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Wireless Mobile Mouse 5000. 가르치는 고3 학생한테 받은 무선 광마우스입니다. 사무실에서 무선 마우스를 쓰고 있어, 집에서도 무선 마우스를 쓰면 좋겠다는 생각에, 하나 사야 할까 보다, ... 하는 이야기를 했더니, 한 학생이 자기한테 안 쓰는 무선 마우스가 있다고 가져다 주겠답니다. 참 착한 학생이지 말입니다. :)

큰 기대 안 했는데, 받고 보니 외관부터 저렴한 물건이 아닌 것 같아 그냥 받기가 미안할 정도였습니다. 웹 검색을 해봤습니다. 5000은 단종된 듯 하고, 거의 비슷한 사양의 후속 모델 6000 가격이 5만원 선이군요. 그저 저는 15000원 정도 하는 유선 광마우스를 쓰고 있고(집) 노트북 구입할 때 사은품으로 받은 저렴한 무선 광마우스를 쓰고 있었는데(사무실). 흐으. (관련글 - http://befreepark.tistory.com/1357 )

MS, MicroSoft. M$, 마소, 馬소, ... 로 불리는 회사의 제품을 포스트로 올리려니, 마음이 편치 않습니다. 회사가 초큼 그렇습니다. ^^; 예전에 M$ 유선 광마우스를 쓸 때 안 좋은 추억이 있습니다. 그래서 또 초큼 그렇습니다. ^^;;; 이 마우스에 관한 한, 제품의 퀄리티가 (대략 두어 달 사용한 바로는) 회사의 오명이나 개인적으로 안 좋은 추억을 미미하게나마(!) 씻어 내고 있는 것 같아 리뷰 포스트를 올리게 되었습니다.  



  
전통적인 형태의 마우스입니다. 아주 작거나 팬시 상품스러운 느낌이 아니어서 좋습니다. 큼직합니다. 손이 작은 분에게는 좀 큼직하게 느껴질 수 있는 정도? 성인 남자 사람의 손에 맞습니다. 저는 작은 마우스는 심리적으로나 물리적으로나 별로입니다. 이 마우스, 왼손잡이 오른손잡이 구분 없이 쓸 수 있고요. 광마우스의 일반적인 빨강색 불빛이 아니라 파랑색 빛이 나옵니다. 그래서 광마우스라고 안 하고 레이저 마우스라고 부르는? BlueTrack Technology라는 기술이 적용되었다는데, 파랑색 레이저 빛하고 관련이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마우스, 광마우스, 무선 광마우스, 레이저 마우스, MS 무선 마우스, MS wireless mouse, microsoft wireless mouse 5000, 무선 마우스, 게임용 마우스, microsoft wireless mouse 6000, BlueTrack Technology, 빨강색, 파랑색, 기능 버튼, 배터리 잔량 게이지, 트랜시버, Snap-In Transceiver, Transceiver, frame per second, 마우스 프레임, dots per inch, 마우스 dpi, 마우스 frame, usb 수신기, 배터리

측면으로 보이는 회색(은색) 날개(?)는 기능 버튼입니다. 엄지와 약지 닿는 부분에 그렇게 날개형 버튼이 달려 있습니다. 버튼에 기본값으로 심어진 기능이, 왼쪽은 브라우저의 '이전 페이지로 가기'이고 오른쪽은 '다음 페이지로 가기'입니다. 웹 서핑 중에 때때로 유용하게 쓰고 있는 기능입니다.




중앙에 가로로 쭉 켜진 노랑색 불빛은 배터리 잔량 게이지 램프입니다. 전원이 들어오면 노랑색 램프가 켜졌다가 천천히 꺼집니다. 램프는 배터리 잔량이 일정 수준 이하로 떨어지면 노랑색이 빨강색으로 바뀐다고, 매뉴얼에 나와 있습니다. 두어 달 전에 배터리 넣고 아직 빨강색 불빛을 보진 못했습니다.




usb 수신기. Snap-In Transceiver라고 부르더군요. 리시버(receiver)라고 하지 않고 트랜시버(transceiver)라고 부르는 이유가 있겠죠. 이 수신기로 다른 무선 제품도 이용 가능하다고 알고 있습니다. 저는 무선 키보드를 쓰고 있지 않지만 주파수가 맞는 키보드가 한 세트로 팔리고 있고 이 usb 수신기로 신호를 주고 받습니다. 2.4 GHz 주파수를 이용하며 9m 범위를 커버한다고, 매뉴얼에 나와 있네요.




파란 불빛. 레이저? 빛이 닿는 바닥면의 재질을 까탈스레 가리지는 않는다네요. 써 보니 웬만한 재질이면 튕김 현상 없이 쓸 수 있습니다. 이 마우스는 13000 frame, 4000 dpi라고 합니다. 몰라도 되지만, 구체적으로 설명을 하자면(^^), 프레임은 '초당 마우스 스캔율'(frame per second)이고 디피아이는 '마우스 1인치 이동시 화면상에서 마우스 커서가 움직이는 픽셀수'(dots per inch)입니다. 둘 다 숫자가 커질수록 좋은 것이고 움직임이 정확히 캐치되고 이동이 매끄럽습니다. 현재라는 조건을 달 때, 13000과 4000은 꽤나 높은 수치입니다. 저에게 준 학생은, 게임을 위해 고사양 마우스를 쓰는 듯. ^^;




마우스에 usb 수신기 장착? 수신기를 마우스 바닥에 꽂을 수 있게 되어 있어서 잃어버릴 염려도 없고 휴대도 간편합니다. 마우스의 명칭에 'mobile'이 들어간 이유도 휴대용이라는 의미겠지요(게이머들이나 디자이너들, 본인 마우스 휴대하고 그러는 것 같던데). 재미 있었던 것은, 마우스 바닥에 저렇게 수신기를 꽂으면 자동으로 전원이 꺼지도록 스위치가 아주 조그맣게 달려 있다는 사실. 그래서 마우스의 전원을 따로 껐다 켰다 하는 스위치가 없습니다. usb 수신기를 마우스에 합체(?)하면 전원이 꺼집니다.



사용 매뉴얼이나 드라이버는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습니다.
http://www.microsoft.com/hardware/en-us/d/wireless-mouse-5000
저 역시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았습니다. 마우스 드라이버를 내려 받아 설치하면 마우스의 좀더 화려한(?) 기능을 맛 볼 수 있습니다. 프로그램이나 드라이버를 웹 검색하고 까페나 블로그에서 다운로드 받으면 아차 하는 순간에 컴퓨터가 떡이 될 수 있다는 거.



* 포스트에 넣은 이미지는 위의 홈페이지에서 가져온 것입니다. 마우스의 사진을 찍을 수도 있었는데, 이보다 더 잘 찍을 수는 없을 것 같았습니다. ^^; 기회 봐서 사진을 찍게 되면 한두 장 삽입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추천버튼을 쿡! ^^


 
2012 0217 금 17:30  사진로드
 2012 0218 토 10:30 ... 11:00 & 23:20 ... 23:50  비프리박
마우스, 광마우스, 무선 광마우스, 레이저 마우스, MS 무선 마우스, MS wireless mouse, microsoft wireless mouse 5000, 무선 마우스, 게임용 마우스, microsoft wireless mouse 6000, BlueTrack Technology, 빨강색, 파랑색, 기능 버튼, 배터리 잔량 게이지, 트랜시버, Snap-In Transceiver, Transceiver, frame per second, 마우스 프레임, dots per inch, 마우스 dpi, 마우스 frame, usb 수신기, 배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mingsss 2012.02.19 01: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홍 좋아보이네요!
    전 마우스는 마소꺼 많이 썼었는데 저한테는 잘 맞았던거 같아요.
    요즘엔 애플제품만 쓰지만 세밀한 그래픽 작업을 할 때는 마우스가 더 편해서 하나 살까 생각하고 있어요.
    도움이 되는 리뷰군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마소꺼 많이 썼구나?
      크기가 조금 큰 편인데다 가격이 좀 비싼 편이지 않았어?
      내가 썼던 마소 마우스가 그래서 그런지, 이런 추측을. ㅋ

      나는 주로 로지텍의 유선마우스를 썼어. 아직도 쓰고 있지.
      근데 이 마소 무선 마우스는 정말 괜찮다는 생각이 들어.
      오래 쓸 수 있기를 바랄 뿐.

      아. 애플 마우스. 캐논 센터 같은 데 가면 고객 대기용으로 놓여 있는 컴퓨터에서
      애플 마우스를 써보넹. 애플의 컨셉이 참 좋긴 하더라구.
      그걸 항상 쓰구 있는 밍스를 생각하게 됨. ㅋ

  2. 2012.02.19 11:4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푸른기와집의 마우스는 컴퓨터 마우스만큼의 용도도 없는 쥐새끼죠.
      오히려 백해무익한 종자라고 해야 맞을 듯.

      무선 마우스의 편리함을 경험하다가 이 녀석을 만나게 되었는데
      무선 마우스라고 다 똑같은 무선이 아니었구나, 생각하게 만드는 물건입니다.
      비싸지만 않다면 하나 더 구입해서 사무실의 저가형 무선 마우스를 대체하고픈. 큭큭.

  3. BlogIcon 36.5°c 몽상가 2012.02.19 18: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요즘은 레이저마우스 이외에는 안 쓰게되더라구요. ^^; 마우스패드도 필요없고...
    볼마우스가 계속 나왔으면 했는데말이죠. 볼마우스가 정말 좋은데...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미 레이저 마우스의 세계에 계시는군요?
      그쵸. 마우스 패드가 필요 없는.
      엥간한 바닥이면 다 되는. ㅋ

      아. 볼 마우스의 추억. 그쵸?

  4. BlogIcon Slimer 2012.02.20 13: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무선쥐를 좀 쓰고 싶기는 한데...
    2008년 이후에 가장 구박받는게 마우스이다보니, 별로 투자를 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비리쥐가 가면 무선쥐를 하나 영입해 볼까 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마우스에 돈 투자 하고 그러는 대상이란 생각이 없었어요. 저도요.
      그런데 요 녀석을 쓰다 보니, 값을 하는구나, 하는 생각이 드는 거 있죠.

      2012년 12월 말에 무선마우스 구입하시는 건가요?

  5. BlogIcon DAOL 2012.02.20 13: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훗^^ 이번에는 무선 광마우스를 선물로 받았군요..ㅎ
    전에 아이가 무선 마우스를 사용하고 싶다고 해서 알아 보다가 넘흐
    비싸서 포기하라고 한 적이 있다윤;;ㅋ

    마우스 디자인이 깔끔하면서 옙흔걸요..ㅎ
    놋북사용할 때에는 유선 마우스가 불편하던 참이였는데
    기회를 봐서 무선으로 영입해야겠단 생각이 드는 걸요..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1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선물로 받아서 이런 마우스를 쓰는 것이죠.
      꼴랑(?) 마우스가 일단 가격이 사오만원 선은 쉽게 넘으니. ㅋㅎ
      아들래미에게 비싸서 포기하란 이야기하신 다올님 심정 이해가 됩니다.

      마우스 디자인도 그렇고 크기도 그렇고 감도도 그렇고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작은 거 선호하시는 분들에게 큰 느낌 줄 수 있긴 하겠습니다만. ㅋ

      무선으로 영입할 계획이 있으시다면
      레이저 마우스라고 된 걸 구입하세윤.
      따로 마우스패드를 쓰지 않아도 된다네요.
      엥간한 바닥이면 다 잘 작동되는. ^^

  6. BlogIcon Naturis 2012.02.20 13: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선물도 받고 좋으시겠어요 ㅎ
    저도 무선 마우스를 써보고 싶은데 제가 쓰는 마우스가 당최 고장이 안나네요 ^^;

    ms마우스는 혹시 벌크를 쓰신건 아닌지... 벌크는 정품인지도 의심되고 좀 즈질이었거든요 ㅎ
    개인적으로는 로지텍마우스가 예전부터 쓸만했던거 같은데 여전히 잘 팔리고 있던것 같더라구요.
    요즘 마우스들은 가격이 넘 비싸서 문제이긴 하지만 잘 찾아보면 싸고 좋은 것도 있고요..
    제가 쓰는 건 프로젠 게이머용... 가성비는 정말 좋지요 ㅋ

    비프리박님의 이 무선 마우스는 옆으로 퍼져서 제 취향은 아니네요 ㅎ
    저는 손이 작아서 길고 얍삽하게(?) 생긴 제품을 좋아해서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마우스가 약간 뽑기 성향이 있는 게 어떤 건 구입후 얼마 안 되어 고장이 나버리지만
      어떤 거는 전혀 고장 없이 몇년씩 쓰고 있어요. 그쵸?

      MS마우스 쓰던 거는 거금 들여 구입한 유선 광마우스였는데요.
      대략 8~9년 전에 3만원 정도 주고 구입했더랬어요.
      근데 그게 어느날 말도 안 되게 오작동 하더라구요.
      벌크는 아니어서 무상 보증기간 따져서 교체를 할 수도 있었는데
      다른 마우스를 대충 돌려 쓰다가 넘어가 버렸어요.

      저 역시 개인적으로 로지텍 마우스 좋아합니다.
      무선 마우스를 알아볼 때도 로지텍 무선 마우스를 검색했었구요.
      요즘 무선이란 글자가 들어가면 마우스 가격이 좀 ㅎㄷㄷ합니다.

      아. 게이머용 마우스 쓰시는군요?
      게이머는 아니신 거죠? 게임을 즐기긴 하실 듯.

      마우스의 크기나 가로세로폭 같은 것에는
      아무래도 신체구조적 측면이나 개인적 취향이 개입하게 되지요.

  7. BlogIcon 소인배닷컴 2012.02.20 14: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호~ 저는 무선마우스는 써본적이 없네요. :)
    잘 보고 갑니다.

  8. 유리파더 2012.02.20 20:0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전 또... 사진이 너무 좋아서, 상품 사진 찍는 직업으로 전환해 보심이 어떨까요..라고 말하려 했었습니다. 맨 아래에 퍼왔다고 하시길래.. 살짝 안도의 한숨을. (왜?)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09: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사진이 너무 좋아서, 이만큼 찍기는 어렵겠다 싶었어요.
      인용처럼 가져오게 된 것이구요.
      상업용으로 올려놓은 이미지라서
      퍼다가 이렇게 리뷰 올리는 것, 저작권 어쩌고 어택 들어오진 않겠죠?
      흠흠. 퍼온 게 아니었으면 울 유리아빠님을 좌불안석하게 만들 수도 있었던 걸까요?
      다행히(?) 저는 안도의 한숨을 드렸네요.

  9. BlogIcon 해우기 2012.02.20 22: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음..저는 처음으로 제가사용하는..무선광마우스....상표를 봤어요...ㅋㅋ

  10. BlogIcon Laches 2012.02.24 11: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희집은 로지텍군들이 점령하고 있어요. ㅎ
    전에 거실 컴에서 쓰던 무선마우스는 너무 무거워서 자동으로 팔목에 근육이 생길듯한 아이였어요.
    이런저런 기능은 많았으나...요즘은 오라버니가 어디서 거의 공짜로 얻어오다시피한 꼬맹이 줄쥐를 쓰고 있답니다. ㅋㅋ
    줄길이 조절이 되어서 좋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4 13: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희 집도 지금껏 로지텍 유선을 써오고 있어요.
      제 놋북에만 사무실과 집에서 무선 광마우스를 쓰고 있을 뿐.
      마우스까지 갖고 다니긴 너무(?) 무거워서. ㅋㅎㅎ

      아. 라키님은 제가 생각하는 바로 그런 '꼬맹이 줄 쥐'를 쓰시는 분이었군요.
      흠흠. 무선 마우스가 팔목에 알이 배기게 할 정도라면^^
      꼬맹이 줄 쥐가 답이옵니다. 줄 길이 조절도 되고 좋지요?

  11. BlogIcon yourjune 2012.02.25 07: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는 입력기로 로지텍 G5와 Bamboo CTH-470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노트북용으로는 MS에서 나온 꺾이는 마우슨데 이름이 생각이 안나네요;;

    개인적으로는 로지텍이 편한데 너무 비싸고 새로운 제품이 잘 출시안되는 단점이 있더군요. 계속 비슷하게 모델명만 바꿔서 나와요;; 그래서 요즘은 MS가 좀 더 끌립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2.02.27 17: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멋진 입력기들을 쓰시네요.
      저희는, 로지텍에서 나온 대중적인 유선 광마우스를 주로 쓰고 있고요(아야쿠쵸).
      이렇다 할 마우스를 쓰는 건 이번이 첨이네요.
      아. 예전에 MS 유선 광마우스를 좀 뽀대나는 걸로 쓴 적이 있긴 한데
      그게 참 이상하게 단명하는 바람에. ㅠ.ㅠ

      아. 로지텍은 스테디셀러를 노리는 게 아닐까요.
      아야쿠쵸만 해도 전세계적으로 팔린 개수가 어마어마하던데요.
      계속 그 모델을 본 게 대략 10년은 되어가는 듯한데
      아직도 시판이 되고, 잘 팔리고 있죠.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