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구인사. 그닥 멀지 않은 곳이죠. 수도권에서 충북 단양이면 심리적으로 멀다는 느낌 들지 않는 곳입니다. 이런 저런 여건이 허락되어 하루 정도 여유가 된다면 별 고민 없이 떠오르는 곳 중의 하나입니다. '다녀오고 싶은 곳'이기도 하고 '갔다와도 왕복 시간과 비용이 아깝지 않은 곳'이기도 합니다.

구인사는 무엇보다 '걸을 수 있는 곳'이어서 좋습니다. 구인사하면 '경사와 웅장함'이 떠오름과 동시에 걸을 수 있는 곳이란 생각이 듭니다. 주차장에 차를 세워두고 일주문까지 걷는 것도 괜찮고 일주문에서 맨 꼭대기 조사전까지 걷는 것도 좋습니다. 경사가 좀 있는 편이어서 중간중간 숨을 고를 필요가 있습니다. 오르다 보면 할머니 할아버지들을 어렵잖게 뵐 수 있습니다. 대단한 분들이시지 말입니다. 


이번 구인사 포스트는 지붕 아래에 초점을 맞추어 봅니다. 단청을 주로, 그리고 현판과 불화에 제가 관심이 있어서(관심만!), 눈여겨 보게 됩니다. '절 단청이 모두 똑같은 단청이지'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유심히 볼수록 '절마다 다른 느낌의 단청'이란 느낌이 듭니다. 시간이 흐르면 단청만 보고 절을 알 수 있는 날도 오겠죠? ^^
{ 구인사의 규모를 담은 관련 포스트 - http://befreepark.tistory.com/1334 }

구인사 주소는 충청북도 단양군 영춘면 백자리 132-1번지로 나옵니다(전화번호 043-423-7100). 단양 구인사 가는 길은 단양에 도착한 후부터 좀 굽이칩니다. 중앙고속도로 북단양IC에서 나와 단양군청이 있는 동네에 도달하면 이제 거의 다 온 느낌이지만 그래도 거기서 구인사까지 시간과 거리가 좀 됩니다.

여행, 관광, 휴가, 나들이, 바람쐬러, 여행후기, 여행기, 충청북도 가볼만한 곳, 충북 가볼만한 곳, 충북 단양 여행지, 충북 여행지, 충분 단양 맛집, 충청북도 단양군 영춘면 백자리, 충청북도 여행지, 단청, 일주문, 역대조사전, 불화, 처마
 ▩ 절에 가면 단청과 처마에 관심이. (^^) 소백산 구인사 단청. (2011 0220)
★ 드래그하고 계시는군요. 퍼가시는 걸 막을 수는 없으나 ★원문재게시는 불허★합니다.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소백산 구인사.
 


  
2  
   

"구인사에는 선녀가 있다? 없다?"라고 할 것 같군요.
예컨대, KBS 스펀지 같은 프로그램식으로 말하자면요.

 


  
3  
   

사진을 클릭해서 보시면 지붕의 쌓인 눈이 녹아 처마 끝에서 떨어지는
'눈물'을 보실 수 있을 겁니다. 좀더 당겨 찍을 수 있는 렌즈가 아쉬웠습니다.

 


  
4  
  
이 녹색 식물의 이름은 뭘까요?
 


가운데 있는 녹색의 저 녀석의 이름을 아시는 분은
답글로 좀 알려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주로 음지에서 습한 곳에서(?) 보는 녀석인데 말입니다.

 


  
5  
   

.
.


  
6  
   

전체적으로 금색이 풍기는 천태종 역대 조사전.
 


  
7  
   

살짝 들린 처마 끝에서 이젠 묘한 아찔함을 느낍니다.
 


  
8  
   

감춤과 드러냄의 미학? 
 


  
9  
   

위용? 
 


  
10  
   

 

  
 
 
두번째 다녀온 것인데 또 가게 될 것 같습니다. 당장 혹은 조만간 가진 못하겠지만 또 머지 않은 때에 언젠가 가고 싶어지겠지요. 그런 '가고 싶다'는 느낌을 소중히 여기는 편입니다. 그리고 그 느낌은 존중되어 마땅하다는 생각을 하고요. 물론, 문제는 시간과 여건이 허락하느냐입니다만. 쿨럭.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726 화 09:10 ... 09:40  비프리박
   
여행, 관광, 휴가, 나들이, 바람쐬러, 여행후기, 여행기, 충청북도 가볼만한 곳, 충북 가볼만한 곳, 충북 단양 여행지, 충북 여행지, 충분 단양 맛집, 충청북도 단양군 영춘면 백자리, 충청북도 여행지, 단청, 일주문, 역대조사전, 불화, 처마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