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필요한 드라이버, 어디서 어떻게 다운로드 받으시는지요?
혹시 검색엔진 돌려 어떤 웹페이지 혹은 어떤 포스트에서 다운로드 받진 않으시는지요?
그렇게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신다면 최악의 경우, 컴퓨터가 '떡'이 될 수도 있습니다.
"난 안 그렇던데"라고 하시는 분이 계실 줄로 압니다만, 언제든 걸려들 수 있는 문제입니다.
몇달전의 제 경험처럼 당신의 컴퓨터도 언제든지 떡이 될 수 있습니다. 사용자는 떡실신. -.-;
이건 뭐, 아차 하는 순간에, 컴퓨터가 얼마든지 떡검 아니 떡컴(!)이 될 수도 있더군요. 
 


    드라이버와 프로그램은 제조사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받자! 슬픈 에피소드. 


악성코드를 잡는다는 유료 프로그램들은 시도때도 없이 시작프로그램을 파고듭니다.
msconfig - 시작프로그램에서 실행해제라도 되면 그나마 양반입니다.
도무지 실행을 해제할 수 없는 '악마의 자식'들도 있습니다.



{상황 1} 드라이버를 설치했는데, 악성 코드 진단-제거 유료결제 프로그램이?

두어달 혹은 서너달 전에 아는 분의 컴퓨터를 포맷하고 초기화해서 쓸 수 있게 만들어 줄 때였습니다. 컴퓨터를 집으로 가져와서 하루 이틀 작업을 했더랬지요. 특별한 하드웨어가 없는 관계로 windows XP professional 시디로 설치가 되기 마련인데, 장치 관리자에 들어가니 노랑색 물음표가 뜨더군요.

리얼텍(realtek) 8139 계열 랜카드 드라이버

이 녀석이 안 잡히더군요. 보통의 경우 윈도우 씨디로 설치가 되는 드라이버인데, 이상하다 했죠. 아마도 랜카드가 불량이었던 것 같은데, 그것도 모르고, 그냥 급한 마음에, 네이버인지 다음인지 포털 사이트를 검색해서, 누군가 친절하게(?) 올려놓은 드라이버를 내려받아 설치를 했습니다. 문제는, 그럼에도 장치관리자의 노랑색 물음표는 없어지질 않더란! 것이죠.

결국 제조사 홈페이지를 가서 드라이버를 다운로드 받아서 설치했습니다. 그런데도 장치관리자의 큼직한 노랑색 물음표는 안 사라지더군요. 그냥 랜카드가 ㅂㅅ인가 보다 했습니다. 집에 놀고 있던 다른 랜카드를 꽂았습니다. 잘 되더군요. 그러면, 그렇지! ^^

문제는 그 이후에 감지되었습니다. 아직 필수 프로그램 설치도 다 안 끝난 상황이라 이재저래 재부팅을 하는 과정에서 악성코드 치료 유료결제 프로그램이 뜨더군요. 이런 게 뜰 일이 없는데, 설치한 적도 없는데(?), 웬 악성코드 치료 프로그램??? 뜬금없고 의아했습니다.

어쩐 일인가 해서 살펴보니, 제어판의 프로그램 추가-제거 리스트에는 뜨지도 않더군요. 결국, 무려 {시작 버튼 - 실행 - MSconfig - 시스템 구성 유틸리티 - 시작프로그램}에 들어가서 체크박스를 해제해야 했습니다. 이때쯤 느낌이 왔어야 했습니다. 아까 처음에 그 랜카드 드라이버를 다운로드 받은 것이 화근이었음을 알았어야 했습니다. 불행히도 아직 그쪽으로 생각을 하지는 못했다죠. 컴퓨터 초기화 세팅을 마쳐야 한다는 데에 생각이 쏠려 있을 뿐. ㅜ.ㅜ


{상황 2} 친절하게(?) 누군가 올려놓은 프로그램을 설치했더니 계속 팝업이? ㅜ.ㅜ

어쨌든, 그렇게 해서 설정을 모두 마쳤습니다. 깡통에 기계덩어리 장착된 컴퓨터란 녀석이, 이제 쓸 수 있는 상태가 된 것이죠. ^^ 그리고 최종 단계로 들어갔더랬습니다. 노턴 고스트로 복원 이미지를 떠놓자, 라는 생각을 한 것이죠. 추후에 또 손을 봐줘야 할 일이 있는 컴퓨터인데, 이 시점에서 복원 이미지를 떠 놓으면, 나중에 몇시간 걸려 재설치할 작업이 몇분이면 간단히 끝날 수 있으니까요.

저는 노턴 고스트 버전 12짜리를 씁니다. norton ghost 12라고, 그런 프로그램이 있는데요. 이걸로 복원 이미지를 작성했습니다. 별도의 하드에 그 이미지 파일을 심어뒀구요. 나중에 많이 편해지리라 생각하면서 회심의 미소도 한방 날리고 말이죠. 그러다가, 복원 이미지를 실행할 때 필요한 게 뭐였지? 의문을 해결하기 위해서 웹 검색을 합니다. 그 와중에 누군가 올려놓은 노턴 고스트 복원 실행파일을 찾아 다운로드 받습니다. 실험삼아 그걸로 한번 복원을 해봤습니다.

삐뽀삐뽀! 제 머리 속에 빨간불이 켜졌습니다. 이건 또 뭐냔! 프로그램을 실행했는데 제가 예상한 복원 과정이 진행되는 게 아니라 또 무슨 악성코드 어쩌고 유료 결제 프로그램이 뜨는 거 있죠. ㅎㄷㄷ 맞습니다. 또 걸려든 거였습니다. 그 복원 실행파일이란 걸 다운받아 실행한 것이 문제였습니다. 노턴 고스트 12는 프로그램 씨디로 부팅을 하면 복원 과정이 시작되는 것이었고, 그걸 깜빡한 상태였습니다.

이번엔 앞서보다 상황이 더 심각했습니다. 이 유료결제 프로그램은 부팅시 뜨는 팝업이 최소화도 안되고, 창을 닫을 수도 없더군요. 오직 결제만을 요구하는 녀석이었습니다. 게다가 제어판의 프로그램 추가-제거 리스트에도 뜨지 않고, {시작 버튼 - 실행 - msconfig - 시스템 구성 유틸리티 - 시작프로그램}에서도 확인이 안 되더군요. 정말, "에이, 썅!"스러운 상황인 것이죠.

그야말로, 컴퓨터가 아주 떡이 되어버렸습니다. 프로그램 파일 폴더로 들어가 최근에 만들어진 폴더를 찾아 삭제하긴 했습니다. 하지만 참 찜찜한 거 있죠. 참으로 찜찜한! 결국, 포맷을 한번 더 해야했습니다. 노턴 고스트로 복원을 할까 하는 생각이 없지도 않았는데, 앞서도 이래저래 지저분한 과정을 거친 듯 해서 결국 포맷을 새로 하고 운영체제와 프로그램을 새로 설치하고 ... 전 과정을 다시 한번 반복했습니다. ㅎㄷㄷ 

단지 드라이버와 프로그램 몇개 다운로드-실행-설치했을 뿐인데, A, ssang!!! 컴퓨터가 떡이 되다니! 그야말로 사용자는 떡실신할 노릇입니다. -_-;;;


{포스트의 결론}

급히 필요한 드라이버나 프로그램이 있다 하더라도 제조사 홈페이지를 이용하자.
검색엔진 돌려서 나오는 어떤 웹페이지, 어떤 블로그 포스트를 이용하는 건 자제하자.
그렇게 다운로드 받아 설치했을 때, 예상치 않은 고생을 할 수 있다.
부팅 후 첫 화면의 거의 전부를 차지하며 계속 최상위 활성창으로 팝업이 뜨기도 하며,
프로그램 추가-제거 목록에도 뜨지 않고, 시작프로그램에서 삭제되지도 않는 경우도 있다.
심한 경우 아예 컴퓨터를 포맷해야할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다.

아무리 급한 드라이버와 프로그램이라도 제작사 홈페이지를 이용하자.
급할수록 낚시 당하기 쉽다. 급할수록 제작사 홈페이지를 이용하자.



{덧붙이는 말}

그런데, 제 경험으로 어떤 블로그에서 다운로드 받은 것이 분명히 기억나는데요. 겉으로는 드라이버 이름 또는 프로그램 파일명을 적어두고 실제로는 유료 결제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하게 만들어 놓은 거였습니다. 이런 낚시질 하는 인간들은 살림살이 좀 나아졌을까요. 드라이버를 구하는 급한 마음을 악용해서 남의 컴퓨터에 새우젓같은 프로그램을 심는 것들! 이것들도 인간의 탈을 쓰고 있긴 하겠죠? 밥은 먹고 댕길까요. 

이번에 낚시질 당한 거보다 대략 두어달 전에도 어떤 상황에서 필요해갖고 어떤 드라이버를 검색엔진에 의존해서 다운받아 설치했던 적이 있는데요. 그때에는 그런 일이 전혀 없었다죠. 이 분야(?)에 종사하는 꼴뚜기젓같은 종자들이 이제 이런 식의 낚시꾼으로 트랜스포밍한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 0331 수 18:05 ... 18:15  거의작성
2010 0615 화 10:20 ... 11:30  비프리박


p.s.
슬픈 경험^^은 유의미한 포스트를 낳습니다. 아래는 그런 연유에서 나온 포스트입니다.
▩ msconfig 시작프로그램 설정, 정리, 조절로 컴퓨터 부팅을 빠르게 하는 방법 ▩
▩ 노턴 고스트 사용법 & Norton Ghost 12 부팅 시디(복구 CD) 만들기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ageratum 2010.06.15 11: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말씀대로 드라이버 받으려고 검색하면 다른곳으로 연결되는게 많아서..-_-;;
    아예 포털자체 자료실에서 제공하거나, 제조사 홈피 아니면 받으면 안될거 같아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1: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른 곳으로 연결되기도 하고, 다른 프로그램을 내 컴퓨터에 심기도 하고, 그렇더라구요.
      포털 자료실에서 다운로드 받거나 제조사 홈피가 답이란 생각을 해요. ^^

  2. BlogIcon degi 2010.06.15 12: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드라이버 같은 경우는 종합적으로 다운이 가능한 사이트가 여럿 있습니다.
    저는 해외 사이트들을 주로 사용하구요 ㅇㅅㅇ.... 일단 국내 블로그 같은 곳에서 드라이버 설치는 권자하지 않네요... 하루전에 올라온 글이더라도 최신버전이 아닌 옛버전으로 올려놓으신 분들도 여럿 계시는듯 합니다.
    드라이버는 되도록이면 최신버전으로 다운 받는게 좋구요 ㅇㅅㅇ....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2:0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쵸. 최신버전을 다운로드 받는 것이 아무래도 좋을 거구요.
      이래저래 신뢰도의 문제도가 개입하니까 결국은 제조사 홈페이지가 가장 좋지 않나 해요.
      물론 편리하게 자료실처럼 운영하고 있는 곳도 적지 않기도 하구요.
      흠흠. 최근, 개인 홈페이지나 블로그에선 낚시질의 위험성이 높아진 것 같습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6.15 12:4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조사도 그다지 좋아하지 않죠.
    개인적인 드라이버 순서
    (나와 생사 고락(?)같이 한 오랜된 함(?))

    1. OS 가 설치해 주면 그냥 사용합니다.
    (단종되거나 그러면 드라이버 지원 없죠.)

    2. OS 가 모르면 인터넷업그레이드(MS에서 제공합니다.)나 CD로 설치 시도 합니다.

    3. 마지막에 해당 회사 홈에 가죠.
    믿은 것 너 뿐이야....

    홈 페이지 것도 잘못하면 부팅 엄청 잡아 먹더군요.
    (내 함이 고물인가...)
    A당 알림 창에 나오는 그 녀석 부팅시간 하도 잡아 먹어서 그냥 Windows 7에서 설치해 준 것 사용합니다.

    - 월정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3: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제조사도 그다지 좋아하지 않으신다구요?
      흐으. 제조사는 어찌 보면 첫 배포자인데요.
      불편하긴 해도 가장 신뢰할만한 출처란 생각을 해요.
      편리하기로 따지면 운영체제 설치시에 설치되는 것이 가장 편하지만
      드라이버가 모두 그렇게 설치되는 것은 아니겠지요.
      지적하신 대로,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아 설치하면
      그 과정이 운영체제 깔 때 설치하는 것에 비하면 몇배 지루한 과정이 될 수도 있긴 합니다.
      다만, 어쩔 수 없는 경우엔 그야말로 어쩔 수가 없으니 택할 수 밖에요.

  4. BlogIcon 유 레 카 2010.06.15 13: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가 낚시를 너무 싫어해서 말이죠..흐미..

  5. BlogIcon oddpold 2010.06.15 13: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음...참고가 되는군요.
    저는 원조만 취급했던터라 그런 일이 있는 줄은 몰랐습니다.
    이젠 낚시질도 복잡해지고 지능화(?) 되는건가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3: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 역시 이런 일은 경험조차 못했던 일인데,
      최근의 트렌드가 된 모양입니다. 특별한 프로그램을 찾은 것도 아닌데 이 꼴입니다.
      흠. 결국은 제조사 홈피가 가장 믿을만한 거 같습니다.

  6. BlogIcon mingsss 2010.06.15 15:1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헉,
    진짜 갖가지 방법으로 머리를 써서 악성코드를 유포하는군요.
    저도 아픔을 겪으면서 가급적 '정품'만 이용하고,
    '정식'방법을 통해서만 서비스를 즐기는 습관을 기르고 있지요.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5:5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정말 말도 안 되는 방법으로 머리를 쓴다지.
      랜카드 드라이버라는 이름을 달고 악성코드를 남의 컴퓨터에 심다니.
      이제 이런 이상, 무조건 정식 홈페이지가 가장 안전하다는.

  7. BlogIcon 雜學小識 2010.06.15 18: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

    저도 예전에 일반 사이트에서 mp3용 드라이버를 구해본 적이 있는데요,
    그때는 다행히도 컴에 별 악영향은 미치지 않았었지만,
    이 글 보니, 다음엔 좀 더 주의를 기울여야겠다 싶고 그러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5 19: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 예전이었기에 그랬을 수도. ^^;
      랜덤으로 드라이버를 구했던 저에게 연속 두번 악질적인 것들이 달려들더라구요.
      지난 3월 초였던 걸로 기억합니다.
      아주 급하더라도 제조사 홈페이지를 이용해서 다운로드를. ^^

  8.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10.06.15 23: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 그런적 많은데, 검색해서 프로그램 다운받은 경우.
    이상한 프로그램들이 떴던게 그래서 그랬군요.
    나쁜 넘들~~~

    어찌 지내시는지 궁금해서 들어 왔는데 넘 졸려서 이건만 봐야겠네요.
    요즘은 컴도 자주 못 켜보고,,, 6월이 빨리 가야지 아주 죽겠습니다.
    담날 좀 더 멀쩡한 정신으로 다시 오겠습니다. ㅡ.ㅡ;;;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8 01: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검색해서 다운받은 경우, 그것들은 어찌 인기 검색어를 그리 잘 아는지
      걸릴 확률 장난 아니게 높은 듯 합니다.
      저는 처음 당한 건데, 크게 당해서인지,
      이젠 그냥 좀 불편한 방법을 택합니다. ^^;

      6월은 저 역시 빨리 지나가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제 대략 열흘 정도만 고생하면 일단 한숨 돌립니다. -.-;

  9. BlogIcon G_Gatsby 2010.06.16 01: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일단 아는 내용이 없어서요.
    태그에 보니 떡검이 나오는군요.
    떡검과 섹검.
    부패의 선두주자 엘리트.
    나라가 떡이 되어 가고 있는 이유는 떡검과 쥐떼들 때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8 01: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떡검만큼 해악을 끼치는 것이 떡컴 메이커들입니다.
      온갖 프로그램을 둔갑시켜 내 컴퓨터에 깔게 해,
      내 컴을 떡컴으로 만드는 녀석들이죠.
      떡검만큼 나쁜 걸로 섹검도 있고 MB의 시녀도 있군요.
      맞습니다. 나라로 떡을 만들려는 자들입니다. 그것들은.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6.16 17:0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컴퓨터는 아니지만 전 최근에 제 앞으로 500만원이 연체되어 있다는 낚시 전화를 받은적이 있습니다. 사기꾼들이 워낙 진지하게 이야기 하는것을 듣고 있느라 웃음을 참느라고 고생했습니다. 결국 사기꾼들이 신나게 떠드는 도중에 끊어버렸지요. 혹시 전화비 올라가는거 아닌가 해서 확인해보니 그것도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8 01: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런 자들은 중국 연변쪽 사투리를 주로 쓴다던데,
      혹시 말투가 북한 사투리 냄새를 풍기진 않던지요.
      저희 부모님 댁에는 자꾸 우체국으로 소포를 찾으러 오라는 문자가 온다네요.
      이건 또 뭔지. -_-;;;
      세상살기 힘들어진 것 같습니다. 아차하면 낚시에 걸린 물고기 되기 십상이란.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6.16 17:2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거의 네이놈에서 검색해서 받는 편인데..
    역시 뭐든지 정품!! 이 최고임을 느낍니다..
    떡실신이라는 표현.. 너무 재밌어요 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0.06.18 01: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뭐든지 정품이 최고이긴 한데, 그게 배포를 풀어놓은
      프리웨어나 쉐어웨어 같은 경우, 웹검색을 하게 되더군요.
      이제 그 짓도 못하겠습니다. 같은 이름으로 파일 올리고 실제론 유료 결제 프로그램을 심으니.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