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선함에서 쌀쌀함이?
아침 저녁으로 선선합니다. 이미 9월이 되었다고는 하지만 9월에도 낮에는 여전히 덥고 햇볕은 따갑습니다. 그럼에도, 계절의 흐름은 거스를 수 없는 것인지 아침 저녁으로는 선선합니다. 어제 밤 열시 반쯤 그녀 마중을 나갈 때는 선선함을 넘어 쌀쌀함 마저 느껴지더군요.


절기상 백로?
뉴스 기사를 보다가 '오늘이 백로'임을 알게 되네요. 24절기의 백로는 양력으로 9월 9일 경이라고 합니다. 매년 똑같지는 않습니다. 

절기 백로에 앞서 8월에 입추-처서가 있죠. 가을로 들어간다는 뜻 그리고 여름이 자취를 감추기 시작한다는 뜻입니다. 백로에 이어 추분-한로가 있고요.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때 그리고 찬 이슬이 내린다는 뜻입니다. 추분은 9월 하순이고 한로는 10월입니다. 

아, 백로는 밤으로 이제 이슬이 내린다는 뜻입니다. 한자로 白露
로 쓰죠. 흰 백, 이슬 로.
 
 
  





백로 하니까 떠오르는?  
다른 백로 2가지가 있군요. 
개천변에서 보는 날짐승 백로가 있고요. 일식이나 사시미칼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알 만한 칼 브랜드 백로가 있습니다. 날아다니는 백로는 白鷺로 쓰고. 일식도 백로는 白鷺로 날아다니는 백로와 같은 한자를 씁니다. 참고로, 제가 쓰는 일식도는 백로 제품이 아니고 종경(宗景, 무네카게) 제품입니다.


올해의 계획 중에서?
가을이 되면 한 해가 저물고 있단 느낌입니다. 가을이 되면 늘 그런 느낌이 듭니다. 올해 시작할 때 맘 먹었던 일 중에서 못한 일이 있다면 이제 시작을 해야 할 때인 것 같습니다. 더 늦기 전에.
tag - 백로, 24절기, 가을, 일상, 어느새 가을, 올해의 계획, 꼭 해야 할 일, 백로의 뜻?, 새 이름 백로, 중대백로, 칼 브랜드 백로, 백로단조, 白露, 白鷺, 입추, 처서, 한로, 추분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5 0908 화 13:55 ... 14:20  비프리박
 
tag - 백로, 24절기, 가을, 일상, 어느새 가을, 올해의 계획, 꼭 해야 할 일, 백로의 뜻?, 새 이름 백로, 중대백로, 칼 브랜드 백로, 백로단조, 白露, 白鷺, 입추, 처서, 한로, 추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소통1: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 아파트 너머로 해가 지면 / 아파트 야경 사진. 베가시크릿노트 야경 사진. IM-A890S 아파트 야경 사진. 새, 둥지, 날개. ▩  (12) 2015.09.20
▩ 가을꽃. 코스모스, 구절초 꽃. 산책하다 가을꽃 야생화에서 가을을 봅니다. canon 50D + 캐논 형아백통, 가을꽃 사진. 코스모스 사진, 구절초 꽃 사진. ▩  (6) 2015.09.15
▩ 형광등 안정기 교체 방법. DIY 거실 형광등 안정기 교체! 형광등 안정기 교체법. 55w 형광등 안정기 파는 곳. 형광등을 갈아도 안 켜질 때 안정기를 의심. 55w 안정기 전선 연결 방법. ▩  (4) 2015.09.12
▩ 백로, 24절기의 하나. 어느새 가을? 올해의 계획 중 꼭 해야 할 일은? 백로의 뜻? 새 이름 백로, 중대백로. 칼 브랜드 백로, 백로단조. 白露, 白鷺. ▩  (6) 2015.09.08
▩ 거실을 서재로 꾸미기. 이사할 때 거실을 서재로 만드는 방법. 서재형 거실 인테리어, 서재 인테리어. 책꽂이 책장 서가 도면 작성하기, 목공소 목공방 찾기, 거실을 서재로 만드는 혁명. ▩  (6) 2015.09.06
▩ 아파트 창가 샤시 위의 비둘기. 에어컨 실외기 칸으로 비둘기가 날아온다. 아파트 비둘기, 사람에 익숙해져서? 캐논 익서스 컴팩트 디카 canon ixus 107. ▩  (10) 2015.09.03
▩ 두번째 스무살? tvN 드라마. 최지우가 나오네? 안 봄. 티비 채널과 인터넷 뉴스 기사로 홍보, 광고 쩌네? 케이블TV 드라마. 등장인물. 시청률은 어떻게 좀 나오려나? ▩  (8) 2015.08.29
▩ 코스트코 회원 가입. 싼 가격 때문에 애용할 듯. 코스트코 양재점 코스트코 의정부점. 코스트코 영업시간 휴무일, 멤버십 카드, 유료 회원가입 비용, costco korea ▩  (8) 2015.08.28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5.09.08 14:4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08 16: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가 무네카게 사시미칼을 샀지만
      사려고 알아보는 중에 너무 자주 만난 칼이 백로였어요.
      알고 보니 좀 보급형에 주력하는 제품들을 내놓고 있는 것 같더라구요.
      백로 칼의 백로는 새 백로와 같은 한자를 쓰더군요. ㅎㅎ

  2. BlogIcon 해우기 2015.09.08 15:1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느덧 너무 추운 태백에 살다보니...
    가을이 온다는 것은...
    곧 겨울이 찾아온다는 것이 되어나서...
    항상 아쉬움의 계절이기도 합니다...
    올해도 어느덧...참...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08 16: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사실 가을이 오면 어느새 겨울인 거지요.
      낮에는 여전히 뜨거운데 그게 좀 사그라들고 본격 가을이다 싶으면
      겨울은 한달 앞으로 다가오는 그런 느낌이더라구요.

      올해가 가기 전에 꼭 시작해야 할 일은 어떤 게 있으신지요>?
      이 포스트 쓰면서 생각해 보니 일단 저는 두가지가 있네요. ㅠ.ㅠ

  3. BlogIcon ageratum 2015.09.08 18: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더워서 헥헥 거릴대가 엊그제 같은데,
    이제는 두꺼운 이불을 찾게되네요..^^
    그동안 찾아뵙지 못했는데, 잘 지내고 계셨죠?^^

    • BlogIcon 비프리박 2015.09.08 18:5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밤에 이불을 당기게 되지요. ㅎㅎ
      밤에는 밖에 나갈 때 반바지를 입으면 좀 춥고요. ㅋㅋ
      어느새 가을이 깊숙이 들어왔네요. 아침 저녁으론 그렇네요.

      잘 지내고 있습니다.
      아게라텀 님도 여행 많이 댕기시고 일상은 전이랑 비슷하신 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