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제주도 여행 둘째날 방문한 오설록뮤지엄. 이곳은 '설록'이란 이름에서 보듯, 녹차(!)박물관입니다. 식물원과 박물관 같은 곳에 관심이 많은 그녀의 관심 리스트에 올라 있던 곳이어서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녹차에 관해 이것저것 잠깐(!)^^ 둘러보고 녹차 관련 상품 샵은 무료로 나눠주는 녹차 받아 마시려고 잠시 머물렀죠. 비싼 값의 차를 50%인가 할인해서 판다고 하는 유혹을 어렵사리 뿌리치고 전망대에 올랐던 기억이 새록새록. ^^

오설록녹차박물관 홈페이지가 있지요( http://www.osulloc.co.kr ). 가시게 되면 미리 한번 둘러보시고 갈 필요가 있고요. 박물관 주소는 제주도 남제주군 안덕면 서광리 1235-3번지로 확인됩니다(TEL. 064-794-5312~3). 제주에서 섬의 서쪽에 위치하고 있는 오설록의 위치는 아래 지도를 살짝 참고하시면 좋을 듯. ^^



   ▩ 오설록티뮤지엄. 녹차밭을 내려다보는 전망대가 있는 녹차박물관 (2010 0803)


 (사진을 클릭하시면 큰 이미지로 보실 수 있습니다)
 
1  
   

주차장에서 오설록박물관 들어가는 길에 만난 꽃한송이.
꽃들은 어떻게 뜨거운 무더위를 온 몸으로 받아내고 있는 것일까요.

 


  
2  
   

오설록뮤지엄으로도 알려져있고 검색하면 오설록녹차박물관으로 뜨는 바로 그곳.
녹차 관련 상품을 파는 샵의 냄새가 짙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얼추 맞았습니다. ^^;
오설록(o'sulloc) 글자 뒤로 사람들 보이는 곳, 저 곳은 전망대라죠. 좀 있다 올라갑니다. ^^
 


  
3  
   

녹차 관련 상품에는 별로 관심이 없어^^ 박물관 내부를 둘러보다 만난 멋진 조경.
옆의 그녀 왈, "나중에 집 지어 살게 되면 이런 거 하나쯤 있음 좋겠어. 물고기들도 노닐고."

녹차 상품에 관심이 없었던 것은 그걸 들고 비행기를 탈 생각을 하니 그랬던 거구요.
어쩌면 녹차 하면 전남 보성 또는 그곳의 대한다원 같은 곳이 연상되어서일지도 모릅니다.
 


  
4  
   

언젠가부터 초 또는 촛불에 대해서 "자신을 태워 빛을 낸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죠.
그 빛이 어둠을 밝히는 데 쓰이기도 하지만 차를 데우거나 익히거나 할 때도 쓰이고 있군요.

이런 차 관련 제품은 이제(?) 구입을 하지 않게 됩니다.
예전에 이미 어디선가 구입한 바 있다 보니. ^^

 


  
5  
   

오설록녹차박물관 전망대로 올라왔습니다.
이곳 전망대가 여미지식물원의 전망대같은 느낌을 주진 못하지만
녹차밭을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어서 그와는 또 다른 맛이 있지요. 
 


  
6  
   

전망대에서 45도 좌향좌를 하면 보이는 녹차밭 풍경.
 


  
7  
   

전망대에서 거의 정면으로 바라본 녹차밭 전경.
조오기 아래에 오설록 로고를 담은 조형물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알록달록한 단체 방문팀이 보입니다. 한 여름에 이런 곳에 오는 단체 관광객,
그쵸, 여름이라고 꼭 바다나 계곡을 찾아야 한다는 건 고정관념일 뿐인 겁니다. ^^

 


  
8  
   

전망대에서 45도 정도 우향우를 한 상태에서 잡아본 녹차밭.
무더위 속에도 사람들은 관광을 합니다. ^^

근데 저는 이렇게 풍경을 나눠 찍을 때 왜 왼쪽부터 훑는 걸까요?
혹시 딴나라당에서 말하는 좌파인 걸까요? ㅎㄷ
 


  
9  
   


오설록 뮤지엄 나오는 길. 다시 한번 감탄하는 잔디밭의 매끄러움.
그리고 한여름 잔디밭을 적시는 스프링클러.

스프링클러가 돌아가고 있진 않았지만,
스프링클러가 돌아가는 원동력은 전기에너지가 아니라
수압이라고 하는 자체 에너지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잠시 했던 기억이. ^^

 


  
10  
   

오설록녹차박물관하면 떠오르는 돌탑(?).
이런 돌탑이 많은 건 아마도 돌이 많은 제주여서? ^^

 

 
 
8  
   


다양한 컨셉의 돌탑들이 오설록 여기저기에 세워져있습니다.
그리고 그 돌탑에 뭘 먹고 자라는지 식물들이 자라고 꽃도 피웁니다.
그리고 그 꽃에 또 뭘 먹을 게 있는지 벌들이 대가리를 처박고 있습니다.

 




요즘 속으로 혼자 "다음번에 제주도 가면 여기여기는 꼭 가봐야지" 이런 생각하는 제 자신을 발견합니다. 아마도 다시 가게 될 제주이긴 한데 제가 제주에 제대로 삘이 꽂힌 거 같군요. ^^ 갔다 오는 비행기값을 비롯해서 온갖 여행 경비가 적지 않은 비싼 여행지인데, 이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글의 내용이 유익하셨으면 조오기 아래의 추천버튼을 쿡! ^^


  
2010 0907 화 10:30 ... 11:45  비프리박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2010.09.07 13:40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4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설록차 한잔 생각날 때 있죠.
      저는 뭔가 여유로울 때보다는 뭔가 시작할 때 땡기는 듯 합니다.
      설록차든 녹차든 저는 미지근한 걸 좋아하는 편입니다. ^^

      아. 꽃이름을 몰랐는데 동자꽃이라굽쇼?
      한번 찾아서 확인하고 명기하도록 합죠.

      아마 답글 적으시던 무렵이면 저는 아점을 해결한 상태였을 겁니다.
      유레카님은 주로 점심 식사를 몇시쯤 하시는지? ^^

      산행과 여행은 언제나 우리를 손짓하는 것 같습니다.
      안습스럽게도 우리는 언제나 바쁘고 날씨는 언제나 비협조적입니다. -.-;

  2. BlogIcon 스머프s 2010.09.07 15:3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오설록 많이 들어본것 같네요. 이름이 낯익어요 ㅋㅋ
    제주도에도 녹차밭이 있군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4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많이 들어보셨을 거예요. 저 역시 그랬으니까요.
      근데 제주도에 이게 있을 줄은. 크흣.
      녹차밭 보고 놀란 1인 추가합니다. ^^

  3. BlogIcon 2proo 2010.09.07 21:5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ㅎㅎㅎ 잘 나가시다가 마지막에 벌들이 대가리를 처박고 있다고 하시니 재밌습니다~
    그러고보니 마땅히 표현할 단어도 없는듯 합니다 ㅋㅋㅋ
    제주도는 수학여행 외엔 한번도 가본적이 없지만
    올레길도 그렇고 이런곳도 그렇고 꼭 가보고 싶어요...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마지막줄의 묘사는 다른 방법이 없더라구요.
      좀 비하하는 듯한 느낌이 없지 않지만 달리 방법이. 큭.

      수학여행때 제주도를 다녀오셨다니 생각보다 많이 어리신데요? 핫.
      제주도를 수학여행으로 다녀오기 시작한 게 얼마 안 됐죠, 아마. ^^;

    • BlogIcon 2proo 2010.09.09 02: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그런가요? 수학여행은 10년도 더 된 이야기인데...
      현재 30대 중반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걸요 ㅠㅠ
      정말 생각보다 어린가요~ ㅎ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10 12:1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10년 전이면 고교 수학여행을 제주도로 가던 때였던가요? 가물가물.
      흠흠. 30대를 향해서 달려가고 계실 줄 알았어요. ^^

      생각보다 좋은 학교를 다녀서 수학여행을 제주도로 가셨던? ^^

  4. BlogIcon Reignman 2010.09.07 23:0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여기 가봤습니다.
    패키지로 다녀와서 오래 머물지는 못했지만
    참 가볼만한 곳이란 생각이 들었죠.
    다음에 가면 느긋하게 구석구석 돌아보고 싶어요.
    녹차도 한잔 마시면서..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46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패키지로 다녀오신 곳이군요?
      아마도 오설록 쪽에서 뭔가 꿍짝꿍짝해서 패키지에 끼워넣은 게 아닐까 싶네요.
      다류든 다기류든 팔아야 하는 입장이니까요.

      이랬든 저랬든 녹차밭, 전망대, 이것만으로도 괜찮은 곳 같습니다.
      문제는 지갑을 열려는 유혹을 견뎌야 한다는 것일 뿐. ^^

  5.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10.09.08 00:0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휴가에 제주도 갔다오신분들이 좀 있으시군요.
    저는 저런 돌탑들 보면 신기해요. 돌을 어찌저리 빈틈없이 잘 쌓았는지,,,
    저 다로 맘에 드네요. 가격도 별로 안비싸고 디자인도 깔끔한것이.
    전 양초 태우는것 좋아하는데 울 남편이 청승맞다고 싫어해서... ㅜ.ㅜ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4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가끔 어떤 절 입구에서 만나는 돌탑들이 그렇죠?
      어떻게 저렇게 촘촘하게 잘 쌓았을까 싶은. ^^

      다로를 아시다뉘. 역시 연배가. ^^
      저희는 한 오륙년 전에 그녀가 원해서 다로를 구입한 바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잘 패스했습니다. ^^

      흠흠. 양초 태우는 거, 저희집 그녀 역시 가끔 뜬금없이 잘 합니다. ^^
      글고, 허브류가 들어간 향이 짙은 냄새가 나는 향을 태우는 것도 좋아할 걸요? ^^

    • BlogIcon 맑은물한동이 2010.09.09 12:44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랑 취향이 비슷하시군요.
      만화책도 그렇고,,, 새삼 방가방가~~ ^^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10 12:2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친해지는 분들 보면 뭔가 비슷한 구석이 있지 않나 해요.
      그런 거 다 알지 못한 채 친해졌는데도, 나중엔 역시 그래서 친해졌던 게야, 그러는. ^^

      물한동이님과 통하는 게 참 많음을 새삼 느낍니다. 핫.

  6. BlogIcon 희수 2010.09.08 08:0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저도 여기 가봤습니다.
    단체로 가서 7번째 사진의 그곳에서 기념사진만 찍고 서둘러 버스에 탓던 기억이 납니다.
    10월 중순에 갔는대도 제주는 무척이나 더웠습니다~^^
    녹차 아이스크림만 생각나는곳...;;;;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50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아. 희수님도 가보셨군요. 이곳은 패키지 단골 아이템 같습니다. ^^
      저 사진 속의 저분들도 아마 패키지로 오셨지 않나 싶구요. ^^

      흐으. 10월 중순에 가셨는데도 더웠군요?
      드럼 언제 가야 안 더운? 핫.

  7. BlogIcon 김루코 2010.09.08 12:08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제주도에 볼만한 곳이 너무 많은것 같아요..
    나중에 휴가를 제주도로 갈 때면 방문 할 수 있게
    리스트라도 적어둬야 겠어요 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08 23:51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저희가 바로, 제주도 간다고 뒤적일 때 그랬습니다.
      가볼만한 곳이 너무 많은. ㅠ.ㅠ

      미리미리 준비하시면 알찬 여행이 될 거예요. 그게 언제가 되었든. ^^
      글고 제주도는 3박4일이 너댓번 필요한 여행지라죠. ^^

  8. BlogIcon 지구벌레 2010.09.10 16:0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이번주말엔 가까운데라도 나들이를 다녀와야겠습니다.
    날도 조금 덜 더우니..훨씬 낫겠는데요.
    자꾸 요런 포스팅보고 코에 바람이 들어가서 말이죠..ㅎㅎ

    • BlogIcon 비프리박 2010.09.10 17:35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이번 주말도 전국엔 비가 될 거 같은데,
      실내로 갈만한 곳을 찾아 다녀오심 좋겠네요.
      저는 이제 바쁜 시기의 시작입니다. 벌써. -.-;

      제주도는 못 가시더라도 가까운 곳에 바람 쐬고 오시길.
      저 역시 틈을 내긴 해야겠지요. 그녀를 생각해서라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