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 너무 바쁜 일요일이네요. ^^ 며칠전의 이 글... 잠시 대문에 걸어놓습니다. ^^;;;) - 2008 0615 일 07:30


다행히... 무사히... 6.10항쟁 기념일과 겹친 촛불집회가... 불상사없이 끝났네요.
혹시라도 경찰측에서 어떤 도발(?)을 해오면 어쩌나...
혹시라도 프락치설이 힘을 얻을만한 폭력이라도 행사되면 어쩌나...
혹시라도 비가 오면 어쩌나 했습니다. 자주 퍼붓는 그런 소나기... 말입니다.
다행입니다. 무사히 끝나서요.


서울에만 수십만명, 전국적으로 백만을 헤아린다는 촛불집회...
그 와중에 속담이 하나 떠올랐습니다.

한자 속담, "태산명동 서일필"이란 속담이 그것입니다

泰山鳴動    鼠一匹  - 태산명동  서일필 -
클태/뫼산/울릴명/움직일동    쥐서/한일/마리필

직역하면... 태산이 울릴 듯 요동쳤는데, 알고보니 쥐 한마리가 있었다...쯤 되겠고,
의역하면... 뭔가 대단한 게 있을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별거 아니더라...쯤 되겠네요.
흠... 우리말 속담으론, 소문난 잔치 먹을 것 없다...정도가 딱이겠구요. ^^

근데, 갑자기 저는, 이 한자 속담을 이렇게 해석하고 싶어졌습니다.
어제처럼...
세상이 들썩들썩, 사람들은 함성과 아우성... 그야말로 태산이 울리고 요동치는데...
알고보니 이 모든 게 쥐 한마리 때문이다...!

라는 해석요.

촛불집회에서 "쥐를 잡자 쥐를 잡자~♬" 쥐잡기 송이 히트던데...
정말이지 쥐를 잡든지 해야할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 0611 수 10:40 ... 11:25 비프리박


p.s.
본문 속의 쥐사진 출처 : http://news.d.paran.com/snews/newsview.php?dirnews=1135264&year=2008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악성답글/배설형답글/욕설답글은 삭제됩니다.
답글은 인격의 거울입니다.




  1. BlogIcon 박코술 2008.06.11 19:36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태산명동...
    저는 명동거리부터 떠올라 버리누만요.

    기런데 이 명동이래 왕년에 반독재 시위가 참 많이 열리던 곳이디요.
    물론 명동 자체보다는 명동성당이 거기 있어서리 결국 충무로 등등으로 행진이 이어지고...
    동국대 쪽에서 몰려오는 학생덜 역시 충무로를 지나칠 거고...

    노무현 정부 시절에 입에 좌빨을 담고 다니던 족속덜이 노무현을 그토록 깎아 내리려고
    온갖 별명과 저속한 표현을 쓰기도 했디만 기래봤자 놈현 등등에서 그쳤디요.
    또한 노무현은 후보 시절부터 의도적으로 만들어진 "꼴통"이니 뭐니 하는 소리를 들었고요.
    즉, 시작도 하기 전부터 씹어댄 겁네다. 씹기 위해 씹어댄 것.

    기런데 이놈의 마빡이래 그토록 인기가 좋더이만 정작 취임을 하고 나니 실체는?
    아니, 사실은 인수위 때부터 이미 찍히기 시작했디만요.
    이제 사람도 아니고 흔히 욕설에 쓰이는 개나 돼지나 닭 같은 가축도 아닌,
    쥐새끼 수준으로 전락하고 말았습네다.
    하긴 하는 짓거리로 볼 때 개돼지 혹은 '돌대가리'의 상징인 닭 수준도 못 된다는 기디요.
    대가리만 살짝 내밀었다 숨었다 하는 약삭빠른 쥐새끼 수준일 뿐. 크학학!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11 22:59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하하. 쥬신님, 명동을 떠올리셨구만요. 미처 명동은 생각 못했는데... ㅋㅎㅎ

      반독재시위의 온상이었죠. 명동성당부터 시작해서요. 성지라고 부르는 분도 계셨고요. ^^
      말씀처럼 뻗어나가기 쉬운 곳이어서였을 수도 있겠네요.
      큰성당^^이라서리 경찰의 힘이 못 미치는 곳이기도 했겠지만요. ^^

      놈현, 좌파니 좌빨이니 했으나...
      2mb는 사실 2mb만 해도 점잖은 표현이고요.
      쥐새끼... 처럼 비하되어 많이 쓰이는 것 같습니다.
      가축도 아니고... 인간이 피하는 동물이지요.
      위 글에서도 쥐'새끼'라고 표현할라고 했는데, 좀 점잖치 못한 것 같아서... 피했습니다.
      (그럼 본문은 이게 점잖은 거냐, 비프리박~~~! ㅋㅎ)

      100일만에 이렇게 무너진 정부가 있었을까. 하는 생각도 들지만...
      뒤집어 생각하면 본색을 드러내는 데에는 100일이 채 걸리지 않는다는 생각도 스칩니다.
      그냥 선거할 때에는 덮어주자 했던 것이...
      본색이 되어 드러나는 것이겠지요. ^^

  2. BlogIcon HSoo 2008.06.11 19:52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 Reply

    생김새를 가지고 트집을 잡으면 안되지만..정말 쥐새끼같이 생기긴 했어요...^^
    턱이 뾰족 한걸 보면 약간 간신배 기질도 보이고..뭐..관상학자가 아니니 자세히 알순없어도..ㅎ
    촛불 시위에 고공유가...뭍혀버려요 요즘은..이젠 화물트럭들도 파업하고 버스도 감축운행하면...
    실업자만 자꾸 늘어날 꺼인대..우짜가요 잉!!!....빌어먹을...그래도 대한민국 국민인걸 어쩝니까...
    쥐새끼면 잡을수나 있지욧..저 쥐새끼는 머리가 워낚 영특하고 잔대가리가 잘 돌아가니 잡을 수 없나 봅니다.

    • BlogIcon 비프리박 2008.06.11 23:03 신고 | Address | Modify/Delete

      희수님... 생김새 갖고 트집 잡으면 안 되는 거 없습니다.
      생김새가 하는 짓하고 무관하면 몰라도 2mb는 하는 짓도 딱 그짝이기 때문에 괜찮습니다.
      지나간 10년... 잃어버린 10년이라지만... 이 정도까지는 우리 사회가 성장했다는 생각을 합니다.
      이런 글 쓴다고 어디 끌려갈 각오를 하지 않아도 되고... 좋아졌죠. 맘 편히 먹으시길. ㅎㅎ

      사실 국제유가 상승부분이 크긴 하지만 2mb에겐 경제정책이 없단 생각을 합니다.
      환율부분도 뭐가 뭔지 모르는 사람이란 느낌이 들고요.
      맨날 핑계만 대고, 미루고 제끼고 ... 운하 팔 생각만 하고...!
      그리고 말씀처럼 잔대가리나 굴리고...
      경제정책 같은 걸 생각할 틈이 없겠죠.
      그러니 나라가 이렇게 망가져 가는 것이고 서민들은 살 수가 없게 되는 것이죠.

      그나 저나 또 하반기에 우유값이 오른다던데...
      정말 우유 이제 끊어야 하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