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보드 고장 증상?
그녀가 쓰는 저희집 메인 컴 메인보드(일명 마더보드)를 교체해야 했습니다. 컴퓨터 사용 중에 진짜 새파란(!) 블루 스크린 떡 하니 뜨는 일이 잦아지는 한편 사용 중에 '지 혼자 알아서 재부팅' 되는 일이 자꾸만 발생했습니다. 불편했습니다. 아무래도 지난 봄에 업글-교체한 메인 보드가 문제인가 봅니다. 중고품 직거래 구매했던 거였는데, 교체하고 윈도우 설치한 직후부터 뭔가 찜찜한 구석이 두 가지 있었지만, 그래도 그럭저럭 써오던 중이었습니다. 



결론은 메인보드 교체로!
비전문가적인 제 진단으로 '메인보드 불량'이 결론이었습니다. 그렇다면 교체해야죠. 메인보드를 교체하는 일은 구입에서부터 고려해야 할 일이 많기도 하고 교체 작업도 신경 쓸 일이 적지 않습니다. 이번 포스트에서는 메인보드 교체를 위해 고려할 점을 적어보고 다음번 포스트에서는 실제 교체 작업을 올려보겠습니다.

IT, 컴퓨터, 하드웨어, 메인보드, 메인보드 교체, 메인보드 고장 증상, 메인보드 고장, 아수스, asus, p5b, 아수스 p5b, 기가바이트, gigabyte, GA-965P-S3, 기가바이트 GA-965P-S3, 중고 메인보드, 신품 메인보드
 업그레이드가 아닌 메인보드 교체 완료! 교체하기 전에 고려할 점.
 
 
이번에 교체하게 된 ASUS P5B. 울집 메인 컴에 들어가서 잘 돌아가고 있습니다.
메인보드를 교체할 땐 단순교체냐 업그레이드냐를 놓고 고민하게 됩니다. 

 
  
 
{ #1 }  전체적인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할 건가? 메인보드만 갈 건가?

컴퓨터를 오래 써서 새 컴을 마련할 때라면, 지금 쓰는 컴퓨터 사양으로 앞으로 1~2년 이상 버티기 힘들다면, 메인보드만 교체할 필욘 없겠죠. 조립을 하든 완제품을 사든, 아예 새 컴퓨터를 장만하는 게 비용 중복을 피하는 길이죠. 지금 쓰는 컴퓨터 사양으로 3~4년 정도는 너끈히 버티겠다 싶으면 당연히 메인보드만 교체해서 쓰는 게 돈도 덜 들고 좋습니다.

그녀의 컴은 업그레이드가 필요한 상황이 아니라고 판단되었습니다. 965 칩셋의 메인보드에, 싱글코어이긴 하지만 3.2짜리 cpu를 달아 쓰고 있는 상황인지라, 그리고 주 용도가 인터넷 서핑과 문서 작업인지라, 앞으로 3~4년 정도는 충분히 쓸 수 있을 거 같습니다. 메인 램 1.5GB에 그래픽 램 256MB입니다.
 
 
 
{ #2 }  메인보드, 단순교체할 건가? 업글할 건가?

메인보드를 교체하는 제일 깔끔한 방법은 동일한 제조사의 동일한 메인보드로 바꾸는 것이죠. 이 경우, 별 다른 고려사항이 없습니다. 같은 걸로 사서 그대로 바꿔 끼우기만 하면 됩니다. 그 다음으로, 동일 레벨의 메인보드로 바꾸는 방법이 있습니다. 메인보드의 부수적인 기능이 좀 다르고 생김새가 달라서 교체할 때 조금 더 신경을 써야 합니다. (앞에서 말한 965 같은) 칩셋 넘버가 같다면 동일 레벨의 메인보드로 봅니다. 

이번에 저희집 메인 컴은 이 방법을 택했습니다. 쓰던 메인보드는 기가바이트(GIGABYTE) 제품이었는데 교체한 메인보드는 아수스(에이서스, ASUS) 제품입니다. 정확히는 GA-965P-S3에서 P5B로 건너갔다고 할 수 있구요. 칩셋은 같은 965입니다.
  
 
 
{ #3 }  메인보드 교체/업글할 때 고려할 점.

다른 분들은 어떤지 모르겠습니다만, 제 경우 메인보드를 업그레이드할 때 고민한(고민하는)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업그레이드 하는 새 메인보드가 내 CPU를 지원하는가.
2) 새 메인보드가 현재의 메인 메모리(램)을 서포트하는가.
3) 지금 쓰고 있는 그래픽카드를 재활용할 수 있는가.

가장 적게 비용이 드는 업그레이드는 위 세 질문에 모두 Yes라고 답할 때입니다. 메인보드를 갈기로 했는데 셋 다 갈면 교체 비용이 눈덩이처럼 커집니다. 물론, 필요하다면 일부든 전부든 교체하는 것이 맞죠. 메인보드와 위 셋을 교체하는 상황은 사실 새 컴퓨터 장만하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파워랑 HDD-ODD랑 케이스 가격 정도 빠질 뿐인 것이죠. ^^
 
 

{ #4 }  신품이냐? 중고품이냐?

메인보드 신제품 출시 주기가 점점 짧아집니다. 계속 신제품이 나오기 때문에, 내가 쭈욱 써오던 메인보드랑 같거나 호환되는 제품을 신제품 시장에서 구입하기는 어렵습니다. 최근 출시된 메인보드로 갈아탈 생각이라면 신품을 구입하면 되므로 별 문제가 없지만, 그게 아니라면 중고품을 구입해야 합니다.

'중고품'이라는 데에 심리적 거부감을 느끼는 분이 계시다면 최소한 메인보드에 관한 한 그 거부감을 잠시 접어두시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신제품이 아닌 이전 제품을 계속 출시하는 제조사가 없어, 구할 방법이 그 방법 밖에 없기도 하지만, 구입처를 잘 택하면 문제 없이 오래도록 잘 쓸 수 있습니다.
 
 
 
{ #5 }  중고로 메인보드를 구입해도?

제 경우 메인보드를 비롯하여 램이나 그래픽카드 같은 컴퓨터 부품을 중고품으로 구입하는 경로는 '다나와 직거래' 사이트입니다. 개인간 직거래도 한때 이용한 적이 있으나 최근에는 중고매입판매상을 통해 구입합니다. 대개 개인이나 피씨방에서 매입하여 세척-검수를 거쳐 재판매하는 방식이죠. 제품값과 택배비 입금하면 택배로 물건 쏴줍니다. 이같은 판매상들은 온라인 쇼핑몰에서도 물건을 팔고 있는데요. (판매 수수료를 지급할테니) 물건 가격이 좀더 뛰겠지만, 먹튀가 걱정되신다면 온라인 쇼핑몰을 이용하는 것도 방법이 됩니다.
 
이런 판매상은 (직거래든 온라인 쇼핑몰에서든) 대개 15일간 무상교환 기간을 줍니다. 컴퓨터 부품의 경우 15일간 제품 하자가 발견되지 않는다면 하자는 없는 거라는 데에, 저는 동의하는 편입니다. 그 기간 후에 제품 수명이 다 할 수 있는 문제가 있긴 하겠습니다. 공장출고일이 가급적 최근인 제품으로 구입한다고 해서 이 문제가 해결되진 않습니다. 사용 시간이라는 게 있으니까요. 그래서 심리적-경험적 타협안이, 대충 15일간 열심히 돌려서 문제가 없으면 그 후는 복불복이라고 볼 수 밖에 없는 면이 있습니다. 메인보드의 경우 대개, 제조사 무상교환 AS 기간이 3년이므로 이 기간이 좀 남은 중고품으로 구입하는 것도 방법은 됩니다. 물론, 가격은 상대적으로 좀더 비싸지죠. 
 
 
──────────────────────
 
 
그래서, 난데없이, 메인보드 교체(업글 아닌)를 하게 되었고요. 비전문가적인 제 진단은 이번에도 운 좋게 맞아들어, 그녀가 쓰는 저희집 메인 컴퓨터는 잘 돌아가고 있습니다. 중고품으로 용산의 어느 판매샵에서 택배 직거래를 했는데 한 달 넘은 지금까지 아무 문제 없이 잘 쓰고 있습니다. 그녀에게 묻습니다. "별 문제 없지?" 그녀의 대답은 "괜찮은데?" 입니다. 이 정도면 만족스럽다는 뜻입니다. 핫.

다음 포스트에서는 메인보드 교체 과정을 적어보도록 하겠습니다.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924 토 09:30 ... 10:30  비프리박
2011 0924 토 13:50  예약발행
 
IT, 컴퓨터, 하드웨어, 메인보드, 메인보드 교체, 메인보드 고장 증상, 메인보드 고장, 아수스, asus, p5b, 아수스 p5b, 기가바이트, gigabyte, GA-965P-S3, 기가바이트 GA-965P-S3, 중고 메인보드, 신품 메인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달도깨비[월정] 2011.09.24 16: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메인보드 같은 모델은 그냥 사용하면 되지만 모델 이름 변하면 OS 다시 설치 해주어야 됩니다.
    부팅이 안되는 경우가 생길 수 있으니~~
    요즘은 도스처럼 단순한 OS가 아니라~~
    게임 안하면 이지정도나 일점오나 큰 문제 없죠.

    고려할 점은 업그레이드나 구입시에 필요 사항입니다.
    좀 오래 사용할려면 그런 것도 생각 해 봐야 됩니다.

    - 월정 -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렇죠? 같은 모델을 사용하면 os도 안 깔고 참 편하고 깔끔하죠.
      그런 경우가 아니면 os를 재설치하는 것이 깔끔하구요.
      이래저래 깔끔한 걸 좋아하는 성격인 건가요? 핫.

      게임 안 하면 시피유도 엥간하면 버티는 거지요.
      셀러론은 인터넷 페이지 로딩에 버벅대는 시절이 되긴 했습니다만
      셀러론만 아니면 싱글코어도 잘 돌아갑니다.
      2.0 이나 1.5는 듀얼 코어 말씀하시는 듯. 코어2듀오나. ^^

  2. 2011.09.25 11:02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첨에는 램 교체 하는 것도 이리 알아보고 저리 알아보고 꽤나 고민했던 기억이 엊그제 같은데
      하나하나 갈아야 할 일 생기고 고민하고 직접 교체하고 그러다 보니
      메인보드 교체까지 온 것 같습니다. (제가 컴을 조립할 수 있는 수준이긴 합니다. 대략 육칠년 전부터?)

      휴일엔 일했습니다. 저도 일하고 그녀도 일하고.
      제가 조금 일찍 퇴근해서 집에 와 있다가 퇴근하는 그녀 모시러 갔죠.
      생선구이랑 알탕으로 밖에서 먹구 들어왔구요.

      두분이 운동장 걸으시면서 딸래미 많이 그리워하셨나요?
      딸래미, 거기 가서 잘 지낼까 염려 많이 되시죠?
      (딸래미 하나시던가요? 그러심 많이 적적하실텐데. -.-;;;)

  3. BlogIcon 신기한별 2011.09.25 11: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늘도 잘보고갑니다 멋진주말보내세요

  4. BlogIcon 소인배닷컴 2011.09.25 15: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호~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5. BlogIcon 하늘다래 2011.09.26 00: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메인보드 교체 할 떄가 사실 가장 머리 아프죠^^;
    여차해서 부품들 호환 안되면..
    토나옴 ㅠ_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00:4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보드 교체할 때가 가장 고민할 게 많아요, 그쵸?
      호환되는지도 그렇고, 업글을 어느 선까지 해도 되는지도 그렇고, ...
      그리고 나중에 비용 중복 투자한 꼴 안 되려면. 핫.

  6. BlogIcon DAOL 2011.09.26 14: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이번에 그래픽카드와 램카드를 업글하였습니당..ㅎ
    아이가 명절때 받은 용돈으로 구매하여
    제 컴에 달아주었다죠..
    아이가 컴을 완죤 해부하여 만지작 거리더니만
    먹통을 만들어 놓더라구효..
    이거이거 어떡하나 고심했는데
    이번 주말을 기해서 포맷하고 다시 셋팅하여 놓았답니당..
    아이덕분에 속도가 빨라졌어요..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16: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그래픽과 램을 업 시키셨으면
      이미지 로딩이 팍팍~! 이시겠습니다.
      (갑자기 그래픽카드 제품명을 알고 싶은 비전문가적인 궁금증이. 핫.)

      만지작거리다가 먹통, 그러다가 다시 세팅.
      이런 과정을 거쳐 경험이 풍부해지는 거지욤.
      제대로 된 학습과정이라고나 할까요?
      오히려 착착 맞아돌아가는 건 싱겁다는.
      그리고 그렇게 순탄한 길은 실제로 없다는. 큭.

      다올님 기분 상큼해지신 게 여기까지 느껴지옵니다.

    • 2011.09.27 14:36 | Address | Modify/Delete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9 07: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지포스군요. 비교적 고사양의. ^^

  7. BlogIcon Naturis 2011.09.26 20:2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컴부품 뭔가가 고장이란게 의심스러운데 찾아내질 못하고 있네요.. ㅋㅋ
    예전같으면 어떻게든 찾아낼을텐데 그만한 열정도 없고 귀찮기도 하고.. ^^;
    결정적으로 서울에 안사니 고치러 가기도 귀찮다는.. ㅋ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6 20: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 컴이 아니신가 봅니다. 아니면 그래도 돌아는 가는 것이든가요.
      문제의 원인을 찾으셔서 적당한 출혈(?)로 유지-보수가 되길 바랍니다.
      서울에 안 사셔도 택배 서비스가 잘 발달되어 있으니까요. (도서지역만 아니라면요. ^^)

    • BlogIcon Naturis 2011.09.26 22:3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메인컴이에요..
      컴을 쫌 다룬다고는 하는데도 이번에는 해결을 못하네요..
      좀더 솔직해보면 대충 원인 짐작은 가는데 맘속으로 거부하는 거 같아요.. 정말 그게 원인이면 귀찮아질것같아서... ㅠㅠ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9 07: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메인 컴이 그러시군요?

      짐작 가는 원인이 있다면 그게 맞을 겁니다.
      귀찮다고 해도 맥시멈 값이 컴 조립이므로 ^^;
      어느 날 딱 느낌이 오면 그날 하시려나 봅니다.

  8. BlogIcon oddpold 2011.09.26 22: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네, 내년이면 또 뭔가가 바뀐다고 벌써부터 설레발 치는 윈텔입니다.
    이럴땐 최소비용으로 관망하는 것도 좋지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29 07: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뭔가 또 바뀐다고 하더라구요. 그저 xp에 싱글코어 쓰는 저로서는(데탑)
      그러려니 합니다. 그게 아니래도, 말씀처럼 일단 관망하는 게 맞는 거죠.
      놋북에 윈도우7을 쓰고 있지만 역시 시큰둥한 반응을 보여주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