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공룡으로 보는^^ 성격분석이란 것이 있더군요. "당신은 어느 공룡입니까?"라는...! ㅎㅎ
쥬신님(
http://blog.empas.com/jushin/29317706)의 권유로... 저도 한번 해봤습니다.
쥬신님은... 저의 지인님이기도 한 꼬깔님(
http://conodont.egloos.com/1632410)의 포스팅에서 보시고서
시도를 하신 듯...^^ 아, 쥬신님은 벨로시랩터라고 잘 알려져 있는 벨로키랍토르가 나왔죠. ㅎㅎ
아... 한번 참여해보고 싶으신 분은
((클릭))하시면 됩니다. ^^



저는 에드몬토사우루스라고 나왔네요. ^^ 처음 듣는 이름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의 내용만 봤을 때...
오리주둥이를 한 공룡...이군요. (흠, 난 아닌뎅. ㅋ)
백악기에 살았던 소(ㅋㅎ)였고요.

느린 움직임(!)... 무리이동...
사실 이렇게 나오게 된 결정적 문항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
그 문항들 때문에 제가 에드몬토사우루스가 된 거 같구요. ㅋㅋ

방어무기는 거의없음...
하지만 포식자를 피하는 데 도움이 되는... 예민한 감각이 있군요.
뭐, 어쨌든 살아남을 그 무언가는 있어야겠죠. -.-;

풀을 씹어먹는데 적합한 이빨이 입안에 쫙 들어차 있구요. -.-;
침엽수 잎, 씨앗, 잔가지를 즐기는 초식룡이네요.
설문에서 미쿡산 비프를 생각하며 스테이크를 버리고 샐러드를 택했을 뿐인뎅... ㅋ



이 공룡으로 대표될 수 있는 성격의 공룡, 아니 사람(!)이 설문 참가자의 10%나 되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좀 애착이 갔던 것은 트리케라톱스라는 공룡입니다.
설문을 두번 했습니다. 한번을 그냥 제 첫느낌 그대로 했을 때 나온 공룡이기도 하고요.

위의 에드몬토사우루스가 나오게 된 건...
다시 한번 천천히 읽으면서 설문에 참가했고, 그때 마침 옆에 있던 고3 학생 두 명이...
저에 대해서 좀 안다는 이유로... 하나의 설문에 대해서 고집을 피워서...
답을 바꾸었습니다. 어떤 설문 문항이었는지는 밝히기 힘듭니다. ^^;;;

근데... 아이들 말을 듣고 보니, 썩 틀린 것 같지도 않다는 판단이 들어서...
트리케라톱스보다는 에드몬토사우루스 쪽을 택했습니다. ㅋㅎㅎ



2008 0630 월 19:45 ... 20:35 비프리박


 P. S.
오늘의 post-script...!   1111번째 답글러를 공개합니다. ^^
가장 많은 답글을 쥬시는... 쥬신님이시네요. 쥬신님...! 당첨(!) 축하드립니다. 연속이죠? ㅎㅎ
오늘 오전부터 좀 바쁘게 보낸 터라... 답답글을 좀 몰아서 달게 되었는데...
그래서, 1110까지 제가 답답글을 달아놓고 1111번째 답글러의 등장을 기다리려고 했는데...
그 사이에 답글을 끼워넣으셨더군요. ^^; 그래서, 1111번째 답글의 영광을 그대에게~! 아니 쥬신님에게...! 큭~!
다음번 "기념 답글러"는 1234번째 답글러가 될 거 같습니다. ^^ 120개 정도 남았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꼬깔 2008.06.30 21:3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에드몬토사우루스는 생각보다 빠른 편입니다. :) 최근 연구 결과로는 티렉스보다 빨랐을 것이란 추정도 하니까요. 대표적인 오리주둥이 공룡입니다. :) 전 훨씬 굼뜬 스테고사우루스인걸요, 뭐... :)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30 22:2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느린 움직임지만, 워낙 빠른 놈들이 있어서 상대적인 개념이겠군요. ^^
      티렉스보다도 빨랐을 거라면, 좀 빠른 축에 속할 거 같으네요. ㅎㅎ
      대표적 오리주둥이 공룡이군요. ㅎㅎ 꼬깔님은 스테고사우루스였군요. ^^

  2. BlogIcon 별바람 2008.07.01 01: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중요한 사실 하나는 저 공룡들이 쥐박이보다는 훨씬 똑똑하다는것입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7.01 05:38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거봐요 전 항상 이벤트성엔 약하다니까요....ㅎ
    전..아 저도 해봤는대요..그 뭐냐 스테고사우르스라고 나오네요.
    아..이건 어제 저녁에 해봤는대요 공룡박사인 아들에게 문의를 해봤지요. 스테고사우르스가 뭐냐?
    멍청한 공룡이라고 단박에 말하네요..-.- 몸무게는 2톤이나 나가면서 뇌는 호두알만한 공룡이라나 뭐라나....ㅋㅋ
    아들이 공룡박사인건 이상하게도 이놈이 어렸을때부터 공룡책에 심취해 있더라구요 달달 외울정도로..
    암튼 전 멍청한 초식공룡인 스테고사우르스입니다.ㅋㅋ
    나름 열심히 답했는대..저도 샐러드를 택했는대..미쿡넘들이 만든 테스터라..지극히 미쿡스러워요...ㅋ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01 10: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희수님이 이벤트에 약하시다니... 제가 다음에 희수님 걸릴만한^^ 이벤트를 만들어야겠습니다. ㅋㅎ
      징크스는 깨드려야지요. 으하하!

      스테고사우루스... 위에 꼬깔님이랑 같으시군요.
      기회 되신다면 꼬깔님 블로그에 한번 들러보시기 바랍니다.
      공룡 관련 대단한 블로그니까요. ^^
      답글을 혹시라도 달게 되면 티스토리 비프리박이랑 아는 사이다...!
      이렇게 한마디 하시고요. ^^

      스테고사우루스에 비하면 저는 날쌘돌이군요... ㅎㅎ
      아, 그리고 저랑 비슷하게 샐러드를 택하셨군요. ㅋㅎ

  4. BlogIcon 박코술 2008.07.01 17:4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의외로구만요.
    배불러박 님 기질로 볼 때 대형 육식공룡이 나올 줄 알았는데.
    (물론 저기서 대형 육식공룡은 하나밖에 없으니 티라노사우루스가 나오갔디요.)
    기런데 채식 쪽을 택해서리 바뀐 듯합네다.

    에드몬토사우루스는 오리주둥이로 유명한 하드로사우루스류에서 가장
    널리 알려져 있는 공룡입네다.
    [공노시대]에서 하드로피테쿠스를 참고하시면 될 겁네다.
    비록 공룡과 공노는 전혀 다른 계통이디만 수렴진화를 해서리 특성은 거의 비싯하디요.

    오리주둥이덜은 초식공룡 중에서는 가장 성공한 갈래로 꼽히디요.
    비록 뿔이나 중장갑 같은 무기는 없디만 이빨이 워낙 발달하여 다양한 먹이를
    먹을 수 있다는 점 때문이디요.
    1000개 이상의 이빨로 이루어진 '치판'은 나뭇가지까지 씹어먹을 수 있었습네다.
    어쩌면 먹성 좋고 말발 좋은 배불러박 님에게 잘 어울리기도 하는 듯. 크학학!

    아, 그리고 놀랍게도(?)
    1111번째 답글러가 저이고 그 1111번째 댓글 자체가 '놀랍게도'로 시작하고 있구만요.
    크학학!

    • BlogIcon 비프리박 2008.07.01 19: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고기를 좋아하는 육식주의자... 회를 좋아하는 회식주의자(크학학!)...! 인데요.
      샐러드를 택하는 바람에... 티라노사우르스 쪽은 물 건너간 거 같습니다. ㅎㅎ

      에드몬토 머시기가 하드로사우루스루에서는 꽤나 유명하군요.
      인터넷 검색 돌렸더니 그 에드몬토사우루스라는 이름의 단행본 책도 있더군요. ㅋㅎ
      하드로피테쿠스... 기억이 가물가물... 긴가민가...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ㅎㅎ
      어차피 수렴진화라서리 비슷하'갔'지요. ^^

      초식이지만 그래도 이빨이 강력한 무기라서...! 여러가지를 먹을 수가 있더군요.
      잔가지까지... ㅋㅎㅎ
      그런 면에서, 저랑 어울린다고요~~~! (으르렁! 제가 먹성이 좋은 건 어떻게 안 겁니깟~!)

      '놀랍게도'... 1111번째 답글은 '놀랍게도'로 시작하는 쥬신님의 답글이었습니다.
      '놀랍게도' 말이지요. ㅋㅎㅎ

      그나저나 쥬신님의 공노시대 시리즈물...로 공부를 좀 해야'갔'습네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