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발톱을 잘라냈다(9월 13일). 왼쪽 발 두번째 발가락이다. 작년에 이어 두번째, 같은 발톱을 제거했다. 발을 씻고 나와 물에 촉촉한 발톱을, 손톱깎이를 이용해서 조금씩 깎아 들어갔다. 발톱생산공장(?) 입구까지 깎아냈다. 공장이 파괴(?)되었을까, 염려가 되었으나, 헌 발톱 밑으로 새 발톱이 아주 얇게 올라오고 있어 안심했다. 

종합운동장 조깅 트랙 걷기를 시작했었다(8월 19일). 일단은 하루 7바퀴가 목표였다. 약 5.6km 거리다. 달리는 것이 아니라 걷는 것. 1시간 정도 잡았다. 10바퀴로 늘려갈 작정이었다. 


첫째날(8월 19일). 7바퀴를 걸었다. 
문제의 왼쪽 두번째 발가락 발톱 아래로 멍이 들었다. 결국은 신발이 문제였던 것인데 이날 나는 양말이 문제일 거라 판단했다.

둘째날. 7바퀴를 걸었다.
양쪽 발에 한 군데씩 물집 잡혔다. 발톱에 멍든 것이 꼭 끼는 양말 때문이라고 판단하고 양말을 신지 않고 걸은 것이 화근이었다. 걸은 후, 빨갛게 따끔거리던 것이 물집이 되어 부풀어 올라왔다. 

셋째날. 4바퀴를 걸었다.
물집이 잡혀도 걷기를 멈출 수는 없다고 다짐하며 걸었다. 물집 위에 붙였던 일회용 반창고 테이핑이 무색하게 물집은 터져 상처가 되었다. 4바퀴 걸은 후 벤치에 앉아 양말을 벗어 확인하니 상처의 상태가 좋지 않다. 걷기 중단. ㅠ.ㅠ

넷째날. 3바퀴를 걸었다.
걸을수록 상처 부위가 아파왔다. 시간도, 1바퀴에 9분을 오락가락하던 것이 11분을 바라보고 있다. 더 이상 걷기는 어렵겠다, 고 판단했다. 3바퀴에서 중단! OTL


이번 여름 야심차게 시작한 종합운동장 조깅 트랙 걷기가 그렇게 중단되었다. 웬만하면 중단하지 않으려고 했는데 현실은 다른 방향으로 흘러갔다. 둘째날 양말을 신지 않고 운동화를 신었던 것이 결정적이었다. 프로스펙스라는 브랜드를 달고 있는 조깅화가, 발톱 아래 멍을 안겨줄 것이라고는 상상도 하지 못했고 양말 없이 신고 걸었을 때 발 곳곳에 물집을 선사할 줄은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  

그렇게 걷기가 중단되고 3주가 지났을 때 발톱이 발가락에서 분리(-.-);된 상태임을 우연히 알게 되었다. 발톱을 잘라내고 어느덧 열흘이 지나간다. 중단되었던 걷기를 다시 시작하지 못하고 있다. 이삼일에 한번 30분 정도 아파트 단지 내를 산책하고는 있지만 운동을 한다기 보다는 바람을 쐰다는 느낌이다. 운동장 조깅 트랙 걷기, 다시 시작해야 할텐데. 날씨 추워지기 전에.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3 0911 수 11:00 ... 11:30 반쯤작성
0923 월 07:30 ... 08:30 비프리박


p.s.
또 그 망할(!) 프로스펙스 운동화를 신고 걷지는 않으려구요! 몇 년을 신어도 발이 편했던 르까프 조깅화나 워킹화로 하나 새로 장만할까 합니다. 

반응형

'공유2:헬스, 건강' 카테고리의 다른 글

▩ 피부과 추천, 신뢰할 수 있는 차앤박 피부과 (돈암동 성신여대입구역) / CNP 차앤박 피부과 성신여대점. 성신여대 차앤박피부과. 차앤박 피부과 홈페이지. 화폐성 습진, 화폐성 피부염. ▩  (4) 2015.10.05
▩ 어깨 통증. 견봉하 충돌증후군! 관절경 수술(시술). 관절경적 감압술, 견봉성형술. 오십견? 한의원, 척추 관절 전문병원. 어깨 MRI 촬영 비용. 의료 실비보험, 의료 실손보험. ▩  (2) 2015.08.09
▩ 믿음이 가는 의사 믿음이 가지 않는 의사 [2]:이런 의사는 다시 만나고 싶지 않다. 종합병원, 대학병원, 의료원, 병원, 의원에서. ▩  (14) 2013.12.06
▩ 디스크 통증 재발. 다시 신경주사를. 효과가 좋네요. ^^ 신경막 주사, 경막 주사, 경막외 주사, 경막외강 주사, 스테로이드 주사. 진통 소염 효과. 척추전문병원 센텀병원 ▩  (13) 2013.08.05
▩ '간헐적 단식'? 이런 간헐적 단식? 간헐적 단식의 의미에 대한 생각. 간헐적 단식 방법. Intermittent Fasting, IF ▩  (2) 2013.07.19
▩ 헬스클럽 75일차. 나도 사람이었다?ㅋ 휴식 후 내적 욕구의 꿈틀거림. 트레드밀 걷기, 복부운동, 기구운동(중량운동), 운동시간. ▩  (5) 2012.08.20
▩ 운동에 관한 몇가지 잡담. 매일 헬스클럽 가기. 땀 배출과 후각. 이틀 분할운동과 슈퍼세트 방식. ▩  (6) 2012.07.21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