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새 추석입니다.
어떤 분들에게는 연휴일 뿐일 수도 있긴 하겠습니다. 다양성의 현대에는 추석이 아니고 그저 연휴라 한들 누가 누구를 탓하고 할 문제는 아니지요. 어찌 되었든 추석 연휴의 시작입니다. 몇 달 동안 '우기'처럼 주야장천 비가 오고 9월 초까지도 폭염이 이어지더니 어느 새 가을이고 추석입니다. 제 아무리 강한 여름도 가을에 밀릴 수 밖에 없는 거겠죠. 자연의 순리.



( 달이 뜰 지 알 수 없지만 마음 속으로 보름달에게 소원을 비는 건 변함 없겠죠? )


'해피 추석!'
어제 정상근무 했습니다. 퇴근하면서 사무실 사람들에게 '해피 추석!'이란 말로 추석 인사를 건넸습니다. 가르치는 학생들에게도 '해피 추석!'으로 덕담을 대신 했습니다. '메리 크리스마스 해피 뉴 이어'에서 따온 냄새가 다분하지만 '즐거운 한가위 되세요'보다 짧고 간결해서 좋습니다. '해피 추석!'에 대해서 누군가는 다국적 언어(?)를 뭐라 할 테지만 간결한 의미전달의 현대에 딱 맞는 표현입니다. 제가 영어 선생이라서 그런 것도 아닐 겁니다.



'즐추!'
가르치는 학생들 중에서 제가 아끼는 친구가 '즐추!'라는 말로 '해피 추석!'에 맞대응(응?)해 옵니다. 신선했습니다. '그렇지!' 무릎을 쳤습니다. 왜 '즐추!'를 생각지 못했을까. 아마도 세대차이가 아닐까 싶었습니다. '해피 추석!'과 '즐추!' 사이에는 폭이 넓든 좁든 강이 흐르고 있는 거 같습니다. 한번 태클을 걸어보았습니다. "'즐추!'란 말 너무 좋은데(^^) '즐겨찾기 추가'랑 헷갈리지 않을까? 예를 들면 '님 블로그 좀 짱이셈. 즐추 완료요.' 하는 식으로도 쓰잖아." ^^ 그랬더니 "아, 샘, 블로거셨지."란 말로 피해갑니다. 똑똑한 녀석! ^^


'해피 추석!'이든 '즐추!'든 즐겁고 행복한 추석 보내시란 뜻을 담고 있음은 다르지 않습니다. 추석이 되었든 추석 '연휴'가 되었든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셨음 합니다. 가족과 친척을 만나든 그렇지 않든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 되었음 좋겠습니다. 멀리 고향 찾은 분이든 지척의 부모님 댁을 찾은 분이든 모두 즐겁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길 소망합니다. 그래서 모쪼록 우리 모두,


해피 추석! 즐추! (-.-) (_._) (^.^)
 
 
 

 
 
 
2011 0911 일 10:20 ... 11:00  비프리박
  
 
p.s.
본문 속 이미지의 출처는 아래 웹 페이지. 조금 크롭아웃 했습니다.
http://www.layoutsparks.com/1/126652/nightwish-trees-movie-moon.htm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신기한별 2011.09.11 18: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프리박님도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2. BlogIcon 소인배닷컴 2011.09.11 22:0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추석 연휴 잘 보내세요. :)

  3. BlogIcon 잉여토기 2011.09.11 22: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즐추 보내시길 바라요.

  4. BlogIcon 럭키도스 2011.09.12 08: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프리박님도 해피추석이요.~ㅋ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럭키도스님도 해피 추석 보내셨어요?

    • BlogIcon 럭키도스 2011.09.17 08:5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별로 즐거운 추석은 아니었죠. 추석날과 다음날 회사 출근했거든요. 추석끝나고 수요일날 하루쉬고 목요일부터 오늘까지 출근입니다. 낼 하루 쉽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8 01: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일 하는 추석이셨군요?
      재작년엔가 제 경우 당일만 빼고 일했던 기억 납니다.
      갑자기 공감 돋네. ^^;;;

      일요일은 쉬시는군요?
      모쪼록 편안하고 밀린 몇가지 일 (있으실텐데) 해버리는 일요일 되시길.

  5. BlogIcon 안달레 2011.09.12 11:0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두 해피추석이라는 말로 단체문자를 쏘았는데 즐추도 신선하고 좋습니다. 님도 이쁜 추석보내세요^^즐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마도 제가 동료들 눈높이에 먼저 맞추느라 해피추석을 생각했던 것 같은데요.
      처음부터 학생들 생각을 먼저 했으면 즐추를 생각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라고 적었지만 어째 뒤늦은 변명 같은. ^^;

  6. BlogIcon 라오니스 2011.09.12 17: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즐추라는 말.. 듣기 좋은대요.. 저도 써먹어야겠습니다...
    비프리박님 즐추.. ^^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2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즐추. 아주 딱이죠?
      라오니스님도 즐추 보내셨나요?
      저나 그녀는 많이 바빴지만 나름 즐추였습니다. ^^

  7. BlogIcon 그냥+ 2011.09.12 18: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프리팍님도 메리 추석~~

  8. 2011.09.14 08:57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맞아요. 어느새 추석이었는데
      그것도 어느새 지나갔어요.

      시간은 늘 같은 속도로 흐르는데
      만물은 정해진 속도로 변화하는데
      사람의 마음은 그걸 가끔은 더디게 가끔은 빠르게 느끼는 거 같습니다.

      덧) 몸살 기운은 어째 좀 떨어졌나요?

  9. BlogIcon 해우기 2011.09.14 10: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즐겁고 행복한 한가위..되셨기를...^^

  10. BlogIcon 뽀키 2011.09.15 07: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프리박님도 추석명절 잘 보내셨죠?
    오늘도 편안한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바쁘긴 했지만 다행히 잘 보냈습니다. 즐추였죠. ^^
      뽀키님은 어디 멀리 다녀오진 않으셨는지요?

  11. BlogIcon 보기다 2011.09.16 10: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명절 잘 보내셨어요?^^
    즐추 좋지요~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1.09.17 06: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덕분에 즐추가 되었지 말입니다.
      목소리를 듣게 될 줄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다음에 기회되면 함 봐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