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광양에 방문할 예정이었습니다. 나들이를 다녀올 심산이었죠.
광양매화축제도 볼 겸 근처 관광^^도 할 겸...
겸사겸사 여행 삼아서요.

어제밤 귀가해서 몇몇 여행에 필요한 물건들을 챙기다가 
뉴스에서 일기예보를 듣습니다.
비가 온다더군요. 전국에요.

인터넷에 접속했습니다. 미디어다음 날씨 페이지로 들어갔습니다.
이런 페이지가 우리를 기다리고 있더군요.
저희가 광양에 있을 2009년 3월 12일(목) 오후 날씨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밤, 그녀의 "내일 뭐하지?"라는 말에 저도 같은 대답을 했습니다. "내일 뭐하지?"
사실은 저도 일종의 정신적 공황상태(?)였거든요. orz
그래도, 정신을 가다듬었(?)습니다. ^^;

"다음주에 가지, 뭐. 3월 14일(토)부터 3월 22일(일)까지 9일동안 매화축제니까 19일날 가자."
"그날 어차피 나 쉬는 날이니까 그날 가면 되지. 그리고 그때가 아마 더 꽃이 활짝 피었을거야."
라는 위로 아닌 위로를 그녀에게 들려주고 잠을 청했더랬습니다.


전국이 가뭄이라던데... 물부족이 거의 지역적 재앙인 곳도 있다던데...
우리가 놀러 못 간다 한들, 그것이 대수랴 싶습니다.
가식이나 위선은 아니구요. -.-a
오늘 아침 미디어다음에 접속하니 이런 기사가 올라와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러는 다음주에 가면 되구요. 물 부족 해소가 먼저입니다.
뉴스에서 아기 젖병을 삶을 물도 없다는 기사를 본 것 같습니다. ㅜ.ㅜ

맞습니다. ^^ 놀러 가는 것보다는 '단비'가 먼저입니다.
비가 올 거면 가뭄 해갈이 되게 많이 왔으면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 0312 목 08:25 ... 08:55  비프리박


p.s.
여행간다던 사람이 포스트를 올리고 글을 발행하고 ... 놀라실 분도 계시겠습니다. ^^
저희가 바라던 바는 아니지만 여행을 연기하는 마음이 그닥 무겁진 않습니다. ^^
전국에 단비가 온다잖아요. ^^ 기뻐할 일이잖아요.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싸블 2009.03.12 10: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좋은 소식이네요 비소식!!
    시원하게 많이 내렸으면 좋겠네요. 쏴~아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18: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좋은 소식이죠. ^^;;;
      여행 가려는 날이지만! 좋은 소식 맞습니다. ^^
      그러게요. 전국에 시원하게 쏴아 많이 와라, 제발...!
      하는 바람입니다. ^^

  2. BlogIcon 호박 2009.03.12 11:3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가뭄이라잖아요~ 단비소식은 반가운게죠^^
    모처럼의 단비로 가뭄이 조금 해결되었으면 좋겠어요~

    창밖으로 보이는 바깥풍경이 왠지 따숩게 느껴집니다.
    봄이 성큼 다가온게지요^^ 얏호!

    황사, 꽃가루 조심하시고욤(ㅠㅠ) 황사 미어!
    오늘도 웃음꽃이 빵빵 터지는 해피데이 보내세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18: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단비 소식은 무조건 반가운 겝니다.
      지금처럼 해갈이 국가적 숙제가 된 상황에서는요.
      그런데 2mb는 해갈에 대한 해결책을 하늘보기 밖에 안 갖고 있는 모양이죠...? ㅠ.ㅠ

      봄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그쵸.
      엊그제 좀 춥다 했는데, 또 완연한 봄.
      비가 오고 나면 또 꽃샘추위.
      그래도 그 속에서 살곰살곰 봄은 오겠지요. ^^

      울 호박님도 황사와 꽃가루 앞에서도 눈과 피부를 잘 보호하시길요.
      화장 두껍게 하란 말씀은 아니고요. ^^

      오늘은 말입니다.
      이거 빵빵 터지는 날입니다. 호박님의 소망이 주효한 듯. ^^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3.12 12:4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단비 시원하게 한바탕 쏟아졌으면 좋겠네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18: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단비 온다고, 여행도 안 갔는데...
      밤 6시 현재, 서울 북부 지역엔 비가 안 오고 있다죠.
      전남 지역 날씨 확인 한번 해봐야겠습니다.
      기상청에 낚인 건 아닌지. 갑자기 울컥하는뎀요. -.-;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3.12 15:3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오고나면 매화꽃빛깔이 더 고와질려나요?...아마 한바탕 퍼붓고 나면 꽃이 떨어져 볼것이 없을수도...
    그래도 가뭄해갈이 먼저지요...암 그렇고 말고요...^^

    일전에 내려갔을때 매화꽃 만개했더군요...순천쪽에요.광양은 들리지 못했습니다..작은사고.아시죠...^^
    19일쯤 내려가도 좋을것 같어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18: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모쪼록 비가 오고 나면 좀더 나은 모습을 준비하고 있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물론, 현실은 제 기대완 다른 쪽으로 흘러 가기도 한다는 거 잘 알고 있습니다. -.-a
      말씀처럼 비오고 바람불고 나면 다 떨어지고 없을 수도. -.-;
      들리는 바에 의하면 오늘이 정말 딱이었다는 이야기도 있던데, 이거이거...
      초큼 안습니다.
      그래도 전국에 단비가 온다지 않습니까. ^^;;;;;;;

      흠흠. 이미 희수님은 매화구경을 하신 거라는 말씀이죠. 대략 부럽. *^^*

      말씀처럼 19일날 가도 괜찮으면 정말 좋지, 말입니다. ^^

  5. 박코술 2009.03.12 16:5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광양 매화축제에 못 가는 대신
    서울 매연축제는 어드런지... 크학학!

    혹은 계절이 계절이니 만큼,
    매春축제는... (크헉!)

    기랬다는 야깁네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18: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서울 매연축제...
      그리고, 그 ○춘 축제...! 크하학.
      이거 이거 즐길만한 축제는 하나또 음꾸만...!
      울 쥬신님은 어찌 저에게 이리 큰 시련을 내리시는 겜미까. -.-a

      (저도) 그랬다는 이야깁니다. ^^

      p.s.
      쥬신님 모쪼록 봄날 일교차가 크다니까 건강 잘 챙기시길요.
      일교차 따위에는 아랑곳 하지 않으실 분이란 거 잘 암서도, 이리 염려를 합니다. ^^

  6. 2009.03.12 22:4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2 22: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cluster...! 반갑구나. 정말 오랜만이다. 흠흠. 따지고 보면 그리 오래 된 것은 아니지만,
      클러스터 너를 생각하면 항상 그립다. ^^

      아. 전국에 비가 온다 했는데, 거기도 봄비가 오고 있구나. 흠. 여기는 아직 비가 안 오는 듯. -.-a
      오오. 폭설이 왔다고...? ㅎㄷㄷ 춘삼월에 말이지? -.-;;;
      맞아. 그래도 이제 봄비가 내리고 나면 꽃샘추위가 온대도 봄이 오겠지. ^^

      하하. 통과의례를 겪고 있구나? ^^ 몸 잘 챙기고, 실수하지 말고. ^^
      음음. 내일은 또 떠난다고? 크흐. 3월과 4월은 그럴거야. 그래도 클러스터는 정신줄 놓지 않을 거라 믿어.
      크핫. 그 와중에 과제물은 착착 나온다는 거...! 그거라도 안 나오면 너희들이 뭐가 되겠냐. 크하하.
      참 다양한 과제가 있구나. 정체성에 심히 의문을 갖게 하는...! ㅋㅎ

      웅. 나는 잘 지내. 문제는 네가 더 잘 지내야 하는데... 3월 4월은 고생을 좀 하렴.
      그리고 빠질 자리는 잘 빠지고...! 모두 다 나가야 하는 것 아니니...!
      (이 사실이 수긍하기 힘들 수도. ㅋㅎㅎ)

      애들 모의고사를 어제 봤지. 엊그제 같은데... 참 세월은 빠르다 그치?

      가끔 놀러와. 여기도, 교무실도. 알았지? ^^
      모쪼록 건강하고, 공부는 항상 열심히 하고, ... (흠흠. 마치 내가 오빠라도 된 양.)

  7. BlogIcon mingsss.net 2009.03.13 01:0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캬캿
    비를 좋아하는 저로썬 참 반가운 비네요
    비오는날 사랑하는 남녀가 할 수 있는일에 얼마나 많은데!!
    뭘 걱정하고 계시는겁니까! ㅋㅋㅋ
    커피한잔 내려 드시면서 곰곰히 생각해 보세요- 크크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3 01: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하. 아침에 깨면 커피 한잔 마실게.
      선남선녀가 할 수 있는 일*^^*도 찾아보고 말이야.

      근데 결국은 서울에선 밤이 되도록 비구경 못 해서
      여행만 못 간 건가... 하는 배신감이 몰려올 뿐이라는...!
      이랬거나 저랬거나 가뭄 해갈이 좀 되었음 해.

    • BlogIcon mingsss.net 2009.03.13 18:30 | Address | Modify/Delete

      어엇? 울집부근과 학교동네에선 비가 왔는데 'ㅁ'
      꽤 많은양이요..
      남쪽은 다른가?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3 18: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서울 북부지역에 있는 나는 비구경을 밤부터 했다지. -.-;
      밍스네랑 우리쪽이랑 그닥 멀지도 않은데, 이리 다른가. 큭.

      알아보니, 남쪽은 비가 오후 일찍부터 온 모양이야. ^^

  8. BlogIcon Mizar 2009.03.13 09:0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작년엔 너무 비가 안와서..
    개인적으로 비는 그다지 좋아하지 않습니다만 그래도 너무 하더군요.
    올해는 작년보다는 좀 비를 자주 볼 수 있었으면 합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3 15: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 이번에 당사자들 중에는 비를 싫어하시는 분들도
      상당수 전향(?)하셔서 비를 그리워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모쪼록 물부족 사태가 조속히 풀리기를 기원해 봅니다. ^^

  9. BlogIcon 특파원 2009.03.13 10: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단비가 온다는데...여행 캔슬이 대수랴....음~

    물이 많아도 재앙, 모자라도 재앙...
    그러고 보면 도(道)를 닦아야만 세상을 아는게 아니라 자연속에서
    이치(理致)를 깨닫는것 같습니다.

    그러나 매화도 나름 스케줄이 있을텐데 때를 놓치면 올해의 매화는
    보지 못할수도 있지 않을까 염려 됩니다.

    내년 매화와 올해 매화는 분명 다르니 말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3 15: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맞습니다. 단비 앞에서 여행쯤이야...! (그래도 맘 한쪽은 안 편합니다. ^^;)

      비가 많이 와서 재앙, 비가 안 와서 재앙, ...
      21세기 첨단기술의 시대를 살면서도 하늘을 바라보며 비를 기다리는 상황이니...
      이거 원시로의 복귀라 해야할지, 어차피 본질은 달라진 것이 없는 것이라 해야할지, ...
      착잡합니다.

      그렇습니다. 자연 속에서 이치를 깨닫는다면 그것이 도를 깨우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흠흠. 말씀처럼 매화의 시기를 놓친 것이 아닌가 염려가 몰려옵니다만,
      일단 그저께 밤으로선 여행 연기를 결정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었다죠.
      미래를 알 수는 없는 것이고. -.-a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3.14 09:2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단비!!! 반가운 소식입니다.

    제 고향(남해)은 2년전까지 비가 오지 않으면 최악의 상황을 맞이했습니다.
    물이 없어서 1주일에 1번 수돗물 급수하고 그랬는데, 제 고향에 큰 대교가 들어서면서 동시에 저 멀리 큰 댐에서 물을 직접 관으로 연결해서 제가 사는 곳까지 물이 잘 들어옵니다. 그러나 남해읍 지역만 물이 들어오고, 나머지 지역은 여전히 식수가 부족하죠. 이렇게 1주일에 한 번만 물이 나오는 상황에 적응하면, 물의 소중함을 알게 됩니다 ^^;. 물의 소중함을 알면 단비가 반갑죠. 옛날이었으면 단비 맞으며 동네 뒷동산에서 공을 찰텐데, 요즘은 광양제철소에서 오는 매연으로 인해 머리 까지는 산성비라 초등학교때 비 내릴 때 공터에서 하던 수중 축구를 못하겠네요. 머리털이 왕창 빠져서 말이죠.

    제가 객지로 나올 때 주위 풍경을 보면서 저수지 물을 봤더니..
    바닥이 훤히 보이더군요. 비로 조금은 물이 채워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광양매화축제라. 광양은 제 고향에서 한 시간 거리네요 :) 근데 광양 매화축제는 처음 들어봅니다. 옆동네에 살면서 여태껏 이웃 동네에서 뭘 하는지 모르고 살았네요. 옆에서 뭐 하는지 조금 관심을 둬야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6 05: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로즈코난님이 남해가 고향이시군요.
      얼마전 포스트에서 올리신 스카이뷰 맵 스크린 샷이 남해였던 것 같습니다. (긁적긁적. ^^)

      단비는 언제나 반가운 소식입니다. 맞습니다.
      여행도 즐겁게 뒤로 미룰 수 있습니다.
      매화 꽃이 다 지고 나서 광양을 찾는대도 즐거울 각오가...! 크흣.

      오오. 남해가 2년전까지 최악이었군요.
      다행히 큰 댐과 그곳으로부터 물공급이 이뤄졌군요.
      흠흠. 그것도 읍지역과 촌동네(?)의 격차가 존재하는군요. 이런이런.

      그런데, 광양 제철소에서 오는 매연이 좀 쩌는군요. 머리털이 왕창...! -.-;;;

      그 저수지에 물이 좀 찼으면 하는 바람을 저도...! _()_

      광양에서 가까운 데에 사셨군요. 지금은 어디 사실까. 살짝 궁금해집니다. ^^
      보통 옆동네 상황은 잘 모르기 마련인 것 같아요.
      마치 저희가 서울에서 멀리로만 여행을 다니는 것처럼요.
      서울 근교의 여행, 나들이를 한 것이 최근입니다. ^^;

      로즈코난님, 힘찬 한 주 열어제끼시길요. ^^

  11. Kay~ 2009.03.14 23:31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작년에 광양 매화축제에 갔을때 비가 왔었은데..
    이맘때쯤에 비가 많이 오나봐요.
    다음주에 가면 매화아가씨 사진도 찍을 수 있겠네요! ^^
    장독대도 이쁘게 찍어오시고요! ㅎㅎ
    좋겠습니다. 저희도 늘상 주말이면 하는 말이 있습니다....
    내일 뭐하지? ㅎㅎ
    똑 같이 사는 것 같아.. 친근해지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6 05: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내일 뭐하지?
      이 말에는 주로 내일 뭐하지?로 답하게 되지 않던가요? ^^;
      사는 게 다 똑같은 것 같습니다. ^^

      흠흠. 말씀하신 장독대도 매화아가씨도 ...
      잘 찍어올 수 있는 좋은 날씨이기만을 바랍니다.
      그리고 갈 수 있기를...!

      아. 그러고 보니, 이맘때는 비가 많이 와야하는 시기이기도 하네요.
      맑기만을 기대하는 것은 좀 그렇군요. 이런이런. ^^;

  12.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09.03.15 00: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작년 가을 부터 워낙 가물어서 비만 온다면 무조건 반갑습니다.
    비가 너무 안와서 다들 올해 농사가 걱정입니다.
    축제를 못가셔서 좀 아쉽기는 하시겠지만, 반가운 소식이니...ㅋ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6 05: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제, 농사를 짓는 입장이 아니어도 물을, 비를 걱정하는 시절인 것 같습니다.
      비가 좀 많이 와 주어야, 올 봄 농사에 제대로 들어갈 수가 있을 건데...
      염려가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물한동이님네는 직접 농사를 지으시니 더 할 듯.
      제발 비야 축축히 적실만큼 오렴...! _()_
      여행을 가든 못 가든, 그것이 중요하겠습니까. ^^

  13. 2009.03.15 11:0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9.03.16 05: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하동에 다녀오셨군요. 광양 근처죠. 구례 근처고. ^^
      요즘 날씨가 좀 그렇긴 해도, 잘 다녀오신 거지요. 바람을 쐬셨으니. ^^

      돌아오는 목요일이면 너무 늦은 건 아니겠지... 제발...!
      이러고 있습니다.

      식사는 화개장터도 괜찮겠군요. ^^

      그리고 적어주신 그 이벤트는 늦지 않게 참여한 것인지...
      그리고 그렇게 하면 참여한 것인지... -.-a

      어쨌든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