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외국에서도 2mb의 '소통'에 대해서 지적을 하고 있군요. (관련기사 확인하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보기에 2mb는 "소통의 부족"이 아니라 "소통의 부재" "소통의 몰이해" "소통의 오해"가 맞습니다.

2mb가 입에 달고 살다시피 하는 '소통'...
그는 이런(↓↓↓) 식으로 생각하고 해석하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굳이 출처를 밝히지 않더라도 유명한 2mb식 표현법들이 있습니다.

1. 국민이 자신의 계획에 대해 아무리 반대를 해도...
"국민이 반대한다면 하지 않겠다"고 하는 식이죠.

"국민이 반대하니까 하지 않겠다"는 말은 안합니다. 자신의 계획 밀어부치고 싶다는 거죠.
국민의 뜻은 중요하지 않습니다. 아무리 반대를 해도...
계획을 접지 않고 계속~ "반대한다면"하는 식으로 조건을 다는 2mb...!
그는 국민 99%의 뜻에 대해 소통하고 싶은 마음이 없는 것 같습니다.

2. 국민이 아무리 반대를 해도...
"이해를 구하는 노력이 부족했다"고 말하지요.

자신의 계획은 옳은데...! "이해를 구하는 노력이 부족"했다는 식이죠.
국민의 뜻이 무엇인지... 이해하고 싶지는 않은 거죠. 그에게는 국민의 뜻은 중요하지 않은 거 같습니다.
자신의 뜻과 계획만이 중요한 거겠죠. 그걸 국민에게 이해시키지 못한 것이 잘못이라고 생각하는 거죠.
그걸 '소통부족'이라고 말하고 있고요. 그는 과연 한국말을 제대로 알고 있는 걸까요. (혹시 일본사람?)


제 생각엔 2mb에게 국민'과의' 소통이라든지 국민'으로부터의' 소통은 없습니다.
2mb에게는 국민'에 대한' 소통 그리고 국민'에게로의' 소통만 있을 뿐이죠.
 
그런 의미에서 위에 링크한 기사 내용은 앞면만 봤지, 뒷면은 보지 못한 지적이란 생각이 듭니다.
하기사... 한국사람도 아니고 한국에 있지도 않은 사람이... 학자적 관점에서 일반론을 이야기했겠죠.
그것은 십분 이해가 되지만, 그걸 기사화하는 정도에 머무르는 우리의 언론매체... 안이할 따름이지요.


2008 0624 화 10:55 ... 11:20 비프리박


p.s.
아, 그러고 보니 2mb와 그의 내각의 '소통'이란 것에 대해서 앞서 올린 글이 좀 있군요.
   ▩ 2mb식 "국민과의 소통"? ▩ 
   ▩ 너희들의 '소통'은 이 상황에 '장관고시'더냐 ▩ 
   ▩ 2mb와 그의 내각, 한국말을 알긴 하는 건가 ▩ 
이제... 이 주제나 소재로는 그만 포스팅하고 싶습니다. 쇠 귀에 경읽기란 생각이 들어서요. 지겨워요. -.-;

우연히 발견한 좋은 글... http://badnom.com/1036 - 2008 0702 수 11:00 추가 -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06.24 14:5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오전에 한가해..잠시 인터넷 기사 봤습니다만,
    아..뭐..이제 그만 관심 끊기로 한지 오래돼서...그저 뭐 그냥 그렇습니다.
    우리나라 국민이 어떻게 그럴 수 있냐?구 해도 어쩔 수 없습니다...이민가고 싶습니다..요즘같아서는..--;
    제가 2MB와 촛불에 관한 포스팅을 한번도 한적이 없습니다...아시다시피...
    이런 상황들이 정말 진절머리나게 싫은 이유이기도 합니다..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

    오늘 쇠고기에 대한 장관고시가 있었나요?
    저의 직장 동료들이 대부분 50대가 넘은 사람들인대..자기들은 쇠고기 수입되든 말든 관심 없답니다.
    안먹으면 되지...또는 없어서 못먹어..등등...보수적인 의견들이 대부분....ㅎ
    이렇게 생각이 차이가 있을까 싶을 정도입니다...
    나이많은 2MB는 오죽하겠냐 싶은 생각이었습니다..물론 나이많은 사람들을 매도하는 의견은 아닙니다.

    그건 그렇고..전 요즘 오프라인에서 귀신쫓는 퇴마사에 지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ㅎ
    아..전에도 말했다 시피....제가 귀신을 종종 보아와서...어찌된 일인지 하고 알아보는 중인대요..
    제 기가 너무 세서 잘 안보인다 하더라구요...--;
    에....또 딴예기로 흘렀습니다....ㅎㅎ
    다음에 또 뵐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4 16: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도 관심 끊기로 하자고 다짐을 하지만... 그게 말처럼 쉽게 되지가 않는군요. -.-;
      저도 이민 가고 싶은 마음이 적지 않습니다만... 총알의 압박과 겪게될 향수병 그리고 이곳의 나름 편안함...
      그런 것 때문에 대한민국에 살자고 맘먹고 있습니다.
      하지만 저도 이민가고 싶은 분들의 마음은 100% 이해하고도 남음이 있습니다.

      2mb... 촛불... 등에 관해 포스팅 안 하시는 것에 희수님의 의도가 들어있단 생각은 했습니다.
      절망도 읽혔구요. 진절머리도 읽혔습니다. 공감됩니다. 저도 심정은 같으니까요. -.-;;;

      아직 쇠고기 장관고시는 안 했고요. 이번주 중으로 할 모양입니다.
      그치만 어차피 미국산 쇠고기 들어올 때 우리 맘대로 사오는 것은 아니라고 들었고...
      대략 30개월령 비스무리한 것들로 들어올 것 같습니다. 그럴려고 미국이 압박을 가한 걸로 압니다.

      없어서 못 먹는다는 분들도 보고요... 몇억분의 1 확률이면 그냥 먹을래 하는 분들도 봅니다만...
      제 맘은 그리 간단치가 않으네요. -.-;;;
      말씀처럼... 생각이 다른 분들 매도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럴 생각도 없고요.
      좀 내용을 알았으면 할 따름입니다. 그 내용을 알아가다 보니 몇자 적게 되는 것 같습니다. 저는... ㅠ.ㅠ

      아... 퇴마사... 쪽 보다...
      저는 한의원이 떠오르는데요...? 상담을 받으시고 심신을 보강해줄 보약을 드심이 어떨지...
      일정부분 효과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대신 상담을 아주 솔직히... 가리지 않고... 다 드러내시면... 되겠죠.
      딴 얘기라뇨... 어떤 이야기든... 뭐 어떻습니까. ^^

  2. BlogIcon 박코술 2008.06.24 16:5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소통은 몰라도 '소똥'은 있갔디요. Bull shit!

    명색이 디지털 관련 박람회에 가서리 인터넷에 대해 부정적인 발언이나 지껄이고,
    자기가 모르거나 불리한 건 무조건 안 좋은 쪽으로 평가하는 돌빡.
    30년 전에나 어울리는 대갈빡 수준.
    기러니 21세기에 소통이 가능하갔습네까.
    소똥이나 가능하디.
    물론 기것도 미국산 다우너 소똥.
    좁은 우리에 갇힌 돼지도 아닌데 자기 똥을 뭉개는 다우너 말입네다.

    아, 기런데 KBS2 퀴즈쇼 프로그램 <1 대 100>에 지식경제부 직원덜이
    100인으로 출연해서리 대결하는데,
    '쓰러진 소'를 뭐라고 부르는지 모르는 이가 30퍼센트 가까이 되더만요.
    지식경제부라는 명칭은 그만두고라도, 전신이 산업자원부인데,
    세상에 어째 그런 까막눈덜이 앉아 있는지...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4 17: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말씀처럼 불쉿~! 소똥인가 봅니다. 소통이 아니고 말이죠.
      소통이란 말 자체를 오해하고 있단 생각이 듭니다.
      지적하신 것처럼 소통을 비롯한 다방면에서 30년 전에나 어울리는 대갈빡일 수도 있겠네요.
      자기와 다르면 계속 자신의 뜻을 관철시키기 위해 압박을 하고... 그걸 이해를 구한다 하고...
      웃긴 노릇이죠. 우리에 갇힌 사람 같기도 하고요.

      아... 그 퀴즈쇼 예고편은 봤지만... 직접 보진 못했습니다.
      거기서 지식경제부 직원덜이... 다우너 소를 놓고... 뽀록을 냈군요.
      아니면 그런 문제를 맞히면 정부 공무원이 아니라고 생각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
      지식경제부든, 산업자원부든, ... 무엇인들 어떻겠습니까. 어차피 철밥통 아니겠습니까.
      연구와 공부... 이런 것, 뭐가 부족해서 필요하겠습니까. ㅠ.ㅠ

  3. BlogIcon 별바람 2008.06.24 17:1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국가의 대통령에게 그런말씀을 하시다니 정도가 지나치십니다. 소통이요? 당연한거 아닙니까. 쥐새끼가 어떻게 사람과 소통을 할수 있겠습니까? 찍찍찍거리는 쥐소리에 어떤 사람들이 소통할수 있겠습니까? 쥐새끼는 끈끈이를 깔아두던지 무시무시한 고양이를 풀어놓던지, 극약을 풀어서 죽이는 방법밖에는 아무런 방법이 없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4 17: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그랬죠. 설치류였죠. 설치류가 영장류와 소통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하지요. -.-;
      아마도 그는 지금 우리에게 국민과의 소통이란 것을 하겠다면서
      설치류식 소통을 하고 있는 것인지도 모르겠네요.

      끈끈이를 깔든지 고양이를 풀든지 ... 이 설치류... 어떻게 좀~~~ 해야되는데... 걱정입니다.

  4. BlogIcon 박코술 2008.06.24 18:15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엠블의 '댓글 증발 사태'는 어쩌면 항생제 투여 과정에 문제가 있는 듯합네다.
    배불러박 님의 오늘자 댓글 3개가 달렸을 때 엠파스 홈에서 본 댓글 수와,
    제가 그 3개에 모두 답변하고 다시 홈으로 나왔을 때 본 수가 다릅네다.
    (주인장 건 집계되지 않디요.)
    하나가 날아간 겁네다. 단, 배불러박 님이 단 건 아닙네다.

    제가 추정하건대, 전에 보면 스팸 댓글은 제가 지우지 않아도 얼마쯤 지나면 없어졌습네다.
    운영자가 일일이 지웠나 생각했는데 그 정도로 한가한 운영자는 아니갔디요.
    아마도 자동으로 처리할 겁네다.
    기리타면 항생제는 일단 외부에서 온 세포를 찾아서 제거할 터인데,
    기런 과정에서 배불러박 님 댓글이 가끔 지워지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파바박!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4 18:4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항생제(?)요... ㅋㅎㅎ
      댓글 수가 이런 저런 경로에서 확인되는 것이 차이가 있었군요. ㅎㅎ
      엠블에서 가끔은 겉으로 (1) 이렇게 찍혔는데 들어가 보면 (2)가 되는 경우도 있더군요.
      답글란에 답글갯수 말입니다. ㅋ

      뭐... 날아간 답글 신경쓰지 마시라요...
      어차피 기억에 의존해서 다시 쓰면 되고...
      다시 쓰다 길어지면 퍼와서 관련글로 엮으면 되고...
      뭐가 문제겠습네까. 걍... 인생 뭐 있겠습니까. 하핫~!
      2mb의 넉달... 사람이 이렇게 변해가는군요. 크학학!

      아마 말씀처럼 거기서도 일종의 항생제를 투입했을 거고...
      그 항생제에는 답글 날림 로직이 있겠죠. 특정 단어라든가... 그런 것도 있을 거구요.
      여기 티스토리에서도 답글 날림 현상에 대해서... 블로거분들의 나름 결론은...
      티스토리에서 걸어놓은 나름의 시스템적 로직... 특정 단어... 이런 식으로 걸러지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것 아니냐는 쪽입니다.
      쥬신님의 항생제 진단과 비슷한 것인 것 같고요. 저도 그런 생각입니다.
      문제는 티스토리에는 주인장 관리자 모드 휴지통에 처박히기라도 해서... 꺼내면 되지만...
      엠블은 그게 어디로 가는지 알 수 없다는 정도겠죠.
      뭐... 그래도 다시 쓰면 되고...
      다시 쓰다 길어지면, 관련글로 퍼가면 되고...
      (제 대사가 반복 되는 것 같죠? ㅎㅎ)

  5. BlogIcon 雜學小識 2008.06.25 12:0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어느분이 어딘가에 적었다고 하더라구요. (적은 분은 모르겠고, 출처는 대충 아는데, 적어주기가 싫으네요. ㅡ.ㅡ)
    요즘 말하는 소통하기는 "소통하기"가 아니라, "소.유.통.하.기"라구요.
    어느 분인지는 모르지만, 참 촌철살인 한마디가 아닌가 싶네요....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5 13:4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소.유.통.하.기
      어디선가 저도 봤습니다. 어디인지 저도 대충 아니까 출처 패스는 잘 하셨고요.
      촌철살인의 힘이 느껴지죠.
      제 지인님이신, 어떤 분의...
      "국민의 말 소똥"으로 여기기~는 어떠십니까.
      국민에게 bull shit이라고 하는 거죠. -.-;

    • BlogIcon 雜學小識 2008.06.26 12: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소한테 좀 미안하긴 한 표현이지만, "소똥"도 못지 않게 제대로 지은 표현인 듯 합니다.

      기어이, 관보게재 했네요.
      참, 화가나서....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6 14: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러나 저러나 현재 한국에선
      소와 개가 욕보네요. 매번 걔네들한테 미안하단 느낌이 들고 말이지요. -.-;

      아... 기어이 관보게재를 했나요. -.-;

  6. 고로쇠 2008.06.26 01:5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그 종교의 주님은 낮은 대로 임하는 것을 사명으로 삼은 분이라고 생각하는데
    그 종교의 하수인에 불과한 자는 왜 이리 그 종교의 주인이 했던 것과 반대로 가는 지..
    원래 청개구리 인가 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6 14: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왜 교회를 다니는지... 교회에선 뭘 배우는지... 하나님의 진정한 가르침이 무엇인지...
      2mb는 관심이 없는 것 같습니다. 말씀처럼 그 반대로 튀고 있는 청개구리인지도 모르겠고요. -.-;

  7. BlogIcon 밍쓸 2008.06.29 02:09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주변에 몇 있어요.
    소통하는 것을 귀찮아 하거나, 자존심 상해 하거나, 업신여기는 사람.
    하지만 다행히도 대통령이 될 생각들은 없지요.-_ -
    전 이 시점에서 한가지 가설을 참으로 봐야겠다고 결심했어요.
    '대통령후보의 사람됨됨이를 알 수는 없어도, 선택시 고려해야할 중요한 사항중 하나겠구나..'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29 06:1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밍쓸 밤 늦게 왔었구나. 숙제로 17년을 쩔어지낸 홈웍 밍쓸 선생...! ^^

      그렇지... 소통을 귀찮아 하거나, 의견을 받아들여 그걸 실천하는 것에 자존심 상해하는 사람...
      이런 종자들은 대통령이 될 생각을 하면 안 되지.
      대통령이란 자리가 국민의 뜻을 떠받드는 자리이지, 자기 맘대로 하는 자리는 아니잖아.
      밍쓸 말처럼 선거시에 고려할 중요한 사항 중 하나지.
      경제 살린다는 사기적인 구호에... 아파트값 올려주겠다는 야바위에...
      우리 대한민국은 얼마나 많은 것을 내주고 있는 것인지...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