 정말 켜지면 바로 꺼지는 컴퓨터가 있었는데요. 여러장치 다 뺏다가 꽂아봐도 안되서 이때 메인보드는 안뺏었거든요. 그냥 메인보드를 뺏다가 다시 꽂고 장착을 처음부터 다시해보니 되더군요. 한 6시간인가 씨름하다가 황당하게 해결이 되어서 그때 그사건 이라고 머리속에 기억하고 있네요. 아마도 메인보드 뒤편에 작은 철선등 때문에 쇼트가 일어났던거 아닌가 생각하고 있지만요. 뭐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재장착 이건 꼭 필요한거같아요.

    아 그런데 밑에 MB 계약일 아직 많이 남았네요 얼른 끝나면 좋으련만 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09.08.31 23: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보드를 분해해서 케이스에서 떼어낸 경험이 저도 한번 있군요.
      말씀처럼 쇼트가 문제였던 겁니다. -.-a
      메인보드와 케이스 사이에 뭔가 절연체를 끼운 기억이 있습니다.
      결국 메인보드 탈거 후 재장착까지 가면 다 분해한 셈입니다. 그쵸. ㅠ.ㅠ
      이거, 본의 아니게 cdmanii님과 동지가 되는 거 같은데요? ^^

      축하 감사하구요. 그 시계는 좀 빨리 떨어졌음 합니다. 우리가 빨리 늙더라도요. -.-a

  3. BlogIcon raymundus 2009.08.30 22: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예전에 cpu종류도 그리 많이 않았을때는 조립도 좀 해보고 그랬는데 요즘은 뭔 그리 종류가 많은지 도저히 알 수 가 없어요..안그래도 pc에서 소리가 나기 시작하는데 케이스를 바꿔봐야 겠습니다. 팬소리가 큰거같아서..

    • BlogIcon 비프리박 2009.08.31 23: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사이에 기간이 많이 뜨면 따라가기 힘든 것이
      컴퓨터 관련 쪽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제 경우, 일부러, 이것저것 둘러보고, ... 그러는 것 같습니다. ^^a
      피시에서 소리가 난다면 쿨러일 가능성이 클 듯 한데요.
      vga 쿨러도 간혹 소음이 장난 아니죠. 시피유 쿨러나 케이스 쿨러도 가능성은 있구요.
      참고하시길.

  4. BlogIcon Slimer 2009.08.31 00: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CPU는 열에 민감하죠.ㅎ CPU뿐만 아니라 웬만한 모든 칩은 열에 민감합니다. 다만 일반적인 칩은 MHz 단위의 클럭에서 동작하기 때문에 발열이 되더라도 어느정도 한계에 머물러 동작범위 내의 온도를 유지하지만.. 요즘 CPU는 GHz라능... 칩의 전류 소모는 동작 주파수에 비례하게 되어있고 소모된 전류는 열로 바뀌는 것이니 쿨러가 역할을 못하면 Off되어야 살릴 수 있습니다.. off가 되지 않는다면... 몇십만원짜리 CPU가 그냥 '뻑'가버리는 거죠모..ㅜㅜ

    오랜만에 조금 들어본 이야기 나온다고 한껏 잘난척 해 보았습니다. 그래도 삽질, 영어 잘한다고 잘난척 하는 그분보다는 덜했으니 애교로 봐 주세용.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9.08.31 23: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시피유가 뜨거워지면 시스템을 off 시키는 것은 참 잘 만든 거 같습니다.
      누가 생각했는지, 똑똑한 사람들 참 많아요. 그쵸?
      게다가 온도감지 프로그램들 나온 것을 봐도 참 기가 막힐 따름이고. 크흐.

      잘난 척 할 수 있는 것이 나오면 잘난 척 해주세요. ^^
      도서 리뷰로 울 슬리머님을 참 힘들게 하는 블로그 아니겠어요. 제 블로그가요.
      그러니, 즐겁게 잘난 척 할 수 있음 해주시는 것이 맞습니다.
      하하. 설마 그 영어 좀 한다면서 잘난 척 하는 그 분만 하려구요.

  5. BlogIcon ageratum 2009.08.31 00:4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컴터 조립을 좋아해서 친구가 부탁하면 해주곤 했는데..
    아직은 큰 문제가 없네요..ㅋㅋ
    뽑기를 잘해서 그런듯..^^:

    • BlogIcon 비프리박 2009.08.31 23: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좋은 친구 두셨네요. 간혹 밥 사주고 그러십쇼.
      도와주는 입장 되어보니, 도움 받는 사람이 챙겨주면 고맙더라구요. 카핫.
      친구가 잘 조립해주었을테니 문제 없이 잘 쓰실 거예요. ^^

  6. 유리아빠 2009.08.31 10:2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얼마전에 집에서 사용하는 DELL 컴퓨터가 부팅초기 화면에서 안넘어가던 때가 있었죠.
    DELL에 전화했더니, 년간 수리 계약해야 한다고 하면서 간단히 알려주던데요...
    (예전같음 이리저리 뺐다 꼽았다 하겠는데...기성품을 함부로 만지다 고장나면 난감하니까요)

    결국 램을 다시 꼽으니 잘 되더군요.

    이번 주에 램을 업글하려고 했는데 컴터 상가에 결국 가진 못했습니다.

    문제는 vista home premium은 램을 3.2G 밖에 사용 못한다니, 램 4G 업그레이드 해도... 나머지 700MB 정도는 램디스크로 활용해야 한단;;;


    그나저나 대통령께서 기억용량이 700MB만 되어도 좋겠단;;; (미워도 ~께서 라는 존칭은 써줬음)

    • BlogIcon 비프리박 2009.08.31 23:5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기성품 컴퓨터가 아무래도 조립컴 보다는 구성이 복잡하니,
      손 안 대신 거 잘 하신 거구요. 저도 메이커 제품은 잘 손을 안 댑니다.
      그냥 문제가 있으면 a/s 센터에 연락하라고 할 뿐이죠.
      하려면 하겠지만, 어차피 구입시에 그 비용 다 포함된 가격을 냈으니
      이용을 하는 것이 맞다는 생각을 해서요. 크흐.

      흠. 문제는 램이었군요. 램이 잘 꽂혀있다가 그렇게 말썽을 부릴 때가 있지요.

      램 업글요. 메인보드에서 맥시멈 용량을 제한하고 있는 걸로 알고 있는데,
      운영체제가 램 용량에 상한선을 정하기도 하는군요.
      젝일스러운 비스타 홈 프리미엄입니다. 크흐.

      아. 쥐박아줄 그분이 350배 큰 뇌용량을 가지게 된다면
      나쁜 쪽으로 머리를 더 쓰지 않을까요. -.-a

    • 유리아빠 2009.09.01 13:04 | Address | Modify/Delete

      최소한 했던 말을 다른 곳에 가서 딴 소리는 안하겠죠. 누구처럼요.(일명 땡3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01 20: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그, 머리를 빌려써도 된다는 빵3옹 말씀이시군요. 크.

    • 유리아빠 2009.09.01 23:52 | Address | Modify/Delete

      분명히 서울대도 나오고(객관적으로 지능이나 판단력은 우수함) 그 많은 군상들 중... 위로 올라간 경쟁력 있는 정지형 인간이었을텐데...

      평범한 사람인 저에겐 왜 그리 바보스럽고 멍청하고 엉뚱하게만 보이는지요.

      노는 물이 달라서 그런지, 까마귀가 학을 알아보지 못하는 것인지...

      그 사람이 학이라 할지언정, 제가 그 무리에 포함되긴 싫습니다. (정녕?)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02 01: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서울대에서 배출한 것이 아니라 '배설'한 것이라는 이야기도 들은 적이 있습니다.
      맞지 않나 하는 생각이구요.

      서울대 나와서 뭔가가 자질이 보장이 된다면 좋겠지만 그게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는 것이겠죠.
      중고등학교 때 공부 좀 했다는 사실이 뭐 그리 대수는 아니지 않냐는 생각도 하게 됩니다.
      물론 말씀하신 것처럼 그럼에도 경쟁력 있는 부류라는 것은 인정해야겠죠.
      제 말은, 모두 다 그렇지는 않더라, 하는 것이구요. ^^

      빵3이 류의 인간들이 학이라고 하고
      제가 까마귀라고 한다 해도,
      저는 그 뜻을 미루어 짐작하거나 그 부류에 포함되고 싶은 마음은 19도 없습니다.
      유리아빠님도 마찬가지시잖아욧! ^^

  7. BlogIcon 특파원 2009.08.31 16: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우와~
    대단 하십니다.
    난 아직 조립까지는 손을 대지 못하는 범위 인데요.

    음~ 확실히 고수시군요.
    잘 배웠구요...나중에 참고가 될것 같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01 00: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대단은요. 전문적인 것도 아니고 그냥 취미 수준인 걸요.
      그리고 누군가에게 배워가며 하는 것이 아니라 경험에서 교훈을 얻어가며 하는 정도라서요. ^^
      다른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올려본 포스트입니다. ^^

  8. BJW 2009.08.31 17:3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뭐.....저같은 경우는 메인보드 뽑기를 잘못해서
    바이오스가 윈도우 설치후에 바로 깨졌던 기억이.......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01 00: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보드가 뽑기가 되심 안 되는뎅. 크흐.
      그래도 메인보드 역시 a/s가 되는 제품이라서 아마 반품 교환이 되셨을텐데... 그러셨죠? ^^

  9.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8.31 19:3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딸냄 컴퓨터가 한번에 부팅이 안됩니다..이거 형님께 택배로 부쳐야되나 고민중입니다....ㅎㅎ
    유리아빠님 댓글을 보니 외산컴퓨터의 고질병?..
    전 컴팩재품이거든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9.01 00: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컴 사양이 어케 되십니까.
      시피유와 램 사양을 좀 알면 좋겠네요. 구입 시기도요.
      뭐, 택배를 보내시면 얼마든지 즐겁게 손을 봐 드리긴 하겠습니다만,
      생명연장을 해도 될 건지, 갈아탈 건지, ... 요건 판단을 좀 하셔야겠지요. ^^
      그렇다고 희수님이 택배 보내고 그러진 않으실 거라는 거 잘 알고 있습니다. ^^a
      외산 제품이 어떤 특정 부품이 비슷한 증세를 보이는 경향이 있긴 하더라구요.
      아, 그런데 컴팩 제품이군요. -.-a

  10. 2010.08.05 10:0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07 05: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참 이해하기 어려운 상황을 겪고 계시네요.
      저라면 데이터 백업 후에 포맷 + 재설치를 택할 거 같습니다.
      관련해서는 제 블로그에서 검색을 해보시면 글들이 좀 나올 겁니다.

  11. 아롱아롱 2010.08.19 10:1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흠 지금 저희집이 부팅중 모니터다운현상이 보이고잇네요ㅠㅠ
    어제 메모리만 다시 꼽아봣는데 안되더라구요ㅠ
    메인보드연결선사로 나왓지만 너무 이른감이 잇어서 피시방에서 시간죽이고 잇네요ㅠㅠ
    연결선교체후 부디 부팅이 되길...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0.08.20 11: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모니터에 문제가 있는 게 아니라면
      하나하나 점검을 하셔야겠네요.
      집에 놀고 있는 컴퓨터나 세컨드 컴퓨터가 있으면 참 좋은데 말이죠.

      부팅은 잘 되나요?

  12. BlogIcon Genesispark 2010.12.11 16: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사진으로 보아서는 MSI Neo5 같은데...아마 코어2 계열의 CPU를 사용하시나 보군요 ^^
    예전에는 4핀 커낵터가 없는 시스템이 많아 신경을 안썻지만 지금은

    메인보드나 VGA에 들어가는 보조 커낵터를 꼽지 않으면 작동이 않되는 경우가 많이 있더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12.13 20:4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보드는 MSI 계열이 맞습니다. 척 보고 아시는군요?
      저는 ASUS랑 기가바이트 정도가 그런데, 제네시스님 대단하십니다.

      4핀 커넥터는 대세인 거 같습니다.
      그거 안 꽂으면 컴터는 켜져도 정상 부팅이 안 되더군요.

  13. 청소기ㅡㅡ 2011.07.02 00:3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컴퓨터가 돌아갈때 청소를 하다가 본체 옆에 구멍들 나있자나요 거기를 청소기로 한번 빨고나서 뒤에 팬구멍이랑 그위에 파워코드 옆에 구멍도 빨았어요 근데 컴터가 부팅을 못하네요 전원을 누르면 20초내에 꺼지고;;뭐가 잘못된거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7.04 08: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뭔가가 망가진 것 같군요.
      돌아갈 때 청소기를 갖다 대신 것도 그렇지만
      안 돌아갈 때 청소기를 대는 경우에도 조심해서 갖다 대야 합니다.

      뭐가 잘못된 것인지 정확히 콕 찝어 말씀드리기는 어렵네요.
      잘못되었을 가능성이 있는 곳이 한두 곳이 아니라서요.
      메이저 회사 제품이면 모른 척하고 a/s 신청하시고요.
      조립 제품이면 가까운 컴 수리점에 의뢰하셔야 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