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새해 선물을 받습니다. 새해에 받은 선물도 있고 헌해에 받은 선물도 있는데 새해 선물로 해석합니다. 다분히 아전인수격인 측면이 있지만 그것이 다른 누구에게 해를 주지 않고 제 자신의 기분을 고양시키는 효과만을 가지므로 바람직한 아전인수입니다.

새해 선물로 생각하고 받은 것이 다섯입니다. 매 순간 살아숨쉬고 있음이 가장 큰 생명의 선물이지만^^ 그런 차원보다 조금(?) 아래의 일상적인 범주에서 말할 때 다섯가지 새해 선물을 받았습니다.


가끔 적는 '소소한 일상' 포스트입니다. 그보다 조금 낮은 빈도의 '블로깅을 하는 기쁨'을 담은 글이기도 합니다. 무인격의 대상인 사이트에 대해서 감사를 표현하기는 좀 그렇지만 선물을 주신 지인들에게는 이렇게라도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게 옳습니다.
 


    2011년 신묘년 새해 선물 (from 인터파크,알라딘,티스토리,블로그 지인)
 
 
{ #1 }  인터파크 북피니언 선정 (자유 선택 도서 리뷰어)

다음은 12월 30일자로 날아온 공지 메일입니다.

안녕하세요. 북피니언 운영자입니다.
12월 1일 ~ 12월 20일까지 진행된
 '파워 북피니언 4기' 모집에 많은 관심과 지원 감사합니다.

*
파워 북피니언이란? 월 8건의 리뷰 (500자 이상) 와 글내보내기 8건 작성 시 
   인터파크도서상품권 2만원 권을 받을 수 있는 ...(이하 생략)..


리뷰 작성 방식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책을 보내주고 리뷰를 쓰라는 게 아니라 리뷰를 작성하면 도서상품권을 보내주는 방식. "내가 읽고 싶은 책 위주로 읽겠다"는 올해 저의 독서 계획과 방향을 건드리지 않고 리뷰어를 할 수 있어서 응모했더랬습니다. 다행히 당첨이 되었네요. 월 리뷰 8건이 빡센 것으로 보일 수도 있지만 어차피 그 정도의 리뷰는 작성해 오던 것이니 크게 부담스럽지 않습니다.



{ #2 }  알라딘 Tag 파워 유저 선정 (도서별 키워드 입력)

아래는 12월 31일자 공지 메일의 일부와 모집 공지 글의 일부를 짬뽕(^^)한 것.

제5기 Product Tag 파워 유저 클럽에 지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새해 처음으로 활동하게 된 5기 여러분은 그 어느때보다 어려운 경쟁률을 뚫고 선정되셨습니다.

선정되신 분들께 축하의 말씀 드리며, 좋은 활동 기대합니다.

[미션]
담당하시는 카테고리 도서의 태그를 등록합니다. 각 1개월 동안 30권 이상 (시리즈 제외) 및 Product Tag를 100개 이상 등록하여야 하며 ......


[혜택]
- 기수활동 기간 동안 알라딘 멤버십 플래티넘 자격을 부여해드립니다.
- 플래티넘 멤버십 자격은 5기 활동 기간인 1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
- 매달 독서지원금 2만원(적립금)을 지급해드립니다.

서로 다른 도서들 간에 링크가 될 수 있는 태그 입력 미션입니다. 블로그 포스트에서 이미 갈고 닦은(?) 태그 입력 경력(?)으로 어렵지 않게 해낼 수 있는 미션인 것이죠. 그리고 혜택은 쿠폰과 추가 적립금이 착한^^ 플래티넘 자격과 월 독서지원금. 탐이 안 날 수 없었습니다. 그만큼 내가 원하는 책 읽고 어렵잖게 미션을 수행한다면 괜찮은 딜(deal)이란 판단을 했습니다.



{ #3 }  티스토리 2011년 탁상 달력.
 
2011년 탁상 달력 사진전 응모하여 받은 2011년 달력. 다행히 1월 1일 수령.
이미지는 티스토리 운영자 블로그 공지글( http://notice.tistory.com/1600 )에서 캡쳐.

12월 31일에(?) 아파트 정문 경비실에 도착한 듯한데 택배 기사분이 아무런 문자도 남기지 않아 온 줄도 몰랐습니다. 1월 1일 새해 첫날 경비실에서 연락이 와서 받으러 갔습니다. 올해는 늦게 도착하지 않아 다행입니다. 작년에는 받자마자 한장인가 두장을 넘겨야 했죠. -.-a

받고 보니 달력이 들어있는 지퍼백 테두리가 깨져 있군요. 다른 지인분들 인증샷 올리신 거 보니까 다들 비슷한 처지인 것 같습니다. 아마도 날씨는 춥고 내용물이 포장 박스 안을 돌아다니다 보니 부딪혀서 깨진 듯 합니다. 근데 달력의 잉크 냄새가 참 독하군요. 나만 그런가.



{ #4 }  지구벌레님이 보내주신 책, 신영복의 <처음처럼>.

크리스마스 전날 받았으므로 정확히 말하자면 신년 벽두는 아니지만 빼놓으면 섭섭한 선물입니다. 지구벌레 님이 돼지를 잡고서(?) 진행한 이벤트( http://earthw.tistory.com/310 )에 응모했다가 당첨되어 받은 선물입니다. 돼지(?) 뱃속에 들어있던 것의 총액을 어림하는 것이었는데 명탐정 코난스러운 추리로(응?) 응모했고 당첨되었습니다. 책을 미리 공개하지 않고 보내주신 서프라이즈~ 선물이었는데요. 다행히^^ 제가 좋아하는 신영복 선생님의 책입니다.



{ #5 }  유레카님이 보내주신 책, <녹색평론 115호>.

12월 중순에 받았지만 빼놓을 수 없는 신년 선물입니다. 새해에 읽을 책이므로 새해 선물인 것이죠. ^^ <3만 답글 돌파> 기념으로 3만번째 답글의 주인공에게 조그만 선물을 보내드리는 이벤트를 진행한 건 저였는데^^ 선물 받으신 유레카 님이 저에게 맞선물(!)을 보내오셨습니다. 저 역시 <녹색평론>에 관심이 있고 이런 저런 기회에 발행인 김종철 교수의 글들을 인상 깊게 읽었던 터여서, 기쁘게 받았습니다. 덕분에 <녹색평론>의 선집과 단행본에 관심이 솔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에 공감하시면 추천버튼을 쿡! ^^


2011 0102 일 07:35 ... 08:15 & 10:40 ... 10:55  비프리박
2011 0103 월 08:30  예약발행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노지 2011.01.03 08:4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많은 도서를 읽으실 수가 있겠군요.
    저는 알라딘 신간하나입니다만..ㅋ 군대고 있고 해서, 더 이상 다른 것은 신청을 하지 않고 있어요 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행히 미션도서가 있는 방식이 아니어서 신청했더랬는데 선정 되어서 기쁩니다.
      제돈을 조금 덜 들이고 더 많은 책을 구입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2. BlogIcon 작가 남시언 2011.01.03 09: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우~ 좋은 활동기 부탁드릴께요~
    여러가지것들을 동시에 진행되는것 같아 너무 복잡 ~_~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리뷰 쓰고 태그 입력하는 미션이 복잡하거나 부담스럽진 않아서 다행입니다.
      아마 그랬음 신청을 안 했겠지요. 리뷰야 원래 쓰던 것이고 태그도 늘 입력하던 것이라. ^^
      격려 감사합니다.

  3. 2011.01.03 09:1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어차피 지하철은 매일 이용하니까 그 70~80분동안 계속 읽으려고요.
      그게 저한텐 가장 맞아서 말이죠. 마음이 격려만큼 살찌길 소망합니다.

      어째, 오늘 하루 잘 보내셨나요? 답글에서 피로가 묻어나는데 말입니다.

  4. BlogIcon 바람노래 2011.01.03 11: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도서의 강자이시군요 +_+ㅋ
    2011년 티스토리 달력 저에게도 온거 같은데 주소가 잘못되서 전화로 반송한 기억.ㅡㅜ

  5. BlogIcon 김루코 2011.01.03 13: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우.. ㅎㅎ
    새해에는 저도 책 많이 읽고 해서 책 선물좀 받아보고 싶네요 ^^

    2011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3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와 같은 꿈을 갖고 계시네요.
      함께 꿈꾸면서 함께 이뤄볼까요? 낙타님을 위해 빌어드리겠삼.

      낙타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요. 좋은 일만 있으시길.

  6. BlogIcon Kay~ 2011.01.03 14: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우와 새해 벽두부터 푸짐한 선물소식이군요~
    그중에 티스토리 달력은 저도 받을 수가 있었을것이라는 추측을 했지만...
    올해는 응모를 안 해서 그마저도 받지 못했네요~
    이제 내년쯤이면 모든 인터넷서점에 이름을 날릴 수 있을것 같아요~
    축하드립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모으니까 푸짐한 거 같습니다.
      아전인수격으로 '선물이다!' 그러면서 모을 필요가. 핫핫.

      티스토리 달력은 우수블로그 300인 자격으로 받게 되는 거 아니던가요?
      저는 그래서 두개 받는다, 라면서 좋아하고 있는. 큭큭.

      마지막 두번째줄은 말씀처럼 되었음 좋겠습니다. 제발.

  7. BlogIcon 소노라 2011.01.03 15:2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티스토리 달력 냄새 좋아하는 분도 계시던데요.
    정말 푸짐한 선물을 받으셨네요. 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3 18: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번에 날아온 달력 냄새를요?
      지난 달력들은 저 역시 나쁘지 않았는데
      이번 달력은 냄새가 가히 '진동' 수준이라. ㅠ.ㅠ

  8. 이방인 2011.01.03 21:4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여전히 건강하시고, 열정적입니다.

    참 오랜만입니다.
    사람이 무정해서 오래 안만나고도 별 탈이 없네요.
    내 할일에 쫓기다 보니 여유가 없어서 그렇습니다.
    그래도 새해인사를 드릴 수 있어서 좋네요.

    성벽 무너진 데를 몸으로 막아서서 그 성을 지키는 사람이 있답니다.
    2011년도 그 역할을 담당하시는 한 사람이 되주실 것을 원합니다.

    올해에는 성경 속에 있는 주 하나님을 만나시는
    축복의 한해가 되게 하소서!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4 00:3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방인님도 여전히 건강하시죠?
      정말 오랜만입니다. 좀 있다 블로그에 한번 놀러가봐야할 듯. ^^

      많이 바쁘셨던 모양입니다. 할 일에 쫓긴다 하시니.

      맞습니다. 새해엔 이렇게 뵙고 하니 좋습니다. 너무 반갑다는. ^^

      흠흠. 성벽 무너지는 걸 몸으로 막는 분들이 계시지요.
      우리는 그걸 가카에게 기대할 순 없겠죠? ㅜ.ㅜ
      무너지는 성벽을 막는 데에 우리들이 힘을 합쳐야 할 것 같습니다.
      저도 미력이나마. ^^ (응원해주십쇼. ^^)

      성경 속에 있는 하나님의 정신은
      기독교인이 아니어도 누구나 가질 수 있는 것이겠죠?
      무종교로 살지만 이미 그 정신을 실천하려고 한다면.
      그런 사람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

  9. BlogIcon 잡학왕 2011.01.03 23: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우~ 올해엔 정말 바쁘시겠네요~ 게다가 좋은 글도 많이 나오실 듯 합니다~ 파이팅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4 00:3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신경 쓸 게 조금 늘어난 셈이지요.
      그래도 다행히 늘 하던 일이라, 신경만 좀 쓰면 된다는. ^^
      격려 감사합니다. 저도, 아자! 아자! ^^

  10. 2011.01.04 02:54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5:2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thanks for your understanding. :)

      did you do well on your test about literature?
      i'm sure you did so because you teach it.

      if possible and not stressful, it's okay for you to write in korean.

      see you.

  11. BlogIcon ThinkingPig 2011.01.04 10:1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연초부터 좋은일...바쁘시게 생겼습니다^^*
    늘 좋은 일만 있으시기를...
    좋은 하루 되세요~~~

  12. BlogIcon 마음노트 2011.01.04 13: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음, 책을 선물 받으셨군요.
    지적인 분에게는 책이 최고지요.ㅋㅋ
    독서도 많이 하시구, 눈도 잘 관리하시면서 책에서 쏟아질 멋진 포스팅
    기대할께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5:5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개인적으로 책 선물 받는 게 참 좋더라구요.
      이렇게 서프라이즈~ 선물 받는 것도 좋고
      제가 선택할 수 있는 책 선물 받는 것도 좋고요. ^^
      그러고 보니 티스토리 달력 외에는 모두 책과 관련된 선물이네요.

  13. 2011.01.04 14:13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6: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i don't know what you mean by "celebrate of channel in korea."

      if you mean the annual awards of each channel,
      every body is not able to join it. only celebrities participate in it.

      see you.

  14. BlogIcon Reignman 2011.01.04 16:2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가 블로그를 오래 쉬긴 오래 쉬었나봐요.
    28일 이후로 블로그는 물론 인터넷을 하지 못하다보니 아직 정리가 잘 안됩니다.
    RSS구독기를 확인해 보니 그동안 비프리박님이 발행한 글 중 제가 체크하지 못한 새글이 7개나 되네요. ㅎㅎ
    우도에 갇혀 짧지 않은 시간 세상과 떨어져 지냈지만 즐겁고 소중한 추억을 많이 만들었습니다.

    어쨌든 비프리박님 작년 한해동안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
    진정성이 느껴지는 비프리박님과의 소통에 고마움을 느낍니다.
    2011년에도 지속적인 공유와 소통의 산들바람이 불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6: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안 그래도 꽤 못 뵈었다 했는데 우도에 갇혀(?) 지내셨군요. 행복한 시간이셨을 듯.
      즐겁고 소중한 추억을 만든 시간이셨군요. 당근 그래야. ^^

      그간 제 새글이 7개나 되던가요? 굳이 다 챙겨 읽지 않으셔도. ^^
      (그러면서 내심 다 챙겨읽어주시기 바라는 거 알죠? 하핫.)

      레인맨님 역시 지난 한해 수고 많으셨구요.
      카메라 메고 전국을 누비실 때 저는 많이 부러웠다는 거 알아주세요. ^^
      2011년에도 그런 생활 쭈욱 이어가시길 바랍니다. (원하시는 삶 맞죠?)

      덧) 알라딘에서 ttb의 달인을 발표했는데요.
      작년에 비해서 인원수도 줄고, 저는 열심히 서평을 보냈는데 미역국을 먹었네요.
      이거 이거 초큼 생각을 달리해야 할 것 같습니다. 올해는. -.-;;;

  15. BlogIcon 황팽 2011.01.04 17:2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엇 벌써 받으셨어요??
    왜 난 못 받았지??

    웬지 느낌이 좋은 2011년 새해에요.
    화이팅!!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6: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파트에 사신다면 티스토리 달력이 경비실에서 울고 있을지도.

      저나 황팽님이나 느낌이 좋은 스타트의 2011년이 되었음 좋겠습니다.
      황팽님도 화이팅! ^^

  16. BlogIcon Slimer 2011.01.04 20:3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선물을 많이 받으셨군요.ㅎ 축하드립니다.
    저도 같이 받은 선물은 그래도 하나가 보이네요. 책상위에 올려져 있는데, 볼 때마다 기분이 좋아집니다.

    올해도 100권에 도전하시니 이 두 서점의 미션쯤이야 가뿐히 끝내시겠는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06:1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티스토리 달력이 볼 때마다 기분 좋죠?
      근데 슬리머님은 달력에서 지독한 잉크냄새가 나진 않으시는지요?
      저는 골치가 아프단. -.-;

      두 서점의 미션은 앞으로도 좀 주욱 제게 해당사항이 있었음 좋겠단. ^^
      책을 보내주고 읽으란 게 아니라 자유롭게 미션을 수행한 후에
      적립금을 주는 방식이라 마음에 든다죠. ^^

  17. BlogIcon 보기다 2011.01.05 14: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책을 많이 읽으시니 책 선물이 많네요~
    올해는 저도 비프리박님께 선물할 수 있도록 다독 좀 해야겠습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5 14:2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다른 선물보다 책 선물이 좋은. ^^
      선물 앞에서 찬밥 더운밥 가리는 건 말이 안 되지만^^
      딱 내가 원하는 책을 받는다면 더할 나위가 없겠지요.
      으흐. 선물은요. 보기다님으로부터 책 추천 받는 것만으로 행복할 겁니다.

  18. BlogIcon CITY 2011.01.09 01:3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축하할일이 많으네요 ^^ 올 한해도 즐거운 독서 함께 많이 해 나가시길..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09 06:3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리저리 긁어모아(?) 보니 좀 되더라구요.
      그리고 지인분들에게는 이렇게라도 감사를 드려야 마음이 편하공. 큭큭.

  19. BlogIcon 예문당 2011.01.10 11:07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와.. 축하드립니다. 저도 읽고 싶은 책을 읽는 것이 좋은 것 같아요.
    읽고 싶은 책과 우연히 내게 온 책의 비율이 7:3 정도요. ^^

    • BlogIcon 비프리박 2011.01.11 11:1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작년에 그 비율이 3:7 쯤 된 것 같은 느낌이다 보니
      올해는 7:3 이상으로 비율을 끌어올려 보려구요.
      제 내적 동기 7, 읽게 된 거 3. 일단 1월은 엇비슷한 비율입니다.

      그쵸. 아무래도 읽고 싶은 책 읽고 싶은 게 가장 좋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